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41-250 / 84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연일 폭염' 올해 부산 해수욕장 피서객 3천만명 육박

    ... 늘어, 최다 기록 경신 전망 부산에 2주일 이상 폭염특보가 내려지는 등 가마솥더위가 계속되면서 해수욕장을 찾은 피서객이 벌써 3천만명에 육박한 것으로 나타났다. 부산시는 지난 8일까지 부산지역 7개 해수욕장을 찾은 피서객이 ... 720만명과 625만1천명이 찾았다. 또 광복절 연휴가 지나야 더위가 한풀 꺾일 것으로 예보돼 올해 부산지역 해수욕장 피서 인파는 역대 최다인 지난해 4천617만명 기록을 갈아치울 것으로 부산시는 내다보고 있다. 올해 부산지역 해수욕장별 ...

    연합뉴스 | 2016.08.09 14:54

  • 불판처럼 달궈진 한반도…방방곡곡서 폭염과 '사투'

    도로에 물 뿌려 지열 식히고 동굴엔 피서 인파 급증…수박도 '선캡' 15일까지 무더위 계속…"휴식은 짧게 자주…노약자 세심한 배려 필요" 숨이 턱턱 막히는 불볕더위가 이어지던 지난 4일 오후 충북 음성군 원남면 보천2리 마을 정자에 숨통을 틔워주는 한 줄기 바람이 돌기 시작했다. 이 마을 출신 사업가가 정자를 사랑방 삼아 지내는 어르신들이 무더운 여름을 나는 데 도움이 됐으면 ...

    연합뉴스 | 2016.08.09 08:21

  • thumbnail
    [폭염이 바꾸는 '경제지도'] 심야극장·카페 '폭염 특수'…도심 속 '두더지 피서족' 크게 늘어

    연일 30도를 넘는 폭염이 계속되자 냉방시설이 잘 갖춰진 영화관과 대형마트, 호텔 등으로 인파가 몰리고 있다. 더운 낮보다 밤에 활동하는 ‘올빼미족’이 증가하면서 유통업계의 야간 매출이 주간 매출을 넘어섰다. 더위가 먹여 살리는 ‘폭염 산업’이 특수를 입고 있다는 분석이 나온다. 하지만 냉방시설을 제대로 갖추지 못한 전통시장 등은 폭염으로 인한 매출 감소를 겪고 있다. 무더위 덕에 대형마트 매출 회복 ...

    한국경제 | 2016.08.07 18:04 | 마지혜 / 고재연 / 강영연

  • thumbnail
    펄펄 끓은 '찜통 입추'…전국 계곡·바다에 '피서 인파'

    경포·해운대·대천해수욕장 등 동서남해 피서 '절정' 계곡서 더위 식히는 피서객 행렬도 이어져 가을의 문턱에 다가왔음을 알리는 절기 '입추(立秋)'에도 무더위의 맹렬한 기세는 ... 몰릴 것으로 예상했다. 강원지역에도 경포·낙산 해수욕장 등 도내 92개 해수욕장에 100만명이 넘는 피서 인파가 몰렸다. 패러세일링 이용객들은 보트와 연결된 형형색색의 낙하산을 타고 하늘 위로 올라, 발밑에 펼쳐진 전경을 ...

    연합뉴스 | 2016.08.07 15:50

  • '불판 더위'에 지친 피서객, '산으로, 바다로'

    전국 유명 피서지 인산인해…지역 축제도 풍성 서울을 비롯 전국 대부분 지역에 폭염 경보가 내려지고, 낮 기온이 35도를 넘기는 '불판더위'가 기승을 부린 6일 전국의 산과 바다는 피서객들로 인산인해를 ... 한려해상국립공원 학동 흑진주 몽돌해변을 비롯해 구조라, 와현 모래숲 해변 등 17곳의 해수욕장에 수만명의 해수욕 인파가 몰렸다. 국립공원 변산반도 내에 있는 변산과 격포, 고사포 해수욕장에는 이날 하루 2만여명의 인파가 몰려 모터보트 ...

