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31-140 / 87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피서객 작년의 반 토막"…코로나·장마에 강원 동해안 '울상'(종합)

    작년 115만명 절반인 55만명 찾아…주말마다 비 내려 '개점 휴업' "피서객이 작년의 반 토막입니다. 코로나19 사태로 너무 많이 와도 걱정이었는데 정작 너무 없으니 참 난감하네요. " 피서철까지 이어진 코로나19 사태의 ... 이어진 장맛비와 궂은 날씨가 가장 큰 원인으로 지목된다. 여기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로 인파가 붐비는 동해안 주요 해수욕장을 찾기를 꺼리는 심리도 작용한 것으로 보인다. 올해 동해안 해수욕장은 코로나 여파로 ...

    한국경제 | 2020.07.26 16:14 | YONHAP

  • thumbnail
    장마 속 '반짝 맑음'…해수욕장·관광지 인파 북적

    ... 구슬땀 7월 마지막 휴일인 26일 장마 속 간만에 펼쳐진 맑은 날씨 속에 전국의 유명 해수욕장과 관광지는 많은 피서객으로 붐볐다. 피서객들은 관광지에서도 대부분 마스크를 쓰고 다니며 현지 방역수칙에 따르는 등 코로나19 감염 차단에 ... 올레길을 걸으며 코로나19로 인해 지친 마음을 달랬다. 협재해수욕장과 함덕해수욕장 등 제주 주요 해수욕장에도 피서객 발길이 이어졌다. 방문 예약제를 시범 중인 전남지역 해수욕장들은 인파로 크게 붐비지는 않았지만, 여름 바캉스 ...

    한국경제 | 2020.07.26 15:01 | YONHAP

  • thumbnail
    "피서객 작년의 반 토막"…코로나·장마에 강원 동해안 '울상'

    작년 115만명의 절반인 55만명 찾아…주말마다 비 내려 '개점 휴업' "피서객이 작년의 반 토막입니다. 코로나19 사태로 너무 많이 와도 걱정이었는데 정작 너무 없으니 참 난감하네요. " 피서철까지 이어진 코로나19 사태의 ... 내리거나 궂은 날씨가 이어진 것이 가장 큰 원인으로 분석된다. 여기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로 인파가 붐비는 동해안 주요 해수욕장을 찾기를 꺼리는 심리도 작용한 것으로 보인다. 폭우가 쏟아진 지난 25일 하루 동안 ...

    한국경제 | 2020.07.26 12:11 | YONHAP

  • thumbnail
    [르포] "벌금이 300만원? 무시무시하네!" NO마스크·야간취식 단속 첫날

    ... 해운대·송정·광안리·다대포·송도 등 5개 해수욕장 대상 "마스크 쓰고, 간격 띄워요" 거듭된 요청, 무시하는 피서객도 있어 일부 피서객 "혼술·혼밥만 하라고? 거리도 줄자로 잴거냐" 항의하기도 "해수욕장 내 2인 이상 음주·취식 ... 잇따를 수도 있어 보였다. 단속반 관계자는 "해외로 휴가를 가는 게 사실상 불가능한 상황에서 현재보다 더 많은 인파가 몰릴 것으로 예상된다"며 "만취한 방문객과 실랑이가 가장 우려된다"고 말했다. 마침 해수욕장 산책로를 걷던 중년 ...

    한국경제 | 2020.07.26 08:49 | YONHAP

  • thumbnail
    유명 해수욕장 아니라도 좋아…코로나 시대 속 '작은 피서' 인기

    캠핑 열풍 맞물려 작은 해변서 거리두기 텐트 피서족 늘어 숨은 피서지도 인기…어린 자녀 둔 가정은 홈캉스 선택하기도 "유명 해수욕장이 아니라도 피서에는 충분하네요. 경포에서 차로 30분 떨어진 작은 해변에서 가족과 행복한 ... 아들과 경포, 속초 등 유명 해수욕장을 즐겨 찾았다. 하지만 올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로 인파가 붐비는 피서지를 찾기 꺼려졌다. 가족과 함께 올해 피서지를 찾던 중 동해안의 작은 해변들이 눈에 들어왔고 캠핑을 ...

