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91-200 / 83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39.3도' 불볕더위 기승… 전국 바다·계곡 '북새통'

    ... 일 년 중 가장 덥다는 대서(大暑)를 이틀 앞둔 21일 전국 유명 해수욕장과 계곡 등지는 불볕더위를 피하려는 피서객들로 북새통을 이뤘다. 무더위 기세가 갈수록 강해지면서 전국의 낮 기온이 35도 이상 오르고 폭염경보가 확대하는 ... 가마솥더위 속에 머드축제 폐막(22일)을 하루 앞둔 서해안 최대 규모의 보령 대천해수욕장에는 이날 20여만 명의 인파가 몰렸다. 피서객들은 바닷물에 풍덩 뛰어들어 더위를 식히거나 축제장을 찾아 온몸에 머드 물을 흠뻑 뒤집어쓰고 즐거움을 ...

    한국경제 | 2018.07.21 15:12 | YONHAP

  • thumbnail
    열대야와의 전쟁… 잠 못 드는 해운대·광안리 '북적'

    바다에 발 담그고 한 손에는 부채…낮보다 붐비는 피서지 "일주일 내내 열대야 때문에 잠을 설쳐서 오늘 밤은 시원한 바닷바람 맞으며 더위를 식히러 나왔습니다." 연일 열대야가 기승을 부리는 지난 ... 친구들과 함께 수변공원을 찾은 김민기(20) 씨는 "집에 에어컨이 고장 나 너무 더워서 나왔는데 많은 인파에 놀랐다"며 "밖도 후덥지근하긴 마찬가지지만 친구들과 맥주 한잔 하며 시원한 바다와 야경을 바라보니 ...

    한국경제 | 2018.07.18 10:21 | YONHAP

  • thumbnail
    밤에도 후텁지근 찜통더위… 대구·포항 닷새째 열대야

    도심 공원 '밤 피서' 인파…낮 최고 영천·경주 38도, 포항·대구 37도 예상 대구와 경북 포항에 고온의 후텁지근한 날씨가 아침까지 계속되는 열대야 현상이 닷새째 이어졌다. 대구기상지청에 따르면 17일 아침 최저기온은 포항 27.9도, 대구 26.1도, 상주 25.2도, 영덕 25.1도, 구미 25.0도 등이다. 대구와 포항은 닷새째 아침 최저기온이 25도 아래로 떨어지지 않았다. 밤사이 ...

    한국경제 | 2018.07.17 08:22 | YONHAP

  • thumbnail
    "덥다 더워"… 전국 해수욕장·워터파크에 구름 인파

    ... 7∼8일 풍랑특보 발효로 수영이 금지된 탓에 비로소 이날 본격적으로 손님들을 맞이하게 됐다. 경포해수욕장에는 방학을 맞은 대학생과 가족 단위 피서객이 찾아와 고무 튜브를 타는 등 물놀이를 즐겼다. 또 속초·양양·망상해수욕장 등에도 무더위를 식히려는 피서 인파가 몰렸다. 제주도 협재·이호·함덕해수욕장은 시원한 파도에 몸을 맡기는 피서객과 카누와 보트 등 수상레저를 즐기는 동호인들로 북새통을 ...

    한국경제 | 2018.07.14 15:06 | YONHAP

  • thumbnail
    [피서지 바가지와의 전쟁] 생수 2천원, 컵라면 3천원 "안돼요"

    마트·편의점 비웃는 고물가에 피서객 경악, 곳곳에서 불만 지자체 피서지 물가대책 상황실 운영, 바가지요금 근절 캠페인도 "주변에 다른 상점이 없어서 어쩔 수 없이 사 먹기는 하는데 너무하다는 생각은 들죠. ... 터무니없는 고물가, 이른바 '바가지요금' 근절에 사활을 걸고 있다. 해운대와 광안리 등 해마다 수백만 인파가 몰리는 유명 해수욕장이 있는 부산시는 6월부터 물가대책 종합상황실을 운영 중이다. 본격적인 휴가철이 시작된 7월부터는 ...

