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71-80 / 13,18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러 선박서 잇단 확진…정부 "방역강화 대상국에 추가지정 검토"

    ... 말했다. 정부는 해외유입 감염을 최소화하기 위해 방역강화 대상국을 지정하고, 해당 국가에서 출발하는 입국자에게 출발일 기준 48시간 이내에 발급받은 유전자 검사(PCR) '음성 확인서'를 요구하고 있다. 대상 국가는 방글라데시와 파키스탄, 카자흐스탄, 키르기스스탄, 필리핀, 우즈베키스탄 등 6곳이다. 윤 반장은 "중앙방역대책본부, 중앙사고수습본부를 포함해 관계부처간 협의·논의를 통해 방역강화 대상국가 지정 여부는 계속해서 검토를 하는 그런 상황"이라고 전했다. ...

    한국경제 | 2020.07.24 12:00 | YONHAP

  • thumbnail
    '코로나19 재확산 비상'홍콩, 모든 실내 공공장소 마스크 의무화

    ... 버스 환승장, 공항 터미널 등 모든 실내 공공장소에서 마스크를 의무적으로 착용해야 한다. 이를 어기면 최대 5천 홍콩달러(약 77만원)의 벌금형에 처할 수 있다. 미국, 카자흐스탄, 방글라데시, 인도, 인도네시아, 네팔, 파키스탄, 필리핀, 남아프리카공화국 등 코로나19 고위험 지역에서 홍콩으로 오려면 항공기 탑승 전 72시간 이내 코로나19 검사에서 음성 판정을 받았다는 확인서를 제시해야 한다. 이들 지역에서 홍콩에 온 사람은 입경 후 자택이 아닌 호텔에서 ...

    한국경제 | 2020.07.23 10:40 | YONHAP

  • thumbnail
    "북한, 핵물질 안전관리 수준 세계 최악…100점 만점에 19점"

    ... 27점으로 22개국 가운데 두 번째로 점수가 낮았다. 정치적 안정성과 거버넌스, 부패 등을 따진 '위험 환경' 부문 점수는 34점으로, 전체 19위에 그쳤다. 북한보다 점수가 낮은 국가는 러시아(29점), 이란( 18점), 파키스탄(16점)이었다. '핵물질 수량과 시설' 점수는 33점, 전체 15위였다. 핵물질 수량 면에서 63점을 받아 조사대상국의 중윗값을 웃돌았다. 보고서는 "인도, 북한, 파키스탄, 영국 등 4개국이 (핵 물질) 양을 지속해서 늘려가고 있다"고 ...

    한국경제 | 2020.07.23 09:28 | YONHAP

  • thumbnail
    사무실·요양시설·교회·군부대…수도권 곳곳서 확산세 지속(종합)

    ... 정부는 현재 해외유입 감염을 최소화하기 위해 '방역강화 대상' 6개국에서 들어오는 입국자에 대해서는 출발일 기준 48시간 이내에 발급받은 '음성 확인서'를 요구하고 있다. 해당 6개국은 방글라데시와 파키스탄, 카자흐스탄, 키르기스스탄, 필리핀, 우즈베키스탄이다. 정 본부장은 "카자흐스탄이나 다른 나라로부터 해외유입된 사례는 굉장히 많이 줄어든 상태"라면서 "필리핀에 대해서는 (방역강화 조치를) 20일부터 적용했기 ...

    한국경제 | 2020.07.22 15:47 | YONHAP

  • thumbnail
    파키스탄 군부 비판한 '반체제' 기자, 12시간 납치 후 풀려나

    아내 학교 인근서 차량 납치…배후는 아직 파악 되지 않아 파키스탄의 저명한 반체제 성향 언론인이 12시간 동안 납치됐다가 풀려났다고 돈(DAWN) 등 현지 언론과 외신이 22일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프리랜서 기자 마티울라 잔은 전날 오전 수도 이슬라마바드의 아내가 근무하는 학교 인근에서 괴한들에게 납치됐다. 잔의 아내 카니즈 수그라는 "학교 보안 카메라에 찍힌 영상을 살펴보면 잔은 5대의 차량에 의해 구석에 몰린 뒤 한 차의 안으로 끌려들어 ...

