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20,68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아육대' 봉중근, 에이핑크-ITZY-이달의 소녀 등 투구 코치로 나서

    ... 보태거나, 연습 중 예지의 자신 없는 모습에 “연습이니까 괜찮아”라고 따뜻한 격려까지 아끼지 않았다. 특히 봉중근은 윤보미와 예지의 강한 제구력에 놀라며 기립박수를 치는 등 폭풍 리액션을 선보이는 것은 물론, 프로야구 레전드 선수 출신인 만큼 “제구에서 스트라이크 존을 벗어나 감점요소가 있었다” 등 전문가다운 날카로운 평가도 남겼다. 또한 봉중근은 “(윤보미는) 봉중근 위원보다 더 좋은 폼을 갖고 있다”라는 ...

    스타엔 | 2020.01.27 22:26

  • thumbnail
    보라황금빛으로 물든 LA공항·24초간 멈춘 경기장…브라이언트 추모하는 美

    갑작스러운 사고로 세상을 떠난 미국프로농구(NBA)의 전설적인 스타 코비 브라이언트(41)를 향한 추모 물결이 이어지고 있다. 브라이언트는 이날 자신의 전용 헬기를 타고 가던 중 오전 10시께 캘리포니아아주 칼라바사스에서 추락해 ... 전설의 갑작스러운 비보에 미국은 침통함에 빠졌다. 각계에서 추모 물결도 이어지고 있다. 농구계뿐 아니라 축구, 야구계에서도 애도가 이어졌고 버락 오바마 전 대통령과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도 SNS를 통해 브라이언트를 향한 애도를 표했다. ...

    한국경제 | 2020.01.27 17:06 | 최민지

  • thumbnail
    양준혁, 핑크빛 열애 고백…상대는 '오랜 팬'

    프로야구 선수 양준혁이 핑크빛 열애 소식을 전한다. 27일 방송되는 SBS 플러스 김수미의 ‘밥은 먹고 다니냐?'에서는 한국 야구의 레전드, 기록의 사나이 양준혁이 등장한다. 녹화 당일 김수미는 국밥집을 찾은 양준혁을 보자마자 남다른 '촉' 레이더를 가동했다. 고민이 있어 보인다는 김수미의 말에 양준혁은 "조금 있다"라며 조심스럽게 말문을 열었다. 지난해 사람들을 충격에 빠트린 스캔들에 대한 ...

    한국경제 | 2020.01.27 16:02 | 최민지

  • thumbnail
    '밥은 먹고 다니냐' 양준혁, 열애 고백... "오래된 팬과 교제중"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전 프로야구 선수 양준혁이 핑크빛 열애 소식을 전한다. 27일 방송되는 SBS 플러스 김수미의 ‘밥은 먹고 다니냐?’에서는 한국 야구의 레전드이자 기록의 사나이 양준혁이 출연한다. 이날 김수미는 국밥집을 찾아온 양준혁을 보자마자 “이 남자 고민이 있어”라며 남다른 ‘촉’ 레이더를 가동한다. 이에 양준혁은 “조금 있다”라며 조심스럽게 ...

    텐아시아 | 2020.01.27 12:40

  • thumbnail
    SNS에도, 농구화에도, 축구장에도…브라이언트 '추모 물결'(종합)

    마이클 조던 "친동생 같던 그와의 대화 그리울 것"…네이마르는 '추모 세리머니' 미국프로농구(NBA)의 '전설' 코비 브라이언트가 헬리콥터 사고로 갑작스럽게 세상을 떠나자 충격에 빠진 농구계를 비롯해 전 세계 스포츠에서 추모 ... 번호 '24번'을 표시한 뒤 두 손을 모아 기도했다. 코비 브라이언트의 '친정' 레이커스와 각별한 관계인 미국프로야구(MLB) 로스앤젤레스 다저스 구단을 비롯한 메이저리그 선수들도 비통한 심정을 감추지 못했다. 2019년 내셔널리그 ...

