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13,06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무리뉴, 취재진 보자 역으로 '영상 촬영'..."역시 스페셜 원"

    ... 홋스퍼는 19일(한국시각) 월요일 아침이 되자마자 조세 무리뉴 감독과 그의 코치진을 경질했다. 지난 17개월 간 토트넘을 맡아온 무리뉴 감독은 개인 커리어 사상 최악의 성적을 거두며 토트넘을 떠나야 했다. 무리뉴는 토트넘에서 프리미어리그 58경기 27승 14무 17패를 기록, 이번 시즌엔 개인 통산 최다 패인 10패를 당했다. 무리뉴와 코치진들은 오전에 곧바로 토트넘 훈련장에서 빠져나왔고 런던 내 자택에서 짐을 뺐다. 자택 앞에는 스카이스포츠를 비롯한 여러 언론둘이 ...

    한국경제 | 2021.04.20 12:01 | 김정현 기자(sbjhk8031@xportsnews.com)

  • thumbnail
    "슈퍼리그와 비겼다" 리버풀 저격한 리즈유나이티드

    "슈퍼리그 팀 리버풀과 비겼다" 잉글랜드 프로축구 리즈 유나이티드가 '유러피언 슈퍼리그'(ESL)에 참가하기로 한 리버풀에 대해 일침을 가했다. 리즈는 20일(한국시간) 영국 리즈 엘런 로드에서 리버풀과 가진 2020-2021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32라운드 홈 경기에서 1대1로 비겼다. 리버풀은 사디오 마네와 로베르토 피르미누, 디오고 조타를 내세워 전반 내내 리즈를 압박했다. 전반 31분 마네가 선제골을 터트려 ...

    한국경제 | 2021.04.20 10:41 | 조수영

  • thumbnail
    "슈퍼리그 팀과 비겼어"…리즈, 리버풀에 일침

    잉글랜드 프로축구 리즈 유나이티드가 '유러피언 슈퍼리그'(ESL) 창설 멤버로 참여하는 리버풀에 일침을 가했다. 리즈 유나이티드는 20일 오전(한국시간) 영국 리즈의 엘런드 로드에서 리버풀과 치른 2020-2021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32라운드 홈 경기에서 1-1로 비겼다. 전반 31분 리버풀 사디오 마네에게 선제골을 내주고 끌려가다 후반 42분 디에고 요렌테의 동점 골이 터져 무승부로 경기를 마쳤다. 경기가 끝난 뒤 리즈는 구단 사회관...

    한국경제 | 2021.04.20 09:23 | YONHAP

  • thumbnail
    모리뉴 감독 경질에 안타까워한 손흥민…"함께 일해 기뻤다"

    ... 빈다"고 썼다. 토트넘 구단은 19일 조제 모리뉴 감독과 주앙 사크라멘투, 누누 산투스, 카를로스 랄린, 조반니 체라 등 코치진의 경질을 발표했다. 모리뉴 감독이 2019년 11월 지휘봉을 잡은 지 1년 5개월 만이었다. 프리미어리그(EPL) 7위(승점 50)에 머물며 다음 시즌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출전이 사실상 어려워지고, 유로파리그 16강에서 디나모 자그레브(크로아티아)에 져 탈락하는 등 성적 부진을 극복하지 못했다. 손흥민과 함께 팀 공격을 ...

    한국경제 | 2021.04.20 08:12 | YONHAP

  • thumbnail
    슈퍼리그 참가하는 리버풀의 클롭 감독 "나는 반대"

    ... 팬과 팀" 리버풀, 리즈와 1-1 무승부…요렌테에 막판 동점골 헌납 잉글랜드 프로축구 명문 리버풀이 유러피언 슈퍼리그(ESL) 참가를 확정한 가운데 정작 이 구단 사령탑인 위르겐 감독은 ESL에 반대하는 입장을 고수했다. 클롭 감독은 20일(한국시간) 영국 리즈의 엘런드 로드 경기장에서 열린 리즈 유나이티드와의 프리미어리그(EPL) 32라운드 경기에 앞서 중계 방송사와 가진 인터뷰에서 "(ESL에 반대하는) 내 입장은 변하지 않았다"고 밝혔다. ...

