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3,57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문대통령 "우리의 재래식 군사력, 북한에 월등"

    ... 대한민국의 안전은 확실히 보장된다는 안심을 줘야 한다"고 요구한 데 대한 답변이다. 문 대통령은 "우리는 핵 개발을 할 수 없게 돼 있다"며 "그래서 북미 간 대화를 위해 노력하는 것"이라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국회가 (4·27 판문점선언 등에 대해) 비준동의를 해준다면 큰 힘이 된다"며 "10·4 선언, 9·19 선언 등을 열린 마음으로 봐달라. 정권이 어떻게 바뀌어도 계속돼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와 관련해 주 원내대표는 회동 브리핑을 통해 "문 대통령은 '북한이 ...

    한국경제 | 2020.05.28 19:28 | YONHAP

  • 6·15 선언 20주년 '반쪽행사'…北에 공동개최 제의도 안해

    정부가 내달 1일 ‘6·15 남북공동선언’ 20주년 기념행사를 홀로 개최한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을 이유로 북한에 공동 개최 제안조차 하지 않으면서 행사 의미를 스스로 ... “실효성이 상당 부분 상실됐다. 남북 간 교류·협력 추진에 장애가 되지 않는다”고 밝히고, 판문점 견학 재개, 파주 ‘DMZ(비무장지대) 평화의 길’ 운영 재개 등을 준비하는 등 남북관계 개선을 ...

    한국경제 | 2020.05.28 16:24 | 임락근

  • thumbnail
    DMZ 평화의 논에 통일을 심자…30일 철원서 통일 쌀 모내기

    6·15 공동선언 20주년을 맞아 6·15 강원본부와 강원도연맹이 공동 주관하는 '2020통일 쌀 모내기' 행사가 오는 30일 오전 10시 철원 비무장 지역 월정리에서 열린다. 이날 행사에는 이창복 6·15 남측위 상임대표 의장과 ... 참가한다. 이번 행사는 남북 평화 정착과 남북 농업교류·협력을 위해 지속해서 전개해 왔으며, 올해는 6·15 공동선언 20주년을 맞아 규모 있게 준비한다. 특히 이날 행사에서는 4·27 판문점 선언 이후 문재인 대통령과 강원도가 ...

    한국경제 | 2020.05.27 10:30 | YONHAP

  • thumbnail
    탁현민, 의전비서관으로 청와대 복귀(종합)

    ... 탁 자문위원은 2017년 대선 때 문재인 대통령의 선거캠프에서 토크콘서트 등 행사를 주도했고, 정부 출범 후에는 대규모 기념식과 회의 등 각종 대통령 행사의 기획을 맡았다. 청와대를 떠난 뒤에도 자문위원으로 작년 4·27 판문점선언 1주년 기념행사를 비롯한 굵직한 이벤트를 기획했다. 특히 지난 2016년 문 대통령의 네팔 트래킹에 동행했을 정도로 문 대통령의 신임이 두텁다는 평가를 받는다. 그는 과거 공동저자로 참여한 저서 '말할수록 자유로워지다'(2007) ...

    한국경제 | 2020.05.26 16:44 | YONHAP

  • thumbnail
    '미지의 땅' 비무장지대(DMZ) 문화재 실태 조사한다

    ... 비무장지대(DMZ)에서 문화재 실태조사가 진행된다. 문화재청은 접경·평화지역인 경기도·강원도와 함께 4·27 판문점 선언에서 남북이 합의한 비무장지대 평화지대화를 위해 문화·자연유산 실태조사를 오는 26일부터 1년여간 추진한다고 ... 발대식을 열고, 오후부터 대성동 마을에서 조사를 시작할 예정이다. 실태조사 주요 대상은 파주 대성동 마을, 판문점 공동경비구역(JSA), 태봉 철원성, 고성 최동북단 감시초소(GP) 등과 대암산·대우산 천연보호구역, 건봉산·향로봉 ...

