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24,78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EPL 셰필드, 6경기 남기고 강등…노리치시티는 1년 만에 승격

    셰필드, 울버햄프턴에 0-1로 져 5연패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EPL) '꼴찌' 셰필드 유나이티드가 일찌감치 챔피언십(2부리그) 강등을 확정했다. 반면 챔피언십의 노리치시티는 강등 한 시즌 만에 EPL 복귀를 확정해 희비가 엇갈렸다. 셰필드는 18일(한국시간) 영국 울버햄프턴의 몰리뉴 스타디움에서 열린 울버햄프턴과 2020-2021 EPL 32라운드 원정 경기에서 후반 14분 윌리앙 조제에게 결승골을 내주고 0-1로 졌다. 이로써 ...

    한국경제 | 2021.04.18 09:14 | YONHAP

  • thumbnail
    '지예흐 결승골' 첼시, FA컵 결승 진출…맨시티 4관왕 무산

    ... 9번째 우승에 도전할 수 있게 됐다. 첼시는 지난 시즌에는 결승에서 이 대회 최다 우승팀 아스널(14회)에 1-2로 패했다. 반면 2018-2019시즌 이후 2년 만에 정상을 탈환하려던 맨시티의 꿈은 물거품이 됐다. 현재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에서 선두를 달리는 맨시티는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에서는 4강, 리그컵(카라바오컵) 대회에서는 결승에 올라 있다. FA컵에서도 4강에 오르며 시즌 4관왕까지 노리던 상황이었으나 이날 첼시에 발목을 잡혀 타이틀 하나는 ...

    한국경제 | 2021.04.18 08:48 | YONHAP

  • thumbnail
    '인종차별 구단' 복수한 아스널, 피해팀과 친선경기 확정

    ... 모습을 보인 가운데 아스널 주장으로 나온 알렉상드르 라카제트가 킥오프 위치에서 무릎을 꿇으며 상대 선수단을 노려보는 제스쳐를 취했다. 거기에 라카제트가 이 경기에 멀티 골을 터뜨리며 대승에 일조하기도 했다. 한편 레인저스는 스코티시 프리미어리그에서 34경기 만에 이미 29승 5무로 패배 없이 우승을 차지했고 4경기만 지지 않으면 무패 우승을 차지하게 된다. sbjhk8031@xportsnews.com / 사진=EPA/연합뉴스/레인저스 SNS

    한국경제 | 2021.04.18 02:53 | 김정현 기자(sbjhk8031@xportsnews.com)

  • thumbnail
    손흥민, 포포투 선정 세계 최고 공격수 8위..."호날두 스타일"

    ... 전성기라고 착각해도 용서받을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서 `스피드, 타이밍, 그리고 양발 모두 환상적인 피니쉬 능력을 갖췄다. 해리 케인이 웨인 루니라면 손흥민은 호날두의 스타일을 갖췄다`고 평가했다. 손흥민은 해리 케인과 이번 시즌 프리미어리그에서 도합 14골을 합작해 26년 만에 리그 최다 골 합작 기록인 13골을 경신해냈다. 케인의 10번 역할 수행과 함께 손흥민의 득점이 폭발적으로 증가했고 어느덧 그는 개인 리그 최다 골인 14골을 기록해 남은 경기에서 최다 골 ...

    한국경제 | 2021.04.18 02:53 | 김정현 기자(sbjhk8031@xportsnews.com)

  • thumbnail
    4위권 불투명한데 엇갈린 선수단...'좌절' 혹은 '웃음꽃'

    [엑스포츠뉴스 김정현 기자] 불안한 상황에 토트넘 선수단의 반응은 제각각이었다. 전혀 다른 방향을 바라보는 듯한 팀 분위기였다. 토트넘 홋스퍼는 17일(한국시각) 구디슨 파크에서 열린 2020/21시즌 프리미어리그 32라운드 에버튼 원정 경기에서 2-2로 비겼다. 케인이 전반 27분에 선제골을 넣었지만, 상대 길피 시구르드손에게 전반 31분과 후반 17분 연속골을 허용했고 케인이 후반 23분 동점 골을 넣었지만 에버튼에 파상공세를 허용하며 서로 ...

    한국경제 | 2021.04.18 02:53 | 김정현 기자(sbjhk8031@xportsnews.com)

  • thumbnail
    무승부에 뿔난 토트넘 팬들 "무리뉴 당장 나가!"

