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373871-373880 / 390,58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짐과 대니얼의 '시추에이션레슨'] (35) '의도적 슬라이스'

    ... 너머도 OB이기 때문에 역시 위험하다. 슬라이스 구질은 런이 적어 그린에 볼을 잡아두기 쉽다. 요즘의 세계적 추세도 드로보다는 페이드 구질을 선호한다. 현대골프코스는 그린주변이 워낙 타이트하고 그린자체도 딱딱하기 때문에 프로들도 자신의 구질을 페이드 구질로 만들어 코스공략에 나서는 것이다. 볼이 왼쪽에서 오른쪽으로 휘는 슬라이스나 페이드는 자칫 초보자 구질로 생각하기 쉽지만 실은 그린 공략에 아주 적당한 구질이다. 테크닉 =왼발이 뒤로 빠진 오픈 스탠스를 ...

    한국경제 | 1998.12.29 00:00

  • [교육] (안테나) 유아 언어학습교재 개발 .. 재능교육

    재능교육은 29일 만 3~5세 유아의 언어사용 능력을 높이기 위한 새 교재 "재능 스스로 한글"을 개발했다고 밝혔다. 유아의 언어발달 단계에 맞춘 학습프로그램으로 2개 등급, 72세트로 이뤄져 있다. 단어와 그림으로 한글습득의 기초개념을 익히는 의미학습에 초점을 맞췄다고 재능측은 설명했다. 기본개념 이해하기, 사물(그림)과 문자 대응시키기, 사물을 보고 문자의 이미지 연상하기 등의 단계로 학습과정이 구성돼 있다. 특히 유아에게 독서습관을 ...

    한국경제 | 1998.12.29 00:00

  • [방송가] 신정TV 21세기 조망 '경제특집' .. 신년특집 다양

    기묘년 새해를 맞아 각 방송사들이 경제 프로그램을 특집으로 대거 편성, 시청자들에게 선보인다. 인기 연예인들을 앞세운 오락 프로그램 일색이던 예년과 크게 달라진 현상 이다. 세계 각국의 경제상황을 집중 분석하거나 21세기를 맞는 우리의 자세를 진단한 프로그램 등 볼 만한 프로그램들이 시청자들을 기다리고 있다. MBC는 1~3일 "세계 경제 대탐험"을 3회에 걸쳐 방송한다. 베트남 이탈리아 인도 등 세나라를 선정, 우리 제품이 현지 시장에서 ...

    한국경제 | 1998.12.29 00:00

  • 오메라 '올해의 베스트샷' 영예 .. 골프웹, 추아시리폰 2위

    ... (4백17명)가 오메라의 이 퍼팅을 꼽았다. 오메라는 이 버디퍼팅을 성공함으로써 프레드 커플스와 데이비드 듀발을 1타차로 제치고 생애 첫 메이저타이틀을 안았다. 오메라는 매스터즈우승을 발판으로 브리티시오픈까지 쟁취함으로써 98년을 프로 최고의 해로 장식했다. 네티즌들은 또 제니 추아시리폰이 98US여자오픈 최종일 최종홀에서 성공한 12m 버디퍼팅을 이 부문 2위(17.65%, 3백22명)에 올려놓았다. 추아시리폰은 이 버디퍼팅으로 연장에 들어갔으나 박세리에게 ...

    한국경제 | 1998.12.29 00:00

  • '드라이버 잘 쳐봤으면' .. 아마골퍼 가장 큰 소원

    ... 인터넷 사이트 골프웹이 29일 조사한 바에 따르면 아마추어 골퍼들은 호쾌한 드라이버샷을 가장 날리고 싶어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전체 응답자 3백54명중 46.6%가 드라이버샷을 잘 치고 싶다고 꼽았다. 다음은 그린을 향해 치는 어프로치샷으로 23.2%가 응답했다. 이 부류는 "버디냐 파냐"를 가름하는 아이언샷의 중요성을 높이 평가한 것이다. 퍼팅을 잘하고 싶다는 응답자는 21.8%로 3위였다. 프로들이 "퍼팅은 곧 돈"이라고 생각하는 것과 차이가 있었다. ...

