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20 / 8,78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손흥민에게 화낸 토트넘 GK 로리스 "압박 안 해 기회 내줬어"

    ... 충돌을 일으킨 잉글랜드 프로축구 토트넘의 골키퍼 위고 로리스(34)가 상대에게 위험한 기회를 내준 상황에서의 아쉬움 때문이라고 설명했다. 로리스는 7일(한국시간) 영국 런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에버턴과의 2019-2020 프리미어리그 33라운드 홈 경기를 마치고 영국 스카이스포츠와의 인터뷰에서 손흥민과의 언쟁에 대한 질문에 "하프타임 직전에 기회를 내줬다고 생각한다. 우리가 압박을 제대로 하지 않았기 때문이다"라고 밝혔다. 토트넘은 이 경기 전반 24분 상대 ...

    한국경제 | 2020.07.07 07:13 | YONHAP

  • thumbnail
    '동료와 경기 중 충돌' 손흥민, EPL 재개 4경기째 득점포 침묵

    ... 로리스와 언쟁 벌이기도 손흥민(28)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 이후 재개된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EPL)에서 다시 득점포를 가동하지 못한 가운데 토트넘은 상대 자책골에 힘입어 에버턴을 제압했다. 손흥민은 7일 ... 손흥민은 이날은 공격 포인트를 추가하지는 못했다. 골은 2월 16일 애스턴 빌라와의 26라운드에서 시즌 16호(리그 9호) 이후 5개월 가까이 멈춰있다. 이날 선발 출전으로 손흥민은 EPL 통산 155번째 경기에 나서서 맨체스터 ...

    한국경제 | 2020.07.07 06:35 | YONHAP

  • thumbnail
    SNS 돈 자랑…알고보니 수천억 빼돌린 이메일 피싱 범죄자

    ... 혐의로 지난달 아랍에미리트(UAE)에서 체포해 최근 미 일리노이주 시카고 법정에 세웠다. UAE에 거주하던 아바스는 인스타그램에서 '허시퍼피(HUSHPUPPI)'라는 계정으로 자신의 전용기 사진을 올리는가 하면, 영국 프리미어 리그(EPL) 축구팀 맨체스터시티의 유명 축구 선수 등과 찍은 사진을 공개하며 넓은 인맥을 과시해왔다. 그런 그가 사이버 범죄를 통해 벌어들인 거액의 돈을 세탁해온 혐의를 받은 것이다. 미 법무부에 따르면 아바스는 이메일 피싱 ...

    한국경제 | 2020.07.06 16:52 | YONHAP

  • thumbnail
    눈부셨던 '16골 19도움'…황희찬의 축구는 '빅리그'로

    ... 1개꼴로 공격포인트를 올리는 놀라운 공격력을 과시했다. 오스트리아 분데스리가와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유로파리그 공식 홈페이지에 따르면, 황희찬은 정규리그에서 11골 13도움, 챔피언스리그에서 3골 3도움, 유로파리그에서 ... 수비수로 꼽히는 피르질 판데이크를 발재간으로 농락하고 골을 터뜨려 세계적인 주목을 받기도 했다. 지난 겨울부터 프리미어리그와 독일 분데스리가의 클럽들이 황희찬 영입을 검토 중이라는 보도가 계속 흘러나왔다. 행선지는 현 소속팀과 똑같이 ...

    한국경제 | 2020.07.06 10:14 | YONHAP

  • thumbnail
    맨시티 과르디올라 감독 이력에 흠집…첫 원정 3연패

    프리미어리그 사우샘프턴 원정서 0-1 패배 탄탄대로를 걸어온 페프 과르디올라(49·스페인) 맨체스터 시티(잉글랜드) 감독이 올 시즌은 유난히 힘들게 보내고 있다. 맨체스터 시티(이하 맨시티)는 6일 오전(한국시간) 영국 사우샘프턴의 ... 데 실패했다. 맨시티가 사우샘프턴에 패한 것은 2016년 5월 이후 4년여만이다. 리버풀의 30년 만의 1부리그 우승과 함께 일찌감치 프리미어리그 3연패 꿈을 접은 맨시티는 승점 66으로 2위를 유지했다. 3위 레스터 시티(승점 ...

