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73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한강수계 발전용 '용수공급·홍수조절' 다목적 활용

    한국수력원자력 11일 춘천서 선포식 한국수력원자력(이하 한수원)이 북한강 수계 발전용 을 용수공급과 홍수조절 등 다목적댐으로 활용한다. 이를 위해 한수원은 11일 강원 춘천시 한강수력본부에서 '한강수계 발전용 다목적 활용 ... 홍수조절 등 다목적으로 활용하기로 하고 지난 4월 환경부 한강홍수통제소와 협약을 체결한 바 있다. 한수원은 화천, 팔당댐을 대상으로 2년간 시범 기간을 통해 용수공급과 홍수조절 효과를 분석, 효율적 물관리에 나선다는 방침이다. ...

    한국경제 | 2020.06.10 16:52 | YONHAP

  • thumbnail
    서울시, 한강에서 '풍수해 대비' 모의 훈련

    서울시 한강사업본부는 풍수해 대비를 위해 이달 5일 광진교 남단 등에서 '육갑문 개폐 시연 및 시설물 이동 모의 훈련'을 벌였다고 7일 밝혔다. 모의 훈련은 오전 11시 가상 호우주의보 발령과 함께 시작했다. 팔당댐 수위가 상승하는 상황에 맞춰 한강공원 이용제한 안내 방송, 방류량별 침수 가능 지점의 이용객·차량 대피, 반포한강공원 저지대 시설물 이동, 여의샛강 출입 통제, 육갑문(한강 범람을 차단하는 수문) 폐쇄 등 순서로 이어졌다. 시 관계자는 ...

    한국경제 | 2020.06.07 11:15 | YONHAP

  • thumbnail
    '대청호에 배 뜰까'…충북도, 뱃길 복원 사업 재추진

    ... 복원과 관련한 상황에 약간의 변화가 있었다. 옥천군을 지역구로 둔 미래통합당 박덕흠 국회의원이 대표 발의한 ' 주변 지역 친환경 보존·활용 특별법'이 2018년 5월 국회를 통과한 것이다. 대청호 주변 규제 완화가 골자인 ... 개진했던 환경부가 충북도의 대청호 뱃길 복원 계획에 얼마나 협조할지는 여전히 미지수다. 충북도 관계자는 "대청호는 팔당호나 충주 주변과 비교해 규제가 아주 심하다"며 "이번 기회에 대청호에 도선이 다니고, 청남대 등 주변에 관광시설이 ...

    한국경제 | 2020.05.14 13:34 | YONHAP

  • thumbnail
    서울서 낸 수도요금 1등 서울대…두 달 치 7억6000만원

    ... 수도요금 감면을 적용해주지 않기로 했다. 시 관계자는 "양변기 누수는 육안으로 확인할 수 있으므로 사용자의 책임을 강화하는 것"이라고 설명했다. 지난해 서울의 수돗물 총생산량은 11억5701만t이었다. 이는 팔당댐 저수 용량 2억4400만t의 4.74배에 달하는 규모다. 하루 평균 수돗물 생산량은 317만t이었다. 가장 많이 생산한 날은 첫 폭염경보가 내려진 지난해 7월 5일로 346만t을 생산했다. 최저 생산량은 지난해 설 당일인 2월 ...

    한국경제 | 2020.04.22 13:45 | 김명일/조준혁

  • thumbnail
    4년간 서울 양변기에서 샌 물 704만t…석촌호수 채우고 남아

    ... 양변기 누수에 수도요금 감면을 적용해주지 않기로 했다. 시 관계자는 "양변기 누수는 육안으로 확인할 수 있으므로 사용자의 책임을 강화하는 것"이라고 설명했다. 지난해 서울의 수돗물 총생산량은 11억5천701만t이었다. 이는 팔당댐 저수 용량 2억4천400만t의 4.74배에 달하는 규모다. 하루 평균 수돗물 생산량은 317만t이었다. 가장 많이 생산한 날은 첫 폭염경보가 내려진 지난해 7월 5일로 346만t을 생산했다. 최저 생산량은 지난해 설 당일인 ...

