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20 / 4,15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JAPAN NOW] 일본식 다방 "코메다 커피"의 성공 요소 분석.

    ... 주문하면 “갓 구운 토스트와 따뜻한 삶은 계란”이 서비스로 나오는 “모닝서비스”입니다. 두 번째는 편안한 인테리어나 좌석 배치로 전 세대가 이용하기에 불편함이 없습니다. 고전적 인테리어와 칸막이가 갖춰진 좌석은 옛날 동네 다방과 패밀리레스토랑처럼 친근합니다. 세 번째는 은퇴한 노인들을 타깃으로 교외의 한적한 곳에 주차장을 갖춰 편안한 휴식공간을 제공하는 컨셉 입니다. 오전에 거동이 불편한 노인들을 픽업해 오후에 귀가시키는 “데이서비스”의 레크리에이션 일정 가운데 외출 ...

    The pen | 2020.07.04 12:48

  • thumbnail
    고용 수급 붕괴된 일본의 배달 현장, 해답은 '일자리 공유' [글로벌 현장]

    ... 새롭게 진화한다. 감염 우려를 차단할 언택트 수령 방식이 대표적이다, 수령 사인 없이 집 앞 등 사전 지정 공간에 두는 방식이다. 고객도 배달원도 안심감이 높아진다. 택배 주문이 급증한 음식은 아예 택배 전용점까지 개점한다. 패밀리레스토랑 데니즈는 5월부터 요리 택배에 특화한 주방 운영에 나섰다. 비즈니스호텔 등 연계한 타사 주방을 빌려 배달 시간을 단축하고 휴업을 염려하는 직원 부담도 덜어준다. 배달 거점의 네트워크로 편리성과 효율성을 높인다는 전략이다. 점포 ...

    한경Business | 2020.06.29 10:41

  • thumbnail
    패밀리레스토랑 체인 처키치즈 모회사도 파산 신청

    미국의 대형 패밀리 레스토랑 체인 브랜드인 처키치즈(Chuck E. Cheese)의 모회사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로 25일(현지시간) 파산을 선언했다고 CBS방송이 보도했다. 치키치즈의 모회사인 CEC엔터테인먼트는 이날 코로나19로 많은 식당이 문을 닫은 데 따른 금융 부담을 주요 원인으로 거론하면서 파산법 11조(챕터11)에 따른 파산보호를 신청했다고 밝혔다. 다만 연방 파산법원의 감독하에 구조조정을 추진하는 기간 상당수 ...

    한국경제 | 2020.06.26 10:01 | YONHAP

  • 금주(6월12일~6월18일)의 신설법인 1185개

    ... ▷엘케이디벨로퍼(고기호·1·경영컨설팅업)서울특별시 송파구 마천로 339-1 (마천동) ▷엘패밀리파트너스(최민수·10·경영컨설팅)서울특별시 동대문구 청계천로 471 1601호 (용두동... 숙박업)대구광역시 달서구 성서공단로11길 38-7 1층 (호림동) ▷우즈컴퍼니(김정희·50·카페, 레스토랑 운영업)대구광역시 수성구 교학로2길 12 2층 (만촌동) ▷윤인베스트(최창동·50·...

    한국경제 | 2020.06.19 11:38 | 민경진

  • thumbnail
    코로나19로 변화하는 주택시장, 커뮤니티 특화 주거상품 뜬다

    ... 시설들을 선보이고 있다. 단지 내에 재택근무 시 활용할 수 있는 오피스 공간과 비즈니스 룸이 마련될 예정이며, 입주민 전용 레스토랑과 와인북라운지, 연회장, 실내 수영장, 피트니스 센터, 실내 골프 연습장, 게스트룸, 프라이빗 영화관 등의 커뮤니티 시설도 조성될 예정이다. 세대 구성 타입 중 원룸형타입에는 다양한 수납공간을 제공해 공간 활용도를 극대화했고, 패밀리 타입에는 주부들의 동선을 고려한 주방가구 배치와 대형 드레스룸 설치로 여심을 공략했다. 현관에는 신발장과 워크인 공간을 ...

