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11,24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이관우의 데스크 시각] 멈추니 비로소 보이는 것들

    ... 실패다. 존재의 가치는 부재로 드러난다. 한 골프 마니아는 말했다. “새벽 3시면 눈을 떠 습관처럼 TV를 켠다. 중계가 없다는 사실을 새삼 확인하고는 우울감에 잠을 설친다.” 선수들이라고 다르지 않다. 잉글랜드프리미어리그(EPL) 리버풀 수비수 버질 판데이크는 “관중 없는 축구는 의미가 없다”며 리그 중단을, 관중의 부재를 슬퍼했다. 스포츠는 격리됐으나 스스로를 치유한다. 선수들은 관객을, 관객은 선수들을 위무하기 시작했다. ...

    한국경제 | 2020.04.01 18:14 | 이관우

  • thumbnail
    손흥민 '축구의 신' 메시 선정 '챔스 최고 25인'에 포함

    ... 이름값을 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유럽 프로축구가 멈춰서기 전까지 올 시즌 참가 중인 모든 대회에서 32경기에 출전해 16골을 터뜨렸다. 이밖에 세계 최고의 수비수로 평가받는 피르질 판데이크, 지난 시즌 프리미어리그 공동 득점왕인 무함마드 살라흐와 사디오 마네, 트렌트 알렉산더-아널드 등 리버풀 선수 4명이 메시의 선택을 받았다. 또 올 시즌 프리미어리그 도움 선두(17도움)인 케빈 더브라위너, 골잡이 세르히오 아궤로 등 맨체스터 시티 선수들도 ...

    한국경제 | 2020.04.01 14:23 | YONHAP

  • thumbnail
    잉글랜드 축구 '레전드' 애슐리 콜, 집에서 강도당해

    ... 콜은 페첨에서 가장 유명한 인물이며 자택 보안 수준도 높다. 더 선은 "범행 과정을 보면 괴한들은 처음부터 콜의 자택을 노리고 치밀하게 계획을 짠 것으로 보인다"고 분석했다. 아스널 유스 출신인 콜은 1999년 아스널에서 프리미어리그에 데뷔했다. 이후 20년 동안 프로 무대에서 뛰면서 프리미어리그 3회, 잉글랜드축구협회(FA)컵 7회, 리그컵 1회 우승을 비롯해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와 유로파리그에서도 한 차례씩 정상을 경험하는 등 화려한 선수 ...

    한국경제 | 2020.04.01 09:35 | YONHAP

  • thumbnail
    토트넘 회장 "4∼5월 임직원 550명 급여 20% 삭감"

    ... 또 "FC바르셀로나, 바이에른 뮌헨, 유벤투스 등 세계 최대 규모의 클럽들이 비용을 줄이기 위한 조치에 나섰다"며 "우리도 비용 감축 조치에 들어갔다. 고용 유지를 위해 어려운 결정을 내렸다"며 급여 삭감 결정 배경을 설명했다. 프리미어리그는 일단 4월 말까지 중단된 상황이지만, 이때 재개할지는 불투명하다. 영국엔 코로나19 확산세가 이어져 2만5천여명이 확진되고 사망자는 1천800여명에 육박한다. 보리스 존슨 총리조차 감염됐다. 어려운 현실 속에 레비 회장은 임직원 ...

    한국경제 | 2020.04.01 09:27 | YONHAP

  • thumbnail
    특급 호텔, 언택트 힐링 패키지 선보인다

    ... 세트는 키즈코스메틱 브랜드 ‘슈슈앤쎄씨’의 인기 제품 중 세안 밴드, 헤어 샴푸, 바디클렌저, 선스틱, 마스크 팩 4장, 워터네일 2종으로 구성된다. ◆오크우드 코엑스 롬콕패키지 서울 강남구 삼성동 오크우드 프리미어 코엑스 센터는 ‘룸콕 패키지’를 오는 5월 31일까지 선보인다. 오크우드 피리미어는 키친 시설과 생활 가전이 완비되어 있어 가족 단위로 머물기 좋다. 코엑스의 객실 투숙과 함께 조식을 룸서비스로 제공해 자녀를 둔 ...

