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1,72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중환자실 나온 `축구황제` 펠레…섀도복싱도 거뜬

    중환자실로 옮겨져 축구팬들의 걱정을 샀던 `축구황제` 펠레(81)가 다행히 건강을 회복 중인 것으로 전해졌다. 펠레의 딸 켈리 나시멘투는 19일(한국시간) 인스타그램에 "아버지는 의료진, 가족의 도움으로 순조롭게 재활하고 있다"면서 "오늘은 건강을 향해 `두 걸음`이나 나아갔다. 응원을 주신 모든 분께 감사드린다"는 글을 올렸다. 이와 함께 펠레가 재활 운동을 하는 영상을 게시했다. 해당 영상에서 펠레는 사이클 운동을 하다가 카메라를 향해 익살스럽게 ...

    한국경제TV | 2021.09.19 11:49

  • thumbnail
    중환자실 갔던 축구황제 펠레, 재활 순조…웃으며 섀도복싱

    중환자실로 옮겨져 축구팬들의 걱정을 샀던 '축구황제' 펠레(81)가 다행히 순조롭게 건강을 회복하고 있다. 펠레의 딸 켈리 나시멘투는 19일(한국시간) 인스타그램에 아버지가 재활 운동을 하는 영상을 게시했다. 영상에서 펠레는 사이클 운동을 하다가 카메라를 향해 익살스럽게 웃으며 섀도복싱을 한다. 나시멘투는 "아버지는 의료진, 가족의 도움으로 순조롭게 재활하고 있다"면서 "오늘은 건강을 향해 '두 걸음'이나 나아갔다. 응원을 주신 모든 분께 ...

    한국경제 | 2021.09.19 11:27 | YONHAP

  • thumbnail
    사흘만에 중환자실간 펠레, 안정 후 준중환자실로…"잘 회복 중"

    대장 종양 수술을 받고 회복 중인 '축구 황제' 펠레(81)가 다시 중환자실로 옮겨져 건강 악화에 대한 우려가 나왔으나, 현재 상태는 안정적인 것으로 알려졌다. 펠레의 딸 켈리 나시멘투는 18일(한국시간) 사회관계망서비스(SNS)를 통해 "아버지는 잘 회복 중이며, 정상 범위 내에 있다"고 전했다. 브라질 ESPN 등 현지 매체는 이날 일반 병실에서 회복 중이던 펠레가 위산 역류로 인해 중환자실로 이동했다고 보도했다. 정기 검진에서 대장 종양을 ...

    한국경제 | 2021.09.18 09:19 | YONHAP

  • thumbnail
    '대장 종양 수술' 펠레의 자신감 "90분에 추가시간까지 뛸 준비"

    대장 종양 수술을 받으면서 팬들의 걱정을 자아냈던 '축구황제' 펠레(81)가 중환자실에서 일반 병실로 이동하면서 "90분에 추가시간까지 뛸 준비가 됐다"라는 농담으로 회복을 자신했다. AP통신 등 주요 외신들은 15일(한국시간) 펠레가 수술을 받은 브라질 상파울루의 알베르트 아인슈타인 병원의 성명을 인용해 "펠레가 중환자실을 나와서 일반 병실에서 회복을 이어갈 예정"이라고 전했다. 펠레는 현지시간으로 지난 6일 자신의 소셜미디어(SNS)에 올린 ...

    한국경제 | 2021.09.15 08:02 | YONHAP

  • 뉴욕증시, 생산자물가 둔화 속에 상승 출발

    ... 어펌홀딩스는 주당 순손실을 기록했다는 소식에도 주가는 23% 이상 상승했다. 뉴욕증시 전문가들은 중앙은행의 통화정책 변화가 점진적으로 이뤄져 증시 상승세를 꺾지는 못할 것으로 예상했다. UBS 글로벌 웰스 매니지먼트의 마크 해펠레 최고투자책임자(CIO)는 보고서에서 "정책 변화의 속도는 점진적으로 이뤄져 경제 회복이나 증시 랠리를 방해하지 않을 것"이라며 오히려 "더 매파적인 중앙은행과 더 비둘기파적인 중앙은행 간의 차이로 기회가 생길 것"이라고 말했다. ...

