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2,87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새 임대차법 시행후 서울서 전셋값 최대 상승 지역은 강동구

    ... 주 0.31%였던 강동구 전셋값 상승률은 이달 둘째 주에는 0.13%로 완화됐다. 서울 전역의 전셋값은 일단 급등세에서 벗어났다. 이달 둘째 주 서울 전셋값 상승률은 0.09%로 지난 주와 같았다. 박원갑 KB국민은행 수석전문위원은 "새 임대차법 시행에 따른 전세 불안이 일시적으로 끝날지, 아니면 구조적인 전세난으로 고착화할지는 이번 가을 이사철(9∼11월)이 풍향계이자 시험대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9.18 09:05 | YONHAP

  • thumbnail
    '비밀병기' 해리스의 미션…트럼프 저격하고 바이든 띄우고

    ... 공동행보를 통해 초기 시너지 효과를 극대화하려는 것으로 보인다. 미 언론들은 먼저 해리스 의원이 '민주당 부통령 후보'라는 타이틀을 갖고 처음으로 바이든 전 부통령과 동시출격한 전날 한 연설이 향후 그의 역할을 엿보게 하는 '풍향계'가 될 것으로 내다봤다. 그는 전날 트럼프와 바이든의 리더십을 비교하며 '트럼프 저격수'의 면모를 과시한데 이어 이날도 마스크 착용을 오랫동안 거부했던 트럼프 대통령을 정조준하며 매서운 공세를 폈다. CNN방송은 "해리스는 바이든이 ...

    한국경제 | 2020.08.14 08:49 | YONHAP

  • thumbnail
    닛케이 "'사랑의 불시착'에서 한일관계 해법 찾자"

    일본 최대 경제신문이 일본에서도 큰 인기를 끈 한국 드라마 '사랑의 불시착'에서 최악을 달리는 한일 관계의 해법을 찾자고 주장했다. 니혼게이자이신문은 9일 고정 칼럼인 풍향계(風見鶏)를 통해 한일 관계가 최악으로 치닫은 이유와 관계 개선의 힌트 모두 일본에서 인기를 모은 한류드라마 '사랑의 불시착'과 '이태원 클라쓰'에서 찾을 수 있다고 진단했다. 사랑의 불시착을 통해 많은 한국인들이 어렵지만 씩씩하게 ...

    한국경제 | 2020.08.09 08:15 | 정영효

  • 구리·니켈·팔라듐…비철금속도 뜨겁다

    ... 니켈(7.7%) 아연(13.2%) 납(5.9%) 주석(7.0%)도 일제히 상승세를 나타냈다. 구리 가격은 지난 5월 t당 5111달러로 저점을 찍은 이후 26%가량 올랐다. 구리는 제조업 건설업 등 각종 산업에 광범위하게 사용돼 경기 풍향계 역할을 한다. 중국에서 6월부터 수요가 살아나면서 구리값도 뛰었다. 상반기 중국의 구리 수입량은 전년 동기 대비 25% 증가했다. 연간으로는 역대 최고치인 2018년(530만t)을 넘어설 가능성이 있다는 관측이 나온다. 여기에 ...

    한국경제 | 2020.08.05 16:57 | 설지연

  • 중국 대장주 마오타이, 공산당 한마디에 시총 30조 증발

    ... 주력상품인 페이톈 마오타이 한 병의 소매가가 1499위안(약 26만원)이지만 온라인 쇼핑몰에선 2000위안이 넘는 가격에 거래된다. 일각에선 공산당이 나서 마오타이를 공격한 것은 중국 증시의 과열을 진정시기키 위한 조치라는 해석도 나온다. 대장주인 마오타이가 중국 증시의 풍향계로 평가받기 때문이다. 2017년에도 관영 신화통신이 마오타이의 주가가 너무 빠르게 오른다고 보도한 직후 투매 현상이 나타났다. 강현우 기자 hka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0.07.17 15:40 | 강현우

  • 中 구리 생산 증가…경기회복 청신호

    ... 보도했다. 이 지수는 50을 평균 기준치로 잡는다. 중국 구리제련지수는 2개월 연속 50을 넘겼다. 구리는 제조업과 건설업 등 각종 산업에 광범위하게 사용된다. 구리 가격과 생산량이 실물 경제 향방을 가늠하는 ‘경기 풍향계’로 통하는 이유다. 세계 구리 사용량의 절반을 차지하는 중국은 당국이 지난 3월 봉쇄 조치를 완화한 이후 수요가 크게 증가했다. 구리 가격도 오름세다. 이날 영국 런던금속거래소(LME)에서 3개월물 구리 선물은 t당 6194달러에 ...

