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87651-87660 / 91,00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국제II면톱] 일본 히타치-샤프, 가전부문 제휴

    ... 덜기 위해 이같은 제휴를 맺기로 했다. 샤프는 이 제휴를 통해 밥솥등 소형 가전분야의 저가품을 히타치에 우선적 으로 공급할 예정이다. 히타치는 7천여 계열판매점을 통해 디지털비디오카메라(DVC) 휴대형 미니디스크(MD)플레이어와 같은 샤프제품을 판매한다. 또 샤프는 기존의 "자울스"개발 과정에서 축적한 노하우를, 히타치는 반도체관련기술을 각각 제공, PC와 휴대전화 디스플레이등을 하나로 묶은 차세대 PDA를 공동 개발하기로 했다. 양사는 이와함께 ...

    한국경제 | 1999.11.19 00:00

  • [골프] 최경주 '기분좋은 출발' .. Q스쿨 최종전 첫날 5위

    ... 추가했다. 5번홀(파5)에서는 2백50야드 스푼세컨드샷이 벙커에 빠졌으나 벙커샷을 홀 30cm에 붙여 이글성 버디를 잡았다. 대회코스에는 시간이 흐를수록 바람이 강해지는 양상을 보였다. 최는 후반들어 평소보다 한클럽 길게 잡고 플레이했다. 최는 18일밤 11시21분(현지시간 아침 9시21분) 골드코스 1번홀에서 2라운드를 시작했다. 1라운드와 비교해 상대적으로 늦은 시간이라 바람이 변수로 작용할듯하다. 최는 1라운드를 마친뒤 가진 전화인터뷰에서 "좋은 출발이다. ...

    한국경제 | 1999.11.18 00:00

  • [우리들의 골프일기] '순도 100%의 퍼블릭코스 골퍼들'

    ... 마음으로 희생할 수 있다" 바로 이 점에서 퍼블릭코스의 열기는 회원제골프장과 비할바 아니었다. 그야말로 골프 한가지만을 생각하는, 순도 1백%의 열망으로 똘똘 뭉친 사람들이 오는 곳이다. 나는 그날 퍼블릭코스에서 더 기분좋게 플레이할 수 있는 몇가지 방법을 느꼈다. 우선 한팀으로 짜여진 동반자에게 흔들리지 말아야 한다는 점이다. 그날 나와 함께 간 예쁜 레슨프로를 의식해서인지 우리와 한팀이 된 두명의 남성골퍼들은 쳤다하면 미스샷 투성이었다. 캐디언니는 ...

    한국경제 | 1999.11.18 00:00

  • [브레이킹 90] 임팩트후 오른손이 왼손위로..'굿 드라이빙'

    한 라운드 18홀중 14개홀의 플레이는 드라이버샷에서 시작된다. 시작이 좋으면 여유가 생긴다. 여유가 있으면 90대를 치는 골퍼도 파를 생각할수 있고 꿈에 그리던 80대도 그릴수 있다. 세계적 교습가 4명이 "드라이버샷을 잘 날릴수 있는 길"을 안내한다. 존 거링 :"샬로 플레인"의 스윙궤도가 필요하다. 클럽헤드가 위아래로 움직이는 것이 아니라 스윙내내 골퍼의 몸을 감싸고 돌아야 한다. 이같은 스윙평면을 내기 위해서 나는 "티를 자르라"고 ...

    한국경제 | 1999.11.17 00:00

  • [손영준의 골프백과] 미국 PGA 이야기 (7)

    ... 골프사의 황금기로서 이름을 떨친 사람이 많이 나왔다. 그 중 한명이 미국 골프의 위상을 드높이고 정말 화려한 골프인생을 산 뉴욕태생의 월터 하겐(Walter Hagen 1892~1969)이란 골퍼였다. 당시 그는 매치플레이 경기에서는 세계최고의 권위자였다. 하겐의 스윙은 그리 훌륭하지는 않았다. 그러나 상상도 할 수 없는 나쁜 상황에서도 기가 막힌 샷을 구사, 버디퍼팅을 성공함으로써 한번도 페어웨이를 벗어나지 않은 선수를 이기는 일이 비일비재했다. ...

