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5331-5340 / 8,48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설 연휴 스포츠에 푹~

    ... 모비스(창원)의 카드가 준비돼 있고 7일에는 대구에서 대구 오리온스와 전주 KCC가 맞붙는다.8일에는 2경기,9일에는 3경기,10일에는 4경기 일정이 잡혀 있어 순위표가 요동을 칠 것으로 보인다. 여자농구는 1∼3위 팀이 확정된 가운데 4강 플레이오프 한 자리를 놓고 천안 국민은행과 춘천 우리은행이 총력전을 펼친다.공교롭게도 국민은행은 8일,우리은행은 10일에 최강팀 안산 신한은행과 대결한다. 김경수 기자 ksmk@hankyung.com/연합뉴스

    한국경제 | 2008.02.05 00:00 | 김경수

  • thumbnail
    '슈퍼볼' 4일 팡파르‥ 뉴잉글랜드-뉴욕 자이언츠

    ... 있다. 이에 맞설 뉴욕 자이언츠는 공격력은 열세이나 수비 라인이 최강인 팀으로 정평나 있다. 오시 우메니오라,마이클 스트라한,저스틴 턱이 이끄는 수비진은 '색'(sack:상대 쿼터백에게 패스를 못하게 태클하는 수비) 53개를 합작,전체 16개팀 가운데 1위를 달렸다. 특히 코너백 R W 매쿼터스는 플레이오프 세 경기에서만 3개의 가로채기를 성공해 수비진을 더욱 강하게 하는 데 힘을 보탰다. 디지털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한국경제 | 2008.02.04 00:00 | dong

  • thumbnail
    여자농구 폭력 물의 김은경, '영구제명' 대신 올 시즌 출장 금지

    ... 결정했다. 여자프로농구 출범 이후 최고 중징계를 받은 김은경은 이제 올 시즌 남은 경기에 출전할 수가 없다. 연합뉴스 보도에 따르면 WKBL 이 위원장은 "여자농구에서 이런 일은 없었다"며 "일벌백계 차원에서 우리은행에 플레이오프에 진출할지 여부에 관계없이 시즌 잔여경기 출장 정지라는 중징계를 가하기로 했다"고 말했다. 논의 과정에서는 출장 정지 경기 수를 일부 경기로 제한하자는 의견과 '영구제명' 시키자는 의견이 모두 거론됐던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

    한국경제 | 2008.02.04 00:00 | saram001

  • `농구폭력' 김은경, 올 시즌 남은 경기 모두 출장 정지

    ... 오전 10시 서울 중구 태평로빌딩 사무실에서 재정위원회(위원장 이강법)를 열고 김은경에 대한 잔여경기 출장 정지와 반칙금 300만원 부과를 결정했다. 이 위원장은 "여자농구에서 이런 일은 없었다"며 "일벌백계 차원에서 우리은행에 플레이오프에 진출할지 여부에 관계없이 시즌 잔여경기 출장 정지라는 중징계를 가하기로 했다"고 말했다. 논의 과정에서는 출장 정지 경기 수를 일부 경기로 제한하자는 의견과 `영구제명' 시키자는 의견이 모두 거론됐던 것으로 알려졌다. 지금까지 ...

    한국경제 | 2008.02.04 00:00 | saram001

  • 뉴욕, 종료 39초 남기고 'V터치다운'

    ... 아메리칸 컨퍼런스 정상 뉴잉글랜드를 17-14로 누르고 극적인 드라마를 연출했다. 이로써 뉴욕은 1987년,1991년에 이어 통산 세 번째로 슈퍼볼 정상을 밟았다. 뉴욕은 정규 시즌에서 10승6패를 거둬 와일드카드로 어렵사리 플레이오프에 진출했지만 4전 전승의 파죽지세로 거함 뉴잉글랜드마저 넘어섰다. 반면 1972년 마이애미 돌핀스(17전 전승 우승) 이후 35년 만에 역대 두 번째로 전승 우승 신화에 도전했던 뉴잉글랜드는 막판 수비진 체력저하로 다 잡았던 ...

