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20 / 1,72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대형 산불로 몸살 앓은 그리스 '자연재난 컨트롤타워' 신설

    ... 500여 건의 산불이 발생했다. 지금까지 3명이 숨지고 수십 명이 부상하는 등 인명 피해가 속출했고 서울 면적(약 605㎢)의 1.7배인 1천㎢ 이상의 산림과 농지가 잿더미로 변했다. 그리스 제2의 섬인 에비아섬과 고대 올림픽 발상지가 있는 펠레폰네소스 반도, 아테네 북부 교외 지역의 피해가 특히 컸다. 미초타키스 총리는 사태 와중에 정부의 늑장·부실 대응을 지적하는 비판 목소리가 커지자 공개적으로 정부 실책을 사과하기도 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9.01 17:53 | YONHAP

  • thumbnail
    美 UBS "S&P500 내년 5000 간다"

    ... UBS글로벌 자산운용은 S&P500가 내년 말까지 5000선을 돌파할 것이라고 전망했다. 상장사들의 실적이 호조를 보이고 있고, 미국 중앙은행(Fed)의 정책적 뒷받침도 지속되리라 판단해서다. 지난달 31일(현지시간) 마크 해펠레 UBS글로벌자산운용 최고투자책임자(CIO)는 고객들에게 보낸 메모를 통해 "자산시장을 둘러싼 환경은 여전히 긍정적"이라며 "S&P500 지수가 내년 6월엔 4800선, 내년 말엔 5000선을 각각 ...

    한국경제 | 2021.09.01 15:06 | 이슬기

  • thumbnail
    미 증시 신고가 랠리는 일단 멈춤…IB는 왜 금융주에 주목할까 [글로벌마켓 A/S]

    ... 매달 월 150억달러씩 매입 규모를 축소한다면 테이퍼링 마무리 시점은 내년 8월이 되는 셈이겠죠. 또 펜데믹으로 위축됐던 경기가 상당히 빠르게 회복되면서 나타나는 효과가 앞으로도 계속해서 나타날 것으로도 관측했습니다. 마크 해펠레 UBS 글로벌 CIO가 오늘 투자자들에게 보낸 메모를 좀 보겠습니다. 코로나 위기 이후에 위축된 여러 소비 수요가 폭발적으로 늘어났고, 이 수요에 부응한 기업들이 2분기에 기록적인 실적을 기록했다는 것이죠. 앞으로도 소비와 투자가 ...

    한국경제TV | 2021.09.01 06:55

  • 뉴욕증시, 지표 부진 속에 하락…다우 0.11%↓마감

    ... 업종별로 에너지, 기술, 산업 관련주가 하락했고, 부동산, 임의소비재, 통신 관련주는 올랐다. 뉴욕증시 전문가들은 이날 조정에도 여전히 경기 회복 모멘텀이 살아 있어 주가 상승세가 지지를 받고 있다고 진단했다. UBS의 마크 해펠레 글로벌 자산관리 담당 최고투자책임자(CIO)는 "경제 재개와 회복 모멘텀이 여전히 살아 있으며 주가가 추가 상승할 것으로 본다"라며 "S&P500지수의 상승세는 탄탄한 실적 성장으로 뒷받침되고 있다"고 말했다. 그는 "경기 ...

    한국경제 | 2021.09.01 05:27 | YONHAP

  • 뉴욕증시, 차익실현에 하락 출발

    ... 에너지와 기술, 금융, 자재, 산업 관련주가 일제히 하락했으며, 헬스와 유틸리티 관련주는 오름세를 보였다. 뉴욕증시 전문가들은 여전히 경기 회복 모멘텀이 살아 있어 주가 상승세가 지지를 받고 있다고 진단했다. UBS의 마크 해펠레 글로벌 자산관리 담당 최고투자책임자(CIO)는 "경재 재개와 회복 모멘텀이 여전히 살아 있으며 주가가 추가 상승할 것으로 본다"라며 "S&P500지수의 상승세는 탄탄한 실적 성장으로 뒷받침되고 있다"고 말했다. 그는 "경기 ...

