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381-390 / 3,19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착한가격 업소' 이름표 떼주세요

    ... 문제로 지적된다. 착한가격 업소 선정 기준은 가격과 품질, 친절도, 위생 등이지만 가격이 가장 우선적으로 고려된다. 업소에서 제공하는 서비스 가격이 해당 지역 평균보다 싸야 한다는 게 행자부의 설명이다. 그러나 서비스 종류별로 지역 평균가가 얼마인지 측정할 근거가 부족하다는 지적이 나온다. 외식업계 한 관계자는 “지방자치단체가 외식업중앙회나 한국요식업협회 등 외부 단체에 자문을 구한다지만 뚜렷한 기준이 있는 건 아니다”며 “예를 들어 ...

    한국경제 | 2017.04.25 18:35 | 박상용

  • [여행의 향기] 유럽 가는 비행기표 파리가 가장 싸다

    ... 유명한 리옹은 27%, 대부분의 건물이 붉은 벽돌로 지어져 핑크시티로 불리는 프랑스 남부의 툴루즈는 약 11% 낮은 가격에 거래됐다. 이탈리아는 로마를 비롯해 ‘물의 도시’ 베니스의 항공권 가격이 전체 평균가 대비 14%가량 낮았다. 드라마 ‘푸른 바다의 전설’의 배경이 된 스페인 도시 중에는 수도 마드리드행 항공권이 23%로 가장 낮았다. 이선우 기자 seonwoo.lee@hankyung.com

    한국경제 | 2017.04.23 15:30 | 이선우

  • 서울 아파트 평균 매매가 첫 6억원 돌파

    ... 완화정책이 시장에 영향을 미치면서 조금씩 살아나기 시작했습니다.2015년 5월에는 5억원대를 회복했고, 그로부터 22개월 만에 6억원을 처음 돌파했습니다.재건축 이슈가 살아있는 강남권이 상승세를 이끌었습니다.강남 11개구 아파트 평균가는 3월 말 현재 7억2,343만원으로, 작년 연말(7억1,912만원)보다 431만원 올랐습니다.특히 3월의 경우 강남 3구의 매매가격 상승 폭은 전월대비 0.12~0.24% 올라 서울 평균(0.1%)을 웃돌았습니다.서초구가 0.24% ...

    한국경제TV | 2017.04.04 13:32

  • thumbnail
    서울 아파트 평균 매매가 처음으로 6억 넘었다

    ... 미치면서 조금씩 살아나기 시작했다. 2015년 5월에는 5억원대를 회복했고, 그로부터 22개월 만에 1억원이 올라 6억원을 처음 돌파했다. 주로 재건축 이슈가 살아있는 강남권이 상승세를 이끌었다. 한강 이남 11개구 아파트 평균가는 3월 말 현재 7억2천343만원으로, 작년 연말(7억1천912만원)보다 0.6%(431만원) 올랐다. 특히 3월의 경우 강남 3구의 매매가격 상승 폭은 전월대비 0.12~0.24% 올라 서울 평균(0.1%)을 웃돌았다. 서초구가 ...

    연합뉴스 | 2017.04.04 06:53

  • thumbnail
    강남 4구·과천 '고분양가 관리지역' 지정

    ... 사업장은 HUG 본사 심사 후 보증 취급 여부를 결정한다. HUG는 분양보증을 신청하는 사업장의 3.3㎡당 평균 분양가가 인근 아파트 평균 분양가나 평균 매매가의 110%를 초과하거나, 최근 1년 이내 분양한 아파트의 최고 평균가 또는 최고 분양가를 초과하는 경우를 고분양가로 규정하고 있다. HUG 관계자는 “입주 시점에 시세가 분양가에 못 미칠 경우 다수 사업장에서 미입주 사태가 발생할 수 있고 주택시장 침체 시 심각한 손실을 계약자들이 입을 ...

