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5371-5380 / 8,59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잔류 전쟁'도 후끈

    ... 시즌 시즌 프리미어리그에 승격할 수 있게 됐다. 또 레스터시티와 득점없이 비겨 승점 79로 챔피언십 2위를 차지한 스토크 시티도 2008-2009 시즌 프리미어리그 승격권을 따냈다. 하지만 챔피언십 3위~6위인 헐시티와 브리스톨 시티, 크리스털 팰리스, 왓포드 등 4개 팀은 11일부터 시작하는 플레이오프를 거쳐 우승을 차지하는 한 팀만이 상위 리그로 진출할 수 있는 행운을 얻는다. (서울연합뉴스) 한상용 기자 gogo213@yna.co.kr

    연합뉴스 | 2008.05.05 00:00

  • [PGA] 첫 우승 따낸 앤서니 김은 누구

    ... 가능성을 인정받았다. 퀄리파잉스쿨을 통과해 2007년 투어 카드를 손에 쥔 앤서니는 폭발적인 장타력과 대담한 플레이를 펼쳐 팬들의 눈길을 사로 잡았다. 아마추어 시절 330야드를 가볍게 때렸던 앤서니는 페어웨이가 좁아 드라이버를 ... 바꾸느라 진통도 있었다. 첫 대회인 봅호프크라이슬러클래식에서 3위를 차지했지만 이어진 6개 대회에서 세차례나 컷오프당했고 중하위권을 오르내렸다. 하지만 무모한 공격적 플레이를 줄이고 그린 플레이가 살아나면서 버라이즌 헤리티지 준우승으로 ...

    연합뉴스 | 2008.05.05 00:00

  • 동부, 프로농구 통합 우승

    ... 마무리지었다. 4승1패로 승부를 끝낸 동부는 TG 삼보 시절을 포함해 통산 세 번째이자 2005년 이후 3년 만에 챔피언 트로피를 들어올리며 상금 1억원을 받았다. 김주성은 통산 두 번째 챔피언결정전 최우수선수로 선정됐다. 삼성은 4강 플레이오프에서 강호 전주 KCC를 꺾고 결승에 오르는 이변을 일으켰지만 동부의 벽을 넘지는 못했다. 1쿼터에서 삼성이 턴오버를 잇따라 범하는 사이 동부는 쉽게 주도권을 잡았다. 삼성이 3점슛 4개를 던져 1개만 들어간 데다 턴오버가 6개나 ...

    한국경제 | 2008.04.25 00:00 | 한은구

  • '종이호랑이'로 전락한 K-리그

    ...다 훨씬 높은 승률이다. 하지만 올해 K-리그 두 팀 합계 성적은 2승2무4패로 5할 승률도 건지지 못했다. 포항과 전남 두 팀의 챔피언스리그 부진은 시즌 시작 전부터 어느 정도 예견됐다. 지난 해 K-리그 정규리그 5위로 플레이오프에 진출해 챔피언까지 오른 포항은 이번 시즌을 앞두고 주전 대부분이 교체돼 조직력이 작년만큼 못하다는 지적을 받아 왔다. 허정무 감독이 국가대표팀 사령탑으로 불려 가면서 박항서 감독이 대신 지휘봉을 잡은 전남도 핵심 멤버들의 줄 ...

    연합뉴스 | 2008.04.24 00:00

  • 풀럼, 강등 위기…웨스트브롬은 승격 유력

    ... 스토크시티(승점 75)와 2점 차로 1위 자리를 지켰다. 특히 3위 훌시티(승점 72)와는 5점 차로 벌어져 프리미어리그 직행에 더욱 힘이 실리고 있다. 챔피언십에서는 1, 2위 팀이 다음 시즌 프리미어리그에 직행하고, 3∼6위 팀은 플레이오프를 치러 남은 한 장의 프리미어리그행 티켓의 주인을 가린다. 김두현은 이날까지 7경기 연속 결장했지만 다음 시즌 웨스트브롬에 잔류하고, 팀이 승격하면 한국 선수로는 박지성(맨체스터 유나이티드), 이영표(토트넘), 설기현, 이동국(미들즈브러)에 ...

