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5,36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NBA 실버 커미셔너 "빨라야 5월에 리그 재개 여부 결정 가능"

    ... 결정을 내리기 어렵다"며 "지금으로서는 어떤 예상을 하기 쉽지 않다"고 말했다. NBA는 3월 12일부터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때문에 정규리그를 중단했다. 원래 일정대로라면 15일에 정규리그를 마치고, 18일부터 플레이오프를 시작하게 돼 있었지만 현재로서는 정규리그를 재개할 수 있을지도 불투명하다. 실버 커미셔너는 "리그 재개를 간절히 바라고 있지만 모두의 건강과 안전이 최우선"이라며 "무관중 경기, 연습 경기장에서 리그 진행 등 다양한 시나리오를 ...

    한국경제 | 2020.04.07 14:51 | YONHAP

  • thumbnail
    개막 기약 없는 K리그…1부는 '22+5라운드' 유력 검토

    ... 프로축구연맹의 설명이다. 관중뿐만 아니라 선수나 심판의 감염 가능성도 있는 만큼 코로나19 확산 방지에 큰 의미가 없다는 전문가 견해 등을 참고한 판단이다. 한편 K리그는 1983년 출범부터 단일리그만 열리거나 전·후기리그, 플레이오프, 스플릿이 혼합되는 등 운영 방식이 12차례(2013년 이후는 1부리그 기준)나 바뀌었다. 그러나 2012년부터는 단일리그 이후 스플릿 라운드가 이어지는 방식이 유지되고 있으며, 38라운드 체제는 2014년부터 계속됐다. 2부리그도 ...

    한국경제 | 2020.04.07 12:48 | YONHAP

  • thumbnail
    남자 프로농구, 코로나19 여파로 샐러리캡 25억원에 '동결'(종합)

    ... 폭을 넓혔다. FA 대상 선수는 이달 27일 공시된다. 2019-2020시즌 정규리그 최우수선수·감독상·베스트5 시상은 이달 20일 KBL 센터에서 진행된다. KBL은 코로나19 여파로 별도의 행사는 개최하지 않고 수상자만을 초청해 시상하기로 했다. 플레이오프를 앞두고 코로나19 사태로 인해 중단된 D-리그는 정규경기 종료를 기준(2월 24일)으로 1위 상무, 2위 창원 LG, 3위 전주 KCC, 4위 울산 현대모비스로 정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4.06 20:03 | YONHAP

  • thumbnail
    내년 도쿄올림픽에 1997년생도 뛴다…FIFA 실무그룹 권고

    ... U-23 챔피언십에서 우승을 일군 한국 대표팀의 경우 당시 대회에 참가한 23명의 선수 중 11명이 1997년생이었다. 한편, FIFA 실무그룹은 오는 6월까지는 모든 남녀 A매치를 무기한 연기할 것을 권고했다. 도쿄올림픽 여자축구 예선도 포함된다. 이로써 6월로 미뤄졌던 한국-중국 도쿄올림픽 여자축구 아시아 최종예선 플레이오프(PO)도 다시 연기된다. 또한 FIFA U-20 여자 월드컵, U-17 여자 월드컵도 무기한 연기된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4.04 07:27 | YONHAP

  • thumbnail
    지소연·조소현 등 여자축구 유럽파, 속속 귀국…2주간 자가격리

    ... 증상을 보인 지소연은 공항에서 간단한 검사를 받았다. 이들 외에 맨체스터 시티 소속인 대표팀 공격수 이금민(26)도 이미 국내에 들어온 것으로 전해졌다. 국내외 리그뿐만 아니라 국가대표 경기도 코로나19 여파에 모두 중단되면서 대표팀도 당분간 특별한 일정이 없다. 앞서 6월로 연기됐던 2020 도쿄올림픽 플레이오프도 올림픽 자체가 내년으로 미뤄지면서 기존 계획을 백지화하고 올해 하반기나 내년 상반기 새로운 일정을 정할 방침이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4.03 16:23 | YONHAP

  • thumbnail
    프로농구 첫 공동 1위…이상범·문경은 중 감독상 누가 받을까

    ... 받았다. 올해 감독상은 역시 정규리그 1위를 차지한 DB의 이상범(51) 감독과 SK의 문경은(49) 감독의 경쟁으로 압축된다. 이상범 감독과 문경은 감독은 2017-2018시즌 챔피언결정전에서 맞붙었다가 지난 시즌에는 나란히 플레이오프 진출에 실패한 공통점이 있다. 정상에서 나란히 하위권으로 밀려났다가 또 약속이나 한 듯 이번 시즌 정상에서 다시 선두 다툼을 벌였다. 이상범 감독은 DB에서 치른 세 시즌 가운데 2017-2018시즌과 올해 두 번이나 정규리그 ...