    한국경제 | 2021.08.31 23:00 | YONHAP

  • thumbnail
    코로나19로 두문불출 '축구황제' 펠레 자선경매로 건재 확인

    축구스타·연예인 소장품 내놓아…재단 운영·불우 어린이 지원 기금 마련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 이후 거의 모습을 드러내지 않고 있는 '축구황제' 펠레(81)가 자선경매를 통해 오랜만에 활동을 재개한다. 24일(현지시간) 브라질 언론에 따르면 펠레는 자신의 이름을 딴 재단 운영과 불우 어린이를 돕기 위한 기금 마련을 목적으로 다음 달 22일 온라인 자선경매 행사를 할 예정이다. 자선경매에는 펠레 자신뿐 아니라 '독일 축구의 ...

    한국경제 | 2021.08.25 06:09 | YONHAP

  • thumbnail
    꺼지나 했더니…그리스 아테네 인근 2곳서 또 대형 산불(종합)

    ... 산불이 발생했다. 지금까지 3명이 숨지고 수십 명이 부상하는 등 인명 피해가 속출했고 서울 면적(약 605㎢)의 1.7배인 1천㎢ 이상의 산림과 농지가 잿더미로 변했다. 그리스 제2의 섬인 에비아섬과 고대 올림픽 발상지가 있는 펠레폰네소스 반도, 아테네 북부 교외 지역의 피해가 특히 컸다. 큰 불길은 지난주 가까스로 잡혔으나 잔불이 남아 여전히 진화 작업이 진행 중이다. 화재는 대부분 방화 또는 과실로 시작됐으나, 기록적인 열파와 극심한 가뭄이 피해를 키운 ...

    한국경제 | 2021.08.17 18:41 | YONHAP

  • thumbnail
    꺼지나 했더니…그리스 아테네 인근 2곳에서 또 대형 산불

    ... 산불이 발생했다. 지금까지 3명이 숨지고 수십 명이 부상하는 등 인명 피해가 속출했고 서울 면적(약 605㎢)의 1.7배인 1천㎢ 이상의 산림과 농지가 잿더미로 변했다. 그리스 제2의 섬인 에비아섬과 고대 올림픽 발상지가 있는 펠레폰네소스 반도, 아테네 북부 교외 지역의 피해가 특히 컸다. 불길은 지난주 가까스로 잡혔다. 화재는 대부분 방화 또는 과실로 시작됐으나, 기록적인 열파와 극심한 가뭄이 피해를 키운 측면이 있다고 전문가들은 분석한다. 키리아코스 ...

    한국경제 | 2021.08.17 00:07 | YONHAP

  • thumbnail
    그리스 화재로 서울 1.7배 면적 잿더미…총리 "이것이 기후위기"

    ... 농지가 잿더미로 변했다. 이번 화재는 대부분 사람이 고의로 불을 붙인 방화 또는 과실로 시작됐지만, 기후변화에 따른 기록적인 열파와 극심한 가뭄이 피해를 키운 측면이 있다고 전문가들은 분석한다. 최대 피해지역인 에비아섬과 펠레폰네소스 반도 등에서는 이날도 곳에 따라 화염이 맹위를 떨쳤으나 밤새 내린 비 덕분에 전체적으로 이전보다 상황이 훨씬 나아졌다고 한다. 머지않아 사태가 통제 가능한 범위 안에 들어올 것이라는 낙관적인 전망도 있다. 다만, 화재 범위가 ...

    한국경제 | 2021.08.13 05:42 | YONHAP

  • thumbnail
    프랑스 프로축구 회장도 환영 인사 "메시는 마법…PSG에 감사"

    ... 1년 연장 옵션이 있는 2년 계약을 했다고 밝혔다. 스페인 FC바르셀로나 한 팀에서만 유소년 시절부터 21년, 프로로 17시즌을 뛴 메시는 처음으로 다른 클럽 유니폼을 입고 그라운드를 누비게 됐다. 라브륀 회장은 "메시는 펠레, (디에고) 마라도나와 함께 축구 역사를 써 내려가는 전설"이라면서 "프랑스의 팬과 축구를 사랑을 모든 이에게는 세계 최고의 선수가 플레이하는 모습을 우리 경기장과 TV에서 지켜볼 엄청난 기회"라고 밝혔다. 그는 또 "리그1을 ...

    한국경제 | 2021.08.11 09:19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