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67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대선 연기 반대' 도로봉쇄 시위에 꽉 막힌 볼리비아

    ... 코로나19 이전 여론조사에선 모랄레스가 이끄는 사회주의운동(MAS) 후보가 선두였다. 모랄레스의 지지자들은 9월 대선 실시와 아녜스 퇴진을 요구하며 지난 3일 무기한 총파업을 시작했다. 시위대는 볼리비아 곳곳에서 돌과 나무, 폐타이어 등으로 도로를 봉쇄했다. 정부와 시위대의 협상 실패로 도로 봉쇄가 일주일을 넘기면서 사람과 물자의 이동이 꽉 막혀 혼란이 커지고 있다. 임시 정부는 특히 코로나19 상황에서 산소와 의약품 등의 수송에 큰 차질이 생겼다며, 봉쇄 ...

    한국경제 | 2020.08.12 01:15 | YONHAP

  • thumbnail
    서천 해변, 폭우에 밀려온 800톤 쓰레기에 몸살…'치워도 끝이 없다'

    ... 쓰레기를 처리하고 있다. 연일 수십명의 인력과 중장비를 투입하고 있지만 쓰레기는 좀처럼 줄지 않고 있다. 최근 10여일간 서천 해안가로 떠밀려온 쓰레기는 800여톤에 달한다. 쓰레기도 나뭇가지, 캔, 페트병, 스티로폼, 폐어구, 폐타이어, 폐가전 등 다양하다. 서천군은 그동안 인력 300여명과 굴착기 등 중장비 33대를 투입해 400여톤을 수거했지만, 아직 절반밖에 처리하지 못했다. 서천군은 올해 초 바다환경지킴이와 해양환경도우미 등 수십명을 채용하고 굴착기와 집게 ...

    한국경제 | 2020.08.10 14:19 | 신현보

  • thumbnail
    '치워도 치워도'…서천 해변, 금강 상류서 내려온 쓰레기로 몸살

    ... 대전과 청주, 논산 등에 폭우가 쏟아진 지난달 29일부터다. 서천군과 전북 군산시를 잇는 금강하굿둑 배수갑문을 통해서다. 최근 10여일간 서천 해안가로 떠밀려온 쓰레기는 800여t으로 나뭇가지, 캔, 페트병, 스티로폼, 폐어구, 폐타이어, 폐가전 등 다양하다. 서천군은 그동안 인력 300여명과 굴착기 등 중장비 33대를 투입해 400여t을 수거했지만, 아직 절반밖에 처리하지 못했다. 지난 6일 새벽에는 만조에 강풍이 불면서 해안가에 있던 많은 양의 쓰레기가 서면 ...

    한국경제 | 2020.08.10 14:03 | YONHAP

  • thumbnail
    홍사승 쌍용양회 회장 "한국 최고 친환경 시멘트기업 될 것"

    국내 시멘트업계 1위인 쌍용양회가 지속가능 경영성과를 담은 ‘2019 지속가능 경영보고서’를 발간했다고 29일 밝혔다. 보고서 서문에서 홍사승 쌍용양회 회장( 사진 )은 폐플라스틱, 폐타이어 등을 재활용한 친환경 시멘트 제조에 앞장서겠다고 강조했다. 홍 회장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사태 이후 폭증하고 있는 폐합성수지와 같은 순환자원의 처리 확대를 위한 대규모 투자를 성공적으로 마무리했다”며 ...

    한국경제 | 2020.07.29 16:07 | 안대규

  • thumbnail
    장맛비에 떠내려온 부유물로 대청호에 '쓰레기 섬'

    ... 석호·추소리 수역에 약 1만1천㎥의 쓰레기가 떠밀려 들어왔다. 지난 10∼15일 이 지역에는 164.5㎜의 비가 쏟아졌다. 대청호에 흘러든 쓰레기는 90%가량이 나무나 갈대지만, 빈 병과 플라스틱류 등 생활 쓰레기도 상당수다. 폐타이어나 가전제품이 떠내려오는 경우도 있다. 호수 주변 산림이나 하천 등에서 방치되다가 유입된 것들인데 여름철 이를 방치할 경우 물속으로 가라앉아 오염원이 된다. 한국수자원공사는 부유물이 댐 본류로 흘러들지 않도록 이곳에 그물을 설치했다. ...

