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 뉴스 21-30 / 5,04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홍재화 무역인문학] 코로나 이후 미국은 디플레이션, 다른 나라는 인플레이션 가능성이 높다

    ... 됐는데 더욱 아이러니하게도 달러 품귀 현상이 전 세계적으로 벌어지고 있다. 코로나19 이후 유로화도 아니고 위안화도 아니고 달러 품귀 현상이 나서 거덜 나는 나라들이 많아졌다는 것이다. 과거 피그(PIGS) 국가라고 일컬어졌던 포르투갈, 스페인, 그리스, 스페인이 다시 흔들리고 있다. 이탈리아가 여러 가지 측면에서 가장 어렵다. 브라질, 멕시코, 인도네시아는 자원도 많아서 괜찮을 것같았지만, 국가시스템이 약한데다 외자(外資)가 빠져나가면서 국가부도 위기에 몰리고 ...

    The pen | 2020.06.26 10:00

  • thumbnail
    [박희권의 호모글로벌리스(43)] 이름은 운명이다

    ... 결과물이 저라는 것을 알아주셔야 해요.” 외교관으로 근무하던 시절, 필자의 관심을 끈 성이 있었다. 바로 코레아(Correa)다. 혹시 코리아와 연관이 있지 않을까 하는 호기심에서였다. 코레아라는 성은 스페인, 포르투갈 및 중남미에 의외로 많다. 아쉽게도 한국과 관련은 없다. 스페인어로 ‘혁대’를 의미하는 코레아라는 성은 스페인 갈리시아 지방에서 유래해 포르투갈과 스페인 전역으로 퍼졌다. 그 후 코레아 일가가 이주해 중남미 전역에 ...

    한국경제 | 2020.06.22 17:53

  • thumbnail
    '일본인을 차기 UN총장으로'…日정부 프로젝트 가동 [정영효의 인사이드 재팬]

    ... 및 유럽 국가들과 상호지원하는 전략을 짜면중국세 확산도 저지할 수 있고 일본인 사무총장을 다수 배출할 수 있다는 것이다. 의원내각제 국가의 특성상 각료(우리나라의 장관급) 출신 인사가 많다는 점도 일본이 기대하는 부분이다. 포르투갈 수상을 역임한 안토니우 구테흐스 UN 사무총장과 에티오피아 보건·외교장관 출신인 테드로스 아드하놈 게브레예수스 세계보건기구(WHO) 사무총장의 사례에서 보듯 국제기구는 고위 관료 출신을 선호한다. 일본은 먼저 호베르트 아제베두 ...

    한국경제 | 2020.06.16 14:28 | 정영효

  • thumbnail
    관광산업 재개 나선 스페인, 21일부터 국경 개방

    ... 1일부터 자가격리 없이 스페인을 방문할 수 있다. 페드로 산체스 스페인 총리(사진)는 14일(현지시간) 이 같은 내용을 담은 국경개방 계획을 발표했다. 스페인의 국경개방은 2단계로 진행된다. 우선 1단계로 오는 21일부터 포르투갈을 제외한 EU 26개 회원국과 솅겐조약 가입국을 대상으로 국경을 개방하기로 했다. 솅겐조약은 EU 27개 회원국 중 22개국과 스위스 노르웨이 아이슬란드 리히텐슈타인 등 유럽자유무역연합(EFTA) 4개국 등 총 26개국이 가입했다. ...

    한국경제 | 2020.06.15 08:43 | 런던=강경민

  • "英 대규모 재유행 우려"…봉쇄유지 권고한 WHO

    ... WHO가 코로나19 확산을 막기 위해 권고한 최소 물리적 거리는 1m다. 전 세계에서 사회적 거리를 2m로 정한 나라는 영국과 스페인, 캐나다 등이다. 미국은 6피트(약 1.8m)를 기준으로 정했다. 독일, 네덜란드, 그리스, 포르투갈, 벨기에. 호주 등은 1.5m가 기준이다. 프랑스와 덴마크, 싱가포르 등에선 1m의 사회적 거리두기가 시행되고 있다. 클루게 박사는 “1m냐 2m의 문제는 사람들이 손을 씻고 위생에 충실하느냐에 비해 덜 중요한 문제”라며 ...

