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79871-79880 / 104,73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브리핑] 2009년 한국증시, 베어마켓 랠리가 온다...우리투자증권

    ... 400p ● Part 2 (12월 전망) - 한국증시, 공포국면을 탈피하고 있다 1. 이중바닥패턴으로 진행될 가능성 증가 2. 시장센티멘트 개선, 공포국면을 벗어나고 있다 3. 반등세가 나타나고 있는 Net-Buying Power 4. 수급적인 변화가 나타나기 시작했다 ● 12월에는 무엇을 사야 하나? - System Portfolio Investment Model (SPIM)로 유망종목 추천 - Trend Following Investor : 동아제약, ...

    한국경제 | 2008.12.01 10:05

  • 당신의 이름값은 얼마인가요?

    ... 브랜드의 시대, 분명 개인의 이름도 중요한 브랜드인 것이고, 그것을 제대로 알고 관리하는 사람과 그렇지 못한 사람은 큰 차이를 가지게 된다. 퍼스널 브랜드 가치를 높이고자 한다면! PI시대를 살아가면서, 자신의 이름의 브랜드 파워를 높이는 노력은 지극히 당연시해야 할 일이라 하겠다. 개인 브랜드 관리를 위해서는, 가급적 불필요한 적을 만들지 말아야 하고, 매스컴 노출을 비롯한 대외적인 활동도 지속적으로 해야 하고, 이름을 내건 일에 대해서는 책임을 다하도록 ...

    The pen | 2008.12.01 08:25

  • SSCP, 독일 자회사 300억 규모 투자유치 성공

    ... 준비해 왔다. 이번 슈람의 투자유치는 한국산업은행과 국내 벤처 투자자들을 대상으로 총 300억 규모의 투자를 유치, 향후 2년 내 슈람이 홍콩 증시 상장시 슈람의 주식을 받게 되는 구조이다. 회사 관계자는 "슈람은 자체 브랜드 파워를 바탕으로 중국시장 진출을 본격화할 수 있는 토대를 마련하게 됐다"며 "최근 주식시 장이나 자금시장 자체가 어려운 상황이지만 이번 투자유치를 통해 위기를 기회로 삼을 수 있는 발판을 마련했다는 데 의미가 크다"고 설명했다. 또한 ...

    한국경제 | 2008.12.01 00:00 | chs8790

  • 두산그룹, 미국 발전 시장 공략

    ... 두산중공업과 두산인프라코어, 그리고 해외 계열사인 두산밥콕(Doosan Babcock), 두산하이드로테크놀러지(Doosan Hydro Technology) 4개사는 오는 2일부터 미국 올랜도에서 열리는 발전설비 전문 전시회 '파워젠 인터내셔날(Power-Gen International) 2008'에 참가해 공격적인 마케팅을 펼친다고 밝혔습니다. 박지원 두산중공업 사장은 미주 시장은 최신의 발전설비가 각축을 벌이는 상징적인 의미를 갖고 있는 만큼 보일러 원천기술을 ...

    한국경제TV | 2008.12.01 00:00

  • thumbnail
    [무역의 날] 동탑산업훈장‥안강태 대선조선 사장, 곽두희 디섹 대표이사…총 8명

    ... 3300만달러의 수출을 이뤄낼 전망이다. 송하영 디와이엠 회장은 일본을 비롯한 전 세계 23개국에서 수출 계약을 성사시켜 왔다. 계적인 메이커인 다우 등과 대등한 입장에서 경쟁할 수 있을 만큼 기술력을 높여왔다. 박정부 한일맨파워 대표이사 인조눈썹,부직포 등을 생산하는 한일맨파워의 올해 수출 실적은 전년 동기대비 18% 증가한 1억3000만달러로 추산된다. 한일맨파워는 지난 20년간 일본에 1000원짜리 상품을 공급해 1조5000억원의 수출을 일궈낸 기업이다. ...

