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22,07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삼성 '이적생' 노성호, 청백전 1이닝 2K 퍼펙트

    프로야구 삼성 라이온즈의 좌완 투수 노성호(31)가 자체 청백전에서 완벽투를 펼쳤다. 노성호는 4일 대구삼성라이온즈파크에서 진행된 자체 평가전에 청팀 선발 윤성환에 이어 두 번째 투수로 마운드에 올랐다. 최고 시속 145㎞의 직구를 앞세워 1이닝 동안 안타·볼넷 없이 2탈삼진 무실점으로 완벽하게 백팀 타선을 제압했다. 투구 수는 13개. 노성호는 삼성이 지난겨울 2차 드래프트에서 영입한 선수다. 팀의 좌완 투수가 부족했던 삼성은 NC 다이노스 ...

    한국경제 | 2020.04.04 18:28 | YONHAP

  • thumbnail
    프로야구 키움, 현장 직원 코로나19 의심 증세로 훈련 취소

    프로야구 키움 히어로즈의 1군 훈련이 취소됐다. 1군 현장 직원 한 명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의심 증세를 보였기 때문이다. 키움은 4일 "1군 현장 직원 한 명이 오늘 오전 서울 고척스카이돔에 출근 시 진행된 발열 체크 과정에서 고열 증세를 보였다"며 "이에 구단은 KBO 매뉴얼에 따라 고열 증세를 보인 현장 직원을 구장 인근 선별 진료소로 보내 코로나19 진단 검사를 받도록 조치했다"고 밝혔다. 이어 "1군 선수단은 오늘 ...

    한국경제 | 2020.04.04 13:43 | YONHAP

  • thumbnail
    일본프로축구 5월 재개마저 '백지화'…무기한 연기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으로 '개점 휴업' 상태인 일본 프로축구의 5월 재개마저도 불발됐다. 이번에는 재개 목표일조차 정하지 못하고 중단 기간을 연장했다. 닛칸스포츠 등 일본 언론 보도에 따르면 일본 프로축구 ... 합의했다"면서 "1개월 이상 간격을 두고 조정해 나가기로 했다"고 밝혔다. 이날 실행위원회에 앞서 J리그는 일본야구기구(NPB), 전문가와 함께 구성한 '코로나19 대책 연락 회의'에서 리그 재개를 더 늦추는 것이 바람직하다는 전문가의 ...

    한국경제 | 2020.04.04 08:27 | YONHAP

  • thumbnail
    일본프로야구, 3번째 개막 연기 "일러야 5월 말 개막"

    일본프로야구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를 견디지 못하고 개막을 또 연기했다. 4일 일본 '데일리스포츠'에 따르면 일본야구기구(NPB)는 전날 12개 구단 대표자 회의를 열고 오는 24일로 예정된 개막을 연기하기로 결정했다. 일본프로야구는 애초 3월 20일 개막할 예정이었으나 각각 10일과 24일로 연기됐다. 하지만 그 희망마저 깨졌다. 3월 말부터 도쿄 지역을 중심으로 일본 내에서 코로나19 확진자가 급증하고 한신 타이거스의 ...

    한국경제 | 2020.04.04 08:20 | YONHAP

  • thumbnail
    NC 2군 코치, 코로나19 음성 판정 '4일 훈련 재개'

    ... 코로나 검사에서 음성 판정을 받았다"면서 "며칠 간 건강을 회복한 뒤 복귀할 계획이다"라고 발혔다. C팀 코치는 새벽 발열과 오한 증상을 보이면서 관할의료기관에서 진단 검사를 실시했다. 이에 3일 마산야구장에서 예정된 C팀 선수들의 훈련도 전면 취소됐고 선수들에게 자택 대기 조치가 내려졌다. C팀 선수가 의심 증상을 보인 데 이어, 두 번째였던 것. 구단은 마산야구장을 곧바로 폐쇄하고 방역 작업을 실시했다. 이번 음성 판정에 NC는 ...

