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23,71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불타는 청춘' 한정수와 함께 컴백한 '불청 클래식' 시청률 회복

    ... 변함없이 동시간대 2049 시청률 1위를 차지했다. 특히, 이번에는 특별한 새 친구 없이 감자 밥상과 탁구공 옮기기 등으로 폭탄 웃음을 선사하며 8.1%까지 최고 시청률이 올랐다. 이날 방송에서 멤버들은 안혜경의 고향 강원도 평창을 찾았다. 먼저 도착한 김광규, 최성국, 이연수, 박선영은 하얀 눈밭을 보자 포대로 커플 썰매를 타는 등 동심으로 돌아갔다. 청춘들이 다 같이 모이자 제작진은 "186cm의 모델 출신 연기자 남자가 한 명 더 온다"고 ...

    HEI | 2020.02.19 17:51 | 장지민

  • thumbnail
    이란, 삼성전자 압박…"주재원 추방, 스마트폰 등록 금지" 경고(종합)

    ... 간판이 철거되는 사진과 함께 "미국의 제재에 동참해 이란을 떠나는 외국 회사가 다시 이란으로 되돌아오기는 매우 어려울 것"이라고 경고하는 글을 올렸다. 이란 정부가 삼성전자에 적대적인 대응을 한 것은 처음은 아니다. 2018년 2월 평창동계올림픽에서 참가 선수단에 삼성전자의 '갤럭시노트8'이 선물로 증정됐지만 이란 선수단에는 유엔 제재를 이유로 지급되지 않았다. 이는 국제올림픽위원회(IOC)의 결정이었지만 이란 당국은 주이란 한국대사를 소환해 항의했다. 또 이란 ...

    한국경제 | 2020.02.19 17:40 | YONHAP

  • thumbnail
    크로스컨트리 1인자 이채원, 동계체전서 통산 76번째 금메달

    알파인스키 간판 정동현은 남자 일반부 회전 우승 국내 크로스컨트리의 '전설' 이채원(39·평창군청)이 제101회 전국동계체육대회(동계체전)에서 통산 76번째 금메달을 수확했다. 이채원은 19일 강원도 평창 알펜시아 크로스컨트리센터에서 열린 대회 스키 크로스컨트리 여자 일반부 5㎞ 클래식 경기에서 14분 24초 4의 기록으로 1위에 올랐다. 1996년부터 동계체전에 출전한 이채원은 지난해까지 75개의 금메달을 따냈고, 올해 대회에서도 첫 경기부터 ...

    한국경제 | 2020.02.19 16:50 | YONHAP

  • thumbnail
    2심서 늘어난 27억원 삼성 뇌물…MB 형량도 2년 증가

    ... 것은 다스가 미국에서 진행하던 BBK 투자금 반환 소송의 비용을 삼성으로부터 대신 받았다는 뇌물 혐의였다. 이 전 대통령은 '소송비 대납'이 아닌 '무료 소송'이었고, 이건희 삼성 회장의 사면은 평창올림픽 유치를 위한 정책적 결정이었다고 주장해 왔다. 1심과 마찬가지로 항소심 재판부는 검찰의 손을 들어줬다. 여기에 뇌물 액수까지 추가됐다. 검찰은 항소심이 진행 중이던 지난해 5월 국민권익위원회로부터 이 전 대통령의 추가 ...

    한국경제 | 2020.02.19 15:52 | YONHAP

  • thumbnail
    평창 라마다호텔 스위트, 관광객 몰리는 평창 '럭셔리 호텔'

    강원 평창군 대관령면의 ‘라마다호텔 스위트’가 일부 호실에 한해 특별분양 중이다. 라마다호텔 스위트는 객실 644실, 별장형 풀빌라 34실 규모의 숙박시설이다. 소유 객실을 예약 없이 자유롭게 이용할 수 있는 게 장점이다. 기업체의 워크숍 등 행사를 위해 추가 객실을 제공하고 있다. 인근 골프장, 스키장, 워터파크 등 부대시설도 무료로 이용할 수 있다. 운영사는 한국 100대 기업과 관공서, 기타 단체와 양해각서(MOU)를 ...