    한국경제 | 2021.04.20 08:07 | YONHAP

  • thumbnail
    '슈퍼리그' 거센 역풍…영국 정부 "모든 수단으로 막겠다"(종합)

    선수들도 비판 가세…리버풀 밀너 "마음에 안 드는 일" 유럽 일부 축구 '빅클럽'만 모이는 유러피언 슈퍼리그(ESL)가 출범을 선언하자마자 각계에서 거센 비난을 받고 있다. 영국에선 축구계를 넘어서 정치권까지 발빠르게 대응에 ... 있다고 말했다. 그는 "축구 커뮤니티 전체와 경쟁·공정성의 가치를 지켜야 한다"고 말했다.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EPL) 선수 사이에서도 비판과 우려의 목소리가 나왔다. ESL에 참가하기로 한 리버풀 구단 소속 제임스 밀너는 ...

    한국경제 | 2021.04.20 07:23 | YONHAP

  • thumbnail
    [유럽증시] 숨고르기 양상 속 소폭 하락세

    ... 큰 하락 폭을 보였고, 같은 날 코로나19 사태 이후 처음으로 7,000선을 터치한 FTSE 100도 이날 다소 밀리는 모습을 보였다. 이런 가운데 국제축구연맹(FIFA)과 유럽축구연맹(UEFA)의 반대 속에 유러피언 슈퍼리그(ESL) 참여를 공식화한 이탈리아 세리에A 구단 유벤투스와 영국 프리미어리그의 맨체스터 유나이티드 주가가 급등해 눈길을 끌었다. 이에 대해 마켓닷컴의 애널리스트 닐 윌슨은 AFP 통신에 ESL 참여가 구단에 금전적 수익을 안겨줄 ...

    한국경제 | 2021.04.20 02:15 | YONHAP

  • thumbnail
    '스페셜 원의 몰락' 무리뉴 감독, 토트넘서 경질

    '한국 축구 에이스' 손흥민의 소속팀인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EPL) 토트넘 홋스퍼가 '스페셜 원' 조세 무리뉴 감독을 전격 경질했다. 토트넘 구단은 19일(한국시간) 홈페이지를 통해 "무리뉴 ... "그들은 언제든 이곳에서 환영 받을 것이며, 그들의 헌신에 감사하다"고 밝혔다. 올 시즌 토트넘은 리그 7위에 머물고 있다. 유럽축구연맹(UEFA) 유로파리그와 FA컵에서 모두 조기 탈락했다. 토트넘은 리그 최근 5경기에서 ...

    한국경제 | 2021.04.19 21:16 | 김정호

  • 유럽 '빅클럽' 뭉친 슈퍼리그 출범

    유럽 대표 ‘빅클럽’들이 유러피언 슈퍼리그(ESL) 출범을 발표했다. 이에 대해 국제축구연맹(FIFA)과 유럽축구연맹(UEFA), 각국 축구협회, 리그 사무국 등이 강하게 반발하면서 파장이 커지고 있다. ... 유벤투스(이상 이탈리아), 아틀레티코 마드리드, FC바르셀로나, 레알 마드리드(이상 스페인),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EPL)의 빅6인 아스널, 첼시, 리버풀, 맨체스터 시티, 맨체스터 유나이티드, 토트넘 홋스퍼 등이 참여했다. ...

    한국경제 | 2021.04.19 17:31 | 조수영

  • thumbnail
    슈퍼리그 PL 빅클럽, 자국리그 복귀 시 5부리그 강등(英 메일)

    [엑스포츠뉴스 김정현 기자] 슈퍼리그 창설에 잉글랜드 빅클럽들이 참가해 잉글랜드 내에서 이들에 대한 처벌 논의가 이어지고 있다. 영국 데일리 메일은 19일(한국시각) 유럽 슈퍼리그 창설 멤버인 잉글랜드 빅클럽 6개 구단이 만일 ... 복귀를 결정하더라도 그들은 자국의 5부리그에 해당하는 리그에서 대회를 시작할 것이다. 잉글랜드 구단의 경우, 내셔널 리그에서 시작해야 한다`라고 말했다. 잉글랜드는 최상위 리그프리미어리그, 그리고 그 아래에 2부인 챔피언쉽리그, ...

    한국경제 | 2021.04.19 16:58 | 김정현 기자(sbjhk8031@xports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