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361011-361020 / 391,44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프로농구] 서울SK, 팀 최다 10연승

    ... 모비스를 따돌리고 역시 올시즌 첫 3연승을 달렸고 지난 12일 대형 맞트레이드 이후 처음 대결한 여수 코리아텐더와 창원LG의 경기는 코리아텐더의 승리로 돌아갔다. 서울 SK는 25일 잠실체육관에서 열린 2001-2002애니콜프로농구 정규리그 홈경기에서 서장훈(31점.12리바운드)과 조상현(21점.3점슛 5개)의 내외곽포에 에릭 마틴(15점.16리바운드)이 골밑에서 가세, 올시즌 2패만을 안긴 형제팀 인천 SK를 88-80으로 따돌렸다. 이로써 10연승한 서울 SK는 ...

    연합뉴스 | 2001.12.25 19:42

  • thumbnail
    막상막하

    25일 오후 잠실실내체육관에서 열린 프로농구 서울SK-인천SK전에서 서울 서장훈(뒤쪽)과 인천 맥도월이 치열한 리바운드 다툼을 벌이고 있다. 연합

    한국경제 | 2001.12.25 19:17

  • [WSJ.com] 살빼는 약 '펜터민' 다시 등장..우울증치료제와 혼합

    부작용으로 시판금지된 비만치료제 펜펜(펜터민+펜플루라민)의 주성분이었던 펜터민(Phentermine)이 다시 살 빼는 용도로 사용되기 시작했다. 하지만 이번에는 펜플루라민이 아닌 프로작,졸로프트 등 인기있는 우울증 치료제와 짝을 이뤘다. 이번에 새롭게 선보인 "펜터민+우울증치료제"혼합약품은 체중감량에 상당한 효과가 있는 것으로 평가되고 있다. 그러나 안전성과 효능에 대한 우려는 여전히 남아 있다. 더구나 이 혼합 비만치료제는 아직 미국 ...

    한국경제 | 2001.12.25 17:58

  • [여권, 통합작업 강행파문] 여야, 건보재정 세밑 '샅바싸움'

    ... 밀어붙이지는 못할 것이란 판단에 따른 것이다. 청와대 유선호 정무수석과 이태복 복지노동수석은 이날 "통합작업을 예정대로 추진한다는 정부의 입장에는 변함이 없다"고 한목소리를 냈다. 특히 이 수석은 "내년 1월1일부터 전산프로그램의 통합시스템을 가동하는 등 재정의 실질적 통합작업에 돌입하게 될 것"이라며 "앞으로 지역의보공단과 직장의보공단으로 이원화돼 있는 보험료 징수주체가 회계상 건강보험공단으로 일원화된다"고 설명했다. 민주당 이낙연 대변인도 "최선의 ...

    한국경제 | 2001.12.25 17:50

  • [1분 어드바이스] '얇은 샷이 두꺼운 샷보다 낫다'

    아이언샷을 하는 데 프로와 아마추어의 가장 큰 차이점은 무엇인가. 대부분 프로들은 클럽헤드가 볼부터 먼저 맞히고 볼 앞쪽에 디보트를 내는 스윙을 한다. 그러나 아마추어들 중 상당수는 클럽헤드가 볼 뒤 잔디부터 친 후 볼을 맞힌다. 아마추어들은 이처럼 뒤땅치기성의 '두꺼운(fat) 샷'을 자주 하지만 어떤 때는 클럽헤드의 리딩에지로 볼 윗부분을 치는 '얇은(thin) 샷'도 한다. 그런데 메이저대회 2승 경력의 조니 밀러(54·미국)는 이 두 ...

    한국경제 | 2001.12.25 17:29

  • [골프계] 골프다이제스트, '동계 골프캠프' 태국서 개최

    ○…골프다이제스트는 국내 톱프로골퍼와 함께 하는 '동계 골프캠프'를 태국에서 연다. 캠프 총감독은 이강선 프로며 특별초빙 인스트럭터로 최광수 프로가 나선다. 4주와 8주 프로그램으로 나눠있으며 모두 내년 1월6일 시작된다. 장소는 태국 치앙마이 람푼GC와 로열치앙마이GC다. 학생선수 및 골프지망생 10명을 한정 모집한다. ☎(02)794-7100

    한국경제 | 2001.12.25 17:28

  • "10야드 더 내려면 스탠스 넓혀라"..우즈가 풀어주는 아마들 궁금사항

    아마추어 골퍼들은 세계적인 프로들이 들려주는 레슨이라면 큰 관심을 갖는다. 한경이 게재 중인 '박세리 레슨'도 그 중 하나다. 만약 타이거 우즈가 레슨한다면 만사제치고 들을 것이 분명하다. 미국 골프다이제스트는 올 한해 동안 독자들이 '플레잉 에디터' 우즈에게 질문한 내용 중 빈도가 가장 많은 것 일곱가지를 모았다. 다음은 그 내용이다. ◇거리를 10야드 더 내야 하는 절박한 상황에서는 어떻게 하는가=파워를 극대화하는 비결은 셋업에 있다. ...

    한국경제 | 2001.12.25 17:27

  • [케이블 하이라이트] (26일) '정미홍의 선택인터뷰' 등

    정미홍의 선택인터뷰(SDN TV 채널35 오후 7시)=개그우먼 김미화씨를 초대한다. 올해 성균관대 1학년생이 된 01학번 김미화씨는 매일 아침 라디오 주부프로그램을 진행하고 있고 최근엔 케이블 육아TV대표도 맡게됐다. 20년 동안 한국 개그계에서 정상의 자리를 지켜온 비결에서부터 두 딸에 관한 이야기까지 그녀의 삶을 속속들이 알아본다. What's Up Yo!(m.net 채널27 오후 6시)=연말을 맞아 가요계 5대 뉴스를 발표하면서 2001년 ...

    한국경제 | 2001.12.25 16:16

  • 텍사스, 한국출신 주요선수 거점으로 떠올라

    박찬호가 내년부터 미국 메이저리그 '텍사스 레인저스'에서 활약하게 됨에 따라 미국 중남부 텍사스주가 한국 출신 프로선수들의 새 '둥지'로 부상하게 될 전망이다. 텍사스의 홈구장은 댈러스 인근 알링턴에 있다. 박찬호는 이 구장에서 멀지 않은 댈러스에서 거주할 것이 확실시된다. 박찬호 외에 프로골퍼 최경주가 이미 같은 주 남부 휴스턴으로 집을 옮겼다. 댈러스에서 휴스턴까지는 비행기로 1시간30분 정도 거리. 내년 미 LPGA투어 시드를 받은 ...

    한국경제 | 2001.12.25 15:38

  • 美언론 연말 특집기사 김병현 단골메뉴 등장

    ... 애리조나의 마무리 투수였던 김병현은 월드시리즈 4차전과 5차전에서 연거푸 9회말 투아웃뒤 동점홈런을 맞아 팀의 역전패를 자초했다. 이 사이트는 재능있는 어린 투수가 충격에서 벗어나기 위해서는 그때의 악몽을 빨리 잊어야 한다고 충고했다. CBS 스포츠라인은 월드시리즈 우승팀 애리조나를 미 프로스포츠 구단을 통틀어 최고의 팀으로 선정했다. 그 이유는 김병현이 팀을 곤경에 처하게 만들었으나 애리조나는 위기를 극복하고 정상에 올랐기 때문이라고 설명했다.

    한국경제 | 2001.12.25 15:3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