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91-100 / 8,78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번리 '인종차별' 공중 현수막에 당혹…"맨시티에 사과"

    ... 사과했다. 영국 방송 BBC 인터넷판은 23일(한국시간) 영국 맨체스터의 이티하드 스타디움에서 열린 맨시티와 번리의 프리미어리그(EPL) 30라운드 경기에서 인종차별적 문구가 담긴 현수막이 등장했다고 보도했다. BBC에 따르면 킥오프 직후 ... 꼽힌다. EPL도 같은 목소리를 내고 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로 멈춰 섰던 EPL은 리그 재개 뒤 모든 선수가 유니폼에 자신의 이름 대신 '흑인 목숨도 중요해' 구호를 넣도록 한 바 있다. 선수들은 킥오프 ...

    한국경제 | 2020.06.23 08:10 | YONHAP

  • thumbnail
    '포그바가 소중한 이유' 네빌 "맨유에 한 명뿐인 월드 클래스"

    ... 포그바는 2016/17 시즌 유벤투스를 떠나 맨체스터 유나이티드로 이적했다. 이적료는 무려 1억 5백만 유로(약 1,429억 원)에 달했지만, 맨유에 부족한 것들을 채워주며 맹활약했다. 올 시즌은 실망스럽다. 잦은 부상으로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8경기 출전에 그쳤다. 지난해 10월 발목 부상을 당해 약 두 달 동안 결장했다. 이후 12월에 복귀했지만, 다시 부상이 재발해 결국 수술대에 올랐다. 재활 중 친형의 생일 파티에 참석하고, 레알 마드리드와 유벤투스 이적설이 ...

    한국경제 | 2020.06.22 17:52 | 임부근 기자(sports@xportsnews.com)

  • thumbnail
    캐러거의 한탄 "로브렌, 너무 감정적인 수비수야"

    [엑스포츠뉴스 임부근 기자] 리버풀의 레전드 제이미 캐러거가 데얀 로브렌의 성숙하지 못한 수비 방식에 한숨을 내쉬었다. 리버풀은 22일 오전(한국시간) 영국 리버풀에 위치한 구디슨 파크에서 열린 2019/20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30라운드 에버턴 원정 경기에서 0-0으로 비겼다. 리버풀은 이날 경기에서 센터백 듀오로 버질 반 다이크와 조엘 마팁이 나섰다. 무난한 경기를 펼쳤지만 후반 28분, 마팁이 부상으로 쓰러지자 벤치에서 대기하고 ...

    한국경제 | 2020.06.22 17:18 | 임부근 기자(sports@xportsnews.com)

  • thumbnail
    '부상' 레노 대신 들어간 마르티네스 "무페이, 고의 아니야"

    ... 기자] 에밀리아노 마르티네스(아스널)가 팀 동료를 다치게 한 닐 무페이(브라이턴앤호브알비언)를 옹호했다. 아스널은 20일 오후(이하 한국시간) 영국 브라이턴에 위치한 아메리칸 익스프레스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20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30라운드 브라이턴 원정 경기에서 1-2로 졌다. 패배보다 더 좋지 않은 일이 생겼다. 아스널 전력의 반이라고 평가받는 골키퍼 베른트 레노가 전반 37분 브라이턴 공격수 무페이와 충돌 이후 착지 과정에서 큰 부상을 당했다. ...

    한국경제 | 2020.06.22 16:22 | 임부근 기자(sports@xportsnews.com)

  • thumbnail
    클롭, 미나미노 이른 교체에 "경기력과 상관없어"

    ... 대해 설명했다. 리버풀은 22일 오전(한국시간) 영국 리버풀에 위치한 구디슨 파크에서 열린 2019/20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30라운드 에버턴 원정 경기에서 0-0으로 비겼다. 27승 2무 1패(승점 83)를 기록한 리버풀은 남은 8경기에서 승점 5점을 따내면 우승을 확정 짓는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로 리그가 중단된 이후 약 3개월 만에 치른 공식전이었다. 오랜 시간 강제 휴식기를 취한 만큼 경기력이 예전 같지 않았다. 리버풀은 ...

