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28,12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십시일반, 범인은 '아내' 김정영X'친구' 이윤희였다

    ... 비슷하다는 것을 유추해냈다. 자신의 딸 빛나를 향한 함정, 그리고 극본까지 설영을 향한 지혜의 의심이 커져갔다. 지혜는 극본을 들고 설영을 찾아가 그동안의 울분까지 털어놓으며 추궁했지만, 설영은 오히려 지혜가 뒤집어쓴 빛나의 폭행 이력을 끄집어내며 맞받아쳤다. 이런 가운데 해준은 설영과 정욱의 전화를 엿듣고 두 사람의 뒤를 밟았다. 이 둘이 한패라는 걸 안 해준은 설영의 방을 뒤져 그가 가지고 있던 빛나의 사진을 찾았다. 모든 것이 들통날 위기에 처한 설영은 ...

    텐아시아 | 2020.08.13 09:10 | 태유나

  • thumbnail
    '십시일반' 드디어 밝혀진 화가 죽음의 진실, 범인은 김정영X이윤희…수목극 1위

    ... 비슷하다는 것을 유추해냈다. 자신의 딸 빛나를 향한 함정, 그리고 극본까지. 설영을 향한 지혜의 의심이 커져갔다. 지혜는 극본을 들고 설영을 찾아가 그동안의 울분까지 털어놓으며 추궁했지만, 설영은 오히려 지혜가 뒤집어쓴 빛나의 폭행 이력을 끄집어 내며 맞받아쳤다. 이런 가운데 해준은 설영과 정욱의 전화를 엿듣고 두 사람의 뒤를 밟았다. 이 둘이 한패라는 걸 안 해준은 설영의 방을 뒤져 그가 가지고 있던 빛나의 사진을 찾았다. 모든 것이 들통날 위기에 처한 설영은 ...

    스타엔 | 2020.08.13 07:41

  • thumbnail
    '제보자들' 날로 심각해지는 10대 청소년 범죄 실상은?

    ‘제보자들’ 성인 강력범죄 뺨치는 10대 청소년 범죄 실상을 밝힌다. 아들이 동성인 동급생에게 성폭행을 당한 후 세상을 떠났다는 한 어머니의 제보를 받았다. 12일(금일) 저녁 8시 55분 방송되는 KBS2TV ‘제보자들’에서는 10대 청소년들을 범죄로부터 보호할 방법은 없는 것인지 알아본다. 중학교 1학년이던 아들 최성민(13세, 가명) 군은 올해 6월 기숙사에서 동급생 4명에게 성폭력을 당한 후 ...

    스타엔 | 2020.08.12 20:23

  • thumbnail
    FCA코리아, 신임 사장에 제이크 아우만 선임

    피아트크라이슬러(FAC)의 한국 법인 FAC코리아는 12일 제이크 아우만을 신임 한국 사장으로 임명했다고 발표했다. 파블로 로쏘 전 FAC코리아 사장이 성희롱 및 폭언·폭행 의혹으로 직무 정지된 데 따른 조치다. 아우만 사장은 1999년 FCA그룹에 합류한 후 경영 · 마케팅 · 영업 · 네트워크 개발 등 다양한 직무에서 경험을 쌓았다. 지난 2년간 중국에서 사장직을 맡으며 고급차 ...

    한국경제 | 2020.08.12 18:15 | 이선아

  • thumbnail
    류호정 발의 '비동의 강간죄'…"동의 없는 성행위 처벌해야" vs "어떻게 증명?"

    ... 발의했다. 해당 개정안은 대한민국 최초 여성 국회부의장 김상희 더불어민주당 의원을 포함한 12명이 공동 발의했다. 비동의 강간죄 법안은 정의당의 21대 국회 5대 우선 입법 과제 중 하나다. 법안의 주요 골자는 강간의 정의를 폭행과 협박으로 한정하지 않고 '상대방의 동의 여부'와 '위계와 위력'으로 확장하는 것이다. 현행법(형법 297조 등)에서는 폭행·협박의 정도가 피해자의 반항을 불가능하게 하거나 현저하게 곤란하게 ...