    한국경제 | 2018.07.08 07:57 | YONHAP

  • thumbnail
    본격 무더위 '소서'…대천 등 서해 해수욕장 피서객 '북적'

    강원·부산 등 동남해 날씨 나빠 아쉬움…축제·행사장에 '인파' 본격적인 무더위의 시작을 알리는 소서(小暑)인 7일 전국 유명 해수욕장과 국립공원, 축제·행사장에는 ... 곳에서 해수욕을 즐길 수 있게 돼 좋다"라고 말했다. 창원뿐 아니라 다른 해수욕장들도 물놀이를 즐기러 온 인파들로 북적였다. 인천의 대표적 여름 피서지인 을왕리·왕산해수욕장에는 1천여 명의 피서객이 찾아 물놀이하거나 ...

    한국경제 | 2018.07.07 15:04 | YONHAP

  • thumbnail
    성큼 다가온 여름… 전국 산·바다·축제장 '행락 인파'

    젊은 피서객들 바다에 '풍덩', 드라이버로 동해안 절경 감상하며 더위 식히기도 6월 들어 세 번째 일요일인 17일 전국 유명산과 관광지는 초여름 더위를 식히려는 행락객들로 온종일 북적였다. 가끔 구름은 많았지만, 미세먼지 농도가 '보통' 수준을 보이자 이른 아침부터 야외로 떠나는 인파가 줄을 이었다. 수원 광교산과 양평 용문산, 대전 보문산, 충남 계룡산, 충북 월악산·속리산, 대구 팔공산, 청송 주왕산 ...

    한국경제 | 2018.06.17 15:00 | YONHAP

  • thumbnail
    전국 미세먼지 없는 쾌청한 주말 너도나도 '산과 바다로'

    ... 등 등산객 북적…개방 광릉·사려니숲 탐방객 발길 개장 앞둔 해수욕장에는 마음 급한 피서객들 바닷물에 '풍덩' 맑고 쾌청한 날씨를 보인 16일 전국 유명 국립공원과 해수욕장은 나들이 인파로 ... 비슬산 등 대구 인근 산에는 1만명이 넘는 등산객들이 찾았고 청송 주왕산, 영주 소백산 등에도 관광과 등산에 나선 인파로 붐볐다. 속리산 국립공원에는 오후 1시까지 4천700여명이, 기암절벽이 유명한 월악산 국립공원에도 등산객 3천여명이 ...

    한국경제 | 2018.06.16 16:07 | YONHAP

  • thumbnail
    정부, '경로당 냉방비' 지원금 5만원→10만원 인상

    ... 관계기관 합동으로 9월까지 노숙인 현장대응반을 운영하고, 여름방학 시작 전에 결식 우려 아동을 확인해 도시락 배달과 급식카드 배포 등의 조치를 할 계획이다. 식품의약품안전처는 여름철 식중독 차단에 나선다. 이를 위해 7월 한달 간 피서객 등 많은 인파가 몰리는 고속도로 휴게소와 워터파크, 해수욕장의 식품 조리·판매업소를 전수 검사한다. 특히 생과일주스, 냉면, 콩국수 등 비가열식품 조리·판매업소의 위생실태응 집중 점검하기로 했다. 수산물 ...

    한국경제 | 2018.06.14 15:26 | YONHAP

  • thumbnail
    동해안 개장 앞둔 해수욕장 쓰레기로 몸살

    일찍 찾아온 초여름 더위에 바닷가를 찾는 인파가 늘어나면서 개장을 앞둔 동해안 주요 해수욕장이 쓰레기 무단투기 등 무질서로 몸살을 앓고 있다. 13일 강원 동해안 시군에 따르면 최근 들어 30도를 넘나드는 높은 기온이 이어지면서 ... 송림이나 해변 백사장에 텐트를 치는 행위도 심심치 않게 목격된다. 낮 기온이 31도까지 올라간 지난 2일과 3일 피서 인파가 몰린 속초해수욕장에는 10개의 텐트가 백사장에 들어서고 강릉 경포해수욕장 백사장과 주변 송림에는 각종 쓰레기가 ...

    한국경제TV | 2018.06.13 08: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