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1-30 / 4,15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김은정의 기업워치]'알짜' 브랜드 매각에 코로나까지…CJ푸드빌, 뚜레쥬르만으론 버겁나

    ... 줄고 있다. 8일 나이스신용평가에 따르면 CJ푸드빌의 올 1분기 매출은 지난해 같은 기간에 비해 31.4% 감소한 것으로 추정됐다. 전체 매출의 가장 큰 비중을 차지하는 뚜레쥬르 매출은 전년 동기 대비 9.3% 줄어 선방했지만 패밀리레스토랑 등 음식점 브랜드 중심으로 매출이 급감한 것으로 파악됐다. 사업 구조 개편을 진행 중에 코로나19까지 맞물려 타격이 상대적으로 더 크게 나타나고 있다. 소비자들이 외출을 꺼리면서 브랜드 전반적으로 매출이 가파르게 줄고 있다. 나이스신용평가는 ...

    마켓인사이트 | 2020.05.10 20:56

  • thumbnail
    '여럿이 나눠먹던 비싼' 패밀리레스토랑…코로나 굿바이

    경기침체와 외식 트렌드 변화로 패밀리 레스토랑이 고전을 면치 못하고 있다. 수년째 혼밥 문화가 퍼지면서 양 많고, 값비싼 외식에 대한 선호 자체가 줄면서다. 여기에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코로나19) 감염증 확산 사태로 여러 사람이 ... 남동구 '예술회관점'을 리뉴얼해 '빕스 프리미어'로 선보이겠다는 계획이다. 앞서 패밀리레스토랑 아웃백은 '스테이크 하우스'라는 이름에 걸맞게 일찍이 스테이크에 집중해 영업이익을 끌어 올렸다. 아웃백의 ...

    한국경제 | 2020.05.04 13:53 | 이미경

  • thumbnail
    "스타벅스는 가라"…코로나·경기침체가 바꾼 상가 지형도

    ... 입점했다. 다이소는 실속있는 생활용품을 주로 팔다보니 고급스런 이미지의 주상복합과는 맞지 않는다는 평가가 있었다. 하지만 코로나19와 경기침체 등으로 실속있는 소비가 늘면서 오히려 인기 매장이 됐다. 기존에 자리잡고 있었던 대형 패밀리 레스토랑 대신 회식이나 소규모 모임에 적당한 매장으로 변한 경우도 있다. 빕스(VIPS)가 있던 자리는 이춘복참치가 들어갔다. 외식을 하는 고객층들이 변한데 따른 것이다. 아예 분양 단계부터 차별화된 매장구성을 표방하기도 한다. ...

    한국경제 | 2020.05.02 10:57 | 김하나

  • thumbnail
    "코로나가 호텔 객실 형태도 바꿨다"… 프라이빗 콘셉트 객실 등장

    ... 객실 패키지를 내놨다. 일반 객실 2개를 연결한 커넥팅룸 패키지다. 가족 단위 호캉스족을 겨냥해 이름도 '패밀리 겟어웨이'로 정했다. 멀리 이동하지 않고 도심에서 온 가족이 코로나 블루를 해소할 수 있도록 구성한 프라이빗 ... 독립공간으로 이용할 수 있다. 30만원대 가격으로 가성비도 높였다. 한강과 서울 도심 풍경이 한눈에 들어오는 30층 레스토랑에서 4인 가족이 별도의 비용부담 없이 조식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는 것도 장점이다. 호텔 측은 "자녀를 ...

    한국경제 | 2020.05.01 16:56 | 이선우

  • thumbnail
    빕스에 취직자리 넓힌 'LG 셰프봇'

    LG전자가 패밀리 레스토랑 빕스 전국 3개 점포에 요리하는 ‘LG 클로이 셰프봇’을 확대 적용한다고 30일 밝혔다. 소비자가 국수 코너에서 원하는 재료를 그릇에 담아 건네면 셰프봇이 뜨거운 물에 국수 재료를 삶아 다시 그릇에 담고 육수를 부어 요리를 완성한다. LG전자 제공

