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41-50 / 13,17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안산, 방역강화대상국 입국자 9월부터 시설격리…"비용 자부담"

    파키스탄·카자흐스탄·우즈베키스탄 등 5개국 입국자 대상 "140만원 비용 징수"…해외유입 확진자 증가 따른 조치 경기 안산시는 해외유입으로 인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의 지역사회 감염을 차단하고 시민들의 불안감을 해소하기 위해 오는 9월 1일부터 방역강화 대상국가로부터 입국하는 관내 모든 주민을 14일간 지정시설에 격리하기로 했다고 29일 밝혔다. 정부가 지난 23일 지정한 방역강화 대상국가는 파키스탄, 방글라데시, 카자흐스탄, ...

    한국경제 | 2020.07.29 11:14 | YONHAP

  • thumbnail
    파키스탄 출신 다문화강사 "한국에 정착해 기여하고파"

    ... 동화주의는 이미 오래된 사회 통합 교육 방식입니다. 앞으로 대한민국의 다문화 정책은 서로의 문화를 존중하고 있는 그대로 받아들이는 상호 교류 방식으로 나아가야 한다고 생각합니다. " 2013년 2월 서강대에 입학하며 한국과 인연을 맺은 파키스탄 출신 아만 울라(33) 씨를 소개할 수 있는 직업은 여러 개다. 현재 법무부 외국인 자문위원이자 법무법인 금성에서 외국인 이민센터 대리로 일하고 있으며 6년째 다문화 강사로 활동 중이다. 중앙일간지에 정기적으로 에세이를 연재하는 ...

    한국경제 | 2020.07.29 09:41 | YONHAP

  • thumbnail
    "미국 GPS보다 高스펙"…위성항법 시장 뒤흔드는 中 '베이더우'

    ... 내세워 세계 각국을 대상으로 24시간 고정밀 위치와 시간 정보를 제공하겠다는 전략이다. 특히 일대일로(一帶一路: 육·해상 실크로드) 사업을 활용해 베이더우 서비스 지역을 현재 100여 개국에서 크게 늘려나간다는 구상이다. 이미 파키스탄, 태국, 쿠웨이트 등 중국의 전통 우방과 상당수 일대일로 참여국이 베이더우 시스템을 도입했다. 군사 분야에서도 미국 GPS와 중국 베이더우의 경쟁이 치열해질 전망이다. 베이더우를 이용해 정밀 유도 무기 등을 운용할 수 있기 때문이다. ...

    한국경제 | 2020.07.28 17:08 | 강동균

  • thumbnail
    인도, 중국 앱 47개 추가 금지…프랑스산 라팔 전투기 5대 인도

    ... 가운데 첫 번째 물량을 서둘러 넘겨달라고 최근 요청, 5대가 전날 프랑스에서 출발해 29일 도착할 예정이다. 라팔 전투기 5대는 공중 급유, 아랍에미리트 내 프랑스 공군기지 경유를 통해 7천㎞를 날아온다. 라팔 전투기는 중국, 파키스탄 국경에서 200㎞ 떨어진 인도 북부 암발라 공군기지에 착륙할 계획이다. 인도 국방부는 미그-29 21대, 수호이-30 MKI 12대 등 러시아 전투기 33대도 1천800억루피(약 2조9천억원)에 구입하기로 하고 이달 초 예산안을 확정했다. ...

    한국경제 | 2020.07.28 10:11 | YONHAP

  • thumbnail
    당국, 해외유입 감염자 대책 마련…외국인 치료비 유료로 바뀔까

    ... 진단검사도 기존 1회에서 2회(입국후 3일 이내에 1번, 격리 13일째 1번)로 늘렸다. 또 최근 확진 비중이 높은 러시아를 방역강화 대상 국가로 추가 지정하는 방안도 적극적으로 살피고 있다. 현재 방역강화 대상 국가는 방글라데시, 파키스탄, 카자흐스탄, 키르기스스탄, 필리핀, 우즈베키스탄 등 6곳이다. 현재 무상인 해외유입 외국인 확진자에 대해서는 치료비도 단계적으로 비용을 부과하는 방향으로 가겠다는 방침도 세웠다. 국내 의료체계에 대한 부담도 완화하고 '공짜 ...