    한국경제 | 1999.11.16 00:00

  • 남자골프 '우리도 있다' .. 최경주, 17일 Q스쿨 최종전 등

    ... 잇따라 출전한다. 최대의 관심을 모으고 있는 선수는 최경주(29). 최는 17~22일(현지시간) 미국 플로리다주 마이애미의 도랄리조트에서 열리는 99미국PGA 퀄리파잉토너먼트(Q스쿨) 최종전에 출전한다. 6일동안 1백8홀 스트로크플레이를 펼쳐 상위 35명에게 내년도 미PGA투어 풀시드를 부여한다. 최가 한국인 최초의 미PGA투어 멤버가 될수 있을지가 관심거리다. 강욱순(33)과 김완태(37)는 18~21일 말레이시아 콸라룸프르의 마인즈리조트에서 열리는 월드컵골프대회에 ...

    한국경제 | 1999.11.16 00:00

  • 캐리 웹, "타이거 우즈 대신 날 좀 보소"..매스컴 관심뺏겨

    ... 초점이 되는 것은 당연 하다"고 말했다. 전문가들은 웹의 성과가 결코 우즈에게 뒤지지 않는 것으로 평가한다. 웹은 지난 4년여동안 미LPGA투어에서 15승을 기록했고 베어트로피는 두번 (97,99년)이나 받았다. 더욱이 플레이 기복이 없다는 점에선 우즈를 능가할 정도다. 웹은 투어생활중 98개 경기에 출전, 3차례 연속 톱10 밖으로 밀려난 적은 한번도 없었다. 웹은 이같은 기록을 바탕으로 내년엔 "우즈극복" 신화를 창조할 것을 다짐하고 있다. ( ...

    한국경제 | 1999.11.16 00:00

  • 최경주, 미국 PGA 투어가 보인다 .. 17~22일 Q스쿨 최종전

    ... 말에서 그 효과를 짐작할수 있다. 최는 이번 테스트에서 캐디 케이시 호흡을 맞추게된다 케이시(Cayce.42)는 캐디경력은 15년이다. 페인 스튜어트, 샌디 라일의 백을 멨고 최근 6년간은 퍼지 젤러와 함께 일했다. 최경주의 플레이를 보고 "톱10의 실력"이라고 칭찬했다고 한다. 최도 "지금까지 겪어본 캐디와는 완전히 수준이 다르다"고 밝혔다. 스쿨 최종전에는 1백65명이 출전한다. 이중 상위 35명(타이 포함)에게 2000년 풀시드를 준다. 최근 5년간 ...

    한국경제 | 1999.11.15 00:00

  • [박세리, '페이지넷투어 챔피언십 우승'] '일문일답'

    ... 부진했는데 이제 속이 후련하다"며 이같이 말했다. -우승 소감은. "정말 기쁘다. 한국에 갔을 때 시합을 잘 하지 못해 팬들에게 죄송하고 아쉬움이 컸다. 이번 우승으로 보상이 됐으면 한다. 이번 대회에선 과감하고 공격적으로 플레이한게 주효했다" -3라운드에서 부진했는데. "드라이버샷 때문이었다. 한국에 계신 아버지와 통화하며 샷의 문제점을 물어봤고 연습장에서 샷을 가다듬었다. 드라이버샷 연습을 많이 했는데 오늘도 전반전에는 크게 나아지지 않다가 후반들어 ...

    한국경제 | 1999.11.15 00:00

  • [C&C-테크놀로지] '포스트PC' 관심집중..미국 99추계 컴덱스

    ... MS는 휴대형 인터넷 접속기기 "MSN 웹 컴패니언"을 내놨다. 이 제품을 통해 PC는 물론 "포스트 PC"시대의 주도권도 MS에 있다는 점을 널리 알린다는 계획이다. 소니에서는 이데이 노부유키회장이 직접 나서 차세대 게임기 "플레이스테이션II" 홍보를 펼친다. 플레이스테이션II는 소니의 차세대 홈 네트워킹 사업의 핵심 제품으로 TV에 연결해 인터넷을 검색하고 전자우편을 주고받을 수 있다. 리눅스 진영의 활발한 움직임도 이번 컴덱스에서 눈에 띄는 현상이다. ...

    한국경제 | 1999.11.15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