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14,58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파리 흉기 테러, '이슬람 풍자' 佛 주간지 때문인 듯"

    "파키스탄 출신 18세 남성 용의자, 수사 당국에 밝혀" 용의자 이웃들 "신중하고 공손한 사람" 평가 지난 25일(현지시간) 프랑스 파리 도심에서 발생한 흉기 테러의 범행 동기가 이슬람 창시자 무함마드를 만평 소재로 삼은 주간지 샤를리 에브도와 연관이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AFP 통신은 26일 이번 사건 수사에 가까운 취재원을 인용, 용의자가 자신의 행동을 샤를리 에브도가 만평을 다시 실은 것과 관련한 것이라고 말했다고 전했다. 전날 파리 ...

    한국경제 | 2020.09.26 22:34 | YONHAP

  • thumbnail
    파키스탄 총리 유엔서 프랑스 잡지 '무함마드 만평' 비난

    "이슬람 혐오증 부각"…'증오·편견 배후'로 인도 지목 임란 칸 파키스탄 총리가 25일(현지 시간) 유엔총회 연설에서 이슬람 예언자 무함마드 관련 만평을 실은 프랑스 주간지 샤를리 에브도를 비난했다고 현지 언론과 외신이 보도했다. 칸 총리는 이날 화상 연설에서 세계적으로 커지는 민족주의가 이슬람 혐오증을 부각시키고 있다고 주장했다. 이어 "샤를리 에브도에 의한 신성모독 만평 재공개 등 유럽에서 발생한 사건들이 최근 예"라고 지적했다. 무함마드를 ...

    한국경제 | 2020.09.26 12:08 | YONHAP

  • thumbnail
    "파리 흉기테러 연루 5명 추가 체포"…"명백한 이슬람 테러"(종합)

    주동자 18세 파키스탄 국적 남성 거주지에서 체포…1983∼1996년생 25일(현지시간) 프랑스 파리 도심에서 발생한 흉기 테러와 관련해 프랑스 사법당국이 5명을 추가로 체포해 조사하고 있다고 BFM 방송, 일간 르파리지앵 등 현지 언론들이 보도했다. 이들은 1983∼1996년생으로 앞서 체포된 파키스탄 국적의 18세 남성이 거주하는 것으로 추정되는 센생드니의 한 아파트에서 붙잡혔다. 당국은 이들이 이곳에서 범행을 모의했을 가능성을 의심하고 ...

    한국경제 | 2020.09.26 04:51 | YONHAP

  • thumbnail
    "파리 흉기테러 용의자는 18세 파키스탄 국적 남성"

    2015년 총기테러 발생한 주간지 옛 사옥 인근에서 발생 피해자들은 인근 방송사 직원…담배 피우던 중 봉변당해 프랑스 파리 중심가에서 25일(현지시간) 대낮에 발생한 흉기 테러를 주도한 용의자는 파키스탄 국적의 18세 남성으로 파악됐다고 르피가로 등 현지 언론들이 보도했다. 이 남성은 이날 오전 11시 45분께 파리 11구에 있는 주간지 샤를리 에브도 옛 사옥 인근에서 흉기를 휘둘러 2명을 다치게 한 혐의를 받고 있다. 피해자들은 근처 방송사 ...

    한국경제 | 2020.09.26 00:12 | YONHAP

  • thumbnail
    중국 "홍콩, 홍콩보안법 이후 더 안전하게 인권 누려"

    ... 훼손하는 행위"라며 "이런 시도는 절대로 실현될 수 없다"고 경고했다. 그러면서 "중국 정부는 어떤 사람이나 어떤 세력도 중국을 불안정하게 하거나 분열과 혼란을 조장하는 것에 반대한다"며 "어떤 국가도 홍콩 문제를 핑계로 중국 내정에 간섭해서는 안 된다"고 덧붙였다. 인민일보는 이날 인권이사회에 러시아, 유럽연합(EU), 프랑스, 독일, 파키스탄, 스위스, 포르투갈, 뉴질랜드 등 유엔 주재 상주 외교 인사들이 참석했다고 전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9.25 11:51 | YONHAP

  • thumbnail
    '가짜 조종사 면허 파동' 파키스탄, 신규 발급 유보 권고받아

    국제민간항공기구, 권고안 제시…내년엔 안전관리 시스템도 감사 국제민간항공기구(ICAO)가 '가짜 조종사 면허' 파문을 일으킨 파키스탄에 대해 신규 면허 발급 유보를 권고했다고 로이터통신과 현지 언론이 25일 보도했다. ICAO는 권고안을 통해 "파키스탄 당국은 즉시 시정하라"며 새로운 조종사 면허 발급도 유예해야 한다고 밝혔다. ICAO는 "파키스탄은 부정행위 등을 막을 수 있도록 새 면허가 발급되기 전에 관련 시스템을 개선하고 강화해야 한다"고 ...

    한국경제 | 2020.09.25 11:34 | YONHAP

  • thumbnail
    외국인 코로나19 음성확인서 위변조 사례 2건 적발

    ... 사례가 2건 적발됐다. 이상원 중앙방역대책본부 역학조사분석단장은 24일 충북 오송 질병관리청에서 열린 정례브리핑에서 "현재까지 (유전자 검사 음성 확인서) 위·변조 사례는 2건이 있었다"며 "파키스탄이 1건, 카자흐스탄이 1건"이라고 밝혔다. 정부는 이 2건의 위·변조사례와 별개로 우즈베키스탄발(發) 입국자 중 음성 확인서를 제출한 421명 가운데 52명(12.4%)이 양성 판정을 받음에 따라 이들의 음성 확인서에 ...

    한국경제 | 2020.09.24 20:47 | 안혜원

  • thumbnail
    음성확인서 위변조 2건 적발…확인서 제출 입국자중 151명 확진(종합2보)

    위·변조사례는 파키스탄·카자흐스탄 입국자서 각 1건 적발 "우즈베크 입국자 음성확인서 신뢰상 문제…진위조사-기관 지정해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특별방역강화 대상 국가에서 입국한 외국인이 제출한 '유전자 검사(PCR) 음성 확인서' 가운데 위·변조 사례 2건이 적발됐다. 이상원 중앙방역대책본부 역학조사분석단장은 24일 충북 오송 질병관리청에서 열린 정례브리핑에서 "현재까지 (음성 확인서) 위·변조 사례는 2건이 있었다"며 "파키스탄이 ...

    한국경제 | 2020.09.24 20:35 | YONHAP

  • thumbnail
    음성확인서 2건 위변조…확인서 제출 우즈베크 입국자 52명 확진(종합)

    위·변조사례는 파키스탄·카자흐스탄 입국자서 각 1건 적발 "우즈베크 입국자 음성확인서 신뢰상 문제…진위조사-기관 지정해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특별방역강화 대상 국가에서 입국한 외국인이 제출한 '유전자 검사(PCR) 음성 확인서' 가운데 위·변조 사례 2건이 적발됐다. 이상원 중앙방역대책본부 역학조사분석단장은 24일 충북 오송 질병관리청에서 열린 정례브리핑에서 "현재까지 (음성 확인서) 위·변조 사례는 2건이 있었다"며 "파키스탄이 ...

    한국경제 | 2020.09.24 15:29 | YONHAP

  • thumbnail
    [속보]"파키스탄-카자흐스탄 입국자 음성확인서 위·변조…각 1건"

    [속보]"파키스탄-카자흐스탄 입국자 음성확인서 위·변조…각 1건"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한국경제 | 2020.09.24 14:3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