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41-50 / 2,65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갤럭시 5형제 출격 사흘 앞으로 다가왔다…화면 커진 폴드2 관심

    ... 갤럭시Z폴드2를 사용할 때는 화면을 접었을 때도 메시지 작성, 앱 사용 등 대부분의 스마트폰 경험을 불편 없이 누릴 수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 펼쳤을 때 화면도 더욱 시원해진다. 전작이 우측 상단이 노치(센서가 탑재된 화면 윗부분이 패인 형태) 디자인이었던 것과 달리, 우측 중앙 카메라 홀을 남기고 디스플레이가 전면을 채운 형태가 될 것으로 보인다. 또 갤럭시Z플립과 마찬가지로 초박형유리(UTG)를 적용한다. 카메라는 6천400만화소 망원, 1천200만화소 광각, ...

    한국경제 | 2020.08.02 07:00 | YONHAP

  • thumbnail
    추신수, 1회 선두타자 초구 홈런…SF 러프 3타점(종합)

    ... 2루에서 샌프란시스코 좌완 구원 샘 셀먼을 맞아 롭 레프스나이더로 교체됐다. 추신수는 3타수 1안타 1타점 1삼진으로 경기를 마쳤다. 시즌 타율은 0.125(16타수 2안타)가 됐다. 텍사스는 2-9로 패했다. 선발 마이크 마이너가 5⅔이닝 9피안타 6실점으로 무너진 것이 패인으로 작용했다. 지난해까지 KBO리그 삼성 라이온즈에서 뛴 다린 러프는 샌프란시스코의 7번 지명타자로 선발 출전해 3타수 2안타 3타점으로 맹활약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8.01 13:20 | YONHAP

  • thumbnail
    손흥민, 18골 12도움 시즌 마감…유로파 진출

    ... 첼시의 도움으로 유로파리그 진출 확정권인 6위로 올라서며 시즌을 마쳤다. 같은 시각 울버햄프턴은 첼시에 0-2로 져 6위에서 7위로 내려앉았다. 시즌 최종 성적이 16승 11무 11패가 된 토트넘(골득실 +14)은 15승 14무 9패인 울버햄프턴(골득실 +11)과 승점은 59점으로 같지만 골득실에서 앞서 6위가 됐다. 토트넘은 지난 시즌 UEFA 챔피언스리그에서 구단 최고 성적인 준우승에 올랐으나, 올 시즌 거짓말처럼 정규리그에서 하위권까지 떨어졌다. 이 때문에 ...

    한국경제TV | 2020.07.27 09:02

  • thumbnail
    토트넘, 골득실로 울버햄프턴 제치고 극적으로 유로파 진출

    ... 첼시의 도움으로 유로파리그 진출 확정권인 6위로 올라서며 시즌을 마쳤다. 같은 시각 울버햄프턴은 첼시에 0-2로 져 6위에서 7위로 내려앉았다. 시즌 최종 성적이 16승 11무 11패가 된 토트넘(골득실 +14)은 15승 14무 9패인 울버햄프턴(골득실 +11)과 승점은 59점으로 같지만 골득실에서 앞서 6위가 됐다. 토트넘은 지난 시즌 UEFA 챔피언스리그에서 구단 최고 성적인 준우승에 올랐으나, 올 시즌 거짓말처럼 정규리그에서 하위권까지 떨어졌다. 이 때문에 ...

    한국경제 | 2020.07.27 07:06 | YONHAP

  • thumbnail
    에디 슬리먼과 얼굴들 ㊤

    [박찬 기자] 길게 쭉 뻗은 일자 다리, 움푹 패인 볼, 날카로운 턱선까지. 이전까지 여성 모델들의 전유물이라고만 생각했던 특징들이 그를 통해 발현하기 시작했다. 에디 슬리먼(Hedi Slimane)이 스키니한 핏에 적극적으로 파고들었던 이유는 단 하나다. 본인의 콤플렉스였던 깡마른 체형에서 새로운 이면을 찾아냈던 것. 2000년 '디올 옴므(Dior Homme)', 2012년 '생 로랑(Saint laurent)', 2018년 '셀린느(Celine)'를 ...

    bntnews | 2020.07.24 16:02

  • thumbnail
    삼성 노태문 "언팩서 갤노트20·폴드 등 5개 신제품 공개"(종합)

