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16,54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조주빈 도와 '박사방' 관리한 18세 공범 '부따' 구속영장(종합)

    ... 신청했다고 7일 밝혔다. A씨는 '부따'라는 대화명을 사용하며 '박사방' 참여자들을 모집·관리하고, '박사방' 등을 통해 얻은 범죄수익금을 조씨에게 전달한 혐의를 받고 있다. 검찰은 A씨의 구속영장을 법원에 청구했다. 구속 전 피의자 심문 일시는 아직 확정되지 않은 것으로 전해졌다. 조씨의 변호를 맡은 김호제(38·사법연수원 39기) 변호사는 "조씨 외에 '부따', '사마귀', '이기야'라는 닉네임을 가진 3명의 박사방 관리자가 더 있었다"고 밝힌 바 있다. ...

    한국경제 | 2020.04.07 21:39 | YONHAP

  • thumbnail
    조주빈 도와 '박사방' 관리한 18세 공범 '부따' 구속영장

    ... 대화명을 사용하며 '박사방' 참여자들을 모집·관리하고, '박사방' 등을 통해 얻은 범죄수익금을 조씨에게 전달한 혐의를 받고 있다. 검찰은 A씨의 구속영장을 법원에 청구했다. 구속 전 피의자 심문 일시는 아직 확정되지 않은 것으로 전해졌다. 조씨의 변호를 맡은 김호제(38·사법연수원 39기) 변호사는 "조씨 외에 '부따', '사마귀', '이기야'라는 닉네임을 ...

    한국경제 | 2020.04.07 21:09 | YONHAP

  • thumbnail
    마스크 판다더니 돈만 가로챈 중국인들 구속기소

    ... 통해 KF94 마스크를 판다고 속여 피해자 98명으로부터 6097만원을 받아 가로챈 혐의를 받는다. 피해자들로부터 진정서를 받고 수사에 나선 경찰은 현금자동입출금기(ATM)의 폐쇄회로(CC)TV와 외국인 바이오 정보를 대조해 피의자를 파악했다. 범행 이후 중국으로 달아났던 A씨는 지난달 10일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국내로 다시 입국하다가 경찰에 체포됐다. A씨는 외국에 근거를 둔 사기 조직의 현금 인출책인 것으로 조사됐다. 인천지검 부천지청 관계자는 "사기 ...

    한국경제 | 2020.04.07 17:26

  • thumbnail
    98명에 마스크 판매 사기…6천만원 가로챈 중국인 기소

    ... 가로챈 혐의를 받고 있다. A씨는 외국에 근거를 둔 사기 조직의 현금 인출책인 것으로 조사됐다. 피해자들로부터 진정서를 받고 수사에 나선 경찰은 현금자동입출금기(ATM)의 폐쇄회로(CC)TV와 외국인 바이오 정보를 대조해 피의자를 파악했다. 범행 이후 중국으로 달아났던 A씨는 지난달 10일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국내로 다시 입국하다가 경찰에 체포됐다. 인천지검 부천지청 관계자는 "사기 조직원 중 신원이 특정된 사람이 아직 A씨뿐인 것으로 파악됐다"며 "마스크를 ...

    한국경제 | 2020.04.07 16:54 | YONHAP

  • thumbnail
    조계종 "달력사업 횡령 의혹 불기소…책임 물을 것"

    ... 있다며 검찰에 고발했다. 이에 조계종 사업지주회사인 ㈜도반HC와 산하기관인 한국불교문화사업단은 기자회견을 열어 고발 내용이 날조된 허위사실이라고 주장했다. 조계종에 따르면 서울중앙지검은 지난 2일 고발인 주장을 받아들이기 어렵고 피의자 혐의를 인정할 증거가 없다는 이유로 불기소 처분을 내렸다. 조계종 관계자는 "사실에 근거하지 않은 무책임하고 무분별한 검찰 고발과 언론 공표로 많은 상처를 입었다"며 "종단을 비방 또는 음해하는 행위들이 더는 ...

