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8,16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소말리아 자살폭탄 테러 8명 사망·14명 부상

    아프리카 소말리아 수도 모가디슈의 군 검문소에서 8일(현지시간) 차량을 이용한 자살폭탄 테러가 발생해 최소 8명이 숨지고 14명이 다쳤다고 dpa 등 외신이 보도했다. 사망자 가운데 정부군은 4명이고 3명은 민간인이며 나머지 ... 대해 성공적인 순교자 작전을 수행했다"면서 책임을 시인했다. 알샤바브는 2008년 이후 국제적으로 공인 받은 정부를 전복하고 자기들이 해석하는 이슬람 샤리아 율법에 따라 통치하기 위해 수시로 테러를 저지르고 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8.09 02:49 | YONHAP

  • thumbnail
    이미 디폴트였던 레바논, 폭발로 18조원 피해

    ... 최악이라고 입을 모은다. 실업률이 급격히 치솟고 있고, 레바논 파운드의 실질 가치는 지난 10개월간 약 80% 하락했다. 세계은행은 지난해 11월 레바논 인구 절반이 빈곤층으로 떨어질 수 있다고 경고했다. 베이루트 폭발이 ‘폭탄 공격’이라고 주장했던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이날 “(폭발 원인은) 아직 아무도 모른다”며 한발 물러섰다. 마크 에스퍼 미국 국방장관은 “대부분 사람은 보도된 대로 그것이 사고였다고 믿고 있다”고 ...

    한국경제 | 2020.08.06 16:41 | 박상용

  • thumbnail
    '정보 최강국 맞나' 트럼프-국방장관, 베이루트 폭발원인 엇박자(종합2보)

    ... 그는 여전히 폭발 원인에 대한 정보를 수집하고 있다면서도 미 정부는 공격에 의한 폭발일 가능성을 완전히 배제하지 않는다고 말했다. 또 "이것이 비극적 사고이지, 테러 행동이 아니길 희망한다"며 트럼프 대통령의 전날 발언이 초기 브리핑에 근거한 것이라고 방어막을 쳤다. 하지만 '폭탄 공격'이 아닌 것으로 최종 드러날 경우 트럼프 대통령이 군 당국의 공식적 판단과 다르게 섣부른 진단을 불쑥 내놓은 셈이 돼 상당한 비판이 예상된다. 트럼프 행정부 ...

    한국경제 | 2020.08.06 10:04 | YONHAP

  • thumbnail
    레바논 폭발 사망 135명·부상 5000명…"피해액 17조원 넘을수도"

    ... 화학물질에 불이 붙었다고 전했다. 레바논 언론에서는 베이루트 폭발의 충격파 세기가 일본 히로시마에 투하된 원자폭탄의 20% 이상이라는 보도도 나왔다. 레바논 매체 '데일리스타'는 이날 앤드루 티아스 셰필드대 교수가 ... 무장정파 헤즈볼라 대원 4명에 대한 판결을 내릴 예정이다. 친서방정책을 폈던 하리리 전 총리는 2005년 2월 베이루트의 지중해변 도로에서 승용차로 이동하던 중 트럭 폭탄테러로 경호원 등 20여명과 함께 사망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8.06 05:00 | YONHAP

  • thumbnail
    베이루트 질산암모늄 폭발참사 초래한 도화선은(종합)

    평소에는 안정적…고온·밀폐된 곳에서 인화물 만나면 '폭발' 중국·북한·미국서 폭발사고…폭탄테러에도 사용돼 레바논 수도 베이루트에서 4일(현지시간) 발생한 폭발 참사는 항구 창고에 적재된 대량의 질산암모늄(ammonium nitrate)에서 ... 연방정부 건물 폭탄테러, 1996년 200명이 다친 북아일랜드 무장조직 아일랜드공화국군(IRA)의 영국 맨체스터 차량폭탄테러 등 때 질산암모늄이 사용된 폭탄이 쓰였다. 보통은 안정적이지만 '촉발요인'이 있으면 강하게 폭발하는 질산암모늄 ...