    한국경제 | 2020.07.06 08:54 | YONHAP

  • thumbnail
    손흥민, 리그 10호골 정조준…상대는 '고메스 부상 악연' 에버턴

    ... 소속팀 토트넘은 7일 오전 4시(한국시간) 영국 런던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에버턴과 2019-2020시즌 프리미어리그(EPL) 33라운드 홈 경기를 치른다. 토트넘의 지상과제였던 다음 시즌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티켓 ... 충격의 1-3 패배를 당해 승점 45점으로 9위에 머무르고 있다. 6경기를 남겨놓은 상황에서 UEFA 챔피언스리그 진출 안정권인 4위 첼시와는 승점 12점, 5위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와는 승점 10점으로 격차가 벌어졌다. 이제 ...

    한국경제 | 2020.07.05 12:08 | YONHAP

  • thumbnail
    맨유, 본머스 5-2로 잡고 4연승…4위 첼시 추격 이어가

    ... 왓퍼드에 3-0 승리…승점 2점차 유지 잉글랜드 프로축구 맨체스터 유나이티드가 본머스를 잡고 4연승을 달리며 첼시와의 다음 시즌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진출 경쟁을 이어갔다. 맨유는 5일(한국시간) 영국 맨체스터의 올드 트래퍼드에서 끝난 2019-2020시즌 프리미어리그(EPL) 33라운드 홈 경기에서 브루노 페르난데스의 1골 2도움 활약을 앞세워 본머스를 5-2로 제압했다. 이로써 5위 맨유는 다음 시즌 UEFA 챔피언스리그 진출 ...

    한국경제 | 2020.07.05 09:00 | YONHAP

  • thumbnail
    리버풀 새 역사 쓴 클롭 감독 "난 여전히 평범한 사람"

    30년 만에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EPL) 리버풀의 우승을 이끌며 영웅이 된 위르겐 클롭(53·독일) 감독이 또 한 번 자신을 낮췄다. 클롭 감독은 4일(한국시간) 영국 매체 미러와 인터뷰에서 "나는 여전히 '노멀 원'(평범한 ... 소방수로 나선 토트넘이 현재 9위에서 고전하는 가운데, '노멀 원'의 리버풀은 새 역사를 쓰고 있다. 잉글랜드 1부리그에서 1989-1990시즌 이후 30년 만이자 프리미어리그가 출범한 1992-1993시즌 이후로는 첫 우승을 거뒀다. ...

    한국경제 | 2020.07.04 12:00 | YONHAP

  • thumbnail
    'EPL 복귀하면 수수료 더'…아스널, 꼼수 계약으로 5천만원 벌금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EPL) 아스널이 다른 리그로 이적한 선수들의 EPL 타구단 재이적을 막으려는 '꼼수 계약'을 맺어 벌금을 물게 됐다. 영국 매체 스카이스포츠는 4일(한국시간) "국제축구연맹(FIFA)이 아스널의 ... 3만4천파운드(약 5천만원)의 벌금을 부과했다"고 보도했다. 아스널은 2018년 소속 선수였던 추바 아크폼과 조엘 캠벨을 타 리그로 보내면서 이들이 EPL의 다른 구단으로 이적할 경우 더 높은 이적 수수료를 요구하는 계약을 맺었다. 아스널은 ...

    한국경제 | 2020.07.04 10:01 | YONHAP

  • thumbnail
    과르디올라 도플갱어?…똑닮은 지명수배 사진에 팬들 '깜짝웃음'

    "에티하드 스타디움에서 오후 8~10시 사이에 봤습니다." 영국 랭커셔주 경찰이 지명수배한 범죄 용의자의 사진이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 맨체스터 시티(이하 맨시티)를 이끄는 페프 과르디올라 감독과 똑 닮아 팬들의 웃음을 자아냈다. 랭커셔주 경찰은 지난 2일(현지시간) 트위터 계정에 "블랙풀 경찰이 강도와 폭행 혐의로 히스클리프 그리피스(49)를 찾고 있다.그는 6월 12일 강도 현장에서 경찰과 시민을 주삿바늘로 ...

    한국경제 | 2020.07.04 09:32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