    [엑스포츠뉴스 김정현 기자] 조세 무리뉴 감독을 향한 비판이 결국 경질 요구로 이어지기 시작했다. 토트넘 홋스퍼는 17일(한국시각) 구디슨 파크에서 열린 2020/21시즌 프리미어리그 32라운드 에버튼 원정 경기에서 2-2로 비겼다. 전반 27분에 해리 케인이 먼저 선제골을 넣었지만, 전반 30분과 후반 17분에 길피 시구르드손에게 연속골을 허용해 역전을 당했다. 후반 23분에 케인이 다시 동점 골을 만들었지만, 토트넘은 그 이후에 공격 상황을 ...

    한국경제 | 2021.04.18 02:53 | 김정현 기자(sbjhk8031@xportsnews.com)

  • thumbnail
    케인, 발목부상만 '7번'...결승전 앞둔 토트넘 어쩌나

    [엑스포츠뉴스 김정현 기자] 해리 케인이 또다시 발목 부상을 당하면서 토트넘은 위기를 맞았다. 케인은 17일(한국시각) 열린 2020/21시즌 프리미어리그 32라운드 에버튼과 토트넘 홋스퍼의 경기에 선발 출장했다. 케인은 이날 멀티 골을 터뜨려 맹활약했지만, 후반 막판 부상을 당해 델레 알리와 교체됐다. 코너킥 상황에서 히샬리송이 먼저 넘어졌고 미끄러지는 과정에서 몸이 케인의 발목으로 향해 발목이 꺾이고 말았다. 절뚝인 케인은 의료진을 향해 ...

    한국경제 | 2021.04.18 02:53 | 김정현 기자(sbjhk8031@xportsnews.com)

  • thumbnail
    손흥민 향한 비판 "너무 고립돼있었다...최고의 모습 아녔어"

    [엑스포츠뉴스 김정현 기자] 손흥민이 풀타임 활약했지만 약간의 아쉬움을 남겼다. 손흥민은 17일(한국시각) 구디슨 파크에서 열린 2020/21시즌 프리미어리그 32라운드 에버튼과 토트넘 홋스퍼의 경기에 선발 출장했다. 해리 케인과 투톱으로 나선 그는 활발하게 전방압박을 시도했지만 공격 장면에선 별다른 활약을 보여주지 못했다. 이날 케인이 상대 실수를 틈타 멀티 골을 터뜨렸고 손흥민은 후반 초반 왼쪽 측면에서 드리블 돌파 이후 각이 없는 상황에서 ...

    한국경제 | 2021.04.18 02:53 | 김정현 기자(sbjhk8031@xportsnews.com)

  • thumbnail
    토트넘, 잃어버린 20점...UEL 진출도 '위태위태'

    [엑스포츠뉴스 김정현 기자] 토트넘이 또다시 승점을 잃어버리며 4위권 추격에 실패했다. 토트넘 홋스퍼는 17일(한국시각) 구디슨 파크에서 열린 2020/21시즌 프리미어리그 32라운드 에버튼과의 원정 경기에서 2-2로 비겼다. 전반 27분 만에 해리 케인이 상대 수비 마이클 킨의 실수를 놓치지 않고 박스 안에서 발리 슛으로 선제골을 터뜨렸지만 곧바로 3분 뒤 하메스 로드리게스에게 박스 안에서 파울을 범해 페널티킥을 허용했다. 길피 시구르드손이 ...

    한국경제 | 2021.04.18 02:53 | 김정현 기자(sbjhk8031@xportsnews.com)

  • thumbnail
    무리뉴의 걱정 "케인 부상, 아직 판단할 수 없어"

    [엑스포츠뉴스 김정현 기자] 후반 막판 토트넘에는 큰 악재가 발생했다. 조세 무리뉴 감독 역시 우려를 표했다. 토트넘 홋스퍼는 17일(한국시각) 구디슨 파크에서 열린 2020/21시즌 프리미어리그 32라운드 에버튼과 원정 경기에서 2-2로 비겼다. 토트넘의 핵심인 해리 케인은 이날 전반 27분과 후반 23분, 연달아 나온 상대 수비의 실수를 틈타 박스 안에서 호쾌한 발리슛으로 멀티 골을 터뜨렸다. 하지만 케인에게 후반 막판 위기 상황이 발생했다. ...

    한국경제 | 2021.04.18 02:53 | 김정현 기자(sbjhk8031@xports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