    한국경제 | 2020.04.22 06:00 | YONHAP

  • thumbnail
    한강 발전용 , 다목적댐처럼 활용…"가뭄·홍수 대응력 향상"

    한강홍수통제소·한수원 협약…화천·팔당댐 대상 한강의 발전용 이 다목적 처럼 생활·공업용수 공급, 가뭄·홍수 조절을 위해 활용된다. 환경부와 산업통상자원부는 환경부 소속 한강홍수통제소와 산업부 산하 공기업인 한국수력원자력이 '한강수계 발전용 의 다목적 활용을 위한 협약'을 다음 달 1일 체결한다고 31일 밝혔다. 협약의 핵심은 한강수계에 있는 발전용 인 화천댐과 팔당댐을 발전 용도로 운영하면서도 용수 공급, 홍수조절 등 다목적 역할도 ...

    한국경제 | 2020.03.31 15:00 | YONHAP

  • thumbnail
    이시종 충북지사 "대청호 규제 완화 대책 강구하라"

    이시종 충북지사는 13일 "대청호에 배가 다닐 수 있게 규제 완화 대책을 강구하라"고 주문했다. 이 지사는 이날 오전 확대간부회의를 주재하면서 "전국에서 가장 규제가 심한 지역이 대청호이다. 수도권 상수원인 팔당호보다도 규제가 심하다"며 이같이 지시했다. 이 지사는 "인근 충주댐과 비교해도 규제 차이가 천차만별"이라며 "이런 점을 부각해 대청호 관련 규제가 상당 부분 풀릴 수 있도록 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대청호 규제 완화로 배가 ...

    한국경제 | 2020.01.13 13:19 | YONHAP

  • thumbnail
    경기도 하천 수질 전년대비 '대체로 개선'…팔당댐은 '목표미달'

    ... 수치는 2.3㎎/L에서 2.7㎎/L로 다소 상승했다. 이번 수질 평가는 49개 하천, 134개 지점을 대상으로 이뤄졌으며 15개 대표지점 중 팔당댐을 제외한 14개 지점이 목표 수질을 달성했다. 팔당댐의 경우 목표등급은 '매우 좋음'(Ⅰa) 이었으나 BOD 기준 1.2㎎/L로 '좋음'(Ⅰb) 등급에 그쳤다. 청평(삼봉리·1.0㎎/L), 임진강 상류(연천 임진나루터·0.7㎎/L) 등은 '매우 좋음'(Ⅰa) 등급을, 남한강 하류(강상·1.6㎎/L), ...

    한국경제 | 2019.11.07 16:49 | YONHAP

  • thumbnail
    충북 공업용수난 '비상'…국회서 대책 마련 토론회

    ... 여의도 국회의원회관에서 열렸다. 이날 토론회는 각계 전문가가 참석한 가운데 산업단지 증가에 따른 공업용수 추가 확보 방안 등을 모색하기 위해 마련됐다. 도내에는 규모 면에서 전국 2, 3위인 충주댐과 대청댐이 있다. 두 의 합계 저수량은 42.4t으로 팔당호에서 수도권으로 공급하는 용수의 511일 분량에 해당한다. 하지만 이중 충북에 공급하는 용수 배분량은 43.6%에 불과하다. 2025년까지 충북도가 계획한 산업단지가 완공되면 하루에만 약 33만7천200t의 ...

    한국경제 | 2019.10.16 17:14 | YONHAP

  • thumbnail
    강원 밤사이 140㎜ 폭우…도로 유실·낙석 비 피해 잇따라

    ... 차량 운행이 통제됐다. 이날 새벽에는 홍천군 북방면 중화계리와 춘천시 신동면 팔미리 등 곳곳에서 나무가 도로로 넘어져 신고를 받고 출동한 119 소방대원들이 안전 조치했다. 많은 비가 내리면서 한강 수위에게 영향을 주는 팔당댐도 이날 오전 9시 40분을 기해 수문 1문을 열고 초당 1천363t을 방류하고 있다. 이날 오전 9시 현재까지 내린 비의 양은 철원 동송 140.5㎜, 철원 외촌 118㎜, 고성 미시령 113.5㎜, 화천 광덕산 101.5㎜, ...

    한국경제 | 2019.09.11 10:18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