    연합뉴스 | 2016.08.06 15:39

  • "휴가 다녀오겠습니다∼" 폭염 속 해수욕장·계곡 '인산인해'

    ... 더위를 쫓는 축제가 열린 계곡과 호수에도 인파가 몰려 주요 고속도로는 나들이객 차량으로 몸살을 앓았다. 31일 8일째 폭염특보가 이어지는 부산은 오전부터 해수욕장마다 피서객으로 북적거렸다. 해운대해수욕장 백사장은 알록달록한 파라솔 아래에서 더위를 식히고 물놀이를 하는 피서객으로 인산인해다. 전날 해운대해수욕장에는 개장 이후 최대인 60만 명의 인파가 몰린 것으로 집계되는 등 광안리 75만명, 송도 40만명, 송정 20만명 등 부산지역 7개 ...

    연합뉴스 | 2016.07.31 13:01

  • 7월 마지막 날 제주…바닷가·계곡 축제장 피서인파 '북적'

    ... 종이배 레이스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즐겼다. 이외에도 축제와 상관없이 까만 현무암이 요새처럼 둘러싸인 제주 서귀포시 황우지해안과 1년 내내 18도의 용천수가 흘러나오는 도두포구의 '오래물', 삼양 검은모래해변의 '감수탕', 곽지 과물해변의 '과물', 서귀포 예래동의 '논짓물', 서귀포 화순의 담수 물놀이장 등에도 많은 피서객이 찾았다. (제주연합뉴스) 변지철 기자 bjc@yna.co.kr

    연합뉴스 | 2016.07.31 09:48

  • '더위 탈출 러시' 전국 고속도 피서행렬·해수욕장 '북적'

    경부ㆍ영동 고속도 특히 '몸살'…부산 해운대 물놀이 인파 본격적인 휴가철이 시작된 30일 전국 고속도로에서는 극심한 지·정체 현상이 빚어졌고, 해수욕장은 피서객들로 인산인해를 이뤘다. 한국도로공사에 따르면 이날 오전 9시 현재 경부고속도로 부산 방향은 기흥동탄나들목→북천안나들목, 천안분기점→천안휴게소, 옥산휴게소→청주나들목 등 총 51.3㎞ 구간에서 차량이 시속 40㎞ 미만 속도로 ...

    연합뉴스 | 2016.07.30 11:37

  • 휴가 인파 몰려 고속도로 하행선 정체…정오 절정

    7월의 마지막 주말인 30일 피서를 가는 나들이객이 몰리면서 고속도로 지방 방향은 일찌감치 정체를 빚고 있다. 한국도로공사에 따르면 이날 오전 9시 현재 경부고속도로 부산 방향은 기흥동탄나들목→북천안나들목, 천안분기점→천안휴게소, 옥산휴게소→청주나들목 등 총 51.3㎞ 구간에서 차량이 시속 40㎞ 미만 속도로 서행 중이다. 서해안고속도로 목포 방향은 화성휴게소→행담도휴게소 총 24.7㎞ 구간에서, 중앙고속도로 ...

    연합뉴스 | 2016.07.30 10:10

  • "휴가 즐기자"…전국 해수욕장·워터파크 '물 반 사람 반'

    ... 포도·복숭아 축제 등 전국 곳곳에선 여름축제가 펼쳐졌다. 증강현실 게임 '포켓몬 고'를 하며 이색 피서를 즐기는 이들도 눈에 띄었다. 이날도 서울·경기, 대전·충남, 전남·북과 ... ◇ 전국 해수욕장·워터파크 '물 반 사람 반' 이날 부산에는 100만명에 가까운 피서 인파가 찾아 파도에 몸을 맡겼다. 특히 해운대해수욕장에는 올 들어 가장 많은 40만명이 몰려 '물 반 사람 ...

    연합뉴스 | 2016.07.23 15:4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