    한국경제 | 2020.06.22 15:42 | 임부근 기자(sports@xportsnews.com)

  • thumbnail
    네빌, 데 헤아 향해 쓴소리 "6개월은 실수지만, 2년이면 실력"

    ... 유나이티드)가 또 한 번 실책성 플레이로 골을 내줬다.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의 레전드 게리 네빌은 쓴소리를 했다. 맨유는 지난 20일 오전(이하 한국시간) 영국 런던에 위치한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20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30라운드 토트넘 원정 경기에서 1-1로 비겼다. 전반 27분 스티븐 베르바인에게 선제골을 내줬으나 후반 36분 브루노 페르난데스의 페널티킥으로 균형을 맞췄다. 맨유는 선제 실점 장면이 아쉽다. 베르바인이 수비를 뚫고 ...

    한국경제 | 2020.06.22 14:32 | 임부근 기자(sports@xportsnews.com)

  • thumbnail
    "이 경기가 마지막이길" 미나미노 부진에 리버풀 팬들 '불만'

    ... 드러내고 있다. 리버풀은 22일 오전(한국시간) 영국 리버풀에 위치한 구디슨 파크에서 열린 2019/20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30라운드 에버턴 원정 경기에서 0-0으로 비겼다. 27승 2무 1패(승점 83)를 기록한 리버풀은 2위 ... 앉았다. 이에 전방 쓰리톱을 사디오 마네, 로베르트 피르미누, 그리고 미나미노 타쿠미로 구성했다. 미나미노의 리그 선발 데뷔전이었다. 살라의 자리를 대체해야 하는 큰 임무를 부여받았지만, 기대에 부응하지 못했다. 전반 9분 헨더슨의 ...

    한국경제 | 2020.06.22 11:49 | 임부근 기자(sports@xportsnews.com)

  • thumbnail
    캐러거, 리버풀 졸전에 걱정… "공격수 영입 필요해"

    [엑스포츠뉴스 임부근 기자] 리버풀의 레전드 제이미 캐러거가 리버풀의 공격수 보강 필요성을 강조했다. 리버풀은 22일 오전(한국시간) 영국 리버풀에 위치한 구디슨 파크에서 열린 2019/20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30라운드 에버턴 원정 경기에서 0-0으로 비겼다. 27승 2무 1패(승점 83)를 기록한 리버풀은 2위 맨체스터 시티(승점 60)와 승점 차가 26이 됐다. 남은 8경기에서 승점 5점을 획득하면 우승을 확정 짓는다. 신종 ...

    한국경제 | 2020.06.22 11:23 | 임부근 기자(sports@xportsnews.com)

  • thumbnail
    리버풀, 에버턴전서 '골대 행운'… 클롭 "운 좋았다"

    ... 임부근 기자] 리버풀이 에버튼 원정에서 겨우 무승부를 기록했다. 위르겐 클롭 감독은 '운이 좋았다'라고 인정했다. 리버풀은 22일 오전(한국시간) 영국 리버풀에 위치한 구디슨 파크에서 열린 2019/20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30라운드 에버턴 원정 경기에서 0-0으로 비겼다. 27승 2무 1패(승점 83)를 기록한 리버풀은 2위 맨체스터 시티(승점 60)와 승점 차가 26이 됐다. 남은 8경기에서 승점 5점을 획득하면 우승을 확정 짓는다. ...

    한국경제 | 2020.06.22 10:52 | 임부근 기자(sports@xportsnews.com)

  • thumbnail
    리버풀 공식영상 한국어 자막으로 본다…네이버 스포츠 공급

    앞으로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 리버풀 팬들은 네이버 스포츠에서 리버풀 공식 소셜미디어(SNS) 콘텐츠를 즐길 수 있다. 네이버 스포츠는 리버풀과 공식 계약을 맺고 리버풀 소셜미디어 콘텐츠를 공급한다고 22일 밝혔다. 리버풀은 네이버TV에 공식 채널을 열고 자체 채널인 LFC TV에 올라오는 모든 영상·콘텐츠에 한국어 자막을 달아서 국내에 서비스한다. 현지에서는 유료 가입자에게 제공되는 프리미엄 영상도 네이버에서는 공식 채널만 구독만 하면 ...

    한국경제 | 2020.06.22 10:28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