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701-710 / 77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해운대 50만등 부산에 83만 피서인파

    해수욕장 개장후 두번째 휴일인 10일 부산 해운대에 올들어 최고인파인 50만여명이 몰리는등 부산 5개 해수욕장에 83만여명의 피서객이 몰려 더 위를 식혔다. 이날 부산지방은 구름 한점없는 날씨에 낮최고 31.8도로 지난 6일의 32.2도에이어 두번째 높은 기온을 기록했다. 해수욕장별로는 해운대 50만명을 비롯, 광안리 28만, 송정4만7천, 다대포 3천,송도 2천5백명이 몰린 것으로 집계됐다.

    한국경제 | 1994.07.10 00:00

  • [바캉스] 교통편이용 이렇게..패키지상품이용 편안한 여행을

    ... 있지만 빠르고 편리하게 목적지에 갈수 있다는 점에서 항공편을 이용하는 경향도 늘고 있다. 이처럼 자가용을 타고 피서를 떠나지 않을 경우 현지에서 렌터카를 빌려 주변의 관광지나 해변을 찾는 새로운 풍속도도 일반화되고 있다. "기차로 ... 7,8월 두달간 1백20여만명이 여객선을 이용, 섬에서 더위를 식혔다. 올해에는 이보다 훨씬 많은 1백50여만명의 인파가 섬을 찾을 것으로 전망 되고 있다. 이처럼 섬피서객이 증가하고 있는 것은 아직 오염이 덜된데다 주요 관광 ...

    한국경제 | 1994.07.09 00:00

  • 7월 첫휴일 동해안 관광지에 2만여 인파

    ... 첫휴일인 3일 낮 최고기온이 30도를 웃도는 무더운 날씨를 보인 강원도 동해안 해수욕장과 관광지에는 2만여명의 피서 인파가 몰려들어 더위를 식혔다. 이날 낮최고기온이 32도를 기록한 강릉 경포해수욕장에는 5천여명이 찾아온 것을 비롯,개장일을 일주일 남겨둔 강원도 동해안의 크고 작은 해수욕장에는 이날 하룻동안 1만여명의 가족단위 피서객들이 몰려와 물 놀이를 즐겼다. 또 국립공원 설악산에 9천여명등 유명산간,계곡에는 이날 1만여명의 행락객이 몰려와 ...

    한국경제 | 1994.07.04 00:00

  • 부산지역 5개해수욕장에 20여만 인파 몰려

    해수욕장 개장이후 첫 휴일인 3일 해운대를 비롯한 부산시내 5개 해수욕장에는 20여만명의 피서객이 몰려 해수욕을 즐겼다. 부산지방은 이날 낯 최고 29.6도를 기록하는 무더운 날씨를 보이자 해운대 7만여명, 광안리 6만여명등 시내 5개 해수욕장 에 피서객들이 몰렸다.

    한국경제 | 1994.07.03 00:00

  • 올 여름피서객 8월 첫째주 절정이룰듯...해항청 추산

    올 여름 배를 타고 섬으로 떠나는 피서 인파는 8월 첫째주에 절정을 이룰 것으로 보인다. 22일 해운항만청이 마련한 "하계피서객특별수송계획"에 따르면 본격적인 여름휴가 기간인 7월 16일부터 8월 15까지 한달간 연안여객선을 이용해 섬을 찾는 피서객은 지난해 같은 기간에 비해 20% 늘어난 1백80만여명에 이를 것으로 추산됐다. 해항청은 이중 40%에 달하는 68만9천3백여명이 7월 마지막 일요일인 31일 과 8월 첫째 일요일인 7일 ...

    한국경제 | 1994.06.22 00:00

  • 대기업 여름휴가 6월말 본격화

    ... 따르면 삼성, 현대, 럭키금성, 대우 등 대부분의 그룹들은 생산직근로자의 여름휴가를 6월말부터 8월말까지의 기간 중에서 4-7일동안 실시하고 50-2백75%의 정기 상여금과 함께 기업 에 따라 10만-30만원의 휴가비를 지급할 예정이다. 여름휴가 기간이 별도로 없는 사무직 직원들은 올해 여름이 작년 보다 빠르게 시작된데다 7월과8월에는 피서지가 인파로 크게 붐빌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6월중순부터 서서히 휴가를 시작할 것으로 보인다.

    한국경제 | 1994.05.31 00:00

  • 어제 경남 합천 31.5도로 올들어 최고기온

    ... 등 5만여명 이 시원한 계곡등지에서 성급한 물놀이를 하거나 나무그늘 아래서 낮잠을 즐기는 등 상춘나들이를 나섰다가 피서를 즐기는 모습을 보 였다. 또 마산,창원도 낮 최고기온이 26.3도를 기록하는 무더운 날씨가 종일 계속돼 도심거리가 한산한 반면 마산 돝섬해상유원지와 가포 유원지에 5만명,창원 성주사계곡 2만여명등 한여름에나 주로 찾는 관광지에 피서인파가 몰려 북새통을 이뤘다. 한편 35년만에 부활된 노동절을 맞아 창원공단내 근로자와 가족등 은 창원공단전시장에서 마련된 ...

    한국경제 | 1994.05.02 00:00

  • 이상저온 레저산업 명암...레저용품 불황/콘도등 호황

    ... 떨어졌으나 올해는 지금도 거의 만원을 이뤄 전체적으로 이용률이 20%가량 늘어났다"고 입을 모은다. 놀이공원이 이상기온으로 피서에 주춤한 사람들이 몰리고 있는 것도 기현상. 용인자연농원,서울랜드,롯데월드등 국내 3대 놀이공원은 당초 대전엑스포개막으로 큰 타격을 입을 것으로 예상했으나 날씨탓에 밀려드는 인파로 가까운데서 여가를 즐기려 밀려드는 인파에 평년 작 이상의 시원한 여름을 보내고 있다. 서울랜드는 비교적 시원한 날씨와 조기출퇴근제등에 ...

    한국경제 | 1993.08.25 00:00

  • 엑스포 첫날 방 못잡아 주차장서 노숙

    대전엑스포가 공식개막돼 일반에 공개된 7일 박람회장에는 20 만명이 넘는 인파가 몰려 대혼잡을 빚을 것으로 보인다. 이에따라 주말고속도로는 엑스포관람차량과 막바지 피서차량으로 극심한 체증이 예상된다. 6일밤 전국에서 몰려온 ... 예 약이 끝났으며,서울.부산.대구등 전국 각지의 전세버스도 동이 났다. 고속도로는 엑스포관람차량과 막바지 피서차량으로 경부고속도로에 이날하루 적정교통량 6만7천대를 훨씬 넘어선 9만~10만대가, 중부고속도로에 5만5천여대(평상시 ...

    한국경제 | 1993.08.07 00:00

  • 주말피서 절정 전국체증 예상...엑스포겹쳐 서울-대전4시간

    입추이자 말복인 7일 전국적으로 저온현상이 계속되는 가운데 지난 주 에 이어 올 여름 피서인파의 막바지 대이동이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 이날은 또 대전엑스포가 개막하는 날이어서 경부 및 중부고속도로등은 피서와 엑스포관람객들의 ... 계속되고 있는 저온현상은 7일을 고비로 끝나 8일부터 는 평년기온을 되찾을 것으로 내다봤다. 이에 따라 올여름 피서는 내주가 절정기가 될 것으로 보인다. 교통=지난1일 올여름 들어 최대 교통량인 10만여대의 차량이 서울을 빠져나가 ...

    한국경제 | 1993.08.06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