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01-110 / 69,02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광주시, 실리콘밸리 투자유치 모색…"배터리 시장 선점"

    ... 행사는 실리콘밸리 선진 기술 이전, 합작회사 투자 유치를 위해 마련됐다. 글로벌 배터리 산업 전망, 한국 배터리 산업 현황, 국제 비즈니스 전략 등과 관련한 국내외 전문가의 발제, 토론이 이어졌다. 문국현 실리콘밸리 비즈니스 포럼 공동회장은 "실리콘밸리와 광주의 만남은 역사적인 계기가 될 것"이라며 "광주에서 새로운 배터리 기술을 세상에 소개하고, 한국에서 관련 산업이 성장할 수 있는 가능성에 대해 논의하는 자리"라고 평가했다. 12일에는 실리콘밸리 차세대 배터리 ...

    한국경제 | 2021.05.11 13:38 | YONHAP

  • thumbnail
    중국 정부 비판하다 사라졌던 마윈…반년 만에 공개행사 참석 [강현우의 중국주식 분석]

    ... 반년 만이다. 지난 1월 마윈공익재단이 주최한 '향촌 교사상' 시상식에 온라인으로 모습을 보인 적은 있었지만, 이번처럼 다수의 일반인 눈에 띄는 공개 장소에 모습을 드러낸 것은 처음이다. 마윈은 작년 10월 상하이 금융포럼에서 당국의 보수적인 감독 정책을 정면으로 비판한 이후 종적을 감췄다. 그의 발언의 후폭풍으로 알리바바그룹 계열 핀테크업체 앤트그룹의 상장은 전격 중단됐다. 알리바바는 반독점, 개인정보보호 등을 앞세운 당국의 강력한 규제를 받고 있다. 지난달에는 ...

    한국경제 | 2021.05.11 12:36 | 강현우

  • thumbnail
    '두문불출' 마윈, 반년만에 나타나 활짝 웃으며 기념촬영(종합)

    ... 대중 앞에 나타난 것은 작년 10월 이후 반년만이다. 그간 그가 인터넷 화상 연결 행사 등에 참석한 적은 더러 있었지만 이번처럼 다수의 일반인 눈에 띄는 공개 장소에 모습을 드러낸 일은 없었다. 작년 10월 상하이 금융 포럼에서 당국을 정면으로 비판한 이후 마윈은 전처럼 중국에서 활발하게 활동하지 못하고 있다. 세계 최대 규모가 될 예정이던 알리바바의 핀테크 계열사 앤트그룹 상장은 전격 취소됐고 이후 그가 세운 알리바바는 반독점, 개인정보 보호 등 명분을 ...

    한국경제 | 2021.05.11 11:32 | YONHAP

  • thumbnail
    기본·신복지·평등·행복·참여…與 대권주자 브랜드 경쟁

    ... 제시하며 복지와 성장을 아우르는 정책 구상을 하나씩 내놓는 중이다. 후발주자인 정세균 전 총리는 '평등'을 화두로 성장 담론을 선점해 치고 나가려는 모습이다. 최근 지식재산처 신설과 혁신금융 확대를 제안한 데 이어 11일 광화문포럼에서는 국민의 평생 직업훈련 지원을 정책을 소개했다. 이날 기조연설 주제로 '담대한 회복, 더 평등한 대한민국'을 내건 정 전 총리는 앞으로 '돌봄사회' 등 사회적 불평등 해소 구상도 내놓을 방침이다. 대권주자 중 가장 먼저 공식 ...

    한국경제 | 2021.05.11 11:31 | YONHAP

  • thumbnail
    "지자체장은 부동산 책임없나"…거칠어지는 與 빅3 신경전

    ... 가열되고 있다. 이 지사 측에서 이 전 대표와 정 전 총리가 부동산 책임론에서 자유로울 수 없다는 이야기가 나오자, 이들 주자 쪽에선 "강 건너 불구경이냐", "제 얼굴에 침뱉기"라고 응수했다. 정세균 전 총리는 11일 '광화문포럼' 행사를 마친 뒤 기자들과 만나 부동산 책임론과 관련, "당연히 책임이 있고 그 책임을 회피할 수 없다"면서도 "아마 지자체에서도 할 수 있는 일이 많이 있었을 것"이라고 말했다. 직전 총리로서 부동산 실정에 일부 책임이 있다는 것을 ...

