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51-60 / 57,30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여름밤 즐기세요"…전주 한옥마을서 8월 주말마다 전통공연

    ... 체험업소는 풍남헌, 삼락헌, 전주 한옥마당, 사랑루, 동락원, 한지 꿀잠, 이오당, 하늘 기와 등이다. 마당이 넓고 정원이 아름다운 이들 업소는 여행객들이 공연을 함께 즐길 수 있도록 공연 시간 동안 개방키로 했다. 공연에는 문화 포럼 나니레와 이희정 밴드, 이상욱 밴드가 참여해 전통 민요와 퓨전 국악, 국악인이 부르는 드라마 OST, 국악 트로트, 국악가요, 판소리 등 전통을 기반으로 현대적 감각을 입힌 음악들을 선보이게 된다. 시는 사전예약 접수를 통해 참여 ...

    한국경제 | 2020.08.06 11:32 | YONHAP

  • thumbnail
    한국이 미래차·인공지능 싸움에서 뒤처지는 까닭은

    ... 없던 규제가 생기고 이해관계자들의 여론에 따라 기존 사업에 ‘불법’ 꼬리표를 붙이기도 한다. ‘타다 금지법’으로 불리는 여객자동차운수사업법 개정안이 대표적인 사례로 꼽힌다. 세계경제포럼(WEF)이 발표한 2019년 국가경쟁력 평가 순위에 따르면 한국은 141개국 중 혁신 역량에서 6위, 비즈니스 역동성에서 25위를 기록했다. 민간의 역량은 주요국에 뒤처지지 않는다는 것이 WEF의 평가였다. 약점은 정부 규제였다. 정부 ...

    한국경제 | 2020.08.06 11:27 | 송형석

  • thumbnail
    트럼프, 연임시 최우선과제 묻자 "동맹들 돈 내야" 방위비 압박(종합)

    ... 증액하기로 한 바 있다. 트럼프 대통령은 방위비 부담과 관련해 독일과 함께 동맹국들 전체적으로 문제가 있다는 식으로 발언, 향후 한국 등 여타 동맹국에 대한 분담 압박이 계속될 전망이다. 마크 에스퍼 국방장관도 이날 애스펀 안보포럼에서 나토 회원국들이 약속한 국내총생산(GDP) 대비 2% 국방비 지출을 거론한 뒤 국가 사정에 따라 그 이상이 될 수 있다면서 아시아의 다른 동맹도 방위비 증액이 필요하다는 점을 재확인했다. 미국의소리(VOA) 방송에 따르면 에스퍼 ...

    한국경제 | 2020.08.06 10:53 | YONHAP

  • thumbnail
    트럼프, 베이루트 폭발 '끔찍'하다더니…하루만에 "모른다"

    ... 결과적으로 폭탄이 됐다"며 "나는 양쪽(폭발과 사고)을 다 들었다. 폭발은 사고였을 수도, 아니면 매우 공격적인 무언가일 수도 있다"고 전했다. 한편, 미국군의 최고수장인 마크 에스퍼 국방장관은 같은 날 안보포럼에서 관련 질문을 받고 "대부분은 사람들은 보도된 대로 그것이 사고였다고 믿고 있다"고 말했다. 그는 "미국은 무슨 일이 일어났는지에 대해 여전히 정보를 파악하고 있다"며 "우리는 레바논 ...

    한국경제 | 2020.08.06 10:48 | 이미경

  • thumbnail
    [단독] 의상논란 류호정, 오늘은 청바지 "더 당당히 입겠다"

    ... 상징되는 국회 이미지를 깨고 싶어 꾸준히 캐주얼 의상을 입어왔다. 반바지도 입었지만 큰 논란이 안됐는데 원피스는 용납이 안됐었나 보다"고 했다. 해당 의상을 의도적으로 입은 것이냐는 질문에는 "그 전날 제가 속한 청년 포럼 총회가 있었다. 거기서 캐주얼 복장을 입고 행사를 진행했다"면서 "참석자들과 이야기를 나누다가 이 옷을 입고 다음날 본회의장에 가겠다고 약속했다. 그 약속을 지킨 것"이라고 답했다. 류호정 의원은...

