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21-130 / 87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폭염속 해수욕장 막바지 피서인파…백사장서 마스크 벗는 모습도

    ... 무더위속 구슬땀…자원봉사 손길도 코로나 걱정에 난감 광복절 연휴 마지막 날인 17일 전국 해수욕장과 계곡 등 유명 피서지에 막바지 피서 인파가 몰렸다. 54일 이어진 역대 최장기간 장마가 끝난 뒤 찾아온 폭염 속에 피서객들은 작열하는 ... 무엇보다 전국 지자체들은 수도권 교회를 중심으로 시작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n차 전파'가 피서지와 수해복구 현장을 통해 재확산될 수 있다는 위기감에 노심초사하는 모습이다. ◇ '푹푹 찌는 폭염' 동해안·부산·제주 ...

    한국경제 | 2020.08.17 16:46 | YONHAP

  • thumbnail
    광복절 연휴 마지막 날 불볕더위에 해운대 10만명 몰려

    닷새째 폭염경보가 이어지는 가운데 부산 해수욕장은 더위를 피해 바닷가를 찾은 사람들로 북적였다. 광복절 연휴 마지막 날인 17일 오후 부산 해운대해수욕장에는 10만명의 인파가 몰렸다. 광안리와 송정, 송도, 일광 해수욕장 등에도 수만명이 몰려 즐거운 휴일을 보냈다. 피서객은 맨발로 바닷물을 적시고, 바다로 뛰어들며 물놀이를 즐겼다. 튜브를 탄 사람들은 바다 위를 둥둥 떠다니며 여유로운 휴일 오후를 즐기는 모습이었다. 백사장에 설치된 파라솔은 ...

    한국경제 | 2020.08.17 15:49 | YONHAP

  • thumbnail
    코로나 확산하는데…부산 올여름 최대 86만 피서 인파

    ... 입장 안 됩니다. " 광복절 연휴 이틀째인 16일 부산 해운대해수욕장에는 올해 들어 가장 많은 26만7천명의 피서 인파가 몰렸다. 이날 부산 7개 공설 해수욕장에는 올해 최대 인파인 86만명이 찾았다. 광안리 21만6천명, ... 4만6천명, 일광 1만6천명, 임랑 1만5천명이 방문했다. 이날 낮 최고기온은 33도. 마스크를 쓰고 백사장을 다니는 피서객들은 숨이 막힐 지경이었다. 해운대구 단속반은 해수욕장으로 입장하는 피서객 중 마스크를 착용하지 않은 사람들에게 ...

    한국경제 | 2020.08.16 18:18 | YONHAP

  • thumbnail
    "드디어 장마 끝!" 전국 해수욕장·계곡 인파로 '북적'

    ... 장수 와룡휴양림 등 입장객 절반으로 축소·단체입장 금지하기도 54일째 이어진 역대 최장기간 중부지방 장마가 끝나고 모처럼 화창한 날씨를 보인 16일 전국 대부분 지역에 폭염특보가 발효되면서 해수욕장과 계곡 등 유명 피서지에는 더위를 피하려는 나들이객들로 북적였다. 서울과 경기지역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집단감염 여파로 방역수칙이 보다 강화됐지만, 피서객들은 큰 혼란 없이 마스크 착용 등 수칙을 준수하며 휴일을 즐겼다. 폭염경보가 ...

    한국경제 | 2020.08.16 16:01 | YONHAP

  • thumbnail
    광복절 반짝 연휴 호우·불볕더위에 전국 피서지 대조

    경기·강원 비 오는 날씨로 한산, 무더위 충청·영호남 등 피서객 '북적' 광복절인 15일 사흘간의 '반짝 연휴'가 시작되는 첫날이었지만 경기 등 수도권과 강원지역은 빗줄기가 ... 몰려 수도권 및 강원지방과 대조적인 모습을 보였다. 속리산 국립공원과 제주 한라산, 완주 동산계곡 등에도 많은 인파가 몰렸다. 대구·경북은 이날 35도를 넘나드는 무더운 날씨를 보이기도 했다. 충북에서는 긴 장맛비로 ...