    한국경제 | 2020.04.01 09:16 | 최병일

  • thumbnail
    코로나19에도 축구하는 벨라루스…국제선수협 "이해 못 할 일"

    ... 팬데믹(세계적 대유행)에도 벨라루스에서 축구가 계속 진행되고 있다는 것은 솔직히 이해할 수 없는 일"이라고 밝혔다. 코로나19 여파로 세계 각국 리그 대부분이 중단되고 팀 훈련 등 공식 활동까지 할 수 없게 된 상황이지만 벨라루스 프리미어리그는 유럽 내에서 유일하게 경기를 계속 이어가고 있다. 이번 주말에도 정규리그 8경기가 치러질 예정이다. 호프만 사무총장은 "어떻게 이런 일이 일어날 수 있는지 이해를 못 할 일"이라며 "다른 나라들이 하는 주의 조치를 똑같이 ...

    한국경제 | 2020.04.01 07:16 | YONHAP

  • thumbnail
    자가격리 손흥민, 홈트레이닝 공개…'선명한 수술 자국'

    ... 31일 자신의 인스타그램 계정에 '스테이 세이프(stay safe·안전하게 지내요)'라는 문구와 함께 실내에서 다양한 자세로 운동하는 모습이 담긴 사진과 줄넘기를 하는 동영상을 올렸다. 지난달 16일 애스턴 빌라와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 26라운드 경기에서 멀티골 활약을 펼쳤지만 오른팔 뼈가 부러지는 부상을 당한 손흥민은 지난달 21일 국내에서 수술을 받은 뒤 영국으로 돌아갔다. 손흥민은 런던에서 2주 동안 자가격리를 마치고 지난 16일 소속팀 훈련에 합류했지만 ...

    한국경제 | 2020.03.31 23:17 | YONHAP

  • 코로나19에 축구산업 흔들린다…CIES "상반기에만 5대 리그 몸값 13조 증발할 것"

    ...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탓에 리그가 중단된 유럽 프로축구 5대 리그 선수들의 몸값이 상반기에만 3분의 1 토막 날 것이라는 분석이 나왔다. 국제스포츠연구소(CIES)는 오는 6월까지 프로축구계가 정상화하지 않으면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독일 분데스리가, 스페인 프리메라리가, 이탈리아 세리에A, 프랑스 리그1의 선수 가치 총액의 28%에 해당하는 12조 6000억원이 증발할 것이라고 31일 내다봤다. CIES는 매주 주요 프로리그 선수의 가치를 추적 조사해왔다. ...

    한국경제 | 2020.03.31 10:33 | 김순신

  • thumbnail
    코로나에 축구산업 흔들린다…CIES "5대 리그 몸값 13조 증발"

    ... '올스톱'된 유럽 프로축구 5대 리그 선수들의 몸값이 상반기에만 3분의 1 토막 날 것이라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국제스포츠연구소(CIES)는 31일(한국시간) 발표한 주간 보고서에서 오는 6월까지 프로축구계가 정상화하지 않으면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독일 분데스리가, 스페인 프리메라리가, 이탈리아 세리에A, 프랑스 리그1의 선수 가치 총액의 28%에 해당하는 12조 6천억원이 증발할 것이라고 내다봤다. CIES는 주 단위로 주요 프로리그 선수의 가치를 추적 조사해왔다. ...

    한국경제 | 2020.03.31 08:21 | YONHAP

  • thumbnail
    "EPL, 1조원대 중계권 계약 환불 위기…5월초 재개 논의"

    영국 일간지 미러 보도…'무관중 경기' 재개 여부는 미지수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EPL)가 7억6천200만파운드(약 1조1천5564억원)에 달하는 중계권 환불 위기를 피하기 위해 5월 초 무관중 경기로 재개한다는 계획을 세웠다는 영국 언론의 보도가 나왔다. 영국 일간지 미러는 31일(한국시간) "EPL 사무국이 무관중 경기로 5월 초 재개해 7월 12일 정규리그를 마치는 계획을 세우고 있다"라며 "이번 주 금요일 예정된 화상 회의에서 ...

    한국경제 | 2020.03.31 08:02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