    ... 공개했다. 갤럭시(Z)폴드2는 접었을 때 화면 크기가 6.2인치, 펼쳤을 때 7.7인치로 커질 것으로 관측된다. 전작은 접었을 때 4.6인치, 펼쳤을 때 7.3인치였다. 펼쳤을 때 우측 상단이 노치(센서가 탑재된 화면 윗부분이 패인 형태) 디자인이었던 것과 달리, 우측 중앙 카메라 홀을 남기고 디스플레이가 전면을 채운 형태가 될 것으로 보인다. 또 갤럭시Z플립과 마찬가지로 초박형유리(UTG)를 적용한다. 갤럭시노트20 시리즈는 S펜을 '포인터'로 쓸 수 ...

    한국경제 | 2020.07.21 17:00 | YONHAP

  • thumbnail
    이랜드가 팔면 대박, '뉴발란스'의 성공 스토리

    ... 2008년 이랜드와 계약을 연장하지 않고 푸마코리아를 설립한 후 직접 진출했다. 그 직후 매출이 반 토막이 났고 지금까지 이렇다 할 반등의 기회를 잡지 못하고 있다. 한국인들의 취향과 유통망의 특징 등 현지 상황을 잘 몰랐다는 것이 패인으로 꼽힌다. 반대로 국내 최대 매출을 올리고 있는 패션 기업으로 잔뼈가 굵은 이랜드의 영업력이 얼마나 대단한 것인지를 보여주는 사례가 됐다. 이 밖에 폴로·망고·나인웨스트 등 글로벌 패션 브랜드들이 국내에 직접 진출했다가 실패한 사례도 ...

    한경Business | 2020.07.20 14:02

  • thumbnail
    롯데 초반 강수 뒀지만…추가 득점 0개 [대구:포인트]

    ... 더하고 나서 4회 말 피안타, 사구, 볼넷 하나씩 기록 뒤 2사 만루에서 김유영과 바뀌었다. 롯데로서 다행히 김유영이 이성곤을 투수 땅볼 처리하면서 강수가 먹혀드는 것으로 보였다. 이후 불펜에서 3실점이 추가됐지만 이보다 더 큰 패인으로 후속타 불발이 컸다. 롯데는 1회 초 득점 과정에서 만루 기회를 잇지 못했고 이후 되살아나는 벤 라이블리에게 두 차례 삼자범퇴 당하는 등 추가 득점을 내지 못했다. 롯데는 남은 이닝 단 한 차례도 후속타를 터뜨리지 못했다. ...

    한국경제 | 2020.07.19 00:01 | 김현세 기자(kkachi@xportsnews.com)

  • thumbnail
    영입은 아직인데 쓰러지는 선수들…속 타는 최용수 서울 감독

    ... 오스마르는 종아리 부위에 통증을 호소해 교체했다. 그는 같은 부위 부상으로 전력에서 빠졌다가 지난 9라운드에야 복귀한 바 있다. 최 감독의 우려가 깊을 수밖에 없다. 그는 "두 선수가 빠지면서 균형이 많이 무너졌다"고 패인을 짚었다. 이날 베테랑 미드필더 기성용의 서울 복귀가 임박했다는 국내 방송 보도가 나왔고, 서울 구단은 "계약에 상당 부분 근접해있다"며 이를 인정했다. 그러나 기성용이 가세한다고 해도 서울에는 '약한 고리'가 꽤 많다. 특히, ...

    한국경제 | 2020.07.18 23:16 | YONHAP

  • thumbnail
    무너진 키움 토종 선발진, '4일 휴식' 독 됐나

    ... 2번 등판 뒤 부진 시작 프로야구 키움 히어로즈의 토종 선발진이 급격하게 흔들리고 있다. 키움은 지난 13일 끝난 KIA 타이거즈와의 광주 3연전에서 싹쓸이 패배를 당했다. 3연전 모두 토종 선발진이 무너진 것이 결정적인 패인이었다. 최원태(4이닝 7실점), 이승호(4이닝 6실점), 한현희(2이닝 7실점)가 전혀 힘을 쓰지 못했다. 키움은 6월만 해도 선발진이 25경기에서 리그 평균자책점 1위(3.16)에 무려 11승을 합작했다. 선발진의 고른 활약 ...

    한국경제 | 2020.07.14 11:08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