    한국경제 | 2020.07.23 13:58 | YONHAP

  • thumbnail
    "오는 건 좋은데" 피서철 방역 골머리…전국 지자체들 '냉가슴'

    "안 와도 걱정, 많이 와도 고민"…일부 해수욕장은 개장 포기 여름 피서객 분산 전략·손목밴드 착용·야간엔 치맥 못 먹어 "오라고 할 수도 없고 그렇다고 오지 말라고 할 수도 없고 아주 난감한 상황입니다. " 해마다 여름 ... 분산 전략·물놀이 자제 계도 제주도는 관광객이 일부 지역에 너무 몰리지 않도록 분산전략을 쓰고 있다. 많은 인파가 주요 관광지에 집중되다 보면 코로나19 감염에 노출될 가능성과 전파 범위가 크기 때문이다. 이에 따라 소위 핫플레이스 ...

    한국경제 | 2020.07.19 08:01 | YONHAP

  • thumbnail
    "더위 피하자" 해수욕장에 인파…마스크 착용 양호

    일부 마스크 미착용 피서객에 계도…서퍼들은 거의 안 써 국립공원·유명 관광지에도 나들이객들로 북적 7월 셋째 주말인 18일 전국 주요 해수욕장과 관광지에는 더위를 피하려는 사람들이 몰렸다. 피서객들은 대체로 마스크를 잘 쓰는 ... 없어 걱정"이라고 말했다. 동해안 해수욕장 80여 곳과 인천 해수욕장 9곳, 제주와 충남지역 주요 해수욕장에도 피서 인파가 몰려 한여름 분위기가 연출됐지만, 발열 체크, 명부 작성, 차양 시설 2m 간격 두기 등 대체로 방역수칙이 ...

    한국경제 | 2020.07.18 15:12 | YONHAP

  • thumbnail
    `공적 마스크' 폐지 첫날, 정총리 “마스크 매점매석 엄정 단속”

    ... 정 총리는 “최근 며칠 사이 주한미군에서 확진자가 계속 발생하고 있어 걱정”이라며 “국방부와 방역당국은 주한미군 측과 긴밀히 협의해 방역 강화대책을 조속히 마련해달라”고 주문했다. 정 총리는 해수욕장과 물놀이장 등 휴가철 인파가 몰리는 피서지 방역 관리 방안에 빈틈이 많다고 지적하며 방역실태 재점검과 장마피해 방지책 마련을 함께 지시했다. 정세균 총리 중대본 회의 주재 (사진=연합뉴스) 이호규기자 donnie@wowtv.co.kr 한국경제TV 핫뉴스 ...

    한국경제TV | 2020.07.12 16:34

  • thumbnail
    정총리 "마스크 매점매석 더 엄정하게 단속"

    ... 안정화에 따라 137일만인 이날부로 폐지했다. 또 정 총리는 "최근 며칠 사이 주한미군에서 확진자가 계속 발생하고 있어 걱정"이라며 "국방부와 방역당국은 주한미군 측과 긴밀히 협의해 방역 강화대책을 조속히 마련해달라"고 주문했다. 아울러 정 총리는 해수욕장과 물놀이장 등 휴가철 인파가 몰리는 피서지 방역 관리 방안에 빈틈이 많다고 지적하며 방역실태 재점검과 장마피해 방지책 마련을 함께 지시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7.12 15:31 | YONHAP

  • thumbnail
    흐리고 비 내리는 휴일 해수욕장·관광지 한산…카페서 여유

    ... 해수욕장, 풍랑특보에 입욕 제한 강원 동해안 4개 시·군 해수욕장은 개장한 뒤 첫 주말을 맞았으나 풍랑 특보에 피서객 입욕을 통제했다. 해변을 찾은 관광객들은 바닷속으로 몸을 던지지 못하고 거센 파도를 바라보는 것으로 아쉬움을 ... 해수욕장과 변산해수욕장 등에는 우산을 쓰고 해변을 걷는 이들의 모습만 간혹 보였다. ◇ 해운대·광안리 해수욕장, 비로 피서객 찾아보기 힘들 정도 경남은 장맛비로 야외 활동 인파가 많지 않았다. 오후 1시 기준 통영 케이블카는 900여명, ...

    한국경제 | 2020.07.12 15:04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