    한국경제 | 2020.07.28 09:51 | 이미경

  • thumbnail
    해외발 감염차단 대책속 격리시설 탈출 당혹…"입국문턱 높여야"

    ... 진단검사도 기존 1회에서 2회(입국후 3일 이내에 1번, 격리 13일째 1번)로 늘렸다. 또 최근 확진 비중이 높은 러시아를 방역강화 대상 국가로 추가 지정하는 방안도 적극 검토 중이다. 현재 방역강화 대상 국가는 방글라데시, 파키스탄, 카자흐스탄, 키르기스스탄, 필리핀, 우즈베키스탄 등 6곳이다. 아울러 해외유입 외국인 확진자에 대해서는 현재 무상인 치료비를 단계적으로 부과하겠다는 방침도 세웠다. 국내 의료체계에 대한 부담도 완화하고 '공짜 치료' 논란도 ...

    한국경제 | 2020.07.28 05:00 | YONHAP

  • thumbnail
    알리바바, 반중정서에 날벼락?…印 법원, 마윈에 출석 명령

    ... 근무하다가 검열과 가짜 뉴스 배포에 항의한 이후 부당해고를 당했다고 주장하고 있다. 보도에 인용된 법원 서류에 따르면 UC뉴스는 2017년 '오늘 자정부터 2000루피 지폐 통용 중단', 2018년 '조금 전 인도-파키스탄 간 전쟁 발발' 같은 제목의 뉴스를 송출했다. 그러나 실제로는 2017년에 2000루피 지폐는 금지되지 않았고 이듬해 인도와 파키스탄 간에 전쟁도 일어나지 않았다. 파르마르는 "UC뉴스와 UC브라우저는 사회·정치적 ...

    한국경제 | 2020.07.26 18:52 | 오정민

  • thumbnail
    국경 분쟁이 알리바바로 불똥?…인도 법원, 마윈에게 출석 명령

    ... UC웹에서 근무하다가 부당해고 당했다고 주장했다. 그는 검열과 가짜 뉴스 배포에 항의한 이후 해고당했다고 밝혔다. 법원 서류에 따르면 UC뉴스는 2017년 '오늘 자정부터 2천루피 지폐 통용 중단', 2018년 '조금 전 인도-파키스탄 간 전쟁 발발' 같은 제목의 뉴스를 제공했다. 하지만 실제로는 2017년에 2천루피 지폐는 금지되지 않았고 이듬해 인도와 파키스탄 간에 전쟁도 일어나지 않았다. 파르마르는 "UC뉴스와 UC브라우저는 사회·정치적 혼란을 일으키기 ...

    한국경제 | 2020.07.26 18:32 | YONHAP

  • thumbnail
    2주간 일일 확진자 31.8명→19.9명…"러시아 선박 등 관리강화"

    ... 확진자가 지속해 나오자 향후 방역강화 대상 국가를 확대하고, 이들 국가에서 출항한 선박의 선원은 출항 48시간 이내에 발급받은 PCR(유전자증폭) 진단검사 음성확인서 제출을 의무화하기로 했다. 현재 방역강화 대상 국가는 방글라데시와 파키스탄, 카자흐스탄, 키르기스스탄, 필리핀, 우즈베키스탄 등 6곳이다. 아울러 정부는 선원의 국내 상륙을 진단검사 결과 확인 후 음성일 경우에만 허가하는 등 하선 선원의 상륙 허가도 최소화하기로 했다. 이는 부산항 신선부두에 정박 중인 ...

    한국경제 | 2020.07.26 17:01 | YONHAP

  • thumbnail
    해외유입→지역전파 위험 낮다지만…벌써 15명 감염에 우려 고조

    가족과 지인 각 3명·직장동료 1명·러 선박 수리한 작업자 8명 러시아-파키스탄-카자흐-방글라데시-우즈베크-과테말라발 입국자서 전파 자가격리 해제 후 확진사례도…카자흐 국적 10대 격리해제 이틀 뒤 양성 해외에서 유입되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급증하면서 이들로 인한 지역사회 감염 우려가 커지고 있다. 해외유입 확진자의 경우 검역·격리과정에서 걸러지기 때문에 지역사회 전파 위험은 극히 낮다는 게 방역당국의 일관된 입장이지만 ...

    한국경제 | 2020.07.26 05:00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