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26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리켐 "경영진 횡령 무혐의 처분"

    리켐은 횡령 혐의로 고발당한 경영진이 지난 2일 서울중앙지방검찰청으로부터 '혐의없음' 처분을 받았다고 3일 공시했다. 앞서 한국거래소는 리켐에 전·현직 경영진의 횡령 혐의에 따른 피소설에 대한 조회공시를 요구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19.07.03 08:02 | YONHAP

  • 아이엠텍 "경영진 횡령·배임 혐의, 검찰서 무혐의 처분"

    아이엠텍은 경영진의 횡령·배임 혐의에 따른 피소설에 대한 한국거래소의 조회공시에 "지난 5일 서울남부지방검찰청으로부터 혐의없음으로 처분되었음을 통보받았다"고 6일 공시했다. 김은지 한경닷컴 기자 eunin11@hankyung.com

    한국경제 | 2018.09.06 13:33 | 김은지

  • C&S자산관리 "전 대표 횡령·배임 피소…혐의 사실여부 확인된 것 없어"

    C&S자산관리는 11일 전 대표이사의 횡령 및 배임 혐의에 따른 피소설에 대해 “수사가 진행 중이나 혐의 사실 여부에 대해 확인된 사항이 없다”고 조회 공시 답변을 통해 밝혔다. 회사 측은 “진행 여부가 파악되는 경우 또는 3개월 내 즉시 재공시 하겠다”고 덧붙였다. 박상재 한경닷컴 기자 sangjae@hankyung.com

    한국경제 | 2018.07.11 14:31 | 박상재

  • 리켐 "횡령 혐의 경영진 3월 사퇴…현 경영진 및 회사 신사업과 무관"

    ... 시점에서 불미스러운 일이 함께 진행돼 주주 분들께 죄송할 따름"이라며 "진행 중인 사업에는 차질이 없을 것이며 기업가치 및 주주가치 제고를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리켐은 지난 5일 회사의 전현직 경영진의 횡령혐의 피소설에 대한 한국거래소의 조회공시 요구에 "현재 횡령 혐의 고소가 접수된 사실 외 추가로 확인된 바 없다"고 답했다. 김소현 한경닷컴 기자 ksh@hankyung.com

    한국경제 | 2018.06.07 08:38 | 김소현

  • 아이엠텍 "경영진 횡령·배임 관련 추가로 확인된 사실 없어"

    아이엠텍은 현 경영진의 횡령·배임 혐의에 따른 피소설에 대한 조회 공시 재답변에서 "현재 고소가 접수된 사실 외에는 추가로 확인된 사실이 없다"며 "매년 외부 회계감사 결과를 검토한 결과 현재까지 현 경영진의 횡령 혐의가 사실로 확인된 사항은 없으며, 당사가 수사기관이나 행정관청으로부터 상기 피소설과 관련해 통보 받은 사실이나 확인된 사실도 없다"고 6일 밝혔다. 채선희 한경닷컴 기자 csun...

    한국경제 | 2018.04.06 15:20 | 채선희

  • 한국맥널티 "경영진 배임 혐의, 고소사건 접수 통보 받아"

    한국맥널티는 26일 현 경영진의 배임 혐의에 따른 피소설에 대해 "현재 고소가 접수된 사실 외에는 추가로 확인된 사실이 없다"고 공시했다. 회사는 "추후 구체적인 내용이 확인되는 시점 또는 1개월 이내애 재공시 하겠다"고 밝혔다. 김소현 한경닷컴 기자 ksh@hankyung.com

    한국경제 | 2018.03.26 13:10 | 김소현

  • 에스아이리소스 "전·현 경영진 배임혐의 피소 확인…사실 여부 확인 안돼"

    에스아이리소스는 16일 전·현 경영진 배임혐의 피소설에 관한 조회공시 답변을 통해 "대표이사를 포함한 전·현 경영진이 서울남부지방검찰청에 고소된 사실을 확인했다"며 "고소 내용과 관련, 배임혐의 사실 여부는 확인된 사항이 없다"고 밝혔다. 박상재 한경닷컴 기자 sangjae@hankyung.com

    한국경제 | 2016.11.16 10:16 | 박상재

  • 이엔쓰리 "정영우 대표 피소, 고소인에게 소송 제기할 것"

    이엔쓰리는 20일 현 경영진의 횡령 및 배임혐의에 따른 피소설에 대해 "정영우 대표이사가 임시 사내이사 이준으로부터 수원지방검찰청에 횡령 및 배임 혐의로 피소된 사실을 확인했다"며 "고소장 외에 그 어떠한 증거자료도 없이 허위 사실만을 기술한 것에 대해 무고의 책임을 묻고 적극적으로 민형사상 소송을 제기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엔쓰리에 따르면 정 대표는 현재 언론 홍보비 명목으로 사용한 2000만원 부분, 자회사에 ...

    한국경제 | 2016.10.20 10:01 | 김아름

  • 케이엔씨글로벌 "피소설 관련 법원 송달 내역 없어"

    케이엔씨글로벌은 6일 신주발행과 주권교부금지가처분 피소설에 대한 조회공시 답변에서 "피소설을 확인 진행 중에 있으나, 법원과 채권자로부터 송달받은 내역은 없다"고 밝혔다. 권민경 한경닷컴 기자 kyou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16.10.06 10:59 | 권민경

  • 디에스티로봇 "주총 금지 가처분소 확인 사항 없다"

    디에스티로봇은 20일 조회공시 답변을 통해 "임시주주총회 개최금지 가처분소 피소설을 확인 중에 있으나, 법원 등으로부터 송달받은 내역이 없다"고 밝혔다. 한민수 한경닷컴 기자 hms@hankyung.com

    한국경제 | 2016.09.20 11:42 | 한민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