    한국경제 | 1998.12.29 00:00

  • [모중경, 일본 PGA 프로테스트 통과] "3년뒤 미국무대 노크"

    다음은 지난 26일 모중경과의 전화 일문일답. -시드선발전 10위의 의미는. "시드선발전은 프로테스트 최종전이다. 내년 일PGA투어에 출전할 수 있는 시드를 부여하는 대회다. 나는 10위를 했으므로 내년 상반기 18개 대회가운데 16개대회에 출전할 수 있다. 하반기대회는 상반기 상금랭킹을 기준으로 다시 랭킹을 정해서 출전대회수 를 결정한다" -선발전에 외국선수들도 나왔을텐데. "호주의 테리 프라이스가 3위(12언더파), 대만의 린켕치가 ...

    한국경제 | 1998.12.28 00:00

  • [모중경, 일본 PGA 프로테스트 통과] 내년 상반기 풀시드

    모중경(27.SK텔레콤)이 무인년 세밑에 한국골프를 또한번 빛냈다. 낙타가 바늘구멍을 통과하기보다 어렵다는 일본PGA 프로테스트 6단계를 모두 통과한 것이다. 모중경은 23~26일 일본 미야자키의 UMK컨트리클럽(파72)에서 열린 98일본 프로테스트 최종시드선발전에서 4라운드합계 7언더파 2백81타(69.70.74.68) 를 기록했다. 1백33명의 출전선수중 공동10위다. 모중경은 규정에 따라 내년 상반기 18개의 일본투어 가운데 16개대회에 ...

    한국경제 | 1998.12.28 00:00

  • [데스크칼럼] '98 한국의 프로게리아 .. 김형철 <사회1부장>

    ... 아웃을 선언한다. 이번엔 심판으로 생각하고 있는데 일일이 작전을 지시한다" 이 말은 지금 우리의 현실과도 그대로 부합된다. 기업들이 어느 장단에 춤을 춰야 할지 정신을 못차리고 있다는 얘기다. 또 한가지 문제는 정신적인 프로게리아 증상이 빠른 속도로 확산되고 있다는 점이다. 프로게리아란 10대의 젊은이가 노쇠하여 머리가 빠지고 죽는 아주 희귀한 애늙은이 병이다. 수많은 직장인들이 실직하면서 우리사회에서는 이런 젊은 노인들이 양산 되고 있다. ...

    한국경제 | 1998.12.28 00:00

  • [파워 프로] (55) 제4부 : <4> '대표주자들'

    학예연구사와 학예연구관은 국립중앙박물관(경주박물관 등 지방박물관 포함) 소속으로 전국적으로 80여명 정도에 불과하다. 이중 10여명이 여성이다. 우리나라 문화재를 책임지고 발굴 관리 연구하는 막강한 자리며 이들은 각 분야별로 최고의 대우를 받는다. [ 김길식 학예연구사 ] 김길식(37) 학예연구사는 삼국시대의 무기 전문가다. 무기를 통한 "신라사 연구"에서 그는 독보적인 존재다. 김 연구사는 삼국시대는 전쟁의 시기로 표현할 수 있...

    한국경제 | 1998.12.28 00:00

  • [파워 프로] (54) 제4부 : <3> '조경사 대표주자들'

    ... 업계에선 드물게 기술자 출신이다. 서울대학교 조경학과를 졸업한 뒤 84년 현대건설 조경부에 입사했다. 91년 회사를 나와 청산조경을 차려 독립하기까지 제일은행 본점, 청와대 시설공사, 인천상륙작전 기념관 조경공사 소장으로 주요 프로젝트를 관리했다. 이후 현대성우리조트, 울산화정축구장, 부산연안여객터미널, 서울 노보텔호텔, 시화지구 중앙녹지 조경공사 등 굵직굵직한 조경공사를 맡아 성공적으로 마무리하면서 두각을 나타내고 있다. ( 한 국 경 제 신 문 ...

    한국경제 | 1998.12.28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