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361111-361120 / 373,83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미국 캘러웨이골프사, 오딧세이스포츠 인수

    ... 23일 오딧세이스포츠사의 모회사인 US인더스트리를 1억3천만달러 (약 1천1백70억원)에 인수키로 했다고 발표했다. 캘러웨이골프사는 이로써 우드클럽 시장에 이어 퍼터부문에서도 세계 정상에 오를수 있는 발판을 마련했다. 아마추어들에게도 낯익은 오딧세이퍼터는 현재 프로들의 사용률이 미국 시니어 PGA와 LPGA투어 1위, 나이키투어 2위, 그리고 미 PGA투어에서 3위를 기록하는 인기클럽이다. (한국경제신문 1997년 7월 24일자).

    한국경제 | 1997.07.23 00:00

  • [신병기] '스윙웨이트' .. 헤드 끼워 연습 보조기구

    .프로들을 포함, 골퍼들중에서는 라운드전 연습때 클럽을 두개나 들고 스윙하는 경우가 많다. 그것은 클럽을 무겁게 해서 헤드 무게를 느끼기 위함이다. 그렇지만 두 개의 클럽은 그립하는데 문제가 있고 따라서 헤드쪽에 뭔가를 끼우고 스윙하면 좋을 것이다. "스윙 웨이트"는 바로 그런 목적에서 개발된 스윙보조기구이다. 이 기구를 헤드쪽에 끼우고 스윙하면 골프근육 강화는 물론 헤드 무게를 느끼며 스윙하는 습관을 길러 준다고. 제조업체 설명으로는 ...

    한국경제 | 1997.07.23 00:00

  • [정보화 이끈다] (64) 이윤석 <한국하이네트 연구개발팀장>

    ... 이윤석연구개발팀장(29). 그는 업계에서 한국형ERP(전사적자원관리)개발의 선두주자로 꼽힌다. 외산이 장악한 국내 ERP시장의 탈환을 목표로 국산개발에 착수한 지 5년만에 최근 한국형ERP제품의 개발에 성공했다. 제품명은 "인프라프로". 한국과학기술원(KAIST) ERP연구팀과 공동개발한 이 제품은 출시와 함께 업계로부터 ERP의 국산화시대를 한발 앞당겼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인프라프로"는 ERP제품으로 불리는 기존 국산제품들과 차별성을 갖고 있다. ...

    한국경제 | 1997.07.23 00:00

  • [단신] 예비 여자프로골퍼 93명 23일부터 테스트

    .여자프로골퍼 등용문인 97 제2차 여자프로테스트가 23일부터 3일동안 용인프라자CC에서 열린다. 이번 테스트에서는 3라운드합계 15오버파 2백31타이내에 든 지원자에게 프로자격을 부여하게 된다. 국가대표출신 권오연과 박나미등 총 93명이 도전하는 이번 프로테스트에서 합격한 선수들은 8월7~9일 중부CC에서 열리는 동일레나운클래식부터 대회에 참가할수 있다. (한국경제신문 1997년 7월 23일자).

    한국경제 | 1997.07.22 00:00

  • [지금 업계는] 해외에서 기술 개발...국내선 상품화

    ... 위성추적장치를 응용한 카네비게이션시스템, 도난차량 추적시스템을 개발했다. 이밖에도 소음 제거장치, 휴대용위성방송수신장치, 원격전력 검침장치, 유통업체 바코드 무선전송장치 등 다양한 신기술을 개발중이다. 컴퓨터를 이용한 통신 학습프로그램 "쑥쑥 컴교실"을 개발한 디아이텔레컴 도 이 프로그램을 13억원을 투자해 LA현지법인에서 현지 교사와 기술인력을 채용해 개발하고 시험 가동을 거쳐 국내에서 서비스사업을 시작한다. 또 앞으로 일본어판 중국어판 학습프로그램도 LA에서 ...