    한국경제 | 2020.07.22 12:29 | YONHAP

  • thumbnail
    민방위교육원, 코로나19 대응전략 국제 웹 세미나 개최

    ... 재난 발생 시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등 한국의 재난관리체계와 감염병 대응 체계 등을 소개하고 각국의 코로나 대응 상황을 공유한다. 참가국은 아프가니스탄, 카메룬, 콜롬비아, 도미니카공화국, 가나, 인도네시아, 요르단, 쿠웨이트, 모잠비크, 파키스탄, 페루, 필리핀, 스리랑카 등 13개국이다. 한편 민방위교육원은 매년 각국 재난관리 담당 공무원을 대상으로 시행해온 초청 교육과정을 올해는 온라인을 통한 비대면 교육으로 진행할 계획이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7.22 12:00 | YONHAP

  • thumbnail
    인도, 중국 겨냥해 자국 앞바다서 美항모전단과 '합동훈련'

    ... 인도양에서 일본 자위대 해군과 군사 훈련도 진행했다. 중국은 지난 몇 년간 인도 주변 남아시아 항구 등을 잇따라 개발하는 이른바 '진주 목걸이' 전략으로 인도의 신경을 자극해왔다. 실제로 중국은 2013년 인도양에 핵 추진 잠수함을 파견했고, 2017년에는 스리랑카 함반토타 항구 운영권을 99년간 확보하는 등 방글라데시, 몰디브, 파키스탄 등 인도양 곳곳에 거점을 마련했다. 강경주 한경닷컴 기자 qurasoha@hankyung.com

    한국경제 | 2020.07.21 16:21 | 강경주

  • thumbnail
    방역강화 대상국에서 입국한 8명 음성확인서 제출 후 '양성'

    ... 위해 방역강화 대상국을 지정하고, 이들 국가에서 출발하는 입국자에 대해서는 출발일 기준 48시간 이내에 발급받은 음성 확인서를 요구하고 있다. 입국자들은 3일 이내에 국내 기관에서 다시 검사를 받는다. 대상국은 방글라데시와 파키스탄, 카자흐스탄, 키르기스스탄, 필리핀, 우즈베키스탄 등 6개국으로, 이중 4개국은 지난 13일부터, 2개국은 20일부터 음성 확인서 제출 조치가 적용됐다. 음성 확인서 제출 후 확진되는 사례가 다수 나옴에 따라, 해외 현지 의료기관에서 ...

    한국경제 | 2020.07.21 15:35 | YONHAP

  • thumbnail
    중국 보란 듯…인도, 벵골만서 美항모전단과 합동훈련

    ... 정찰 활동을 강화했다. 인도 해군은 지난달 27일에는 인도양에서 일본 자위대 해군과 군사 훈련도 진행했다. 중국은 지난 몇 년간 인도 주변 남아시아 항구 등을 잇따라 개발하는 이른바 '진주 목걸이' 전략으로 인도의 신경을 자극해왔다. 실제로 중국은 2013년 인도양에 핵 추진 잠수함을 파견했고, 2017년에는 스리랑카 함반토타 항구 운영권을 99년간 확보하는 등 방글라데시, 몰디브, 파키스탄 등 인도양 곳곳에 거점을 마련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7.21 11:23 | YONHAP

  • thumbnail
    잦아드는가 하면 고개드는 새 집단감염…해외유입도 불안불안

    ... 이라크 등 코로나19가 유행하는 국가발(發) 입국자를 중심으로 확진자가 무더기로 나오는 양상이다. 전날에는 해외유입 확진자 22명 가운데 9명이 필리핀에서 들어온 입국자였다. 정부가 방역강화 대상 6개국(방글라데시·파키스탄·카자흐스탄·키르기스스탄·필리핀·우즈베키스탄)에서 입국하는 외국인에 대해서는 '음성 확인서'를 요구하고 있지만, 음성 확인서를 제출한 입국자 중에서도 자가격리 중 양성 ...

    한국경제 | 2020.07.21 05:00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