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8,02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태민, 글로벌한 인기…'2 KIDS' 아이튠즈 톱 송 차트 19개 1위

    ... 싱글 '투 키즈(2 KIDS)'는 아이튠즈 톱 송 차트에서 콜롬비아, 아르헨티나, 싱가포르, 필리핀, 아랍에미리트, 말레이시아, 태국, 오만, 인도, 터키, 스리랑카, 사우디아라비아, 폴란드, 멕시코, 슬로베니아, 칠레, 페루, 인도네시아, 엘살바도르 등 전 세계 19개 지역 1위에 올랐다. 더불어 이번 싱글은 바이브, 지니 1위를 차지하는 등 국내 음원 차트에서도 상위권을 기록하며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 신곡 '투 키즈'는 기타 사운드가 ...

    텐아시아 | 2020.08.05 10:51 | 우빈

  • thumbnail
    중남미 코로나19 확진자 500만명 넘어서…브라질이 절반

    ... 확진자의 27% 가량이다. 중남미는 6개 대륙 가운데 코로나19가 가장 늦게 상륙했으나 지금은 그 어느 지역보다도 확진자와 사망자가 많다. 전 세계에서 코로나19 확진자가 많은 10개국 중에서도 브라질(2위), 멕시코(6위), 페루(7위), 칠레(8위), 콜롬비아(10위) 등 중남미 국가들이 절반을 차지하고 있다. 중남미 국가들의 코로나19 사망자는 총 20만3000명가량으로 전 세계 사망자의 29%가 이곳에서 나왔다. 중남미는 빈곤율이 높고 대도시의 ...

    한국경제 | 2020.08.04 09:31 | 차은지

  • thumbnail
    중남미 코로나19 확진자 500만명 넘어서…브라질이 절반 이상

    ... 8%에 불과하다. 중남미는 6개 대륙 가운데 코로나19가 가장 늦게 상륙한 지역이지만, 지금은 그 어느 지역보다도 확진자와 사망자가 많다. 전 세계에서 코로나19 확진자가 많은 10개국 중에서도 브라질(2위), 멕시코(6위), 페루(7위), 칠레(8위), 콜롬비아(10위) 등 중남미 국가들이 절반을 차지하고 있다. 중남미 국가들의 코로나19 사망자는 총 20만3천 명가량으로, 전 세계 사망자의 29%가 이곳에서 나왔다. 중남미는 빈곤율이 높고 대도시의 ...

    한국경제 | 2020.08.04 09:18 | YONHAP

  • thumbnail
    아마존 열대우림 '긴장의 8월'…산불사태 재발 우려에 조마조마

    ... 일어나지 않는다. 원주민들이 산불을 지르고 있으며 그것은 그들의 문화"라고 말해 산불의 책임을 원주민들에게 돌렸다. 또 국내외 언론이 아마존 열대우림 산불 피해를 과장해 브라질의 대외 이미지를 해치고 있다는 말도 했다. 아마존 열대우림은 브라질·볼리비아·콜롬비아·에콰도르·가이아나·페루·수리남·베네수엘라·프랑스령 기아나 등 9개국에 걸쳐 있다. 브라질에 속한 420만㎢는 '아마조니아 레가우'(Amazonia Legal)로 불린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8.04 03:19 | YONHAP

  • thumbnail
    중남미 코로나19 사망자 20만명 넘어서…전 세계 사망자의 29%

    ... 명으로 가장 많고, 멕시코가 4만7천여 명으로 그 다음이다. 중남미 전체 사망자의 70%를 차지하는 이 두 나라는 미국에 이어 전 세계 코로나19 사망자 2, 3위를 나란히 기록 중이다. 사망자 과소 집계 논란이 일고 있는 페루가 1만9천여 명, 콜롬비아가 1만여 명으로 뒤를 잇는다. 중남미 코로나19 누적 확진자는 490만 명을 넘어서 500만 명을 향해가고 있다. 중남미 대부분의 국가에서 감염 곡선이 수개월째 오름세를 이어가고 있다. 콜롬비아의 ...