    한국경제 | 2020.07.10 17:15 | 선한결

  • thumbnail
    '삼시세끼 어촌편5' 유해진, 끝없는 마도로스 유의 매력…'실친' 케미 폭발

    ... 챙겨와서 다듬었다. 그는 차승원의 부탁을 누구보다 열심히 도와주며 찰떡 케미를 자랑했다. 다음 날 아침, 식사 후 정리까지 마친 유해진은 차승원, 이서진, 손호준에게 배드민턴 내기를 제안했다. 그는 탁월한 손재주로 배드민턴 네트부터 풍향계까지 뚝딱 만들며 그럴듯한 경기 환경을 조성했다. 이후 차승원과 복식조로 호흡을 맞추며 손호준, 이서진의 기세를 역전하는 등 환상의 팀워크를 선보였다. 이어 승부욕에 무리하다 다칠 것을 우려해 "친목도 생각해 달라"고 ...

    텐아시아 | 2020.07.04 10:05 | 박창기

  • thumbnail
    칠레 구리광산 덮친 코로나19에 구릿값 연일 강세…7주째 상승

    ... 연속 오름세다. 이날 장 초반 구리 3개월물 선물 가격은 지난 1월 이후 최고치인 t당 6천118달러까지 오르기도 했다. 주간으로는 7주째 상승세로, 3년 가까이 만에 최장 상승 행진이라고 로이터는 설명했다. '글로벌 경기 풍향계'로 불리는 구리 가격은 코로나19 초기 다른 원자재와 마찬가지로 급락했지만, 4월부터 아시아와 유럽에서 코로나19 확산세가 진정되면서 중국 등의 수요 회복 기대감으로 반등에 나섰다. 최근엔 칠레에서의 생산 차질 우려가 커진 것이 ...

    한국경제 | 2020.07.03 07:07 | YONHAP

  • thumbnail
    '미 영화상 풍향계' 골든 글로브도 시상식 내년 2월말로 연기

    코로나19에 아카데미 이어 골든 글로브 시상식 일정 조정 미국 내 각종 영화상(賞)의 풍향계 역할을 해온 골든 글로브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 여파로 내년도 시상식 일정을 연기했다. 골든 글로브를 주관하는 할리우드외신기자협회(HFPA)는 22일(현지시간) 성명을 내고 내년도 시상식 일정을 1월 3일에서 2월 28일로 두 달가량 늦추기로 했다고 AP통신 등이 보도했다. 그동안 골든글로브는 매년 1월 첫째 주 일요일에 열려 ...

    한국경제 | 2020.06.23 07:41 | YONHAP

  • thumbnail
    미 아카데미상 일정 밀리니 영화 시상식 줄줄이 조정

    ... 오스카상 행사에 앞서 열리는 영국 아카데미상 시상식도 4월 11일로 조정됐다. 오스카와 함께 미국의 양대 영화 시상식으로 꼽히는 골든글로브의 연기 가능성도 거론된다. 골든글로브 시상식은 새해 첫 일요일에 열려 각종 영화 시상식의 풍향계 역할을 해왔지만, 코로나19 사태로 신작 영화 개봉이 줄줄이 밀린 상황을 고려할 수밖에 없을 것이라는 관측이 나온다. 골든글로브 시상식을 주관하는 할리우드 외신기자협회(HFPA)는 성명을 통해 "상황을 예의주시하고 있다"며 "영화와 ...

    한국경제 | 2020.06.18 06:02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