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5171-5180 / 5,36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골프] "우선 길게 쳐라" .. '스코어 향상 위한 10계명'

    ... 않는다. 또 쇼트퍼팅도 좋고 어프로치샷도 좋다. 자신만의 장기를 마련하라. 7.안될 때에는 기본으로 돌아가라 플레이중에 엉뚱한 샷이 나오면 당황하게 마련이다. 도대체 어떤 것이 잘못됐는지 파악조차 할수 없다. 샷이 갑자기 난조를 ... 초보시절 배웠던 기본을 되새겨보는 것이다. 8.적어도 30분전에 도착하라 스코어를 내겠다고 각오를 한 골퍼라면 티오프시간보다 30분~1시간전에 도착할 필요가 있다. 연습그린에서 몇개의 퍼팅연습 및 연습스윙을 한뒤 마음의 여유를 ...

    한국경제 | 1998.05.28 00:00

  • [인터뷰] 박세리 <프로골퍼>.."달라진건 없다" 다시 맹연습

    ... 분이 제 퍼팅문제를 복합적으로 지적해주었는데 효과가 있었다고 봅니다. 아버지는 특히 최종 4라운드에서는 공격적인 플레이를 하라고 덧붙이시더군요." -이번 대회 우승으로 당초 세웠던 목표나 일정이 변하는가. "목표는 변하지 않습니다. ... -퍼팅그립을 크로스핸드 그립으로 바꿨던데. "지난 2월 하와이언여자오픈이 끝나고 바꿨어요. 아시다시피 그때 커트오프에 미스했지않습니까. 쇼트퍼팅이 자꾸 왼쪽으로 빠진 것을 본 아버지의 권유로 바꿨지요. 물론 바꾼 뒤로 그 덕을 ...

    한국경제 | 1998.05.20 00:00

  • [골프계] 경기CC, 홀수별 그린피 탄력화

    .경기CC(경기도 광주군)가 플레이한 홀수에 따라 그린피를 탄력적으로 받기로 했다. 이 골프장은 지금까지 한번 티오프하면 무조건 그린피전액을 받아왔다. 그러나 4월부터는 천재지변으로 플레이한 홀수가 3개이하일 경우 전액을 돌려주고, 4~9개홀 플레이시에는 반액, 10개홀이상 플레이했을 경우에만 18홀 요금을 받는다. ( 한 국 경 제 신 문 1998년 4월 3일자 ).

    한국경제 | 1998.04.02 00:00

  • 레너드 세계랭킹 '6위' .. 1위 우즈...엘스/노먼 순

    "역전의 명수" 저스틴 레너드(미국)가 세계랭킹 6위로 껑충 뛰어 올랐다. 영국왕립골프협회는 31일 세계랭킹 11위였던 레너드가 지난주 플레이어스챔피언십 우승으로 8.59점을 얻어 6위에 올랐다고 밝혔다. 1주전 5위에 올랐던 콜린 몽고메리(영국)는 플레이어스챔피언십에서 컷오프를 통과하지 못해 7위(8.43점)로 떨어졌고 닉 프라이스(짐바브웨)는 8.79점으로 5위에 올랐다. 어니 엘스(남아공)의 추격을 받고있는 타이거 우즈(미국)는 12.71점으로 ...

    한국경제 | 1998.03.31 00:00

  • 클럽700CC, 9홀 추가라운드 제도 도입

    "18홀플레이에 미련이 남으면 클럽700CC로 가라" 클럽700CC(경기도 여주군)가 주말에 9홀 추가라운드 제도를 도입했다. 18홀플레이를 끝내고 아쉬움이 있는 골퍼들은 9홀을 추가로 돌수 있어 27홀 플레이까지 가능하게 ... 아니라 주말(공휴일 포함)에도 이 제도를 실시해 눈길을 끈다. 추가라운드를 원하는 골퍼들은 오후 4시이후 티오프하게 된다. 18홀 플레이전후 프런트에 말하면 시간을 배정해준다. 9홀 추가플레이시 요금은 18홀 요금 대비 3분의 ...