    한국경제 | 2020.05.25 10:25 | YONHAP

  • thumbnail
    경기도·강원도·문화재청, DMZ 문화·자연유산 실태조사 착수

    ... 대성동마을부터 시작…유네스코 세계유산 등재 향한 첫걸음 경기도는 강원도, 문화재청과 함께 2018년 4·27 판문점 선언으로 남북이 합의한 비무장지대(DMZ) 평화지대화를 위한 노력의 하나로 26일부터 1년여간 DMZ에 대한 문화·자연유산 ... 유의사항, 출입절차 등을 공유한 뒤 오후부터 대성동마을에서 조사를 시작할 예정이다. 이 밖에 실태조사 대상은 판문점 JSA(공동경비구역), 태봉 철원성, 고성 최동북단 감시초소(GP) 등과 대암산·대우산 천연보호구역, 건봉산·향로봉 ...

    한국경제 | 2020.05.25 10:22 | YONHAP

  • thumbnail
    송영길 "5·24조치 10년…실효성 없어 해제해야"

    ... 조치 해제를 주장했다. 송 의원은 페이스북에 "이명박 정부의 5.24조치가 있은 지 10년이 지났다"며 "2018년 판문점선언에서 끊어진 민족의 혈맥을 잇고 공동 번영과 자주통일의 미래를 앞당기겠다고 (북측과) 약속했지만 10년째 끊어진 길이 아직도 이어지지 못했다"고 적었다. 송 의원은 "3주 뒤면 분단 이후 처음으로 남북 정상이 만났던 6·15 공동 선언 20주년이 된다"며 "실효성이 사라진 5·24조치는 해제하고 섬으로 끊어진 한반도의 하늘길과 바닷길을 다시 연결해야 한다"고 ...

    한국경제 | 2020.05.24 17:55 | YONHAP

  • thumbnail
    임종석 "김정은 솔직·당당한 성격…한반도 문제 풀 의지 보여"

    ... 풀어보겠다는 확고한 의지를 읽을 수 있었다"면서 이같이 말했다. 임 전 실장은 6·15 남북공동선언 20주년을 계기로 2018년 4·27 판문점 남북정상회담부터 2019년 2월 북미 '하노이 노딜'까지 ... 둘러싼 회담 뒷얘기를 공개했다. 임 전 실장은 4·27 회담 한 달 뒤 열린 5·26 판문점회담에 대해선 "뜻밖이었다"고 회상했다. 그는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김정은을) ...

    한국경제 | 2020.05.21 14:44 | 노정동

  • thumbnail
    임종석 한반도대화 뒷얘기…"김정은 솔직·당당했다"

    ... 2019년 2월 북미정상의 하노이노딜까지 긴박했던 10개월 간의 한반도 대화 뒷얘기를 21일 공개했다. 6·15 남북공동선언 20주년을 맞아 계간 '창작과 비평' 여름호에 실린 대담을 통해서다. 임 전 실장은 문재인 대통령과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의 첫 만남인 4·27 판문점회담에 배석했다. 그는 "두 정상의 대화가 끝난 뒤 느낌은 안심과 기대였다"며 "(김 위원장의) 캐릭터가 ...

    한국경제 | 2020.05.21 12:17 | YONHAP

  • thumbnail
    [시론] 남북관계, 독일식 원칙을 세워야 한다

    ... 것이다. 그러나 북핵 문제는 여전히 표류 중이며, 그나마 남북 합의의 일부가 초보적 신뢰구축 단계에 진입한 것이 전부다. 북한이 구태를 벗고 호응하지 않으면 ‘평화 만들기’는 희망고문일 뿐이다. 문 대통령은 판문점 선언 2주년을 맞은 지난달 27일 ‘현실적·실천적인 남북 협력’ 의지를 밝혔다. 독일처럼 우리도 자강 노력과 외부 환경 조성에 힘쓰다 보면 언젠가 통일의 기회가 찾아올 것이다. 그때는 아마도 북한이 ...

    한국경제 | 2020.05.13 18:0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