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54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N년 전 오늘의 XP] '어게인 2002' 웃음과 감동의 2012 K리그 올스타전

    ... 선수들이 최용수의 입을 막으며 발로텔리의 입을 막은 레오나르도 보누치를 패러디해 팬들에게 큰 웃음을 선사했다. 박지성은 전반 31분 설기현의 크로스를 받아 골을 터뜨린 뒤 히딩크 감독에게 달려가 안기며 2002 한일월드컵 포르투갈전의 세리머니를 재현하며 감동을 선사했다. 막내로 돌아간 캡틴 박지성 안정환 '트레이드 마크인 긴 머리 휘날리며' 유상철 '완벽한 골찬스' 환호하는 최용수 최용수 '발로텔리 세리머니로 폭소 유발' ...

    한국경제 | 2020.07.05 07:01 | 박지영 기자(jypark@xportsnews.com)

  • thumbnail
    [순간포착] "대∼한민국" 함성과 붉은 물결 가득했던 거리

    ... 장면을 포착했다. 그야말로 발 디딜 틈이 없어 보인다. 이런 장관은 우리나라 대표팀의 경기가 열릴 때마다 전국에서 펼쳐졌다. 6월 4일 월드컵 D조 예선 폴란드와의 첫 경기 응원을 위해 50만명이 거리에 모여들더니 미국전 77만명, 포르투갈전 279만명, 이탈리아전 420만명, 스페인전 500만명에 이어 독일과의 4강전에는 700만명이란 엄청난 숫자가 모여 우리 대표팀에 힘을 불어넣었다. 길거리 응원은 우리 대표팀 공식 응원단인 '붉은 악마'를 중심으로 시민들이 광장, ...

    한국경제 | 2020.06.13 07:01 | YONHAP

  • thumbnail
    황의조 이란전 칩슛 '2019 올해의 골' 선정

    ... 3,258표(47.4%)를 받아 1위에 올랐고, 2위는 U-20 월드컵 4강 에콰도르전(2099표, 30.5%)이었다. 한편, KFA 팬투표는 지난 2002년부터 매년 연말에 실시되고 있다. 그동안 '올해의 골'은 2002 월드컵 포르투갈전에서 박지성이 터뜨린 골을 시작으로, 2004년 이동국의 독일전 발리슛, 2012년 박주영의 런던올림픽 일본전 결승골 등이 선정된 바 있다. 장지민 한경닷컴 객원기자 newsinfo@hankyung.com

    한국경제 | 2020.01.01 19:25 | 장지민

  • thumbnail
    팬이 뽑은 '올해의 골'에 황의조…올해의 경기는 U-20월드컵 8강

    ... 에콰도르전(2천99표, 30.5%)이었다. 3위는 남자 A매치 콜롬비아전(2-1 승)으로 991표(14.4%)를 받았다. KFA 팬 투표는 2002년부터 매년 연말 실시하고 있다. 그동안 '올해의 골'은 2002년 한일 월드컵 포르투갈전에서 박지성이 터뜨린 골을 시작으로, 2004년 이동국의 독일전 발리슛, 2012년 박주영의 런던올림픽 일본전 결승골 등이 선정된 바 있다. '올해의 경기' 투표는 2005년부터 시작됐다. 2018년에는 러시아 월드컵 독일전이 올해의 ...

    한국경제 | 2020.01.01 14:25 | YONHAP

  • thumbnail
    한국 포르투갈 U20 월드컵 선발 공개…전세진·조영욱 투톱

    정정용 호 한국 20세 이하(U-20) 축구대표팀 포르투갈전 선발 라인업이 공개됐다. 한국 U20 축구대표팀은 포르투갈전에서 전세진(수원)-조영욱(서울) 투톱을 앞세우고, 이강인(발렌시아)을 2선에 배치한다. 한국은 25일 오후 10시30분(한국시간) 폴란드 남부 도시 비엘스코-비아와의 비엘스코-비아와 경기장에서 포르투갈과 2019 국제축구연맹(FIFA) U-20 월드컵 조별리그 F조 1차전을 치른다. 대표팀은 중앙수비수 3명으로 후방 방어벽을 ...

