전체뉴스 113181-113190 / 116,76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99 상반기 한경 소비자대상] (상) 자동차 : 'EF쏘나타'

    ... 나는 측면부와 후면부의 캐릭터 라인은 과거 쏘나타 시리즈에서 느낄 수 없던 색다른 맛을 느끼게 한다. 현대의 금형 기술이 선진국 수준에 다다랐다는 사실을 보여주는 대목이다. 실내는 안락하다. 고급 재질의 시트, 운전석 파워시트, 우드그레인, 각종 스위치 및 손잡이류 의 크롬도금처리로 고급스러운 분위기를 연출하고 있다. EF쏘나타의 엔진은 새로 개발된 초경량 델타 V6 DOHC엔진(2.5l)과 개량된 시리우스 엔진(1.8l, 2.0l) 두종류다. ...

    한국경제 | 1999.07.06 00:00

  • ['99 상반기 한경 소비자대상] (상) 가전 : '완전평면' TV

    ... 디지털 방송 시대가 열려도 별도의 디지털 TV를 마련할 필요가 없다. 일반 완전평면 TV가 물리적인 평면에 그쳐 다소 오목해 보이는 단점이 있는 반면 이 TV는 감성적 평면을 이뤄 오목 현상을 전혀 느끼지 않는다. 고품격 파워포트 스피커를 사용하고 3차원 사운드 시스템이 내장돼 소리도 깨끗하다고 회사측은 설명했다. 삼성전자 완전평면 TV의 판매량 증가에는 우수한 품질외에 특색있는 마케팅 활동도 한몫했다. 삼성은 단계적 광고전략을 펼침으로써 시장점유율 ...

    한국경제 | 1999.07.06 00:00

  • ['99 상반기 한경 소비자대상] (상) 가전 : 프리미엄 에어컨

    [ LG전자 바이오 에어컨 사계절 ''프리미엄'' 특장점 ] 원터치 파워냉방및 절전 기능 광촉매 플라즈마로 사계절 공기정화 냄새제거 기능 알레르기 원인물질 제거 올해 상반기 5만대 판매, 매출 1천억원 기록 예약판매에서 무더위 마케팅 첫 도입 ----------------------------------------------------------------------- LG전자는 올해 상반기 국내 에어컨시장을 47% 점유했다. 지난해(41%)보다 ...

    한국경제 | 1999.07.06 00:00

  • [엿보기] '노인은 여전히 웃음의 도구인가'

    ... 모임"(가칭.준비위원장 최석천)이 마련한 자리. 모임의 정식 발족을 앞두고 노인을 위한 프로그램들을 점검해보자는 취지에서 마련한 토론의 장이었다. 현재 방송 3사의 노인 대상 프로그램은 SBS "서세원의..."를 비롯 "파워 100세"(KBS2), "아름다운 인생"(MBC) 등 세가지. 참석자들은 노인 프로그램이 정규 편성된 것은 과거에 비해 진일보한 것이라고 평가하면서도 내용 면에서는 아직 개선돼야 할 점이 많다고 입을 모았다. "서세원의..."의 ...

    한국경제 | 1999.07.06 00:00

  • [파워 프로] (92) 제5부 : <36> '송무전담 변호사'

    지난해 12월 28일 세계적 컨설팅업체인 아서D리틀(ADL)사의 한국담당자가 다급히 박홍우(48) 변호사를 찾았다. 반도체 통합법인의 운영주체를 선정하기 위해 LG반도체와 현대전자의 평가업무를 맡았던 ADL사가 공정성 시비에 휘말렸기 때문이었다. 당시 LG는 현대전자가 운영주체가 돼야 한다는 조사보고서를 받아들일 수 없다며 ADL사를 상대로 소송도 불사하겠다는 초강수로 나왔다. 합병 불발시 모든 책임은 ADL사에 있다며 국내법원은 물...