    한국경제 | 1998.03.30 00:00

  • 일요일 오전7시~10시30분 부킹 몰려 .. 골퍼들 선호 시간대

    ... 나타났다. 아시아나CC가 회원들의 부킹전화를 분석한데 따르면 일요일과 공휴일의 경우 골퍼들은 오전7시부터 10시30분까지의 티오프시간대를 집중적으로 원하는 것으로 집계됐다. 다음은 오전7시이전을 선호했으며 10시31분~12시, 12시이후 순서로 선호도가 낮았다. 일요일 부킹선호 시간대는 귀가시 교통상황과 플레이컨디션 등이 좌우하고 있음을 보여준다. 토요일은 낮12시이후가 가장 선호됐다. (한국경제신문 1998년 3월 20일자).

    한국경제 | 1998.03.19 00:00

  • [골프] 김애숙 우승 '감격' .. 다이킨레이디스 골프

    ... 국내대회에서도 우승과는 인연이 멀었다. 90년이후 일본에서만 아홉번이나 2,3위에 그쳤던 김은 그래서 "만년2위" 딱지가 붙었었다. 2라운드에서 선두와 2타차로 공동3위였던 김애숙은 이날 1언더파 71타를 치며 공동선두로 부상, 3명 플레이오프에 들어갔다. 연장 첫홀은 18번홀(파5)에서 열렸다. 김은 서드샷이 나무를 넘겨야하는 위기에 부닥쳤으나 클럽을 떠난 볼은 깃대 1.5m지점에 멈췄다. 확실한 버디찬스였다. 오가네의 8m버디퍼팅 실패를 지켜본 김은 "생애 ...

    한국경제 | 1998.03.09 00:00

  • [골프] 토머스 비요른, 정상 올라 .. 하이네켄 클래식

    "비요른은 건재하다는 것을 보여줘 기쁘다. 매스터즈대회에 초청받지 못했지만 오거스타에서 플레이를 할 수 있는 자격이 있다" 유럽투어인 하이네켄 클래식대회(총상금 92만5천달러) 정상에 오른 덴마크의 비요른(덴마크)은 우승소감을 ... 매스터즈 초청제외의 아쉬움을 달랬다. 이대회 우승으로 그는 지난주 열린 조니워커클래식에서 식중독으로 인해 커트오프를 탈락하는 수모를 말끔히 씻었다. 이날 대회의 하이라이트는 최종 18번홀(파5.4백73m). 비요른이 1타차로 ...

    한국경제 | 1998.02.02 00:00

  • [골프] 엘스 12언더파 '우승이 보인다'..조니워커클래식 2R

    ... 12언더파 1백32타로 전날 공동선두에서 단독선두가 됐다. 2위는 알렉산더 체카(28,독)로 엘스와는 3타차다. 플레이의 견고성으로 보아 이변이 없는한 엘스의 2연패가 유력시된다. 엘스는 이틀동안 버디13개를 잡고, 보기는 1라운드에서 ... 3번째 버디를 성공했다. 박남신 역시 2라운드를 72타로 마쳤다. 합계는 1오버파 1백45타로 간신히 커트오프를 통과했다. 박은 이날 플레이를 "도깨비같은 골프"라고 했다. 버디-보기-더블보기가 교차했기 때문. 더블보기 ...

    한국경제 | 1998.01.24 00:00

  • [골프] 알렉산더 체카, 9언더파로 선두..조니워커클래식 2R

    ... 선두그룹을 형성했던 선수. 94년 유럽투어에 합류한뒤 95년 3승을 올렸고, 96년에는 4개 메이저대회에서 커트오프를 통과한 견실한 선수. 이날 전반 버디 3개를 잡더니 후반에도 보기1, 버디2개를 추가했다. 현재 선두와 2~3타차를 ... 75타, 15위인 메시아이 하지메는 73타에 그쳤다. .유러피언투어와 호주투어를 겸해 열리는 이 대회에서는 슬로플레이에 대해 강력한 제재를 하고 있다. 경기위원회는 96년 강화된 골프규칙에 따라 선수들이 슬로플레이를 할 경우 ...

    한국경제 | 1998.01.23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