    한국경제 | 2020.04.07 14:02 | YONHAP

  • thumbnail
    검찰 '켈리' 등 불러 조주빈과 공모 조사…암호화폐 환전상 수사

    ... 강씨와 아동청소년성보호법상 강간 등 혐의로 구속기소 된 한모(27)씨에 대해서는 조주빈 등 공범을 기소했을 때 사건을 병합해 심리하는 방안을 검토할 필요가 있다는 판단에 따라 법원에 공판기일 연기를 신청했다. 조씨에 대한 11차 피의자 조사는 이날 오후부터 진행될 예정이다. 조씨는 구속 송치된 지난달 25일 이후 첫 주말을 제외하고 이날까지 매일 빠짐없이 검찰 조사를 받고 있다. 검찰은 전날 조씨를 상대로 '박사방' 범죄에 범죄단체 조직죄 적용이 ...

    한국경제 | 2020.04.07 11:50 | YONHAP

  • thumbnail
    금은방서 귀금속 절도 10대 5명 검거…망보기 등 역할분담

    ... 12시 55분쯤 광산구 한 금은방에서 물건을 구경하다가 310만원 상당의 귀금속을 훔쳐 달아난 혐의다. 이들은 훔치기, 망보기, 운전하기 등 역할을 나눠 범행한 것으로 알려졌다. 운전면허 없이 렌터카를 몰고 도망쳐 일부 피의자에게는 도로교통법 위반 혐의도 적용됐다. 평소 어울려 지내던 이들은 범행 이후 뿔뿔이 흩어졌으나 도주로를 되짚어온 경찰에 차례로 붙잡혔다. 훔친 귀금속은 전남지역 금은방에 처분했다. 경찰은 사건 경위를 파악해 A군 등의 신병처리 ...

    한국경제 | 2020.04.07 09:10 | YONHAP

  • thumbnail
    남아공 봉쇄령 '주류판매 금지'로 강력범죄 '뚝'

    ... 식료품점과 사회복지기금 수령처에 긴 줄을 서는 것으로 특징지어졌다면, 이번 주는 규정 준수에 있어 향상을 기대할 수 있다고 첼레 장관은 덧붙였다. 반면 젠더폭력 신고는 3월 27일∼31일 2천300건 이상이 접수됐으며 이 가운데 피의자 148명이 기소됐다. 첼레 장관은 봉쇄령 기간 젠더폭력이 지속적으로 높게 발생한 데 대해 우려하면서 "경찰은 여성과 아이들을 향한 폭력에 대해 24시간 경각심을 갖고 강력 단속할 것"이라고 말했다. 남아공은 극심한 빈부격차 때문에 ...

    한국경제 | 2020.04.06 18:58 | YONHAP

  • thumbnail
    경찰, 박사방 회원 10여명 입건…암호화폐거래소 20곳 압수수색(종합2보)

    ... 여성을 대상으로 한 성 착취물을 수백 회 유포하고, 외부에 박사방 링크를 전달하며 홍보한 혐의를 받는다. 이와 관련해 육군 수도방위사령부 보통군사법원은 이날 오후 아동 청소년성보호법 위반 등의 혐의를 받는 A씨의 구속 전 피의자 심문(영장실질심사)을 열고 구속영장을 발부했다. 경찰은 지난 4일 사건을 군사경찰에 넘겼지만, A씨에게서 확보한 휴대전화 등에 대한 디지털 포렌식(디지털 저장 장치 분석) 작업은 계속 진행하고 있다. 압수수색 당시 A씨는 수사당국에 ...

    한국경제 | 2020.04.06 17:31 | YONHAP

  • thumbnail
    [종합] 검찰, 조주빈 공범 있는 서울구치소 등 5곳 압수수색…추가 증거 확보

    ... 사회복무요원으로 근무했던 곳이다. 검찰은 이곳에서 컴퓨터 하드 디스크 등을 확보해 강씨의 개인정보 불법 유출 혐의와 암호화폐 거래내역 등을 확인할 방침인 것으로 전해졌다. 검찰은 이날 오전 10시부터 조 씨를 소환해 변호인 입회 하에 10차 피의자 조사를 진행했다. 검찰은 조 씨가 구속 송치된 지난달 25일 이후 첫 주말을 제외하고 이날까지 매일 빠짐없이 불러 조사하고 있다. 검찰은 이날 오후에는 '태평양원정대'라는 이름의 별도 대화방에서 성 착취 영상 등을 ...

    한국경제 | 2020.04.06 16:49