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41-50 / 12,84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현대리바트' 20% 이상 상승, 단기·중기 이평선 정배열로 상승세

    ... 기관도 5.9만주를 순매도했지만, 개인은 오히려 10.6만주를 순매수했다. 같은 기간 이 종목의 거래비중은 외국인과 개인이 각각 15.8%, 69.8%로 비중이 높다. 한편 외국인과 기관은 이 종목에 대해서 각각 최근 3일, 3일 연속 팔자 행진을 벌이고 있다. [그래프]현대리바트 외국인/기관 매매동향 한경로보뉴스 이 기사는 한국경제신문과 금융 AI 전문기업 씽크풀이 공동 개발한 기사 자동생성 알고리즘에 의해 실시간으로 작성된 것입니다.

    한국경제 | 2020.05.12 09:08 | 한경로보뉴스

  • thumbnail
    주식 팔고 채권 사는 외국인…안전자산이 된 韓 채권[이슈+]

    ... A급 국채시장에서 절대 금리가 높은 축에 들어간다"며 앞으로도 외국인 자금이 지속 유입될 가능성이 높다고 판단했다. ◆ 외국인, 3개월째 주식 던져…전망 불투명 반면 주식시장에서 외국인은 3개월째 '팔자'를 기록하고 있다. 금감원에 따르면 지난달 외국인은 상장주식 5조3930억원을 팔아치웠다. 유가증권시장에서 4조7100억원, 코스닥시장에서 6820억원을 팔았다. 올해 2월 순매도로 전환한 이후 꾸준히 매도하고 있다. 코로나19가 ...

    한국경제 | 2020.05.11 10:23 | 이송렬, 채선희

  • thumbnail
    외국인, 국내주식 3개월 연속 '팔자'…채권 투자는 '최대'

    지난달 외국인 투자자는 국내 상장주식을 5조4000억원 순매도한 것으로 집계됐다. 주식은 3개월 연속 '팔자세'를 지속했지만 채권은 7조4000억원을 순투자해 사상 최대치를 경신했다 11일 금융감독원에 따르면 지난달 외국인은 국내 상장주식을 5조3930억원 순매도했다. 역대 최대 순매도 기록을 썼던 지난 3월(-13조4500억원)보다는 순매도 규모가 줄었지만 2월부터 3개월 연속 매도 우위를 지속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

    한국경제 | 2020.05.11 07:36

  • thumbnail
    외국인, 4월 국내주식 5.4조 순매도…석달째 '팔자'

    채권 7.4조 순투자…보유액 140조 또 최대 지난달 외국인이 국내 상장주식을 5조4천억원 순매도한 것으로 집계됐다. 이로써 3개월 연속 '팔자'를 이어갔다. 상장채권은 7조4천억원 순투자해 보유액이 140조원 선을 넘으며 사상 최대치를 또 경신했다. 11일 금융감독원에 따르면 지난달 외국인이 국내 상장주식을 5조3천930억원 순매도했다. 역대 최대 순매도 기록을 썼던 지난 3월(-13조4천500억원)보다는 순매도 규모가 줄었지만 2월부터 ...

    한국경제 | 2020.05.11 06:00 | YONHAP

  • thumbnail
    내 실력에 꼭 맞는 클럽 구성법 A to Z

    ... 가장자리를 날카롭게 하기 위해 둔각으로 디자인한 37V 그루브를 적용해 어떤 환경에서도 많은 스핀을 발생시키고 미세한 거리 컨트롤이 가능하다. 캘러웨이골프 For Handicap 20± 대한민국의 대다수 골퍼가 주말 골퍼다. 팔자가 그리 좋지 못해서, 생업에 매여 주말에나 간신히 연습장과 필드를 찾는 100돌이. 곧 두 자릿수 스코어가 가능할 거 같은데 그 벽을 넘는 게 여간 어려운 일이 아니다. 이때가 제일 애매하다. 이젠 골프가 뭔지 좀 알 거 같고 클럽도 ...