    한국경제 | 2020.08.02 23:32 | YONHAP

  • thumbnail
    '하루 740명 확진' 대구서 한달간 코로나19 지역감염 없었다

    ... 동안 대구에서 하루 최고 3명의 확진자 추가되기는 했지만, 모두 해외에서 유입된 사례여서 지역사회는 외부와 비교해 상대적으로 안전하다는 사실이 확인됐다. 이 기간에 추가된 해외 유입 환자는 우즈베키스탄과 시리아가 3명으로 가장 많고 페루 2명, 미국 2명, 카자흐스탄과 뉴질랜드, 멕시코, 인도 각각 1명 등이다. 특히 3명이 양성 판정을 받아 우려 대상이었던 우즈베키스탄의 경우 지난달 20일부터 필리핀과 함께 방역강화 대상 국가에 포함되면서 추가적인 우려도 상당 ...

    한국경제 | 2020.08.02 08:06 | YONHAP

  • thumbnail
    아마존 열대우림 산불, 7월에만 6천91건…작년보다 14.5% ↑

    ... 참석해 아마존 열대우림에서 발생하는 산불의 책임이 주로 원주민들에게 있다고 주장했다. 그는 "아마존 열대우림에서는 산불이 저절로 일어나지 않는다"면서 "원주민들이 산불을 지르고 있으며 그것은 그들의 문화"라고 말했다. 아마존 열대우림은 브라질·볼리비아·콜롬비아·에콰도르·가이아나·페루·수리남·베네수엘라·프랑스령 기아나 등 9개국에 걸쳐 있다. 브라질에 속한 420만㎢는 '아마조니아 레가우'(Amazonia Legal)로 불린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8.02 05:06 | YONHAP

  • "못살겠다, 연금 달라" 시위대 요구에…칠레, 중도인출 허용

    ... 하지만 연금 재정이 허약해져 장기적으로는 수급액이 적어지면서 노인 빈곤 문제가 심화할 것이라는 우려도 만만치 않다. 가입자에게 줄 현금을 마련하기 위해 연금 운용사들이 보유 주식을 매각하면 증시 상황을 더 악화시킬 수도 있다고 블룸버그통신은 지적했다. 칠레에 앞서 페루도 4월 연금 가입자들이 최대 25%를 미리 인출할 수 있도록 했다. 콜롬비아에서도 연금 10% 인출 허용 법안이 발의돼 있다. 박상용 기자 yourpencil@hankyung.com

    한국경제 | 2020.07.31 17:42 | 박상용

  • thumbnail
    '급한 불부터'…코로나19 경제난에 연금 미리 찾아쓰는 중남미

    칠레·페루 연금 중도인출 허용…콜롬비아도 추진 중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인한 경제난 속에 중남미 각국이 연금 자산으로 급한 불을 끄고 있다. 칠레에서는 30일(현지시간) 연금 중도 인출 신청이 개시된 후 몇 시간 만에 110만 명 이상의 가입자가 중도 인출을 신청했다고 로이터통신이 보도했다. 온라인으로도 신청이 가능하지만 이날 수도 산티아고의 민간 연금관리회사(AFP)들 사무실 앞에는 직접 신청하려는 사람들이 길게 줄을 ...

    한국경제 | 2020.07.31 06:24 | YONHAP

  • thumbnail
    오리온, 유충 발생 지역 학교에 '오리온 제주용암수' 3만개 지원

    ... 등 2억 5천여 원 상당의 구호물품을 전달했다. 2017년 폭우 피해를 입은 청주시에 2억 원 상당의 재해복구 지원품과 제품을 기부했으며 2008년에는 중국 쓰촨성 대지진, 2013년 필리핀 태풍 '하이옌' 수해, 2017년 페루 홍수 당시에도 초코파이 등을 구호품으로 제공하며 국제 구호에 나선 바 있다. 오리온그룹 관계자는 “코로나19 위기로 지친 상황에서 수돗물 유충 발생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학생들에게 도움이 되었으면 하는 마음으로 지원하게 되었다”며 ...

    조세일보 | 2020.07.30 11:4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