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91-100 / 1,72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대기록 달성한 메시 "펠레 기록, 깰 줄 몰랐어"

    ... 메시는 23일(한국시각) 열린 2020/21시즌 라리가 15라운드 레알 바야돌리드와 FC바르셀로나의 원정 경기에 선발 출장해 65분 득점에 성공했다. 메시는 이 득점으로 바르셀로나 통산 644골에 성공, 종전 단일 클럽 최다 골인 펠레의 643골(브라질 산투스)을 넘어섰다. 메시는 경기 후 SNS를 통해 대기록을 달성한 소감을 남겼다. 그는 `내가 축구를 시작했을 때 이런 엄청난 기록을 꺨 줄 몰랐다. 특히 내가 펠레의 기록을 깼다`고 말했다. 이어 그는`오늘 ...

    한국경제 | 2020.12.23 11:32 | 김정현 기자(sbjhk8031@xportsnews.com)

  • thumbnail
    리오넬 메시, '축구황제' 펠레 넘고 단일 클럽 최다골 주인공

    [엑스포츠뉴스 김정현 인턴기자] 리오넬 메시가 깨질 것 같지 않았던 펠레의 기록을 드디어 경신했다. 리오넬 메시는 23일(한국시각) 바야돌리드 무니시팔 호세 소리야에서 열린 2020/21시즌 라리가 15라운드 레알 바야돌리드와 FC바르셀로나의 원정 경기에 선발 출장했다. 메시는 64분 공격 상황에서 페드리의 환상적인 힐 패스를 이어받아 왼쪽 측면에서 공간 침투에 성공했고 반대편 골문 구석을 찔러 팀의 세 번째 득점에 성공했다. 메시는 이 득점으로 ...

    한국경제 | 2020.12.23 11:22 | 김정현 기자(sbjhk8031@xportsnews.com)

  • thumbnail
    메시, 펠레 넘어 '단일 클럽 통산 최다' 644골 새 역사 썼다

    FC바르셀로나, 바야돌리드 잡고 5위로…선두권 추격 박차 '축구 황제' 펠레(80·브라질)의 단일 클럽 최다 골 대기록을 '축구의 신' 리오넬 메시(33·아르헨티나)가 깨뜨렸다. 메시는 23일(한국시간) 스페인 바야돌리드의 호세 소리야 경기장에서 열린 2020-2021시즌 라리가 15라운드 원정 경기에서 선제골을 도운 데 이어 후반 20분 쐐기 골을 책임져 FC바르셀로나의 3-0 승리를 매조졌다. 축구 역사를 새로 쓴 골이기도 했다. 데뷔 ...

    한국경제 | 2020.12.23 08:56 | YONHAP

  • thumbnail
    '7번째 피치치' 품은 메시 “경기장에 관중이 돌아왔으면…”

    ... 골을 넣었다 . 초반 스타트가 늦었지만 , 어느덧 득점 선두 헤라르드 모레노를 2 골 차로 쫓고 있다 . 8 번째 피치치 수상도 충분히 가능해 보인다 . 한편 메시는 20 일 ( 한국 시간 ) 발렌시아와 경기에서 1 골을 넣어 축구 황제 펠레가 보유하고 있던 단일클럽 최다골 (643 골 ) 기록과 동률을 이뤘다 . sports@xportsnews.com / 사진 =FC

    한국경제 | 2020.12.22 15:19 | 김희웅 기자(sergio@xportsnews.com)

  • thumbnail
    '피치치 트로피' 메시 "코로나19로 팬 없는 경기 끔찍해"

    역대 최다 7번째 '피치치 트로피' 수상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때문에 팬 없이 경기를 치르는 것은 정말 끔찍합니다. " 스페인 프로축구 FC바르셀로나에서 자신의 643번째 골을 터트려 '축구 황제' 펠레(브라질)와 단일 구단 최다골 기록과 어깨를 나란히 한 리오넬 메시(아르헨티나)가 코로나19에 따른 무관중 경기의 안타까움을 토로했다. 메시는 22일(한국시간) 스페인 일간지 마르카가 라리가 득점왕에게 주는 '피치치 트로피' ...

