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11-220 / 87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주말 한여름 무더위 '이글이글'…전국 해수욕장 인파로 '넘실'

    강릉 경포해수욕장 1만여명 방문…주요 산·계곡에도 피서객 '북적' 수도권과 강원 영서 지방에 폭염 경보가 내려진 6일 전국 대부분 지역 낮 기온이 30도 이상 치솟으며 무더위가 기승을 부렸다. 폭염에 지친 시민들은 최근 개장한 ... 맞기 시작했다. 해운대, 광안리 등 부산 주요 해수욕장도 지난 1일 정식 개장 후 첫 주말을 맞아 더위를 식히는 인파로 붐볐다. 인천 을왕리·왕산 해수욕장에도 이날 때 이른 피서객이 몰려 무더위를 식혔다. 해수욕을 마친 피서객들은 ...

    한국경제 | 2019.07.06 15:18 | YONHAP

  • thumbnail
    "덥다, 더워"…충북 계곡·물놀이장에 피서객 '북적'

    6일 충북 도내 전 지역에 폭염특보가 내려진 가운데 유명산과 계곡, 물놀이장은 불볕더위를 식히려는 피서객으로 북적거렸다. 이날 도내 대부분 지역은 수은주가 35도를 안팎을 기록, 청주·충주·제천·단양·진천·음성·영동·괴산·증평은 ... 있는 유명산과 계곡, 물놀이장 등에는 시민들의 발길이 이어졌다. 속리산 국립공원에는 이날 오전에만 4천여 명의 인파가 몰렸다. 국립공원 방문객들은 화양계곡, 쌍곡계곡 등 시원한 바람이 부는 계곡에서 더위를 식히거나 산행을 하며 ...

    한국경제 | 2019.07.06 12:52 | YONHAP

  • thumbnail
    "숨이 턱턱" 한증막 더위 피해 실내로, 바다로, 동굴로

    뜨거운 거리 한산, 실내·피서지 북적…야외 노동자 비지땀 영월 36.9도, 서울 35도 등 중부내륙 곳곳 올해 가장 더워 서울과 경기·강원 일부 등 중부지방에 올해 들어 첫 폭염경보가 내려진 5일 전국에 푹푹 찌는듯한 무더위가 ... 대천해수욕장에도 더위를 식히려는 나들이객으로 붐볐다. 반면 전주한옥마을 등 유명 관광지는 갑작스러운 불볕더위에 인파가 눈에 띄게 줄어든 모습이었다. 한 상인은 "한옥마을 같은 야외 관광지는 여름이 되레 비수기"라며 "날씨가 너무 ...

    한국경제 | 2019.07.05 16:58 | YONHAP

  • thumbnail
    전국이 여름 바다에 풍덩…유명산·축제장도 인파로 넘실넘실

    ... 영향으로 강릉 24.1도, 속초 24.2도, 삼척 22.5도 등 강원 동해안은 상대적으로 낮은 기온을 보였다. 전국의 해수욕장은 더위를 피하려는 인파로 넘실거렸고, 성급한 피서객은 바다에 뛰어들어 수영을 즐기기도 했다. 강릉 경포를 비롯한 속초와 낙산, 경북 포항 영일대 등 동해안 해수욕장에도 많은 인파가 몰려 백사장을 거닐거나 주변 송림에서 휴식을 취하며 휴일을 만끽했다. 충남 태안 만리포해수욕장과 보령 대천해수욕장 등 서해를 찾은 관광객은 갯바위에서 ...

    한국경제 | 2019.06.23 15:26 | YONHAP

  • thumbnail
    '더위 피할 수 없다면 즐기자'…성급한 피서객들 바다에 풍덩

    ...9;인 22일 전국의 해수욕장과 축제장, 유명산 등에는 주말 정취를 느끼려는 나들이객들로 북적거렸다. 해수욕장은 더위를 식히려는 피서 인파로 가득했다. 강릉 경포와 속초, 낙산 등 동해안 해수욕장에는 가족·연인·친구들이 찾아 백사장을 거닐거나 휴식을 취하며 휴일을 만끽했다. 일부 성급한 피서객들은 바다로 뛰어들어 수영을 즐겼다. 이날 개장한 제주 협재·금능·이호테우·함덕·곽지 ...