    한국경제 | 2020.08.06 10:44 | 김명일

  • thumbnail
    '정보 최강국 맞나' 트럼프-국방장관, 베이루트 폭발원인 엇박자(종합2보)

    ... 아무도 모른다는 식으로 발뺌하며 체면을 구겼다. AP통신은 레바논 당국자가 사고라는 초기 평가를 내놨다며 "트럼프 대통령의 발언은 사고가 아니었을지도 모른다고 계속 시사하는 것"이라고 전했다. 반면 에스퍼 장관은 이날 애스펀 안보포럼에서 관련 질문을 받고 "대부분은 사람들은 보도된 대로 그것이 사고였다고 믿고 있다"고 답했다. 에스퍼 장관은 "미국은 무슨 일이 일어났는지에 대해 여전히 정보를 파악하고 있다"며 "우리는 레바논 정부에 연락을 취했으며 지금도 연락을 ...

    한국경제 | 2020.08.06 10:04 | YONHAP

  • thumbnail
    한국 LED 조명기술 미얀마에 전수한다

    ... 전자부품연구원)은 산업통상자원부가 ODA(공적 개발 원조) 사업으로 추진하는 '미얀마 LED 조명 기반조성 지원 사업'의 주관 기관으로 선정됐다고 6일 밝혔다. 올해부터 2022년까지 3년간 약 45억원이 투입되는 이번 사업에는 엘이디산업포럼, ㈜컴퍼니위, ㈜디엔씨아이 등 관련 단체와 기업이 공동으로 참여한다. KETI에 따르면 미얀마는 전력 보급률이 약 54%로 낮아 전력 소비 효율화에 관심이 크다. 국내 LED 조명 산업은 기업 간 경쟁이 심화해 다양한 해외 ...

    한국경제 | 2020.08.06 09:43 | YONHAP

  • thumbnail
    마요네즈와 케첩 중 하나를 선택해야 한다면 뭐가 좋을까

    ... 소스에 대한 선호도는 사람마다 다르다. 마요네즈와 케첩 가운데 건강에 더 이로운 것은 무엇일까? 혈압이 다소 높다면 마요네즈, 뇌졸중이 우려된다면 케첩이 더 나은 선택이란 기사가 영국에서 발표됐다. 6일 한국식품커뮤니케이션포럼(KOFRUM)에 따르면 영국의 건강 전문지 ‘멘스헬스 UK’는 최근호에 ‘케첩과 마요? 어느 것이 건강에 좋은 양념인가?(Ketchup or Mayo? Which is the Healthiest ...

    한국경제 | 2020.08.06 09:36 | 이미나

  • thumbnail
    美국방 "아시아 다자 틀, 中나쁜행동 맞설 최상의 길"…韓 거론

    ... 본격화의 필요성을 역설함으로써 반중 연합의 다각화 및 세불리기를 시도하려는 포석으로 보인다. 한국 등 동맹을 향한 압박 가중 요인으로 작용할 것으로 예상된다. 에스퍼 장관은 5일(현지시간) 원격 대담 형식으로 진행된 애스펀 안보포럼에서 "유럽과는 달리 아시아에서는 많은 관계가 양자 방식이다"라며 '한·미', '미·필리핀', '미·호주'를 그 예로 들었다. 이어 "우리는 이러한 관계를 다자화할 필요가 있다"면서 공식적으로는 아니더라도 결집이라는 측면에서 보다 ...

    한국경제 | 2020.08.06 08:24 | YONHAP

  • thumbnail
    트럼프는 폭탄공격이라는데…美국방장관 "레바논 폭발은 사고" 진단

    ... 내놨다. 이는 군 당국 관계자들의 판단을 내세워 '폭탄 공격'이라고 평가했던 도널드 트럼프 미 대통령의 언급과 배치되는 것이어서 파장이 예상된다. 마크 에스퍼 미 국방장관은 이날 원격 대담 형식으로 진행된 애스펀 안보포럼에서 "대부분은 사람들은 보도된 대로 그것이 사고(accident)였다고 믿고 있다"고 밝혔다고 CNN방송, 블룸버그통신 등이 보도했다. 에스퍼 장관은 이날 오전 레바논 폭발참사와 관련해 마이크 폼페이오 국무장관과 ...

    한국경제 | 2020.08.06 07:40 | 조아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