    한국경제 | 2020.08.05 21:20 | YONHAP

  • thumbnail
    질산암모늄 2750t 폭발…베이루트, 4000여명 사상 '대참사'

    ... 폭발로 25만 명가량이 집을 잃었고, 재산 피해 규모는 50억달러(약 5조9400억원)에 달할 것으로 보고 있다. 이날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테러 공격으로 인해 폭발이 일어났다고 주장했다. 그는 미 워싱턴DC 백악관에서 기자들과 만나 “당시 상황을 볼 때 베이루트가 끔찍한 폭탄 공격을 받은 것 같다”며 “일부 장성이 그렇게 보고 있다”고 말했다. 반면 CNN은 미 국방부 관계자의 말을 인용해 “공격으로 ...

    한국경제 | 2020.08.05 17:00 | 선한결/임락근

  • thumbnail
    베이루트 폭발 초래한 질산암모늄은 '테러 단골 원료'

    농업비료로 주로 쓰이지만 고온에서 쉽게 폭발 1995년 168명 사망한 '오클라호마시티 폭탄테러' 등서 활용돼 레바논 수도 베이루트에서 4일(현지시간) 발생한 폭발참사는 베이루트 항구 창고에 적재됐던 대량의 질산암모늄(ammonium ...의 주원료로도 활용된다. 대다수 국가는 질산암모늄 보관 환경을 규제하고 있다. 값싸고 주변에서 구하기 쉬워 폭탄 제조에도 쓰인다. 1995년 168명의 사망자를 낸 미국 오클라호마시티 정부건물 폭탄 테러, 1996년 200명이 ...

    한국경제 | 2020.08.05 16:05 | YONHAP

  • thumbnail
    레바논 베이루트서 대형 폭발… "사고다" vs "테러다"

    ... 있다. 베이루트에는 레바논 정부 부처와 각종 기관을 비롯해 각국 대사관, 비정부기구 등이 모여 있다. 이번 폭발이 테러 등 공격으로 일어난 것인지에 대해서는 확인되지 않았다. 알자지라 등 현지 언론은 알수 없는 원인으로 발생한 불꽃이 ... 사흘 앞두고 폭발 사건이 발생해서다. 하리리 전 총리는 레바논 현 정부와 밀접한 이슬람 시아파 무장정파 헤즈볼라의 폭탄 테러 공격을 받아 살해됐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이날 미 워싱턴D.C 백악관에서 기자들과 만나 “당시 ...

    한국경제 | 2020.08.05 16:02 | 선한결/임락근

  • thumbnail
    아프간 교도소 습격 틈타 IS 죄수 270명 탈출…당국 추격 나서

    ... 발생했다. 당국은 지난해 낭가르하르주에서 IS를 완전히 격퇴했다고 주장했다. 그런데도 이곳에서 IS 조직원들이 총과 폭탄을 동원해 교도소를 공격한 테러가 발생했다. 전문가들은 IS가 자신들의 존재감을 과시하기 위해 이번 공격을 감행한 ... 뜻하며 아프간·파키스탄·인도 일부를 아우르는 지역을 의미한다. IS는 지난해 8월 카불 서부 결혼식장에서 자살폭탄테러를 감행 63명의 목숨을 앗아가기도 했다. 지난 3월에는 아슈라프 가니 대통령의 취임식장 인근에서 로켓 공격을 하기도 ...

    한국경제 | 2020.08.05 12:36 | YONHAP

  • thumbnail
    베이루트 폭발에 관심 집중…레바논 15년간 폭탄공격만 13건

    이번 폭발은 사고에 무게…폭탄공격 대부분은 종파 갈등서 비롯 4일(현지시간) 레바논 베이루트의 한 항구에서 엄청난 인명피해를 부른 대형 폭발이 두 차례 잇따라 발생했다. 로이터통신에 따르면 레바논에서는 최근 15년간 13건에 이를 정도로 폭발과 관련한 공격이 잦은 편으로, 이번 폭발은 팔레스타인 무장단체 하마스가 저지른 폭탄 테러 후 약 2년 7개월 만에 발생했다. 현재까지 파악된 사망자는 최소 78명, 부상자는 4천명에 달한다. 다만 폭발의 ...

    한국경제 | 2020.08.05 11:32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