    한국경제 | 2020.01.27 10:40 | YONHAP

  • thumbnail
    류현진이 이끄는 MLB 토론토, 4인 선발 투수 확정

    5번째 선발 놓고 일본인 야마구치 등 최대 6명 경쟁 류현진(33)이 이끄는 미국프로야구(MLB) 토론토 블루제이스가 사실상 4명의 선발 투수를 확정하고 5번째 투수를 스프링캠프에서 선발할 참이다. 토론토 지역 일간지 토론토 스타는 26일(한국시간) 토론토 구단의 선발 투수 4명이 확정된 것처럼 보인다며 류현진, 태너 로어크, 맷 슈메이커, 체이스 앤더슨의 이름을 거론했다. 찰리 몬토요 토론토 감독이 시범경기 어느 시점에서 발표하겠지만, 개막전 ...

    한국경제 | 2020.01.26 13:56 | YONHAP

  • thumbnail
    분노한 MLB 다저스 팬, 에인절스 홈 개막전서 휴스턴 집단 야유

    미국프로야구(MLB) 사인 훔치기 스캔들에 분노한 로스앤젤레스 다저스 팬들이 '이웃사촌'의 홈 개막전에서 휴스턴 애스트로스를 향해 집단으로 야유를 퍼붓는다. 지역 일간지 로스앤젤레스 타임스는 '팬톤 294'라는 다저스 팬클럽이 ... 스타디움을 집단행동의 대체지로 택했다. 로스앤젤레스 타임스의 보도를 보면, 에인절스 구단은 "에인절 스타디움은 모든 야구팬을 환영한다"며 '팬톤 294'에 단체 좌석 표를 팔기로 했다. 이들의 비난 대상에는 에인절스의 3루수 앤서니 ...

    한국경제 | 2020.01.26 10:42 | YONHAP

  • thumbnail
    다저스 터너 "휴스턴, 챔피언으로 불릴 자격 있는가"

    미국프로야구 로스앤젤레스 다저스의 간판타자인 저스틴 터너는 2017년 월드시리즈 우승 타이틀을 원치 않는다고 말했다. 다저스는 26일(한국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로스앤젤레스의 다저스타디움에서 팬 페스트 행사를 열었다. 당연히 ... 상황에서도 승리했다"고 말했다. 휴스턴의 사인 스캔들에 대해 선수들만 발언한 것은 아니다. 앤드루 프리드먼 다저스 야구 운영 부문 사장은 휴스턴 구성원 중 누구에게도 아직 사과의 연락을 받지 못했다며 목소리를 높였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1.26 09:16 | YONHAP

  • thumbnail
    프로야구 10개 구단, 해외 전지훈련 출발…2020시즌 본격 준비

    ... 쳤다. '돌부처' 오승환은 일본, 미국을 거쳐 친정팀 삼성에서 7년 만의 KBO리그 등판을 대비한다. 한국 야구는 올해 중대한 시험대에 섰다. 흥행 하락세에서 반등하느냐 계속 내리막을 타느냐는 프로 10개 구단과 선수들에게 ... 브루어스), 김광현(세인트루이스 카디널스) 등 KBO리그를 휘저은 투수들이 메이저리그로 건너갔다. 간판스타의 부재가 곧 프로야구 전체 콘텐츠 저하로 이어지지 않으려면 KBO리그를 지탱하는 선수들이 더욱 힘을 내야 한다. 한국 야구의 구세주로 ...

    한국경제 | 2020.01.26 08:35 | YONHAP

  • thumbnail
    만 47세 콜론, 은퇴는 일러…멕시칸리그에서 뛸 수도

    올해 만으로 47세가 되는 투수 바톨로 콜론은 아직 은퇴할 준비가 되지 않았다.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 공식 사이트인 MLB닷컴은 26일(한국시간) 콜론이 올해 멕시칸리그에서 뛸 수 있다고 보도했다. MLB닷컴은 "콜론이 멕시칸리그 복수의 팀으로부터 영입 제안을 받았다"며 "그는 일본으로 가는 것도 고려할 수 있다"고 했다. 콜론은 마이너리그 계약을 거쳐 메이저리그에 복귀하길 바라지만 현실적으로 가능성은 크지 않다. 콜론은 베테랑 중의 베테랑이다. ...

    한국경제 | 2020.01.26 08:03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