    한국경제 | 2020.04.30 17:07

  • thumbnail
    LG전자, 패밀리레스토랑 빕스에 요리로봇 추가 공급

    LG전자가 CJ푸드빌이 운영하는 레스토랑 빕스에 음식을 만드는 로봇 'LG 클로이 셰프봇'(사진)을 추가 공급한다. LG전자는 30일 "이번주 중에 빕스 광주 광천점, 얀양 비산점, 인천 예술회관역점이 클로이 셰프봇을 도입한다"고 발표했다. 빕스는 작년말 1호 매장인 등촌점에 처음으로 클로이 셰프봇을 배치했다. CJ푸드빌은 직원들이 고객들에게 서비스를 제공하는 데 집중할 수 있도록 로봇 도입을 확대하고 있다. 위험하거나 ...

    한국경제 | 2020.04.30 10:02 | 황정수

  • thumbnail
    빕스에 국수 만드는 'LG 클로이 셰프봇' 추가 도입

    LG전자는 CJ푸드빌이 운영하는 패밀리 레스토랑 빕스에 직접 국수를 만드는 'LG 클로이 셰프봇'(CLOi Chefbot)을 추가 도입한다고 30일 밝혔다. LG전자는 이번 주까지 빕스 광주 광천점, 안양 비산점, 인천 예술회관역점에 셰프봇을 도입할 예정이다. 작년 말에는 빕스 등촌점에서 셰프봇을 처음 선보였다. LG전자와 CJ푸드빌은 클로이 셰프봇 외에도 자율주행하며 음식을 나르는 LG 클로이 서브봇 도입을 검토 중이다. 양사는 매장에서 ...

    한국경제 | 2020.04.30 10:00 | YONHAP

  • thumbnail
    샐러드바 시대 연 세븐스프링스, 18년만에 역사 속으로

    2000년 대 국내 뷔페형 샐러드바 패밀리레스토랑 유행을 이끈 '세븐스프링스'가 서울 광화문점을 끝으로 이달 최종 폐업한다. 2002년 서울 강남구에 1호점(역삼점)을 낸지 18년 만에 역사의 뒤안길로 사라지게 된 ... 목동41타워점은 오는 19일, 광화문점은 30일 문을 닫는다고 발표했다. 세븐스프링스는 2006년 삼양그룹이 인수한 뷔페형 패밀리 레스토랑이다. 전성기에는 전국에 20여개 매장을 내며 번성했지만 지난해 4곳만 남기고 모두 사라졌다. 올해 2월 ...

    한국경제 | 2020.04.17 15:33 | 이미경

  • thumbnail
    삼양그룹, 14년만에 외식사업 철수…세븐스프링스 이달말 폐점

    삼양그룹이 패밀리 레스토랑 '세븐스프링스'의 문을 닫고 외식 사업에서 손을 뗀다. 삼양그룹은 17일 세븐스프링스 목동41타워점과 광화문점의 영업을 각각 이달 19일과 30일 종료한다고 밝혔다. 이들 2개 점은 세븐스프링스의 마지막 지점으로, 이번 영업 종료로 세븐스프링스 브랜드는 시장에서 완전히 철수하게 된다. 삼양그룹은 수년째 이어진 세븐스프링스의 실적 부진과 침체한 국내 외식시장 상황 등을 고려해 올해 초 브랜드 철수를 결정했다. 삼양그룹은 ...

    한국경제 | 2020.04.17 13:58 | YONHAP

  • thumbnail
    똑똑해진 세탁기·냉장고…'가전 맞수' 삼성·LG, AI로 정면승부

    ... 라이프스타일을 선보였다. 현관문 스마트 도어에서부터 시작되는 AI가 차량으로 이어지고 집이나 이동 중인 차량에서 레스토랑을 예약하고 메뉴를 확인할 수 있다. AI를 기반으로 모든 디바이스를 하나의 플랫폼으로 연결해 개인의 가전 사용 경험을 ... IoT 서비스를 선보이기도 했다. 그리고 올해 더 진화한 형태의 AI 냉장고가 출시된다. 삼성전자가 공개한 '패밀리허브' 제품에는 '푸드 AI'가 적용돼 맞춤형 식단과 레시피를 제공한다. 패밀리허브는 2016년 AI 기술을 접목해 ...

    한경Business | 2020.04.07 08: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