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81-190 / 83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휴가철 고속도로 난폭운전 암행순찰차·드론으로 잡는다

    (서울=연합뉴스) 임기창 기자=여름 휴가철 고속도로에서 벌어지는 과속·난폭운전 등 위험 행위를 막고자 암행순찰차와 드론이 집중적으로 투입된다. 경찰청은 피서 인파 등으로 교통량 집중이 예상되는 1∼4일 전국 주요 고속도로 구간에서 암행순찰차와 드론을 특별 운용한다고 1일 밝혔다. 경찰은 이 기간 영동·서울-양양·경부·서해안고속도로 등 교통량이 집중되는 고속도로에 암행순찰차 4대가량을 1개 조로 묶은 '번개팀'과 드론을 투입, 난폭·보복운전 등 사고 ...

    오토타임즈 | 2018.08.01 12:33

  • thumbnail
    J 트러스트 그룹, 부산 해운대서 'JT 파라솔 고객 감사 이벤트' 실시

    ... 트러스트 그룹 관계자는 "이번 고객 이벤트는 J 트러스트 그룹의 계열사 JT저축은행의 중금리 신용대출 상품 '파라솔' 상품명을 고안해 마련된 행사로 JT저축은행과 JT친애저축은행의 브랜드 인지도를 높이고자 국내 최대 피서 인파가 모이는 부산 해운대에서 진행하게 됐다"며 "다양한 이벤트와 혜택을 준비한 만큼 해운대에서 여름 휴가를 즐기는 고객 분들이 잠시나마 힐링을 느낄 수 있는 시간이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이번 ...

    한국경제 | 2018.08.01 10:10 | 김은지

  • thumbnail
    "더위야 가라"…바다로·계곡으로·물 축제장으로 '피서 절정'

    ... 오르내리는 폭염 속에서 많은 시민이 물을 찾아 가마솥더위를 탈출했다. 방학과 직장인의 휴가가 본격적으로 시작돼 피서가 절정을 이룬 가운데 전국 해수욕장과 계곡, 관광지 등에는 피서객이 인산인해를 이뤘다. 전국 곳곳에서 열린 시원한 ... 진하해수욕장, 전북 변산반도 내 변산, 격포 해수욕장과 군산시 선유도해수욕장 등 전국 주요 해수욕장에도 수많은 피서객이 찾아 바닷물에 몸을 담그거나 파라솔 밑에서 더위를 식혔다. 물을 주제로 한여름 축제장도 피서 인파가 넘쳐났다. ...

    한국경제 | 2018.07.28 15:24 | YONHAP

  • thumbnail
    대구 아침 최저기온 28.6도… 1907년 관측시작 이후 최고

    포항과 함께 15일째 열대야…도심공원 등 밤피서 행렬 대구의 27일 아침 최저기온이 28.6도로 기상 관측 이후 최고를 기록했다. 대구기상지청에 따르면 이날 아침 최저기온은 대구 28.6도를 비롯해 포항 27.6도, ... 디아크 주변, 팔공산 등지에는 더위를 피하려는 시민이 몰렸다. 칠포, 월포 등 경북 동해안 해수욕장 등에도 밤 피서 인파가 줄을 이었다. 기상청은 이날 대구와 경북 낮 기온이 32∼37도를 기록할 것으로 전망했다. 지역별 ...

    한국경제 | 2018.07.27 07:54 | YONHAP

  • thumbnail
    문대통령 "특별재난수준 폭염대책 필요, 전력계획 소상히 밝히라"

    ... 관계부처는 이달 초 국가관광전략회의가 발표한 지역관광 활성화 방안이 가시적 성과로 이어지도록 속도를 내달라"라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이와 함께 "국민이 안전하게 휴가를 즐길 수 있도록 안전관리에 만전을 기해달라"라며 "휴양지 안전시설과 사고 취약지역 구급체계 등을 점검하고, 인파가 몰리는 해수욕장과 피서지, 고속도로 휴게소 등에서 불법촬영에 강력한 단속 대책을 세워달라"라고 강조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18.07.24 11:20 | YONHAP