    연합뉴스 | 2008.04.20 00:00

  • thumbnail
    고맙데이! 검은 갈매기 '野都부산' 경제도 신났다

    ... 수치다. 로이스터 감독의 사인이 들어간 '로이스터 용품'은 없어서 못 팔 정도다. 홈 개막전부터 판매한 '로이스터 감독 바람막이 점퍼' 1000장(판매가 4만8000원)은 사흘 만에 동이 나 추가 제작에 들어간 상태. 4강 플레이오프 진출을 바라는 팬들의 열망은 관련 금융상품 출시로 이어지고 있다. 롯데와 부산은행이 지난 1일 출시한 '가을야구 정기예금'은 17일 현재 1000억원어치나 팔렸다. 이 상품은 롯데가 포스트 시즌에 진출하면 연 5.6% 확정 금리에다 ...

    한국경제 | 2008.04.18 00:00 | 사회부

  • 정몽준 회장, 올림픽 조추첨식 참석

    ... 대한축구협회장 겸 국제축구연맹(FIFA) 부회장이 2008 베이징올림픽 본선 조 추첨 행사에 참석하기 위해 19일 오전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출국한다. FIFA 올림픽 조직위원장을 겸하고 있는 정 회장은 19일 오후 8시45분 여자 올림픽 플레이오프 브라질-가나전을 관전하고 20일 오후 8시 베이징 레전트호텔에서 열리는 본선 조 추첨 행사에 참석한 뒤 21일 귀국한다. 조 추첨 행사에는 올림픽 대표팀을 이끌고 있는 박성화 감독과 홍명보 코치도 동행한다. 한편 올림픽 본선에는 한국과 ...

    연합뉴스 | 2008.04.17 00:00

  • LA레이커스 서부컨퍼런스 정상…NBA 20일부터 플레이오프

    ... 서부컨퍼런스 정규리그에서 우승했다. 레이커스는 16일(한국시간) 캘리포니아주 로스앤젤레스 스테이플스센터에서 열린 2007~2008 NBA 정규리그 새크라멘토 킹스와의 경기에서 124-101로 이겨 57승25패,서부컨퍼런스 1위로 정규리그를 마쳤다. 레이커스는 정규리그 8위가 유력한 댈러스 매버릭스 또는 덴버 너기츠와 플레이오프 1회전을 치르게 됐다. 2007~2008시즌 NBA 정규리그는 20일 플레이오프에 들어간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08.04.16 00:00 | 김경수

  • 이천수 복귀 불발…페예노르트, 강등권팀에 덜미

    ...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진출 꿈을 이어간 페예노르트는 20일 로다 JC와 정규리그 최종전을 치른다. 네덜란드 리그에서 1위는 다음 시즌 챔피언스리그 출전 자격을 얻고, 2∼5위 팀이 나머지 한 장의 티켓을 놓고 플레이오프를 갖는다. 한편 러시아 프로축구 무대에서 한국 선수 간 맞대결도 무산됐다. 올해 러시아 무대로 진출한 수비수 오범석(사마라FC)은 상트페테르부르크의 페르토프스키 스타디움에서 열린 제니트 상트 페테르부르크와 정규리그 5라운드 ...

    연합뉴스 | 2008.04.14 00:00

  • [마스터스골프] 이멜만, 와이어투와이어 우승은 아냐

    ... 벼락 스타로 등장했다. 특히 이멜만은 이번 대회에서 최다 출장기록(51회)을 세운 고국 남아공의 대선배 개리 플레이어와 각별한 인연으로 화제가 됐다. 세차례 마스터스 챔피언이었던 72세 플레이어는 이멜만이 미국에 진출하도록 이끈 ... 보답했다. 넉달 전 횡격막 종양 제거수술을 받고 투어에 복귀하느라 이멜만은 또 올해 8개 대회에서 네차차례나 컷오프되고 한 번도 '톱 10'에 들지 못했지만 최고 대회에서 정상에 오르는 극적인 반전을 누렸다. 우승 상금 135만 ...

    연합뉴스 | 2008.04.14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