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811-820 / 83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부산 해수욕장 21일에 41만 인파 몰려

    장마끝에 낮 최고기온이 섭씨 30.5도를 기록하는 따가운 날씨를 보인 21일 해운대를 비롯한 부산의 5개 해수욕장에 41만명의 피서객이 몰려 무더위를 식혔다. 지난 1일 개장후 계속된 장마로 욕객이 거의 없던 이들 해수욕장에는 이날 해운대에 30만명을 비롯, 광안리 10만, 송정 1만등 올들어 최고 인파가 몰려 오랜만에 활기를 띠었다. 또 이날 해운대에서 20명의 미아가 발생하는 등 모두 30여명의 미아가 발생했으며 20여명이 익사 직전에 ...

    한국경제 | 1991.07.22 00:00

  • 세계잼버리 한달앞으로...사상최대 1백20개국 1만9천명 참가

    ... 대회장 준비 미흡등 현안이 남아 있다. 교통 대회장과 통하는 도로망 확충사업을 도맡은 강원도 잼버리지원단(단장 배계섭)은 최근 3년 동안 4백89억원을 들여 7개 국도 1백12.2km를 확장.포장했다. 그러나 대회 기간이 피서 절정기와 겹치면서 대회 참가 단원과 임원 2만명, 학부모와 국제 관광객 1만4천여명이외에 피서인파 10만명 등 15만명 가량이 한꺼번에 몰릴 것이 불가피해 사상 유례없는 혼잡을 이룰 것으로 점쳐지고 있다. 특히 서울-대회장간의 ...

    한국경제 | 1991.07.06 00:00

  • 피서 막바지에...오늘 말복

    말복을 하루앞둔 12일 불볕더위는 여전했으나 전국의 유명 해수욕장등 피서지의 인파는 눈에 띄게 줄어들고 고속도로와 고속버스터미널에는 귀경차량과 인파가 늘어났다. 부산지방은 이날 낮최고기온은 32도를 기록했으나 해운대등 5개 ... 해수욕장과 계곡등에는 피서객들이 자난주보다 크게 줄었다. 이날 강원도 동행안의 80여개 해수욕장과 설악산국립공원등 피서인파가 마지막기승을 부리는 불볕 더위를 식혔다. 피서행 차량도 영동고속도로로와 국도를 꽉 메웠던 지난주말까지의 북새통에 ...

    한국경제 | 1990.08.13 00:00

  • 서경원의원 오는 28일 구속만기...대법원 24일 선고공판

    한강상수원이 수질보전대책 없이 방치되고 있다. 수도권인구의 식수원인 한강상수원이 수질보호구역으로 지정돼 있지 않아 각종 위락행위등이 아무런 제재조치 없이 행해지고 있다. 더욱이 피서철을 맞아 피서인파가 대거 몰려들어 상수원에서 수영과 낚시를 하는가 하면 이들이 버리는 각종 쓰레기는 한강상수원이 크게 오염되고 있다. 팔당댐 하루 한강에는 현재 도곡 암사 구의 뚝도 보광 노량진 선유 가양 영등포등 9개 취수장이 있어 서울 인천 경기등 수도권지역에서 ...

    한국경제 | 1990.08.10 00:00

  • 제8회 한국잼버리 8일 개막...내년 세계대회 리허설 겸해

    ... 4천여명이 입촌을 끝냈고 2백4 0여명의 외국대원들도 8일 개막직전까지는 모두 도착할 것으로 예상된다. 대회조직위는 이미 대회장내의 모든 시설과 프로그램에 대한 준비를 마무리하고 대회개막을 기다리고 있다. 그러나 이번대회를 위해 당초 계획했던 도로확장등 인근지역의 부대시설이 제대 로 이루어지지않은데다가 휴가철을 맞아 수많은 피서인파들이 설악산 인근으로 몰려 들고있어 참가대원들을 제대로 수송하는데 큰 어려움이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

    한국경제 | 1990.08.07 00:00

  • 충남 서해안해수욕장에 1백만 피서인파

    ... 유명 산과 대전 안영동수영장은 물론 대전 근교 금산군 복수면 하천변,공주.부여등지의 금강 지류 하천변에도 많은 인파가 몰려 북새통을 이루는등 물과 그늘이 있는 곳 마 다 인파로 혼잡을 빚었고, 피서객들이 주차해 놓은 각종 차량행렬로 ... 산 계곡 유원지 등지에서는 일부 상인들이 돗자리와 천막을 쳐놓고 자릿세로 2만-3 만원씩을 내라고 강요한데다 피서인파가 지난간 곳 마다 각종 오물과 쓰레기가 대량 으로 쌓여 피서객들의 눈쌀을 찌푸리게 했다. 또 평소 대전 동부고속터미널에서 ...

    한국경제 | 1990.08.06 00:00

  • 이틀새 전국서 익사자 54명

    계속되는 불볕더위를 피해 사상최대의 피서인파가 몰린 산과 바다에서 물놀이 사고가 잇달아 발생, 4일의 23명과 5일의 31명등 이틀동안 모두 54명이 익사한 것으로 집계됐다.

    한국경제 | 1990.08.06 00:00

  • 귀경길 고속도로 붐벼...5일, 8만여대 서울진입

    무더위를 피해 전국의 산과 바다로 도시를 떠나는 사람들이 계속 줄을 잇고 있는 가운데 휴일인 5일 지난주 피서를 나섰던 사람들이 속속 서울로 돌아와 각 고속도로가 귀경길 차량들로 붐볐다. 한국도로공사에 따르면 이날 하루동안 ... 손을 잡고 즐거운 모습으로 집으로 향하는 모습이 많이 눈에 띄었다. 그러나 무더위를 피해 서울을 빠져나가는 피서인파가 앞으로도 한동안 이어질 것으로 보여 서울시내 도로들은 이들 귀경객에도 불구하고 당분간 계속 한산할 전망이...

    한국경제 | 1990.08.06 00:00

  • 전북 주말사고로 13명 사망, 22명 중경상

    50여만명의 피서인파를 기록, 올 여름 바캉스의 절정을 이루었던 4일과 5일 이틀동안 전북도내에서는 물놀이 사고등 각종사고로 13명이 숨지고 22명이 중경상을 입었다. 5일 하오 4시40분께 순창군 풍산면 대가리 향가마을 ... 목숨을 잃었다. 또 4일 하오 11시께 전북 김제군 금산면 황산리 앞 호남고속도로 상행선에서 전 남 완도에 피서를 다녀오던 서울6소3208호 봉고(운전자.임남선.30.서울 마포구 중동 )가 길옆 가로수를 들이받아 운전자 임씨와 ...

    한국경제 | 1990.08.06 00:00

  • 남원시 새 청사 오는 30일 착공

    기름누출사고로 피서객들의 발길이 뜸했던 인천 및 충남태안반도등 서해안일대 해수욕장이 최근 피서객들로 붐비고 있다. *** 덕적도/대천등 폭염속 연안부두 피서인파 북적 *** 지난달 15일 인천앞바다 유조선충돌사고로 다량의 ... 육지쪽과 영종/작약도등에 한정됐는데도 서해 도서지방 전체에 영향이 미처 해수욕장이 쓸모없게 됐다는 추측이 퍼지면서 피서객들이 동해안등지로 몰려 이곳을 찾는 인파가 지난해의 10% 수준에 머물렀으나 8월들어 불볕더위가 계속되고 있는데다 ...

    한국경제 | 1990.08.04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