    한국경제 | 2020.02.19 14:54

  • thumbnail
    [어제 뭐 봤어?] '불타는 청춘' 한정수, 1년 3개월 만에 컴백→멤버들, 자급자족 도전

    ... 청춘'(이하 ‘불청’)이 오로지 '감자' 하나만으로 소박한 자급자족의 '백투더고전' 라이프를 선보이며 꿀잼을 안겨줬다. 지난 18일 방송된 ‘불청’에서 청춘들은 안혜경의 고향인 강원도 평창을 찾았다. 먼저 도착한 김광규, 최성국, 이연수, 박선영은 하얀 눈밭을 보자 포대로 커플 썰매를 타는 등 동심의 세계로 돌아갔다. 청춘들이 모두 모이자 제작진은 “186cm의 모델 출신 연기자 남자가 한 명 더 온다”고 말해 ...

    텐아시아 | 2020.02.19 09:02

  • thumbnail
    이란 "삼성 임직원 입국·스마트폰 등록 금지할 수도" 경고

    ... 간판이 철거되는 사진과 함께 "미국의 제재에 동참해 이란을 떠나는 외국 회사가 다시 이란으로 되돌아오기는 매우 어려울 것"이라고 경고하는 글을 올렸다. 이란 정부가 삼성전자에 적대적인 대응을 한 것은 처음은 아니다. 2018년 2월 평창동계올림픽에서 참가 선수단에게 삼성전자의 '갤럭시노트8'이 선물로 증정됐지만 이란 선수단에게는 유엔 제재를 이유로 지급되지 않았다. 이는 국제올림픽위원회(IOC)의 결정이었지만 이란 당국은 주이란 한국대사를 소환해 항의했다. ...

    한국경제 | 2020.02.19 06:00 | YONHAP

  • thumbnail
    '불타는 청춘' 안혜경-한정수, 시상식때 인연.. 불청에서 이어질까

    '불타는 청춘' 안혜경과 한정수가 9년 전 인연 이후 다시 만났다. 안혜경과 한정수는 18일 방송된 SBS '불타는 청춘'에 출연했다. 이날 '불타는 청춘'은 강원도 평창으로 여행을 떠난 가운데, 한정수가 1년 3개월 만에 출연했다. 한정수는 "새 친구 한정수다"라고 태연하게 인사해 웃음을 자아냈다. 그는 "나는 새 친구다. 18년 11월이 제일 힘들 때 였다. 그걸 다 겪고 새롭게 태어났다"라고 말했다. 안혜경은 "예전에 음악프로그램 시상식 ...

    스타엔 | 2020.02.19 00:36

  • thumbnail
    나경원 "'스트레이트'는 허위 음해 방송"

    ... 일반이사로 보느냐의 정관 해석의 문제이지 SOK가 정관을 의도적으로 준수하지 않고 당연직 이사의 선임절차를 따르지 않은 것이 아니다. [‘무릎을 굽히면 사랑이 보인다’ 책 구입 관련] 이 책은 2013 평창동계스페셜올림픽세계대회를 가장 잘 알릴 수 있는 책이어서 스페셜올림픽 관계자들에게 연말 선물용으로 구입했을 뿐이며, 그 인세마저도 스페셜올림픽 조직위에 기부하여 어떠한 이득도 취한 것이 없음을 밝힌다. 이 또한 감사를 통해 문제없음이 ...

    HEI | 2020.02.18 18:39 | 김소연

  • thumbnail
    '애물단지' 알펜시아 매각 원점…"장고 끝에 악수" 집중 질타

    강원도의회 "GDC가 매각 주도해야", "인수 대상 검증 부족" 등 지적 강원도와 매킨리(Mckinley) 컨소시엄이 추진하는 평창 알펜시아 리조트 매각과 관련해 재협상이 불가피해지면서 매각 가능성에 대한 의구심이 증폭되고 있다. 매킨리 컨소시엄 측이 계약이행보증금 15억원을 내지 못해 발생한 이번 사태에 대해 강원도의원들은 "대형 스포츠단지를 조성하겠다는 투자회사가 15억원을 내지 못한 건 상식적으로 이해할 수 없다"며 모회사인 강원도개발공사(GDC)를 ...

    한국경제 | 2020.02.18 17:23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