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7,51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인도, 코로나 충격에 금리 인하…파키스탄선 교민 귀국 권고(종합)

    인도 봉쇄령 속 혼란…인도·파키스탄 확진자 각각 724명·1천235명 인도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사태로 인한 경제 위축에 대응하기 위해 기준 금리를 인하했다. 27일 NDTV 등 현지 언론과 외신에 따르면 인도중앙은행(RBI)은 이날 긴급회의를 열고 기준 금리로 사용하는 환매조건부채권(repo·레포) 금리를 기존 5.15%에서 4.40%로 0.75%포인트(P) 인하했다. 이는 2010년 3월 이후 가장 낮은 수준이라고 ...

    한국경제 | 2020.03.27 18:53 | YONHAP

  • thumbnail
    코로나19 확산 아시아 각국, '사회적 거리 두기' 강화

    ... 무자비하게 폭행하는 사례가 잇따라 고발되고 있다. '나는 사회의 악이다'라고 적힌 팻말을 들고 서 있게 하는 경우도 나왔다. 필리핀 루손섬에서는 한 기초단체가 이동제한 조처를 어긴 행인을 무더위에 방치해 거센 비판을 받았다. 파키스탄 주재 한국대사관은 의료 인프라가 열악한 현지에서 코로나19 확진자가 급증하면서 누적 확진자가 1천200명을 넘어서자 한국 교민에게 귀국을 권고하고 나섰다. 중국은 26일 하루 본토에서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55명이 나왔고, 5명이 ...

    한국경제 | 2020.03.27 17:16 | YONHAP

  • thumbnail
    파키스탄대사관, 비필수 인력 등 교민에 귀국 권고

    의료인프라 열악 속 코로나 확산…"카타르 경유 귀국 가능" 의료 인프라가 열악한 파키스탄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이 급속하게 확산하자 현지 공관이 교민에게 귀국을 권고하고 나섰다. 주파키스탄한국대사관은 26일 홈페이지 공고 등을 통해 "우리 국민이 확진 판정을 받게 되면 불가피하게 파키스탄 의료체계 아래에서 격리 치료를 받게 될 것이라는 점이 가장 우려된다"며 이같이 말했다. 대사관 측은 "건강 취약자, 비필수 인력·가족은 ...

    한국경제 | 2020.03.27 12:48 | YONHAP

  • thumbnail
    이탈리아 등 17개국 재외투표 불가…미 동부 등 추가 검토(종합)

    ... 공관에 대해선 재외투표기간을 기존 4∼6일에서 1∼4일로 단축 운영하기로 했다. 미국(호놀룰루총영사관재외투표소, 휴스턴총영사관재외투표소, 댈러스출장소재외투표소), 타이베이, 몽골, 스리랑카, 싱가포르, 인도, 인도네시아, 파키스탄, 필리핀, 과테말라, 베네수엘라, 볼리비아, 아르헨티나, 우루과이, 파라과이, 라트비아, 러시아, 벨기에, 벨라루스, 세르비아, 슬로바키아, 우즈베키스탄, 조지아, 카자흐스탄, 크로아티아, 타지키스탄, 터키, 포르투갈, 폴란드, 바레인, ...

    한국경제 | 2020.03.26 21:18 | YONHAP

  • thumbnail
    "인도, 봉쇄령으로 150조원 손실"…정부, 27조원 저소득층 지원(종합)

    농민·여성 등에 현금·곡식 제공…방글라·파키스탄도 금융 지원 인도 경제가 25일부터 시작된 21일간의 전국 봉쇄령으로 150조원가량 피해를 볼 것으로 추산됐다고 인도 PTI통신 등 현지 언론이 26일 보도했다. 통신에 따르면 영국 금융사 바클레이스는 이번 조치로 인도에 1천200억달러(약 147조원) 규모의 경제 손실이 발생할 것이라고 추산했다. 바클레이스의 금융전문가들은 이런 손실 때문에 인도 정부의 2020∼2021 회계연도(매년 4월 시작) ...