    한국경제 | 2020.07.18 14:40 | YONHAP

  • thumbnail
    원숭이 송곳니 뽑고 쇠사슬로 묶고…'동물학대' 논란에도 태국정부 반박

    ... 채취한다는 내용의 보고서를 낸 바 있다. PETA 측은 원숭이들이 새끼 때 자연에서 잡혀 온 뒤 쇠사슬에 묶여 생활하면서 강제로 코코넛 나무에 올라가 열매를 따는 데 이용되고 있다고 설명했다. 당시 PETA가 공개한 동영상에는 폐타이어에 연결된 쇠사슬에 묶인 채 날카로운 소리를 지르거나, 몸도 제대로 돌릴 수 없을 정도로 좁은 우리에 갇힌 원숭이 모습 등이 담겨있다. 이 단체는 학대로 인한 스트레스로 많은 원숭이가 미치기도 한다고도 전했다. 또 송곳니를 빼면 ...

    한국경제 | 2020.07.06 14:23 | 이미경

  • thumbnail
    코코넛 채취 원숭이 학대 폭로에 태국 정부 '앗 뜨거워' 왜?

    ... Monkeys Exploited, Abused PETA 측은 원숭이들이 새끼 때 자연에서 잡혀 온 뒤 쇠사슬에 묶여 생활하면서 강제로 코코넛 나무에 올라가 열매를 따는 데 이용되고 있다고 말했다. PETA가 공개한 동영상에는 폐타이어에 연결된 쇠사슬에 묶인 채 날카로운 소리를 지르거나, 몸도 제대로 돌릴 수 없을 정도로 좁은 우리에 갇힌 원숭이 모습 등이 담겨있다. 이 단체는 학대로 인한 스트레스 때문에 많은 원숭이가 미치기도 한다고도 전했다. 또 송곳니를 ...

    한국경제 | 2020.07.06 12:24 | YONHAP

  • thumbnail
    코로나 성금 내고, 취약계층 氣 살리는 기업들

    ... 도농이 함께 발전할 수 있도록 노력해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기업들은 환경 분야 사회공헌 활동도 늘려나가고 있다. 포스코는 5월 29일 전남 광양시와 손잡고 광양시 태인동 배알도 수변공원 일원에서 해양 환경 정화 활동을 펼쳤다. 플라스틱, 폐그물, 폐타이어 등 수중쓰레기 약 1t을 건져 올렸다. 또 광양시 어민회와 함께 미래 수산자원 조성을 위해 감성돔 치어 10만 마리를 방류했다. 이상열 기자 mustafa@hankyung.com

    한국경제 | 2020.06.22 15:12 | 이상열

  • thumbnail
    타이어 2천개 보관 중이던 창고서 화재…인명피해 없어(종합)

    ... 펌프차 등 소방차량 24대와 인력 123명을 투입해 화재를 진압했다. 이 화재로 다행히 인명피해는 발생하지 않은 것으로 알려졌다. 타이어를 보관 중이던 167.64㎡ 규모의 창고는 전소했다. 불이 난 창고에는 새타이어와 폐타이어 등 타이어 2천여 개가 보관돼 있었던 것으로 확인됐다. . 타이어 등이 타면서 배출된 유독가스와 검은 연기는 화재 현장과 8㎞여 떨어진 곳에서도 인지할 수 있는 수준이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소방당국은 잔불을 진화한 후 정확한 ...

    한국경제 | 2020.06.18 15:41 | YONHAP

  • thumbnail
    포스코, 광양서 해양환경 정화 행사

    포스코는 지난 29일 전남 광양시 태인동 배알도수변공원 일대에서 해양환경 정화 활동을 펼쳤다. 최정우 회장(왼쪽 네번째)과 포스코 클린오션봉사단 30여 명은 배알도 해수욕장 내항에서 플라스틱, 폐그물, 폐타이어 등 수중 쓰레기 약 1t을 건져 올렸다. 수산자원 조성을 위해 해양 생태계를 파괴하는 불가사리를 제거하고 감성돔 치어 10만 마리를 방류했다.

    한국경제 | 2020.05.31 18: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