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61-70 / 69,29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정총리, 총리실 직원 확진에 코로나19 검사…일정 취소(종합)

    공관서 대기 중…오늘 국민의힘 원내대표단 만찬 연기 가능성도 정세균 국무총리가 22일 총리실 직원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에 따라 일정을 취소하고 검체 검사를 받았다. 정 총리는 이날 오전 국무회의를 마친 뒤 총리실 민정실 A국장이 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았다는 소식을 접하고, 검체 검사를 받기 위해 서울 종로구 보건소를 찾았다. 정 총리는 지난주 A국장을 접촉한 일이 없어 밀접접촉자로 분류되지는 않지만, 선제적으로 ...

    한국경제 | 2020.09.22 13:51 | YONHAP

  • thumbnail
    마켓컬리 김슬아, 샤인머스캣 들고 카메라 앞에 선 이유

    ... 것을 말하는 유행어다. 첫 제품이 샤인머스캣이 된 데에도 사연이 있다. 마켓컬리는 2016년부터 샤인머스캣을 팔기 시작했다. 그때까지 샤인머스캣은 시장에 내다 팔 수 없는 과일이었다. 공 들여 농사를 지어도 '등급 외 판정'을 받다보니 가격책정이 불가했다. 마켓컬리는 이런 농가들에서 샤인머스캣을 사들여 판매하기 시작했고, 한 번 맛을 본 소비자들은 '프리미엄 포도'에 열광하기 시작했다. 김 대표는 "처음 샤인머스캣을 ...

    한국경제 | 2020.09.22 13:46 | 김보라

  • thumbnail
    주한미군 "코로나 무증상 20일 지나면 양성 나와도 격리해제"

    주한미군이 코로나19(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확진자 격리해제 요건을 사실상 완화했다. '무증상'인 채로 20일이 지나면 양성 판정이 나와도 격리 해제 조치를 하기로 한 것이다. 주한미군 사령부는 22일 이같이 발표하면서 "한국정부와 미국 질병통제예방센터(CDC)와의 논의 하에 결정됐다"고 밝혔다. 다만 어디까지나 무증상이 조건이며 증상이 있는 경우는 검사와 무관하게 격리가 계속된다고 설명했다. 주한미군에 따르면 ...

    한국경제 | 2020.09.22 13:17 | 신현아

  • thumbnail
    [속보]정총리, 코로나 검사받아…총리실 직원 양성 판정

    정세균 국무총리가 22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검사를 받았다. 이날 국무총리실에 따르면 총리실 근무자가 오전 10시 20분께 코로나19 양성 통보를 받은 것을 감안해 정 총리는 오후 일정을 모두 취소하고 종로구 선별진료소에서 검사를 받았다. 정 총리는 밀접 접촉자가 아니지만 선제적 대응 차원에서 검사를 받은 것으로 전해졌다. 임락근 기자 rklim@hankyung.com

    한국경제 | 2020.09.22 13:17 | 임락근

  • thumbnail
    [속보] 정 총리, 총리실 직원 양성 판정에 코로나 검사받아

    [속보] 정 총리, 총리실 직원 양성 판정에 코로나 검사받아 강경주 한경닷컴 기자 qurasoha@hankyung.com

    한국경제 | 2020.09.22 13:07 | 강경주

  • [1보] 정총리, 총리실 직원 양성 판정에 코로나 검사받아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9.22 13:05 | YONHAP

  • thumbnail
    울진의 장례식장 다녀온 천안 중학생 2명 확진…이틀간 휴교조치

    ... 중학생 2명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확진됐다. 시에 따르면 지난 19∼20일 이틀간 울진의 친척 장례시장에 다녀온 천안시내 같은 학교 10대 중학생 2명(천안 225, 226번)이 코로나19 검사 결과 양성판정을 받았다. 21일 검사 당시 무증상자였던 이들은 형제간으로 1, 3학년생이다. 학생들은 장례식장에서 경기도 시흥에 사는 50대 확진자(시흥 132번)와 접촉했다. 지난 20일 확정판정을 받은 해당 50대는 파주 확진자와 접촉한 ...

    한국경제 | 2020.09.22 12:14 | YONHAP

  • thumbnail
    서울 신규확진 사흘째 20명대…사우나 감염 3명 추가(종합)

    ... 확진자는 4명이다. 22일 0시 기준 서울의 확진자 누계는 5천16명이다. 서울의 누적 확진자는 시내 첫 코로나19 확진자가 나온 1월 24일 이후 약 8개월 만에 5천명을 넘어섰다. 이 가운데 격리치료 중인 환자는 933명, 완치 판정을 받고 퇴원한 사람은 4천34명이다. 사망자는 1명 늘어 누적 49명이 됐다. 49번째 사망자는 70대로 기저질환이 있었으며 이달 8일 확진 후 격리치료를 받다 12일 만에 숨졌다. 박유미 서울시 방역통제관은 "추석 연휴에 의료기관과 ...

    한국경제 | 2020.09.22 11:53 | YONHAP

  • thumbnail
    부천 주민 4명 코로나19 확진…2명은 집단감염 교회 관련

    경기도 부천시는 A(10대)군 등 주민 4명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22일 밝혔다. A군과 B(10대 미만)군은 부천 319번, 329번, 330번, 336번 확진자 가족으로 인후통과 기침 등 증상을 보여 전날 검체 검사를 받고 이날 확진 판정을 받았다. A군 등 확진자 6명은 일가족으로 319번 확진자가 집단 감염이 발생한 부천 남부교회를 다녀온 뒤 잇따라 접촉해 감염된 것으로 추정된다. 이 교회 관련 ...

    한국경제 | 2020.09.22 11:52 | YONHAP

  • thumbnail
    개천절집회 막자…"이번엔 '드라이브 스루'로 모이자"

    ... 주장을 펼치는 것으로 보인다. 전날 오전까지 경찰에 신고된 개천절 집회는 총 798건으로, 경찰은 이중 집결 신고 인원 10명이 넘는 집회에 대해서는 금지를 통보했다. 아울러 집회를 강행할 경우 원천 차단·제지할 방침이다. 한편 김진태 전 의원과 민경욱 전 의원은 지난달 15일 광복절 광화문 집회에 참가한 바 있다. 코로나19 검사 결과 이들은 모두 음성 판정을 받았다. 이미경 한경닷컴 기자 capital@hankyung.com

    한국경제 | 2020.09.22 11:42 | 이미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