    한국경제 | 2020.03.26 18:25 | YONHAP

  • thumbnail
    "귀국 항공편 좀 마련해주세요"…아시아 곳곳서 교민들 발동동

    ... 교민 1만여명 가운데 1천명 이상이 조기 귀국을 희망하며 한국 국적 항공사들이 특별기를 띄워주기를 바라고 있다. 최근 코로나19 확진자가 하루 50∼80명씩 늘고 있는 데다 봉쇄로 꼼짝달싹하지 못하는 처지이기 때문이다. 파키스탄에서도 26일 누적 확진자가 1천102명으로 증가한 가운데 지역 봉쇄령이 발동된 남부 신드주(州)의 카라치에 거주하는 교민들이 귀국 대책 마련을 요청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인접한 방글라데시에서도 한인회가 귀국 특별기 수요조사를 진행하고 ...

    한국경제 | 2020.03.26 17:20 | YONHAP

  • thumbnail
    경제난에 코로나19까지…파키스탄, IMF에 또 손 벌린다

    확진자 80여명 늘어 총 1천78명 경제난에 시달리던 가운데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이라는 대형 악재까지 만난 파키스탄이 국제통화기금(IMF)에 또 손을 벌릴 계획이라고 지오뉴스 등 현지 매체가 26일 보도했다. 파키스탄 총리실 재무보좌관 압둘 하피즈 샤이크는 전날 코로나19 사태와 관련해 14억달러(약 1조7천억원) 규모의 추가 금융지원을 받기 위해 IMF와 협상 중이라고 밝혔다. 파키스탄은 이미 지난해 IMF로부터 3년간 60억달러(약 ...

    한국경제 | 2020.03.26 11:54 | YONHAP

  • thumbnail
    인도 '전국 봉쇄령'에도…커지는 코로나19 확산 우려(종합)

    의료 인프라 열악·밀집 주거환경이 바이러스 대응 '걸림돌' 확진자 562명으로 증가…파키스탄 1천명 돌파 등 남아시아 확산세 지속 인도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에 대응하기 위해 '전국 봉쇄령'까지 내렸지만, 감염 확산 가능성 등의 우려는 여전하다고 외신과 현지 언론이 25일 보도했다. 나렌드라 모디 인도 총리는 전날 밤 TV 연설을 통해 "오늘 자정부터 21일 동안 전국에 봉쇄령을 내린다"고 전격적으로 발표했다. 인구 13억5천만명의 ...

    한국경제 | 2020.03.25 18:32 | YONHAP

  • thumbnail
    미국 '2조달러 부양책' 타결…상원-백악관 극적인 합의

    ... 직격탄을 맞은 업종 지원 등이 담긴 것으로 알려졌다. 코로나19 사태가 심각해지면서 곡물 생산국들은 잇달아 수출 중단 조치를 내리고 있다. 세계 3위 쌀 수출국인 베트남이 지난 24일부터 쌀 수출을 전면 금지한 데 이어 25일엔 파키스탄이 양파 수출 중단을 선언했다. 러시아는 20일부터 열흘간 쌀 밀 보리 등 모든 곡물 수출을 금지했다. 코로나19로 곡물 생산이 차질을 빚고 있는데 ‘사재기’가 벌어지자 수출 통제에 나선 것으로 분석됐다. 코로나19는 ...

    한국경제 | 2020.03.25 17:27 | 주용석/정연일

  • thumbnail
    아시아서 코로나19 계속 확산…앞다퉈 봉쇄 확대·연장

    ... 싱가포르에서도 전날 각각 107명과 49명의 신규 확진자가 나왔다. 태국에서는 25일 107명이 추가로 발생해 누적 확진자가 934명으로 늘었다. 국가 봉쇄령, 통행금지령이 잇달아 발령된 남아시아에서도 확진자가 크게 늘고 있다. 파키스탄에서는 신드주(州) 등 주요 지역에 봉쇄령이 내려졌지만 25일 신규 확진자 130여명이 발생해 누적 확진자가 992명으로 집계됐다. 나렌드라 모디 인도 총리는 전날 신규 확진자 50여명이 나오는 등 확산세가 이어지자 내달 14일까지를 ...

    한국경제 | 2020.03.25 17:24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