    한국경제 | 1997.07.22 00:00

  • [산업I면톱] 기아, 계열사 13개로 축소 .. 자구계획

    ... 경영진이 슬기롭게 극복하는 것이 절실하다는 것"이라고 말했다. 부동산및 자산매각 =아시아자동차 광주공장 부지 26만평을 비롯 여의도 본사및 신사옥 구로하치장 용인연수원 충주 이화호텔및 전국 영업소와 지점건물이 포함되며 프로농구단인 기아농구단도 매각키로 했다. 매각 예상금액은 3조1천억원이며 이중 1조원규모 연내 처분을 목표로 매각을 추진키로 했다. 수익개선 =인건비 부분에서 4천9백억원, 재료비 3천7백73억원, 제경비 1천8백80억원등 연간 ...

    한국경제 | 1997.07.22 00:00

  • "골프규칙" 알면 '보약' 모르면 '쓴약' .. 실수 사례 소개

    프로골퍼들은 골프규칙 숙지도에서도 프로인가. 최근의 몇몇 사례를 보면 꼭 그런 것만도 아닌 듯하다. 규칙을 잘못 알았다가 하마터면 실격당할뻔한 사례도 있었고, 어떻게 해야 할지를 몰라 경기위원에게 자문을 구하는 사례도 있었다. 규칙에 관한한 프로나 아마추어 모두 신중하게 생각하고 정당하게 처신해야 한다. 주말골퍼들이 참고할만한 최근의 규칙관련 실수 사례를 소개한다. 사례 (1) 20일 끝난 브리티시오픈 2라운드에서 톰 레이먼(미)은 ...

    한국경제 | 1997.07.22 00:00

  • [브리티시오픈 골프대회] 한국골퍼, 가능성에 도전하라

    [ 스코틀랜드 로열트룬GC = 김흥구 전문기자 ] 4개 메이저대회중 브리티시오픈만은 한국프로들의 접근이 가장 대회로 꼽힌다. "출전의 길"이 넓게 열려있기 때문이다. 의지만 있으면 얼마든지 메이저 출전을 노릴수 있다. 브리티시오픈에 나갈수 있는 결과 그 의미를 점검한다. 80위안에만 들면 기회가 온다 대회규정을 보면 아시안투어 상금랭킹 1위 선수는 예선 없이 바로 본대회에 참가할 수 있다. 김종덕이 바로 그 케이스. 그러나 내년부터는 ...

    한국경제 | 1997.07.22 00:00

  • [기아 파문] 지원자금 용도 등 점검..자금관리단 파견 의미

    ... 이같은 입장은 기아그룹 차기경영권을 둘러싸고 논란이 야기되는 시점에 공식화된 것이어서 주목된다. 은행들은 당장의 자금지원보다는 기아그룹 정상화라는 큰 틀속에서 경영권 의 변화를 모색하고 있는 것같다. 당초 기아그룹의 자구프로그램에서 제외돼 있던 아시아자동차의 분할매각을 촉구하는데서도 이같은 흐름을 읽을 수 있다. 은행들은 기아그룹부실의 원흉이나 다를 바없는 아시아자동차를 그룹내에 존속시킬 수 없다고 판단하고 있다. 다시 말해 앞으로 기아가 자동차전문기업으로 ...

    한국경제 | 1997.07.22 00:00

  • [브리티시오픈 골프대회] 레너드 '3타차 우승' .. 최종일

    ... 공동 2위에 그쳤다. 이날 레너드는 16번홀 (파5)에서 3m 버디 퍼트로 파니빅과 동률선두에 나선뒤 17번홀 (파3.2백23야드)에서도 약 8m 짜리 롱버디퍼트를 성공시키며 드라마틱한 승기를 잡았다. 레너드는 지난 94년 프로가 된뒤 96년 뷰익오픈, 97년 템퍼오픈 등 2승을 올렸고 메이저우승은 이번이 처음이다. 레너드는 이날 경기가 끝난뒤 기자회견에서 "11,15번홀이 어려웠으나 16.17번 홀에서 버디를 잡아 승리를 확신했다"고 말했다. 백나인의 ...

    한국경제 | 1997.07.21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