    한국경제 | 2020.06.15 06:26 | 런던=강경민

  • thumbnail
    스페인, 21일부터 국경 개방…자가 격리 조치 적용 안해

    ... 회원국을 대상으로 국경 개방에 나선다. 14일(현지시간) 스페인 일간지 엘 파이스에 따르면 페드로 산체스 스페인 총리는 이날 지역 주지사들과 주례 화상회의를 갖고 이같은 계획을 발표했다. 아울러 스페인 정부는 오는 21일부터 포르투갈을 제외한 EU 회원국에서 온 입국자에 2주 자가 격리 조치를 적용하지 않을 예정이다. 포트투갈과의 국경은 다음 달 1일부터 개방하기로 했다. 이는 포르투갈 정부의 요청에 따른 것으로, 스페인 국왕과 포르투갈 총리는 당일 국경 ...

    한국경제 | 2020.06.14 23:12 | 이미경

  • thumbnail
    이케아 "각국 정부 지원금 다 돌려주겠다…피해 적어"

    ...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로 인한 피해가 예상보다 적다며 각국 정부의 지원금을 돌려주기 위한 논의를 하고 있다고 밝혔다. 14일 파이낸셜타임스(FT)에 따르면 이케아는 미국을 비롯해 벨기에, 크로아티아, 체코, 아일랜드, 포르투갈, 루마니아, 세르비아, 스페인 등 9개국 정부와 휴직(일시해고) 지원금 등을 돌려주는 방안을 논의하고 있다. 이케아를 운영하는 잉카그룹의 톨가 온쿠 소매영업총괄은 "각국 정부와 대화를 시작했다"며 "우리는 ...

    한국경제 | 2020.06.14 11:03 | 안정락

  • 1m? 2m?…유럽서 불거진 '사회적거리' 논쟁

    ... 최소 물리적 거리는 1m다. WHO 권고에 맞춰 1m까지 사회적 거리를 축소해야 한다는 것이 이들의 주장이다. 전 세계에서 사회적 거리를 2m로 정한 나라는 영국과 스페인, 캐나다 등이다. 미국은 6피트(약 1.8m)를 기준으로 정했다. 독일, 네덜란드, 그리스, 포르투갈, 벨기에. 호주 등은 1.5m가 기준이다. 프랑스와 덴마크, 싱가포르 등에선 1m의 사회적 거리두기가 시행되고 있다. 런던=강경민 특파원 kkm1026@hankyung.com

    한국경제 | 2020.06.14 08:46 | 강경민

  • thumbnail
    [이태호의 캐피털마켓 워치] '기본소득제' 논의 뒤편에선…

    ... 지급해야 한다는 주장과 과연 막대한 재원 마련을 감당할 수 있겠느냐는 회의론이 충돌하고 있습니다. 그런 가운데 국제금융시장에선 안 좋은 추억이 고개를 드는 모양새입니다. 2011년 금융시장을 강타했던 유럽의 재정위기, 이른바 PIIGS(포르투갈·이탈리아·아일랜드·그리스·스페인) ‘트라우마’입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위기 극복 과정에서 일부 유럽 국가들의 재정 악화 우려가 커지고 있기 때문입니다. ...

    마켓인사이트 | 2020.06.12 08:15

  • 경제 정상화 늦어지는 영국, 올 성장률 -11.5%…311년 만에 최악

    ... 국내총생산(GDP) 증가율이 37개 회원국 중 가장 낮은 -11.5%를 기록할 것이라고 예상했다. 1709년 이후 311년 만의 최악 수준이다. 이어 프랑스(-11.4%) 이탈리아(-11.3%) 스페인(-11.1%) 체코(-9.6%) 포르투갈(-9.4%) 등 순으로 성장률이 낮을 것으로 추정했다. OECD는 2차 확산이 발생하면 영국 성장률이 -14.0%까지 떨어질 것으로 내다봤다. 가디언 등 현지 언론은 영국 정부의 봉쇄 조치가 늦어지면서 코로나19 피해 및 경제 타격이 ...

    한국경제 | 2020.06.11 17:52 | 강경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