    한국경제 | 2020.06.19 10:00

  • thumbnail
    "피자는 1인용, 더치페이죠"…'함께 즐겨요'는 옛말

    ... 한판 3800원부터다. 혼자 먹는 1인용 피자이기 때문이다. '함께 즐겨요'를 외치던 대표적 피자 외식프렌차이즈업체 '피자헛'도 이 같은 변화의 한 복판에 있다. 1인 가구 증가와 혼밥 문화 확산에 패밀리레스토랑이던 피자헛은 최근 1인 메뉴 매장 확장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기자는 지난 11일 피자헛 1인 메뉴 매장인 서울 양천구 목동중앙점을 방문했다. 1인 메뉴 매장은 메뉴가 1인에 맞춰져 있기도 했지만 일종의 '언택트(비대면)' ...

    한국경제 | 2020.06.14 07:59 | 이미경

  • thumbnail
    오피스 점심전쟁…'찾아가는 구내식당' 뜬다

    ... 외식 브랜드들은 배달 서비스를 강화하고 있다. 롯데리아와 엔젤리너스 등을 운영하는 롯데GRS는 지난 27일 서울 서초동에 배달 전문 매장 ‘스카이31 딜리버리 앤 투고’를 열었다. 이 서비스를 이용하면 패밀리레스토랑 TGI프라이데이, 크리스피크림 도넛 등 8개 외식 브랜드 메뉴를 한 번에 주문할 수 있다. 지정된 시간에 배송해준다. 배달 수요가 많은 강남 직장인들을 겨냥했다. 테이크아웃 도시락 서비스를 제공하는 구내식당도 늘고 있다. 음식을 가져가 ...

    한국경제 | 2020.05.28 17:40 | 박종필

  • thumbnail
    [포스트 코로나 유망 비즈니스 22]우리가 배달의 민족? 이제 '드라이브 스루의 민족'

    ... 맛볼 수 있는 드라이브 스루 상품을 출시했다. 롯데호텔 서울의 일식당 모모야마에서 판매하는 도시락 박스와 뷔페 레스토랑 라세느의 대표 메뉴인 양갈비와 랍스터도 드라이브스루를 통해 구매할 수 있다. 뷔페 레스토랑 라세느의 대표 메뉴인 ... 샐러드, 빵, 밥으로 구성된 '1인용 도시락'이 5만9000원, 양갈비 6쪽과 모둠 채소구이를 즐길 수 있는 '패밀리 2인' 메뉴는 7만원이다. 사전 온라인이나 전화로 예약하고 픽업 시간에 맞춰 1층 픽업존에서 예약한 상품을 바로 ...

    한경Business | 2020.05.18 16:40

  • thumbnail
    [김은정의 기업워치]'알짜' 브랜드 매각에 코로나까지…CJ푸드빌, 뚜레쥬르만으론 버겁나

    ... 줄고 있다. 8일 나이스신용평가에 따르면 CJ푸드빌의 올 1분기 매출은 지난해 같은 기간에 비해 31.4% 감소한 것으로 추정됐다. 전체 매출의 가장 큰 비중을 차지하는 뚜레쥬르 매출은 전년 동기 대비 9.3% 줄어 선방했지만 패밀리레스토랑 등 음식점 브랜드 중심으로 매출이 급감한 것으로 파악됐다. 사업 구조 개편을 진행 중에 코로나19까지 맞물려 타격이 상대적으로 더 크게 나타나고 있다. 소비자들이 외출을 꺼리면서 브랜드 전반적으로 매출이 가파르게 줄고 있다. 나이스신용평가는 ...

    마켓인사이트 | 2020.05.10 20:56

  • thumbnail
    '여럿이 나눠먹던 비싼' 패밀리레스토랑…코로나 굿바이

    경기침체와 외식 트렌드 변화로 패밀리 레스토랑이 고전을 면치 못하고 있다. 수년째 혼밥 문화가 퍼지면서 양 많고, 값비싼 외식에 대한 선호 자체가 줄면서다. 여기에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코로나19) 감염증 확산 사태로 여러 사람이 ... 남동구 '예술회관점'을 리뉴얼해 '빕스 프리미어'로 선보이겠다는 계획이다. 앞서 패밀리레스토랑 아웃백은 '스테이크 하우스'라는 이름에 걸맞게 일찍이 스테이크에 집중해 영업이익을 끌어 올렸다. 아웃백의 ...

    한국경제 | 2020.05.04 13:53 | 이미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