    한국경제 | 2021.09.10 23:09 | YONHAP

  • thumbnail
    메시, 펠레 넘어 남미선수 A매치 최다골…월드컵예선서 해트트릭(종합)

    볼리비아와 경기서 세 골 넣어 A매치 통산 79골 기록…77골 펠레 제쳐 '네이마르 1골 1도움' 브라질, 페루 꺾고 8연승으로 선두 질주 리오넬 메시(34·아르헨티나)가 '축구 황제' 펠레(81·브라질)를 제치고 남미 선수 A매치(국가대표팀 간 경기) 최다 득점자로 이름을 올렸다. 메시는 10일 오전(한국시간) 아르헨티나 부에노스아이레스에서 볼리비아와 치른 2022 카타르 월드컵 남미 예선 홈 경기에서 풀타임을 뛰면서 혼자 세 골을 몰아넣어 ...

    한국경제 | 2021.09.10 13:37 | YONHAP

  • thumbnail
    메시, 펠레 넘어 남미선수 A매치 최다골…월드컵예선서 해트트릭

    볼리비아와 경기서 세 골 넣어 A매치 통산 79골 기록…77골 펠레 제쳐 리오넬 메시(34·아르헨티나)가 '축구 황제' 펠레(81·브라질)를 제치고 남미 선수 A매치(국가대표팀 간 경기) 최다 득점자로 이름을 올렸다. 메시는 10일 오전(한국시간) 아르헨티나 부에노스아이레스에서 볼리비아와 치른 2022 카타르 월드컵 남미 예선 홈 경기에서 풀타임을 뛰면서 혼자 세 골을 몰아넣어 아르헨티나의 3-0 완승을 이끌었다. 전반 14분 페널티아크 정면에서 ...

    한국경제 | 2021.09.10 11:37 | YONHAP

  • thumbnail
    '축구황제' 펠레, 대장 종양 제거 수술 후 회복 중

    '축구황제' 펠레가 대장 종양 제거 수술을 받았다. 펠레는 6일(현지시간) 소셜미디어(SNS)에 올린 글을 통해 정기 검진에서 대장 종양이 발견돼 수술을 받았으며 회복 중이라고 밝혔다. 병원 측은 종양이 양성인지 악성인지 확인하고 있다고 밝혔다. 펠레는 지난달 31일 상파울루의 한 병원에 입원했다. 다음 달 81세 생일을 맞는 펠레는 고관절과 신장 결석 등 각종 수술로 건강이 악화해 휠체어에 의지하고 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9.07 03:02 | YONHAP

  • thumbnail
    급작스러운 입원에 코로나 감염설 펠레…"정기 검진 받은 것"

    '축구황제' 펠레가 갑작스럽게 병원에 입원해 건강을 둘러싸고 추측이 난무했으나 정기적인 건강 검진인 것으로 확인됐다고 브라질 다수 매체가 1일(현지시간) 보도했다. 브라질에서는 다음 달에 81세 생일을 맞는 고령의 펠레가 전날 상파울루 시내 병원에 입원했다는 소식이 알려지면서 곧바로 건강 이상설이 나돌았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에 걸린 게 아니냐는 소문도 돌았다. 그러자 펠레는 소셜미디어(SNS)를 통해 건강 검진을 위해 병원을 ...

    한국경제 | 2021.09.02 07:47 | YONHAP

  • thumbnail
    "S&P500지수, 내년 말 5000 돌파"

    ... UBS글로벌자산운용은 S&P500지수가 내년 말까지 5000선을 돌파할 것이라고 전망했다. 상장사들의 실적이 호조를 보이는 데다 미국 중앙은행(Fed)의 정책적 뒷받침도 지속될 것으로 판단해서다. 지난달 31일(현지시간) 마크 해펠레 UBS글로벌자산운용 최고투자책임자(CIO)는 고객에게 보낸 메모를 통해 “자산시장을 둘러싼 환경은 여전히 긍정적”이라며 “S&P500지수가 내년 6월 4800선, 내년 말엔 5000선을 돌파할 ...

    한국경제 | 2021.09.01 18:05 | 이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