    한국경제 | 2008.12.01 00:00 | 장창민

  • [리포트] 하이닉스 새주인 '관심'

    ... 3위는 15%대의 일본 엘피다가 각각 이름을 올리고 있습니다. 아직까지는 삼성전자가 부동의 1위를 차지하고 있지만 하이닉스를 누가 인수하느냐에 따라 세계 D램업체의 순위가 뒤바뀔수 있습니다. 특히 현재 3위인 엘피다가 7위인 대만의 파워칩 합병을 검토하면서 삼성전자에게 상당한 위협이 되고 있는 상황. 엘피다와 파워칩이 합병된다면 당장 하이닉스를 제치고 세계 2위 D램업체로 올라서게 됩니다. 이같은 대내외 상황이 삼성전자가 하이닉스를 인수해야 하는 가장 큰 배경입니다. ...

    한국경제TV | 2008.12.01 00:00

  • [집중취재] 광교PF사업, '건설사 모시기'

    부동산 경기침체와 금융위기로 지자체의 대형 PF사업이 어려움을 겪고 있습니다. 우월적 자세를 보였던 지자체들이 오히려 건설사와 금융권 모시기에 나서는 모습입니다. 최서우 기자의 보도입니다. 지난 주 열린 광교신도시 파워센터 업무협약식 현장. 총 사업비 2조 4천억원의 이번 사업은 산업은행-대우건설 컨소시엄 주도로 추진됩니다. 김문수 경기도지사의 인사말을 들어보면 사업추진이 녹록치 않았음을 느낄 수 있습니다. "처음에 입찰 응모자가 없어서 어려움을 ...

    한국경제TV | 2008.12.01 00:00

  • thumbnail
    ELSㆍ변액보험도 '불완전 판매' 함정단속

    ... 않는 허위정보를 제공하는 행위 △투자원금,투자수익률 등을 보장하는 행위 △펀드의 가치에 중대한 부정적 영향을 주는 사항을 알고도 미리 알려주지 않고 판매하는 행위 △적격 판매자격증을 갖지 않은 자가 판매하는 행위 등이 대표적인 불완전 판매 사례다. 금융감독원 금융분쟁조정위는 최근 우리파워인컴펀드에 대해 투자위험의 충분한 설명은 물론 투자설명서 제공도 하지 않은 우리은행 측의 불완전 판매를 인정하며 '판매사는 손실액의 50%를 배상하라'고 결정했다.

    한국경제 | 2008.11.30 00:00 | 김현석

  • 운용보수 5~6배 비싼 액티브형 펀드 '제값 못해'

    ... 액티브형 펀드 가입자들은 대개 순자산의 0.7∼0.8%를 매년 운용보수로 자산운용사에 낸다. 기계적으로 지수를 추적하는 인덱스형 펀드 운용보수의 5∼6배에 이른다. 잔액 1조3000억원으로 국내 인덱스형 가운데 가장 규모가 큰 '교보파워인덱스파생'의 경우 운용보수는 연 0.15%에 불과하다. 운용업계 관계자는 "공모형 액티브펀드는 코스피지수를 벤치마크로 삼는 상대평가 방식으로 운용된다"며 "따라서 펀드 운용자는 시장 평균만 크게 벗어나지 않으면 손실에 대한 질책을 받지 ...

    한국경제 | 2008.11.30 00:00 | 박해영

  • 펀드사태 형사사건 비화…투자자가 고소

    ... 형사소송은 민사소송과 달리 경찰서나 검찰에 가서 고소장을 제출하고 진술만 하면 이후 사법당국이 직접 수사를 하게 되기 때문에 금전적으로나 시간적으로 민사소송에 비해 어려움이 적다고 생각했다"고 말했다. 유 씨는 자신 외에 파워인컴펀드의 피해자 일부도 해당 은행을 상대로 고소를 한 것으로 알고 있다며 지금까지 펀드투자자들의 집단대응이 주로 민사소송으로 이뤄지던 것과는 달리 최근에는 형사고소도 잇따르고 있다고 전했다. (서울연합뉴스) 임상수 기자 n...

    연합뉴스 | 2008.11.30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