    한국경제 | 2019.06.22 15:29 | YONHAP

  • thumbnail
    칙칙폭폭 기차 타고 바다로~ 계곡으로~

    6월이 지나면서 녹음이 한층 짙어지고 있다. 여름 휴가철 피서여행을 계획해야 하는 시기가 코앞으로 다가왔다. 여름 피서 시즌이면 유명 피서지로 가는 길목은 항상 차량으로 붐빈다. 교통체증 걱정 없는 바캉스 계획이 필요한 이유다. ... 개방하지 않다가 2005년에야 개장할 만큼 오랜 기간 사람의 손길이 닿지 않았다. 자연 그대로의 모습을 유지하고 있어 인파를 벗어나 사랑하는 가족과 오붓하게 바닷가에서 시간을 보낼 수 있다. 쉬고 또 쉰다는 뜻의 휴휴암(休休庵)은 인간이 ...

    한국경제 | 2019.06.20 16:55 | 임호범

  • thumbnail
    '파란하늘 뭉게구름' 쾌청한 휴일…나들이가 즐겁다

    초여름 더위에 일부 해수욕장선 피서객 물놀이 파란 하늘에 낮게 깔린 솜사탕 같은 뭉게구름. 초여름 날씨 속에 청명하기 그지없는 휴일인 16일 전국 유명 산과 유원지에는 나들이객들의 행렬이 이어졌다. 해수욕장의 백사장도 벌써 피서 인파로 메워졌다. 부산 해운대해수욕장을 찾은 많은 나들이객과 관광객들은 해변을 거닐거나 시원한 바닷바람을 맞으며 휴일을 즐겼다. 마음 급한 일부 피서객은 수영복 차림으로 바다에 뛰어들어 더위를 식히기도 했다. 송정해수욕장에서는 ...

    한국경제 | 2019.06.16 15:02 | YONHAP

  • thumbnail
    '쾌적한 주말'…전국 축제장·유원지 나들이 인파

    장미축제·고래축제·황태축제 등 북적…해수욕장 피서객도 6월 둘째 주 토요일인 8일 낮 기온이 20∼29도로 미세먼지 없는 나들이하기 좋은 날씨를 보인 가운데 전국 축제장과 유원지가 행락객으로 북적였다. 초여름에 접어들면서 해수욕장에도 벌써 피서 인파가 눈에 띄었다. 장미축제가 한창인 경기 용인 에버랜드에서는 세계 각국에서 온 장미 720여종 100만 송이를 선보여 관람객의 눈길을 사로잡았다. 광주 ...

    한국경제 | 2019.06.08 15:45 | YONHAP

  • thumbnail
    이른 무더위 '좋아'…해수욕장·축제장마다 행락객 북적

    ... 피서객 몰려 6월 첫째 주 일요일인 2일 맑은 날씨를 보이는 가운데 낮 기온이 30도 안팎까지 올라 전국의 바다, 산은 초여름 더위를 식히고 즐기려는 인파로 북적였다. 전날 개장한 해운대·송정·송도 등 부산지역 3개 해수욕장에는 이른 피서객들이 몰렸다. 백사장 곳곳에서 피서객들이 태닝을 즐기거나 해수욕을 했다. 서퍼들은 파도를 가르며 시원한 볼거리를 선사했다. 역시 전날 개장한 충남 태안군 만리포 해수욕장에도 피서객들의 ...

    한국경제 | 2019.06.02 15:12 | YONHAP

  • thumbnail
    "파도야 반갑다"…부산 해운대해수욕장 개장에 인파 북적

    ... 해운대 5만명 추산…전국 270개 해수욕장 순차 개장 예정 전국에서 가장 빨리 1일 개장한 부산 해운대·송정·송도와 충남 만리포 해수욕장 등 4개 해수욕장들은 때 이른 무더위를 식히려는 피서객들로 붐볐다. 부산 해운대 해수욕장에서는 이날 낮 형형색색의 파라솔이 펼쳐졌다. 시민과 관광객들은 백사장에 돗자리를 깔고 앉거나 준비해온 양산을 펼친 채 선선한 바람을 맞으며 무더위를 식히는 모습이 보였다. 튜브를 끼고 파도에 몸을 ...

    한국경제 | 2019.06.01 17:01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