    Money | 2020.05.08 16:45

  • thumbnail
    이젠 더위 속 거리두기…얇고 착한 마스크 "없어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방역 지침이 '생활 속 거리두기'로 바뀐 첫날인 6일, 마스크 수급이 안정화되고 있지만 생활용품숍에서 판매하는 얇은 재질의 '착한 마스크'는 여전히 품귀현상을 빚고있는 것으로 확인됐다. 대표적인 생활용품숍인 다이소에서 판매하는 마스크는 '착한 마스크'라고 불린다. 소비자들이 다이소를 찾는 이유도 단연 값싼 '착한 가격' 때문. 코로나 사태로 마스크...

    한국경제 | 2020.05.06 14:57 | 이미경

  • thumbnail
    '피에스케이' 10% 이상 상승, 주가 상승 흐름, 단기 이평선 정배열, 중기 이평선 역배열

    ... 순매도했지만, 개인은 오히려 51.2만주를 순매수했다. 같은 기간, 개인의 거래 비중이 81.1%로 가장 높아, 이 종목의 주요 거래 주체는 개인이었음을 알 수 있다. 한편 외국인과 기관은 이 종목에 대해서 각각 최근 3일, 5일 연속 팔자 행진을 벌이고 있다. [그래프]피에스케이 외국인/기관 매매동향 한경로보뉴스 이 기사는 한국경제신문과 금융 AI 전문기업 씽크풀이 공동 개발한 기사 자동생성 알고리즘에 의해 실시간으로 작성된 것입니다.

    한국경제 | 2020.05.06 14:25 | 한경로보뉴스

  • thumbnail
    동학개미, 증시 반등에 베팅…역대 최대 '1조7000억' 순매수

    코스피지수가 4거래일 만에 1900선 아래로 떨어졌다. 미·중 무역분쟁이 재개될 수 있다는 우려에 외국인과 기관은 대규모 팔자에 나섰다. 반등을 기대하는 개인 투자자는 역대 최대 규모의 순매수를 기록했다. 4일 코스피지수는 전거래일보다 52.19포인트(2.68%) 내린 1895.37에 장을 마쳤다. 이날 코스피는 41.14포인트(2.11%) 내린 1906.42로 출발해 한때 1894.29까지 밀렸다. 이날 지수는 미·중국 ...

    한국경제 | 2020.05.04 16:05 | 윤진우

  • thumbnail
    개미투자자, 코스피 주식 하루 1.7조 순매수…역대 최대 기록

    ... 10일(1조5천559억원)이었다. 이로써 개인은 8년 9개월 만에 일간 최대 순매수 기록을 경신했다. 반면 외국인은 9천450억원어치를 순매도하며 이날도 1조원 가까이 주식을 팔아치웠다. 기관 역시 8천억원가량을 순매도하며 동반 '팔자'에 나섰다. 앞서 개인 투자자들은 외국인과 기관이 줄기차게 국내 주식을 처분하는 와중에도 꿋꿋한 매수세를 이어가며 지수를 지탱했다. 특히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의 여파로 주가가 급락한 지난 3월부터 개인 ...

    한국경제 | 2020.05.04 15:58 | YONHAP

  • thumbnail
    "외국인은 돌아오지 않는다"…미중 갈등 지속 전망

    ... 때보다 확률이 높다"고 말했다. 코로나19 사태 이후 외국인은 국내 주식시장에서 썰물처럼 빠져나갔다. 코로나19가 팬데믹(세계적 대유행)을 거쳐 본격 확산한 3~4월 외국인들은 코스피 시장에서 단 4거래일을 제외하고 모두 팔자였다. 이 기간 순매도 규모만 17조3800억원에 달한다. 김 연구원은 외국인이 돌아오지 않는 배경으로 신흥국 전반에 대한 투자심리 악화 및 수출 부진으로 약화된 국내 기초체력(펀더멘털)을 꼽았다. 지난달 국내 수출액은 3692만달러로 ...

    한국경제 | 2020.05.04 13:42 | 채선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