    한국경제 | 2019.05.25 22:02

  • thumbnail
    U-20 축구대표팀, 2차례 평가전…정우영 합류 시점 '미정'

    정정용 감독 "에콰도르전은 포르투갈전 대비 맞춤형 경기" "뉴질랜드전은 선수들의 경기 감각을 유지하는 정도가 될 것 같고, 에콰도르전은 첫 경기(포르투갈전)를 대비한 맞춤형 경기로 진행하려고 합니다. " 20세 이하(U-20) 축구대표팀을 이끌고 2019 국제축구연맹(FIFA) U-20 월드컵이 열리는 폴란드로 떠난 정정용 감독은 11일 본선 경기에 앞선 두 차례 평가전에 대한 의미를 이렇게 전했다. 정정용 ...

    한국경제 | 2019.05.11 09:26 | YONHAP

  • thumbnail
    손흥민·조현우, 러시아 월드컵 아시아 베스트11

    ... 골을 넣었다. 멕시코전(1-2 패)에서는 조별리그에서 손꼽히는 멋진 중거리 슛을 성공하며 한국 동료들에게 힘을 불어넣었다"고 선정 배경을 밝혔다. 한국 골키퍼 조현우를 향해서도 칭찬이 쏟아졌다. 폭스스포츠는 "포르투갈전에서 크리스티아누 호날두의 페널티킥을 막아낸 알리레자 베이란반드(이란)와 조현우를 두고 고민했다. 3경기 내내 견고하고, 인상적이었던 조현우를 뽑았다"며 "조현우는 스웨덴전(0-1 패)에서 훌륭한 수비를 했고, 멕시코와 ...

    한국경제 | 2018.07.05 13:09 | YONHAP

  • thumbnail
    [월드컵] 메시 보낸 프랑스 vs 호날두 보낸 우루과이, 8강 첫 승자는

    ... 우루과이는 이번 대회 4경기에서 단 1실점에 그쳤다. 강한 수비는 효과적인 카운트어택(역습) 기회를 생산한다. 루이스 수아레스(FC바르셀로나)와 에딘손 카바니(파리생제르맹)가 버티는 투톱은 역습에 최적화돼 있다. 다만 카바니가 포르투갈전에서 왼쪽 종아리를 다쳤다는 게 걸린다. 카바니는 여전히 통증을 안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네이마르(파리생제르맹)가 이끄는 브라질과 '황금세대'를 자랑하는 벨기에는 7일 새벽 3시 러시아 카잔 아레나에서 맞붙는다. ...

    한국경제 | 2018.07.05 10:11 | YONHAP

  • thumbnail
    [월드컵] '대헤아' 수식어, 조현우에겐 칭찬 아니다

    ... 기록을 남긴 채 쓸쓸하게 퇴장했다. 데 헤아는 이번 대회 4경기에서 상대 팀 유효슈팅(골문 안으로 향한 슈팅) 7개 중 6개(페널티킥 2실점 포함)를 실점으로 허용했다. 데 헤아의 불안한 모습은 첫 경기였던 조별리그 1차전 포르투갈전부터 시작됐다. 그는 상대 팀 크리스티아누 호날두(레알 마드리드)가 홀로 기록한 포르투갈의 유효슈팅 3개를 모두 막지 못했다. 특히 전반 44분에 나온 호날두의 평범한 슈팅을 막지 못해 '기름 손'이라는 오명을 ...

    한국경제 | 2018.07.03 00:47 | YONHAP

  • thumbnail
    [월드컵] '친밀한 적'…16강 기로서 조국에 맞서는 케이로스 감독

    ... 확정된 모로코(2패)와 경기를 남겨뒀다. 이란은 케이로스 감독의 조국을 넘어서야 한다. 국제축구연맹(FIFA)도 '친밀한 적'(Intimate Enemy)이라는 제목으로 이번 대결을 미리 조명했다. 이란-포르투갈전은 월드컵에서 감독이 조국과 적으로 만나는 20번째 경기다. 1938년 프랑스 대회에서 스웨덴 대표팀을 이끌고 헝가리와 싸운 요제프 나지(헝가리) 감독이 시작이다. 당시 스웨덴은 헝가리에 1-5로 졌다. 최근에는 독일 출신 위르겐 ...

    한국경제 | 2018.06.23 18:11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