    HEI | 2020.04.03 19:47 | 장지민

  • thumbnail
    '3억달러 사나이' 하퍼·콜, 코로나19 극복 위해 통큰 기부

    하퍼, 주민 돕기에 6억여원 쾌척…콜도 기부 행렬 동참 계획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 고액 연봉 선수들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극복을 위한 기부 행렬에 동참했다. 미국 CBS스포츠는 3일(한국시간) 필라델피아 필리스의 외야수 브라이스 하퍼(28)가 코로나19로 고통받는 라스베이거스와 필라델피아 지역 주민들을 돕기 위해 50만달러(약 6억1천500만원)를 기부했다고 전했다. 2018시즌 종료 후 필라델피아와 13년 3억3천만달러의 ...

    한국경제 | 2020.04.03 18:27 | YONHAP

  • thumbnail
    롯데 에이스 박세웅, 청백전 3⅓이닝 10실점 난타

    프로야구 롯데 자이언츠의 토종 에이스 박세웅(25)이 자체 청백전에서 난타를 당했다. 박세웅은 3일 경남 김해 상동구장에서 열린 자체 청백전에 백팀 선발투수로 등판해 3⅓이닝 동안 홈런 2개를 포함해 안타 8개와 볼넷 4개를 허용하고 10실점(9자책) 했다. 2회 초 청팀 선두타자 김민수에게 좌월 솔로포를 내준 박세웅은 3회 초 1사 2, 3루에서 안치홍에게 우익 선상을 타고 흐르는 2타점 2루타를 내줬다. 이어 정훈과 김민수에게 연속 적시타를 ...

    한국경제 | 2020.04.03 15:39 | YONHAP

  • thumbnail
    프로야구 NC, 2군 코치 코로나19 음성…4일부터 훈련 재개(종합)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의심 증세를 보였던 프로야구 NC 다이노스의 2군 코치가 음성 판정을 받았다. NC는 3일 "오늘 새벽에 발열 및 오한 증세를 보였던 C팀(2군) 코치가 코로나19 진단 검사 결과 음성으로 판정됐다"며 "해당 코치는 며칠간 건강을 회복한 뒤 복귀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앞서 NC는 2군 코치 중 한 명이 코로나19 의심 증세를 보였다며 이날 창원 마산구장에서 예정된 2군 훈련을 취소한다고 밝혔다. NC는 ...

    한국경제 | 2020.04.03 15:29 | YONHAP

  • thumbnail
    김광현 귀국할까?…세인트루이스 "김광현과 한국행 논의했다"

    미국서 코로나19 여파로 정상적 훈련 어려워…최선의 방안 모색 귀국시 '2주 자가격리' 필요…미국 국경 폐쇄하면 팀 복귀 어려워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으로 미국프로야구 개막이 무기한 연기된 가운데 미국에서 외롭게 훈련 중인 김광현(32·세인트루이스 카디널스)이 귀국할지에 관심이 쏠린다. '세인트루이스 포스트-디스패치'는 3일(한국시간) 세인트루이스 구단이 김광현을 잠시 한국으로 보내는 방안을 논의하고 있다고 전했다. 지난달까지 ...

    한국경제 | 2020.04.03 11:18 | YONHAP

  • thumbnail
    오프라 윈프리부터 추신수까지…美 코로나19 확산에 통큰 기부 릴레이

    ... 리한나와 저스틴 비버, 모델 카일리 제너 등도 코로나19 기부 릴레이에 동참했다. 텍사스 레인저스 소속 추신수는 미국프로야구 마이너리그 선수들을 위해 대규모 금전 지원에 나섰다. 추신수는 텍사스 레인저스 산하 마이너리그 선수 191명 전원에게 ... 2억3500만원)다. 추신수는 "20년 전 미국에 처음 왔을 때 나는 아무것도 가진 것이 없었지만 지금은 야구 덕분에 많은 것을 누리게 됐다"면서 "그래서 이제는 돌려줄 때다. 힘들게 운동하는 선수들을 돕는 ...

    HEI | 2020.04.03 11:02 | 김예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