    한국경제 | 1999.07.05 00:00

  • [파워 프로] (92) 제5부 : <36> '어떤 일 하나'

    "칼잡이". 변호사들 사이에서는 송무(소송업무) 전담변호사를 이렇게 부른다. 말 그대로 주인(의뢰인)의 명을 받아 법정에서 상대방을 제압하는게 이들의 임무다. 칼 대신 날카로운 법이론으로 무장해 상대방과 "진검 승부"를 펼친다. 단 몇 합에 적을 쓰러뜨리는 통쾌함도 있지만 자신도 피투성이가 되기도 한다. 가끔씩 "자존심을 건 혈투" "창과 방패의 대결" 등의 제목으로 신문지면을 장식하기도 한다. 대형 로펌의 경우 실제 송무사건이...

    한국경제 | 1999.07.05 00:00

  • [파워 프로] (92) 제5부 : <36> '누가 뛰고 있나'

    법무법인 세종의 송무팀장인 심재두(45) 변호사는 사문화되다시피한 법조문을 소생시켜 사건을 승리로 이끄는데 탁월한 능력을 발휘하고 있다. 한보그룹 정태수 총회장을 상대로 한 사정재판신청으로 구사주의 경영부실 에 대한 손해배상책임을 최초로 제기한 것이 단적인 사례. 심 변호사는 법 제정이후 단 한차례도 사용되지 않던 회사정리법 72조를 되살리며 정 회장의 한보철강 되찾기 집념을 좌절시켰다. 계열사에 대한 일방적인 무상보증행위는 법정관리...

    한국경제 | 1999.07.05 00:00

  • [코스닥시황] (5일) 실적호전주 힘입어 보합

    ... 우량주들이 대거 상한가에 진입하고 지수관련 대형주도 강세로 돌아서 보합으로 마감됐다. 종목별로는 실적호전주의 상승이 두드러졌다. 올해 매출과 당기순이익이 크게 늘어날 것이라고 보도된 엠케이전자 삼우이엔씨 유니슨산업 대양이엔씨 인터엠 파워텍 한국전지등은 보합장세 속에서도 상한가까지 치솟았다. 한국전지 필코전자 화인텍등도 가격제한폭 가까이 상승했다. 거래없이 기세로 상한가를 낸 일부종목과 인터파크등 신규종목 10여개를 제외하면 상한가를 낸 37개 종목의 대부분을 ...

    한국경제 | 1999.07.05 00:00

  • [정치면톱] 예결위, '운영방식' 싸고 논란

    "막강 파워"를 가질 것으로 보이는 국회 예산결산위원회를 상임위로 상설화할 것인지, 아니면 상설특위로 운영할지를 둘러싼 논란이 심화되고 있다. 당초 정치권에서는 기획예산처를 소관부처로 하는 상임위 형태로 예결위를 상설화하는 방안을 검토했었다. 그러나 예결위가 상임위로 될 경우 "무소불위"의 권한을 행사할 수 있다는 우려가 제기된데다 다른 상임위와의 분쟁을 조정할 마땅한 방안도 없어 상설특위가 점차 설득력을 얻고 있다. 여야는 국회 사무처가 ...

    한국경제 | 1999.07.05 00:00

  • [산업면톱] 세계 반도체 '부익부 빈익빈'

    ... 대응할수 있지만 그렇지 못한 후발업체로선 가격하락이 큰 부담이다. 독일 지멘스사가 D램 공장을 폐쇄하고 미국 텍사스 인스트루먼트가 마이크론에 D램 공장을 매각한 것은 이런 배경에서다. 대만의 UMC 프로모스 ASMI 윈본드 파워칩사 등 뒤늦게 D램 반도체 사업에 뛰어든 기업들은 이에따라 고전을 면치 못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대만 반도체업체들은 올해 35억달러의 투자를 계획했으나 실제 이뤄진 투자는 계획의 30~40% 수준에 그치는 등 투자규모를 줄이고 있는 ...

    한국경제 | 1999.07.04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