    한국경제 | 2020.08.15 15:04 | YONHAP

  • thumbnail
    남부 폭우로 물난리 속출…전국 해수욕장·유원지 '한산'

    ... 감상했다. 강원 경포와 속초 등 동해안 주요 해변은 너울성 파도로 안전사고 위험이 높아 해수욕이 금지된 가운데 피서객들이 바닷물에 발을 담그거나 해변을 거닐며 아쉬움을 달랬다. 인천 왕산 해수욕장과 을왕리 해수욕장도 한산했다. ... 등산객들이 눈에 띄었지만 평소에 비해 많지 않았다. 울산은 전날부터 온종일 내린 비로 해수욕장과 몽돌 해변 등 주요 피서지에 인적이 끊겼고 주말마다 인파로 북적였던 울산대공원과 태화강 국가 정원도 행락객을 볼 수 없었다. 옛 대통령 ...

    한국경제 | 2020.08.08 15:53 | YONHAP

  • thumbnail
    [르포] 방역수칙 안 지키는 해운대해수욕장 주변…구남로 '무방비'

    부산에 폭염경보가 발효 중인 2일 저녁, 전국에서 피서객들이 몰려든 부산 해운대구 해운대해수욕장 안팎의 모습은 전혀 달랐다. 백사장이 있는 해수욕장 안에서는 방역수칙이 비교적 잘 준수됐고 단속과 계도도 이뤄졌지만, 그 바로 바깥에 ... 숙박업소나 음식점 등 실내에 있던 사람들이 본격적으로 거리와 해변으로 몰려나왔다. 해변의 백사장은 마스크를 착용한 인파로 가득했다. 해수욕장 입구에서 안내판을 든 채 계도활동을 벌인 지역 주민 단체 관계자는 "마스크를 쓰지 않고 들어오려다가도 ...

    한국경제 | 2020.08.02 22:24 | YONHAP

  • thumbnail
    휴가철 중부권 집중호우로 '한산'…불볕더위 영남·제주 '북적'

    ... 찾았다"며 "아이들이라도 좋아해서 다행"이라고 말했다. 지난달 1일 개장한 포항 칠포해수욕장에는 이날 개장 후 최대 인파가 몰렸다. 긴 장마로 발길이 뜸했던 칠포해수욕장에는 주차장에만 500여대가 넘는 차량이 몰리며 빈자리를 찾기 힘들었다. ... 접어들었지만 코로나19 확산 우려 때문인지 해운대와 광안리, 송정 등 부산지역 해수욕장은 예년에 비해 다소 한산했다. 피서객들은 대부분 마스크를 착용하는 등 방역 수칙을 잘 준수했지만, 마스크를 쓰지 않은 사람들도 간간이 눈에 띄었다. ...

    한국경제 | 2020.08.01 18:04 | YONHAP

  • thumbnail
    [사진톡톡] 아무튼 '여름 휴가철' 입니다.

    ... 풍경입니다. 해운대 해수욕장, 한강공원 수영장 등 물이 있는 곳이라면 어디든 '콩나물시루'를 연상케 할 만큼 인파가 몰립니다. 다만 올해는 기억에서만 꺼내 보아야 할 풍경입니다. 서울시 한강사업본부는 올여름 한강공원 수영장과 ... 예약제 시행까지 코로나19는 수십년간 한결같이 낭만만 가득했던 여름 해변 풍경까지도 단숨에 바꾸어놓았습니다. 인파가 붐비는 피서지를 찾기 꺼리는 피서객들은 이름도 낯선 작은 해변, 주소도 알기 어려운 숨은 피서지를 찾아 나서며 ...

    한국경제 | 2020.08.01 06:30 | YONHAP

  • thumbnail
    '추억만 남겨주세요'…버려진 양심에 청정 계곡 '멍투성이'

    ... 툇골 일원. 보기만 해도 시원한 여울물이 흐르는 청정 계곡 옆으로 고개를 조금 돌리자 금세 눈살이 찌푸려졌다. 피서객들이 버린 '양심'에 계곡 곳곳이 멍들어 있었기 때문이다. 빗방울에 젖은 상자를 치우자 드러난 쓰레기 더미에는 ... 무단투기를 낳고, 곧 또 다른 양심이 버려지는 악순환이 반복되는듯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로 인파가 붐비는 피서지 찾기를 꺼리고, 한적하면서도 맑은 자연을 느낄 수 있는 계곡이 인기를 끌고 있으나 시민의식은 '제자리걸음'하고 ...

    한국경제 | 2020.07.28 07:00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