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8,59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2022 카타르 월드컵 남미예선, 10월로 다시 연기

    ... 코로나19 영향으로 일정 기간 자가격리를 거쳐야 한다. 일정에 차질이 빚어지면서 CONMEBOL은 2022년 3월까지 월드컵 예선을 마칠 수 있도록 2022년 1월에도 국제경기를 치를 수 있게 연간 일정을 조정해 달라고 FIFA에 요청했다. 월드컵 남미 예선에서는 CONMEBOL에 속한 10개국이 홈 앤드 어웨이 방식으로 팀당 18경기씩을 치른다. 상위 4위까지는 본선에 직행하고, 5위는 대륙 간 플레이오프에서 본선 진출에 도전한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7.11 14:15 | YONHAP

  • thumbnail
    '늦은 만큼 빠르게'…감 잡은 이동준, 2경기에서 공격포인트 5개

    ... 지역 정면으로 쇄도해 박준강의 패스를 오른발 슛으로 마무리하며 서울의 추격 의지를 꺾었다. 2018시즌 승강 플레이오프(PO)에서 부산을 꺾었던 서울에 1년 7개월 만에 설욕한 데다, 5년 만에 홈에서 거둔 1부리그 승리라 더욱 의미가 ... 3패의 저조한 성적으로 하위권에 머물렀다. 당시 그는 "1부에서는 부산이 도전자의 입장이다 보니 자신감 넘치는 플레이가 나오지 않았다"며 "분위기에 적응하고 있고, 완벽하게 적응하면 더 좋은 모습을 보일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

    한국경제 | 2020.07.11 07:00 | YONHAP

  • thumbnail
    '이동준 2경기 연속골' 부산, 1년 7개월만 서울에 설욕(종합)

    ... 복수에 성공했다. 부산은 10일 부산구덕운동장에서 열린 서울과 하나원큐 K리그1 2020 11라운드 홈경기에서 권혁규와 이동준의 득점포를 앞세워 2-0으로 이겼다. 부산과 서울이 마지막으로 맞붙은 것은 2018시즌 승강 플레이오프(PO) 이후 처음이다. 당시 부산은 홈에서 열렸던 1차전에서 1-3으로 패배했고, 2차전에서 후반 추가 시간 서울에 동점 골을 허용해 1-1로 비겨 1, 2차전 합계 2-4로 패해 1부 리그 승격에 실패했다. 두 시즌 연속 승강 ...

    한국경제 | 2020.07.10 22:48 | YONHAP

  • thumbnail
    '이동준 2경기 연속골' 부산, 1년 7개월만 서울에 설욕

    ... 복수에 성공했다. 부산은 10일 부산구덕운동장에서 열린 서울과 하나원큐 K리그1 2020 11라운드 홈경기에서 상대 자책골과 이동준의 득점포를 앞세워 2-0으로 이겼다. 부산과 서울이 마지막으로 맞붙은 것은 2018시즌 승강 플레이오프(PO) 이후 처음이다. 당시 부산은 홈에서 열렸던 1차전에서 1-3으로 패배했고, 2차전에서 후반 추가 시간 서울에 동점 골을 허용해 1-1로 비겨 1, 2차전 합계 2-4로 패해 1부 리그 승격에 실패했다. 두 시즌 연속 승강 ...

    한국경제 | 2020.07.10 21:38 | YONHAP

  • thumbnail
    '승강PO 복수' 부산vs'하위권 탈출' 서울…또 달아오르는 구덕

    포항, 새 해결사 송민규 앞세워 수원 상대로 4연승 도전 2018시즌 프로축구 승강 플레이오프(PO)에서 외나무다리 승부를 펼쳤던 부산 아이파크와 FC서울이 1년 반 만에 다시 만난다. 부산과 서울은 10일 오후 7시30분 부산 구덕운동장에서 하나원큐 K리그1 2020 11라운드를 치른다. 2시즌 전 추락에 추락을 거듭해 충격의 강등 위기로 몰렸던 서울과 K리그2(2부 리그)에 있던 부산이 펼쳤던 승강 플레이오프는 여전히 팬들의 뇌리에 명승부로 ...