    한국경제 | 2008.02.04 00:00 | 한은구

  • 여자농구 김은경 "수연이게도 팀에도 죄송"

    ... 많이 다친데다 원래 상태가 좋지 않던 왼손 새끼손가락 인대가 끊어진 일이 있었다"며 "1일에도 수연이와 몸싸움을 벌이던 도중 지난 경기 생각이 나서 순간적으로 감정이 격해졌다"고 해명했다. 올 시즌 내내 4∼6위를 오가며 4강 플레이오프 마지막 티켓을 놓고 치열한 싸움을 벌여온 두 팀은 만날 때마 격렬한 경기를 벌여왔지만 각팀 7∼8경기를 남겨놓은 최근엔 몸싸움이 유독 심해졌다. 김은경은 경기 후 김수연에게 너무 미안해서 차마 전화도 걸지 못한 채 핸드폰 문자메시지로 ...

    연합뉴스 | 2008.02.03 00:00

  • '슈퍼볼' 4일 팡파르‥ 뉴잉글랜드-뉴욕 자이언츠

    미국프로풋볼(NFL) 챔피언 결정전인 제42회 슈퍼볼이 4일 오전 8시30분 애리조나주 글렌데일 피닉스대학 스타디움에서 막을 올린다. 1978년 정규 시즌 경기가 16게임으로 확정된 뒤 처음으로 16전 전승에 플레이오프 2승을 보태 18전 전승 행진 중인 아메리칸컨퍼런스 챔프 뉴잉글랜드 패트리어츠와 와일드카드로 올라온 내셔널 컨퍼런스 뉴욕 자이언츠 간 대결은 창과 방패의 대결로 요약된다. 2001,2003~2004년에 이어 네 번째 슈퍼볼 정상에 ...

    한국경제 | 2008.02.03 00:00 | 한은구

  • [PGA] 최경주, 이틀째 선전 … 선두 바짝 추격

    ... 머물렀지만 공동 선두 그룹(9언더파 133타)에 불과 3타 밖에 뒤지지 않아 남은 이틀 동안 충분히 따라 잡아 우승 경쟁에 뛰어들 발판을 마련했다. 무엇보다 최경주는 지금까지 다섯번 스코츠데일TPC에서 열린 대회에서 네차례나 컷오프됐던 나쁜 기억을 훌훌 털어버린 것이 반갑다. 하지만 이틀 내리 이어진 엇박자 플레이가 아쉬웠다. 1라운드 때 아이언샷이 흔들린 반면 퍼팅이 좋았던 최경주는 2라운드에서는 아이언샷이 잡히자 퍼팅이 나빠졌다. 첫날 50%에 그쳤던 ...

    연합뉴스 | 2008.02.02 00:00

  • thumbnail
    이승엽 "홈런 40개 이상 때리겠다"

    ... --임창용(야쿠르트)과 대결하게 됐는데. ▲한국에서 임창용에게 약했는데 팀의 명예를 걸고 최선을 다해 때릴 수 있도록 하겠다. 한국에서 처음 맞닥뜨렸던 것처럼 새로 임한다는 자세다. --현재 컨디션은. ▲3월 베이징올림픽 대륙별 플레이오프에 맞춰 순조롭게 컨디션을 조율 중이다. 지난해 10월에 왼손 엄지를 수술했던 것도 여기에 초점을 맞춘 것이었다. 어차피 시범 경기도 3월에 열리기에 그 때 전력을 다할 수 있도록 하겠다. 마지막이 될지 모르는 올림픽에 한국을 ...

    연합뉴스 | 2008.01.29 00:00

  • [PGA] 최경주, 컷 통과 '발등의 불' … 우즈는 선두권

    ... 51위에 머문 최경주는 컷 통과가 급선무가 됐다. 작년 대회 때 2라운드 합계 2언더파 142타를 친 선수도 컷오프됐고 2006년에는 1언더파 143타까지 컷을 통과했다. 컷오프를 피하려면 26일 남코스에서 적어도 3타는 줄여야 ... 71.68타의 북코스에 비해 2.33타가 높았다. 1라운드에서 3언더파 이상 성적을 낸 선수 20명 가운데 남코스에서 플레이한 선수는 4명 뿐이었다. 최경주는 드라이브샷이 흔들렸지만 그린 공략은 그런대로 해냈다. 페어웨이 안착률이 고작 ...

    연합뉴스 | 2008.01.25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