  • thumbnail
    이름값 한 '대서' 폭염 맹위… 경산 하양 39.9도

    ... 나타나는 곳도 늘어날 전망"이라고 말했다. 연일 계속되는 폭염은 여름철 휴가지 풍경도 바꿔놓았다. 강릉, 삼척, 속초 등 피서객으로 북새통을 이뤄야 할 강원 동해안 해수욕장은 대낮에 텅텅 비는 기현상이 벌어지고 있다. 폭염경보 속에 발바닥이 뜨거울 정도로 백사장이 달아오르면서 대낮 해수욕을 즐기는 인파가 사라진 것이다. 대신 해가 저물고 밤이 되면 시원한 바닷바람에 몸을 식히려는 피서객이 몰려나와 불야성을 이루고 있다. 외출을 자제하고 ...

    한국경제 | 2018.07.23 16:30 | YONHAP

  • thumbnail
    서울 38도, 24년 만에 최고폭염…7월 기온 역대 3번째

    ... 5번째…홍천 38.2도 전국 최고 기록적 폭염에 도심 한산…수영장·실내에 피서 인파 몰려 22일 서울의 낮 최고기온이 올해 들어 가장 높은 38도까지 치솟았다. 7월 기온으로는 1994년 ... 주의를 당부했다. 기록적인 폭염 속에 서울 도심은 평소보다 한산했고, 더위를 피할 수 있는 실내나 수영장 등에 인파가 몰렸다. 이날 낮 서울 남대문 일대는 평소 주말과 달리 시민의 발걸음이 뜸해 아지랑이만 가득 피어올랐다. 반면 ...

    한국경제 | 2018.07.22 17:08 | YONHAP

  • thumbnail
    "찜통더위 피하자"…전국 해수욕장·계곡·축제장 '북적'

    전국 대부분 지역에 폭염경보가 내려진 22일 피서객들은 바다와 계곡을 찾아 시원한 물에 몸을 담그며 더위를 식혔다. 최고 기온이 35도를 넘나드는 찜통더위 속에서도 여름 축제장에는 다양한 체험을 즐기며 더위를 잊으려는 방문객들로 넘쳐났다. 국립공원 변산반도에 있는 변산, 격포, 고사포 해수욕장에는 이날 하루 2만여명의 인파가 몰려 모터보트 등을 타며 더위를 날렸다. 포항 영일대해수욕장에는 전날 2천600여명에 이어 이날도 2천명이 넘는 찾는 ...

    한국경제 | 2018.07.22 14:47 | YONHAP

  • thumbnail
    삼척 신기 38도… 찜통더위 피해 바다·계곡에 '풍덩'

    ... 7월 최고기온 경신 강원 전역에 폭염 경보가 내려진 21일 도내 해수욕장과 계곡 등은 불볕더위를 피하려는 수많은 피서객으로 북적거렸다. 강원지방기상청에 따르면 이날 낮 최고기온은 삼척 신기 38도, 원주 부론 37.7도, 양양 오색 ... 워터파크와 시원한 에어컨 바람이 부는 극장과 대형마트도 더위를 식히려는 시민들로 온종일 붐볐다. 지역 축제장에도 인파가 몰려 다양한 체험행사를 즐겼다. 속초 장사항에서 열린 오징어 맨손 잡기 축제에는 가족과 연인 등이 참가해 오징어 ...

    한국경제 | 2018.07.21 18:18 | YONHAP

  • thumbnail
    '39.3도' 폭염에…전국 바다·계곡 '인산인해'

    전국의 낮 기온이 35도 이상 오른 21일 전국 유명 해수욕장과 계곡 등지는 불볕더위를 피하려는 피서객들로 북새통을 이뤘다. 기상청에 따르면 오후 6시 현재 서울과 세종, 울산, 부산, 대구, 광주, 대전, 인천, 제주도 동부, ... 가마솥더위 속에 머드축제 폐막(22일)을 하루 앞둔 서해안 최대 규모의 보령 대천해수욕장에는 이날 20여만 명의 인파가 몰렸다. 피서객들은 바닷물에 풍덩 뛰어들어 더위를 식히거나 축제장을 찾아 온몸에 머드 물을 흠뻑 뒤집어쓰고 즐거움을 ...

    한국경제 | 2018.07.21 18: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