    한국경제 | 2020.07.09 11:47 | YONHAP

  • thumbnail
    NBA 밀스, 인종차별 철폐 위해 잔여시즌 급여 12억원 기부

    ... 지원하는 데 쓰인다. 밀스는 시즌 잔여 경기에 뛰기로 결정한 것도 기부를 위해서라고 밝혔다. 코로나19 확산 탓에 3월 12일 경기를 끝으로 2019-2020시즌을 중단한 NBA는 오는 31일부터 전체 30개 구단 가운데 플레이오프 진출 가능성이 있는 22개 팀만 플로리다주 올랜도의 디즈니 월드 캠퍼스에 모여 시즌을 재개한다. NBA 시즌 잔여 경기에 출전하고 받을 급여를 기부하기로 한 것은 밀스가 처음은 아니다. 밀스에 앞서 로스앤젤레스 레이커스의 센터 ...

    한국경제 | 2020.07.09 09:08 | YONHAP

  • thumbnail
    감독 포함 16명 코로나19 걸린 불가리아 축구팀 '잇몸'으로 승리

    ... 양성 판정을 받은 불가리아 프로축구팀이 유소년팀 감독과 2군 선수로 공백을 채워 나선 경기에서 승리를 거뒀다. 7일(현지시간) 불가리아 바르나의 티차 스타디온에서 열린 아르다 커르잘리와의 2019-2020 불가리아 1부리그 유로파리그 플레이오프 8강전에 나선 홈 팀 체르노 모레는 코로나19 탓에 선수단의 상당 부분이 이탈한 채 경기를 준비했다. 일리안 일리에프 감독과 주치의를 비롯해 팀 구성원 16명이 최근 코로나19 검사에서 양성 반응을 보이면서다. 이 팀은 앞서 2일 ...

    한국경제 | 2020.07.08 11:17 | YONHAP

  • thumbnail
    [시승]쉐보레 트레일블레이저로 차박하기

    ... 형태의 굵직한 크로스바를 덧대 강인한 인상을 연출했다. 범퍼는 접근각이 커보이는 디자인과 다크 크롬 패널을 채택해 오프로드에서의 자신감을 보여준다. 측면은 차체와 지붕의 투톤 처리와 역동적인 캐릭터라인으로 개성을 강조했다. 곡선을 줄인 ... 양감을 불어넣었다. 스티어링 휠은 움켜쥐기 적당한 직경과 촉감이다. 인포테인먼트 시스템을 넣은 모니터는 무선 애플 카플레이, 안드로이드 오토 등을 지원한다. 자동 에어컨의 다이얼은 조작감이 가볍다. 차급을 감안하면 수긍이 간다. 소재는 ...

    오토타임즈 | 2020.07.08 09:24

  • thumbnail
    현역 마지막 경기서 벤치…감독 사과에 피사로 "1부 잔류했잖아"

    ... 그에게 직접 미안한 마음을 전했다. 그러나 피사로는 팀의 1부 리그 잔류에 만족해하며 오히려 감독을 다독였다. 피사로의 마지막 소속팀 베르더 브레멘은 지난 7일(한국시간) 하이덴하임과 치른 독일 1·2부 분데스리가 승강 플레이오프 2차전 원정 경기에서 2-2로 비겼다. 1차전 홈 경기에서도 0-0으로 승부를 가리지 못했던 브레멘은 1, 2차전 합계에서 2-2로 맞섰으나 원정 다득점에서 앞서며 2020-2021시즌 1부 리그 잔류에 성공했다. 올 시즌 브레멘은 ...

    한국경제 | 2020.07.08 08:53 | YONHAP

  • thumbnail
    프로축구 안산, 수원FC서 중앙수비수 연제민 영입

    ... 거치며 K리그 통산 66경기에 출전해 1골을 기록했다. 지난해에는 일본 J2(2부)리그 가고시마 유나이티드로 이적했다가 올해 초 수원FC에 둥지를 틀었다. 메디컬 테스트 등 안산 입단 절차를 마친 연제민은 등 번호 40번을 달고 뛴다. 연제민은 구단을 통해 "개인적인 목표는 많은 경기에 출전하는 것"이라며 "팀이 플레이오프에 나갈 수 있도록 성적을 최대한 끌어올리는 데 집중하며 좋은 경기력으로 보답하겠다"고 입단 소감을 밝혔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7.07 12:56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