    한국경제 | 2020.04.03 10:38 | YONHAP

  • thumbnail
    벨기에 프로축구 '시즌 조기 종료'…선두 브뤼헤가 우승

    ... 리그의 이번 결정은 사정이 비슷한 다른 유럽 프로축구 리그에도 영향을 끼칠 수 있어 주목된다. 벨기에 리그는 올 시즌 정규리그 30라운드 중 29라운드까지 치르고 중단됐다. 남은 정규리그 1경기와 상·하위 팀을 나눠 진행하는 플레이오프가 취소되면서 29라운드까지 21승 7무 1패(승점 70)로 선두를 달리던 클럽 브뤼헤가 이번 시즌 우승팀이 됐다. 2위 헨트(16승 7무 6패·승점 55)에 승점 15나 앞서 있던 브뤼헤는 2017-2018시즌 이후 두 시즌 만이자 ...

    한국경제 | 2020.04.03 08:06 | YONHAP

  • thumbnail
    유럽축구연맹, 6월 A매치 포함한 주관 대회 '무기한 연기'

    ... 유럽축구연맹(UEFA)이 주관하는 모든 대회가 무기한 중단됐다. UEFA는 1일(현지시간) "2020년 6월에 개최하려던 모든 남녀 국가대표팀 경기를 추후 통보가 있을 때까지 연기한다"면서 "UEFA 유럽축구선수권대회(유로2020) 플레이오프와 여자 유로2021 예선도 포함된다"고 발표했다. 이어 "이 밖에도 UEFA가 주관하는 경기는 중립지역 친선경기(A매치)를 포함해 역시 추가 공지가 있을 때까지 계속 중단된다"고 덧붙였다. UEFA는 이날 55개 회원국 협회 사무총장과 ...

    한국경제 | 2020.04.02 08:55 | YONHAP

  • thumbnail
    코트와 이별 양동근 "오늘 크게 다쳐서 은퇴해도 미련 없도록"

    ... 시절에는 그저 가능성 있는 선수 중 하나였다. 그러나 특유의 성실함과 하나라도 더 배우려는 자세가 그를 자타가 공인하는 프로농구 역대 최고의 선수로 만들었다. 그는 챔피언결정전 우승 6회, 정규리그 최우수선수(MVP) 4회, 플레이오프 MVP 3회 등 모두 최다 기록을 갖고 있을 만큼 프로에 큰 족적을 남겼다. 양동근은 이날 서울 강남구 KBL센터에서 열린 은퇴 회견에서 "은퇴 생각은 예전부터 했는데 가장 중요한 것은 후회하고 싶지 않았다는 점"이라며 "오늘 크게 ...

    한국경제 | 2020.04.01 17:45 | YONHAP

  • thumbnail
    은퇴하는 '프로농구 전설' 양동근 "꿈같은 시간이었습니다"

    ... 전했다. 2004년 신인드래프트 전체 1순위로 현대모비스에 입단한 양동근은 올해까지 17년간, 상무 복무 기간을 제외하고는 14시즌을 현대모비스 한 팀에서만 뛰었다. 챔피언결정전 우승 6회, 정규리그 최우수선수(MVP) 4회, 플레이오프 MVP 3회 모두 양동근이 프로농구 최다 기록 보유자다. 그는 이번 시즌에도 40경기에서 평균 10점, 4.6어시스트(4위), 2.7리바운드를 기록하며 다음 시즌 활약을 기대하게 했지만 전날 갑작스러운 은퇴 발표로 팬들에게 충격을 안겼다. ...

    한국경제 | 2020.04.01 17:00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