    한국경제 | 2020.08.12 17:24 | 김수현

  • thumbnail
    류호정, 비동의 강간 포함 성범죄 처벌 강화법 발의

    ... 의원은 12일 동의하지 않은 성관계를 처벌할 수 있도록 하는 '비동의 강간죄' 도입을 포함, 성범죄 처벌 강화를 위한 형법 개정안을 발의했다. 개정안은 상대방의 동의 없이 성교를 맺는 행위를 강간으로 명시해 처벌하도록 하고, 폭행 또는 위계·위력이나 심신상실 등의 상태를 이용해 성교를 맺는 경우도 강간죄를 적용하도록 했다. 류 의원은 또한 개정안에서 '간음'(姦淫)이라는 표현을 모두 '성교'(性交)로 교체했다. '계집 녀(女)'자가 3번 겹쳐진 한자 ...

    한국경제 | 2020.08.12 16:37 | YONHAP

  • thumbnail
    '갑질 피해' 아파트 경비원 유족, 가해주민에 1억 소송 승소

    ... 서울북부지법 민사10단독(노연주 판사)는 12일 심 씨를 상대로 최 씨의 유족이 제기한 1억원의 손해배상청구 소송에서 원고 전부 승소로 판결했다. 경비원 최 씨는 지난 4월 주민 심 씨와 주차 문제로 갈등을 벌이다가 심 씨로부터 상해와 폭행, 협박 등을 당했다는 음성 유언을 남기고 5월10일 숨졌다. 유족 측은 지난 5월22일 최 씨가 생전 심 씨에게 당한 폭행과 상해 등의 치료비와 정신적 고통에 대한 위자료로 5000만원을, 최 씨 사망으로 두 딸이 받은 정신적 ...

    한국경제 | 2020.08.12 16:35 | 이보배

  • thumbnail
    마스크 착용하라는 버스기사 폭행 승객 입건

    ... A(78)씨를 불구속 입건했다고 12일 밝혔다. A씨는 지난 11일 오후 5시 50분께 포항시 남구 동해면에서 버스를 타다가 마스크를 착용하라고 하는 버스 기사 얼굴을 밀쳐 안경을 파손한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 관계자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확산 방지를 위해 5월 26일부터 마스크 미착용자에 대한 승차 거부가 한시적으로 허용됐다"며 "정당한 승차 거부에 불응하거나 운전자를 폭행하는 행위에 엄중히 대응할 방침이다"고 말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8.12 16:31 | YONHAP

  • thumbnail
    "군생활 스트레스 악령 때문"…십자가로 때리고 목졸라 숨지게해

    휴가중인 군인 안수기도 해준다며 폭행치사 목사 징역 12년 구형 팔·다리 붙잡은 목사 아내·또다른 목사 부부 등 공범 3명 징역 각 5년 구형 몸속의 악령을 내쫓겠다며 안수기도를 하던 중 20대 신도(현역군인)의 목을 조르고 십자가로 폭행해 숨지게 한 목사가 검찰로부터 징역 12년 형을 구형받았다. 수원지법 형사11부(김미경 부장판사) 심리로 12일 열린 이 사건 결심공판에서 검찰은 폭행치사 혐의로 기소된 목사 A씨에게 이같이 구형했다. 검찰은 ...

    한국경제 | 2020.08.12 16:01 | YONHAP

  • thumbnail
    류호정 "성범죄 피해자 폭넓게 보호해야"…비동의 강간죄 법안 발의

    ... 이유를 설명했다. 이날 발의된 개정안은 크게 세 가지의 내용을 담았다. '간음'이란 법문을 모두 '성교'로 바꾸는 조항과 강간죄를 행위 태양에 따라 '상대방의 동의 없이', '폭행, 협박 또는 위계, 위력', '심신상실 또는 항거불능의 상태를 이용하여'로 세분화하는 내용, 형량 상향 조정 조항 등을 포함했다. 류 의원은 "'간음'은 사전적 의미로 결혼한 사람이 ...

    한국경제 | 2020.08.12 15:59 | 김수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