    한국경제 | 2017.03.31 17:48 | 문혜정

  • 서울 강남4구·과천 고분양가 사업장 분양보증 못 받는다

    ... 주택도시보증공사 본사 심사 후 보증 취급 여부가 결정되게 됩니다.보증공사는 분양보증을 신청하는 사업장의 3.3㎡당 평균 분양가가 인근 아파트 평균 분양가 또는 매매가의 110%를 초과하거나, 최근 1년 이내 분양한 아파트의 최고 평균가 또는 최고 분양가를 초과하는 경우를 고분양가로 규정하고 있습니다.공사 관계자는 "앞으로 주택시장에 대한 지속적인 모니터링을 통해 시장과열과 고분양가 사업장 확산이 예상되는 경우 대상 지역을 확대하는 등 주택시장 안정과 보증리스크 ...

    한국경제TV | 2017.03.31 17:24

  • 강남 4구·과천 아파트 분양가 높으면 분양보증 거부

    ... 주택도시보증공사 본사 심사 후 보증 취급 여부가 결정되게 된다. 보증공사는 분양보증을 신청하는 사업장의 3.3㎡당 평균 분양가가 인근 아파트 평균 분양가 또는 매매가의 110%를 초과하거나, 최근 1년 이내 분양한 아파트의 최고 평균가 또는 최고 분양가를 초과하는 경우를 고분양가로 규정하고 있다. 주택도시보증공사 관계자는 "분양에 앞서 고분양가 관리에 나서는 것은 고분양가가 타 사업장으로 확산하면 입주 시점에 시세가 분양가에 못 미칠 경우 다수 사업장에서 ...

    연합뉴스 | 2017.03.31 17:12

  • 대구 수성구, 올해 분양권 프리미엄 평균 2154만원으로 가장 높아

    올해 대구시 주택시장, 분양권 프리미엄 평균가, 거래량 모두 상승곡선대표적인 부촌 수성구, 분양권 프리미엄 평균 2154만원으로 지역 내 가장 높아올해 대구시 아파트 분양권 프리미엄 평균은 예년을 웃도는 것으로 나타났다. 대표적인 부촌으로 자리매김한 수성구에서는 유일하게 분양권 프리미엄 평균가가 2000만원을 넘어섰다. 대구시 인기 지역에서는 7000만원이상 프리미엄이 붙어 거래된 개별 단지가 7곳에 달했다.국토교통부 자료를 분석한 결과 올해 1월부터 ...

    한국경제TV | 2017.03.31 12:26

  • thumbnail
    '프리미엄 7억' 한강변 아파트, 올해도 쏟아진다

    ... 받았었다. 하지만 분양 당시 13억원 대였던 전용 84㎡가 19억원에 거래되고, 호가가 20억원이 넘는다. 한강변 프리미엄이 7억인 셈이다. 작년 한해 전국에서 가장 가격이 많이 오른 단지도 대부분 한강변 아파트였다. KB시세 일반 평균가 기준 강남구 압구정동 신현대 전용 169㎡는 지난해 1월 24억원에서 12월 30억원으로 6억원이 뛰었다. 서초구 반포동 주공1단지 전용 198㎡는 33억2500만원에서 38억원으로 4억7500만원이 올랐다. 한강변 아파트는 신규 ...

    한국경제 | 2017.03.27 14:51 | 이소은

  • thumbnail
    왜 집 가진 사람은 '공공의 적' 돼야 하나

    ... 생긴다. 예를 들면 한국의 취득세는 다른 나라에 비해 몇 십 배나 높은 수준이다. 미국은 취득세라는 것이 따로 없고 집을 사 등록하는데 100달러(11만5000원) 정도의 수수료만 부과한다. 이에 비해 한국은 서울 지역의 평균가에 해당하는 아파트만 사도 658만원 이상의 취득세를 부과한다. 미국보다 60배 정도 많은 취득세를 내는 것이다. 양도소득세도 따져보자. 미국에선 독신은 25만 달러까지, 배우자가 있으면 50만 달러(약 5억7500만원)까지 양도 ...

    한경Business | 2017.03.20 15:4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