    한국경제 | 2021.05.11 11:28 | YONHAP

  • thumbnail
    '제2의 마윈?' 메이퇀 창업자 '분서갱유 비판 한시' 파장

    ... 통신은 "투자자들은 (중국에서) 정부를 비판한 것으로 비친 경영자들이 대가를 치러야 했던 사실에 조마조마하고 있다"고 지적했다. 이런 시장의 우려는 나름의 '경험'에 근거를 둔 것이다. 마윈 알리바바 창업자는 작년 10월 상하이 금융 포럼에서 선을 넘어 당국을 정면으로 비판한 후 혹독한 대가를 치르고 있다. 세계 최대 규모가 될 예정이던 알리바바의 핀테크 계열사 앤트그룹 상장은 전격 취소됐고 이후 그가 세운 알리바바는 반독점, 개인정보 보호 등 명분을 앞세운 당국의 ...

    한국경제 | 2021.05.11 10:42 | YONHAP

  • thumbnail
    '탈북민-지역주민 소통' 남북문화센터, 13일 개관 1주년 행사

    ... 남북통합문화센터가 개관 1주년을 맞았다. 통일부는 오는 13일 오후 2시 남북통합문화센터에서 탈북민과 지역주민 3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센터 개관 1주년 기념행사를 연다고 11일 밝혔다. 기념행사로는 남북 예술인 축하공연, 남북통합문화 포럼, 탈북민 작품 전시회, 남북생애나눔대화 등이 진행될 예정이다. 통일부는 센터 개관 1주년을 계기로 '북한요리 만들기'와 '평양에서 활쏘기' 등 다양한 가상현실(VR) 체험 콘텐츠를 제작하고,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상황을 ...

    한국경제 | 2021.05.11 10:27 | YONHAP

  • thumbnail
    공군, 11∼13일 '에어로스페이스 콘퍼런스' 개최

    ... 콘퍼런스(Aerospace Conference) 2021'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항공·우주 무기와 관련한 기존의 '공군-국민대 UAS(무인항공기 및 지원체계) 발전 세미나', '민군협력 소요 발전 세미나', '항공우주무기체계 발전 세미나', '열린 우주 포럼'을 한 데 모아 여는 것이다. 이성용 공군 참모총장은 개회사에서 "올해 최초로 개최되는 이번 콘퍼런스가 미래 전장환경 변화에 효과적으로 대응하기 위한 공군의 발전방향을 모색하고, 항공우주분야 국방과학기술 발전과 방위산업 진흥에 기여하면서 ...

    한국경제 | 2021.05.11 10:20 | YONHAP

  • thumbnail
    임·박·노 고심?…송영길 "문대통령 회견보며 여러 생각"

    ... 문재인 대통령의 취임 4주년 기자회견과 관련, "남은 1년 동안 우리가 국민을 위해 봉사하고 대한민국의 위기 상황을 극복해 나갈 수 있도록 힘을 모았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송 대표는 이날 오전 여의도의 한 호텔에서 열린 광화문포럼에 참석해 "어제가 문 대통령 취임 4주년이었다. 기자회견을 보면서 여러 생각이 들었다"면서 이같이 밝혔다. 그는 "4·7 재보선과 전당대회를 통해 국민과 당원은 국민의 삶을 중심에 두고 끊임없이 변화하고 혁신하라고 분명하고 단호한 ...

    한국경제 | 2021.05.11 09:53 | YONHAP

  • thumbnail
    정세균, 대권 세몰이 시동…"불평등의 축 무너트리겠다"

    친위조직 광화문포럼에 첫 연설…지도부 등 약 60명 참석 세과시 "국민능력개발 1인당 평생 2천만원 지급"…빅3 현금 공약 가열 정세균 전 국무총리가 '불평등 척결'을 기치로 내걸고 차기 대권을 향한 세몰이에 시동을 걸었다. 내달 공식 출마 선언을 앞둔 정 전 총리는 이날 서울 여의도의 한 호텔에서 열린 광화문포럼 첫 공개 행사에서 '담대한 회복, 더 평등한 대한민국'을 주제로 기조연설을 했다. 여권 내 친위조직인 광화문포럼에 정 전 총리가 ...

    한국경제 | 2021.05.11 09:51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