    한국경제 | 2020.12.22 07:52 | YONHAP

  • [포토] 메시, 바르셀로나에서 643골…'단일구단 최다골' 펠레와 타이기록

    ... 643번째 골이다. 2005년 5월 1일 바르셀로나 데뷔골을 넣은 메시는 17시즌 동안 ‘원클럽맨’으로 활약하며 총 748경기에서 643골을 넣는 대기록을 작성했다. ‘축구 황제’ 펠레가 세운 단일 구단(산투스) 최다골과 타이기록이다. 자신의 기록을 곧 넘어설 후배를 향해 펠레는 소셜미디어를 통해 “역사적인 기록을 축하한다”고 찬사를 보냈다. 바르셀로나는 이날 발렌시아와의 경기에서 2-2로 ...

    한국경제 | 2020.12.20 18:23

  • thumbnail
    메시, 단일 클럽 643골… 펠레 축전 “축하하고 존경해”

    [ 엑스포츠뉴스 김희웅 인턴기자 ] 리오넬 메시가 FC 바르셀로나 유니폼을 입고 643 번째 골을 터뜨리며 ‘ 축구 황제 ’ 펠레와 어깨를 나란히 했다 . 바르사는 20 일 ( 한국 시간 ) 스페인 캄프 누에서 열린 2020/21 시즌 스페인 프리메라리가 14 라운드에서 발렌시아와 2-2 로 비겼다 . 메시는 팀이 0-1 로 뒤진 전반 추가시간 , 헤더로 동점 골을 터뜨렸다 ...

    한국경제 | 2020.12.20 10:47 | 김희웅 기자(sergio@xportsnews.com)

  • thumbnail
    메시, 단일 구단 643골 대기록…'황제' 펠레와 어깨 나란히(종합)

    바르사, 발렌시아와 2-2 무승부…복귀한 이강인은 교체 출전 리오넬 메시(33)가 스페인 프로축구 FC 바르셀로나에서 자신의 643번째 골을 터트려 '축구 황제' 펠레와 단일 구단 최다 골 타이기록을 썼다. 메시는 20일(한국시간) 스페인 바르셀로나의 캄노우에서 열린 발렌시아와 2020-2021시즌 프리메라리가(라리가) 14라운드 홈 경기에서 팀이 0-1로 끌려가던 전반 49분 헤딩 동점 골을 터트렸다. 바르셀로나 유스팀을 거쳐 2004년 1군에 ...

    한국경제 | 2020.12.20 10:02 | YONHAP

  • thumbnail
    메시, 단일 구단 643골 대기록…'황제' 펠레와 어깨 나란히

    바르사, 발렌시아와 2-2 무승부…복귀한 이강인은 교체 출전 리오넬 메시(33)가 스페인 프로축구 FC 바르셀로나에서 자신의 643번째 골을 터트려 '축구 황제' 펠레와 단일 구단 최다 골 타이기록을 썼다. 메시는 20일(한국시간) 스페인 바르셀로나의 캄노우에서 열린 발렌시아와 2020-2021시즌 프리메라리가(라리가) 14라운드 홈 경기에서 팀이 0-1로 끌려가던 전반 49분 헤딩 동점 골을 터트렸다. 바르셀로나 유스팀을 거쳐 2004년 1군에 ...

    한국경제 | 2020.12.20 08:18 | YONHAP

  • thumbnail
    너보스, `IOHK`와 블록체인 공동 연구 및 개발 분야 MOU 체결

    ... 사용성를 달성하는 것이 목표다. 너보스는 IOHK와 함께 UTXO 개선 방안에 대한 연구 논문을 공동 저술할 예정이다. 또한 UTXO를 활용한 여러 블록체인 기업과 협업을 통해 UTXO 분야의 개발과 교육에도 앞장설 계획이다. 호만 펠레하(Romain Pellerin) IOHK 최고 기술 책임자(CTO)는 "카르다노와 너보스의 공동 연구 개발을 통해 블록체인 기술이 산업 전반적으로 사용되어 사용자 채택을 일으킬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전했다. 너보스 공동 ...

    한국경제TV | 2020.12.16 17: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